소시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폴란드의 소시지들. 왼쪽부터 킬바사 블라 (흰 소시지), Szynkowa (구운 소시지), ŚląskaPodhalańska.

소시지(sausage, 문화어: 칼파스, 고기순대)는 대표적으로 다진 고기소금허브나 돼지 기름을 첨가하고 외피(동물의 창자 또는 인공케이싱(casing)에 싸서 하루 동안 쟁여두었다가 끓는물에 삶아 먹는 음식을 가리킨다.

소시지 제조는 매우 오래된 음식 보존 기술로 과거 도축업자들이 내장과 머릿고기, 고기를 가공하고 남은 부산물 등을 처리하기 위해 만들어진 음식으로 과거 고기를 제대로 먹지 못했던 가난한 사람들이 대용으로 먹었던 음식이었다. 오늘날에는 지방과 내장 등의 부산물을 거의 쓰지 않고 살점 부위 위주로 가공하고 있다. 내장 위주의 소시지로는 피를 굳혀 만든 블랙 푸딩이 있다.

완전히 동일한 방법으로 만들었음에도 재료를 돼지고기로 하면 소시지이지만 생선으로 할 경우 어묵이 된다.

역사[편집]

소시지를 만드는 헝가리인.

소시지의 역사는 매우 오래되었는데 소시지에 관한 기록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BC 9세기에 썼다고 하는 호메로스의 《오디세이아》에서 병사들이 고기반죽을 만들어 창자에 채운 것을 먹었다고 하는 기록이 있다.

이후 그리스·로마 시대를 거치면서 유럽 남부 전역에 고루 퍼지게 되었으며 이 시대의 문학 작품에서도 소시지에 관한 기록이 나온다. 4세기에 콘스탄티누스 대제는 일반 서민이 이렇게 맛있는 것을 먹는다는 것은 사치이므로 소시지를 먹는 것을 금지하는 령을 내리기도 했다.

한 동안은 유럽 남부에 머물렀으나 유럽 전역으로 퍼지게 된 것은 십자군 전쟁에 참전한 병사들이 보석, 직물과 함께 소시지를 가지고 돌아오면서부터 였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