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구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고기구이

고기구이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로 만든 여러 음식을 이루는 불에 구운 고기 요리를 두루 일컫는다. 이는 가장 잘 알려져 있는 한국 요리들 가운데 하나이다. 한국의 바비큐라고도 불린다.

고기구이의 가장 잘 알려진 형태는 소의 갈빗대를 이루는 갈비이다.[1] 그러나 고기구이는 그 안에서 수많은 종류의 고기 요리가 존재하며 몇 가지 분류로 나눌 수 있다.

고기구이는 한국의 소비자들에게뿐 아니라 여러 나라의 소비자들에게까지 잘 알려져 있다. 한국 식당에서 이러한 음식은 직원들이 이동식 스토브를 사용하여 요리한다.

신선한 허릿살과 뼈 없는 갈비

종류[편집]

고기 양념 절임 양념 절임 안 함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 닭갈비
  • 닭구이

양념에 절인 고기구이[편집]

뼈 없는 양념 갈비

갈비는 한국의 고기구이 가운데 가장 잘 알려져 있는 종류이다. 물, 마늘, 설탕, 간장, 다진 양파가 들어간 양념으로 절인다. 숯과 함께 구울 때에 최고의 맛이 난다는 믿음이 전해져 내려온다. 주물럭은 참기름, 소금, 후추로 양념한 스테이크이다. 양념에 절이지 않은 고기구이와 거의 비슷하며 스테이크같이 즙이 많은 구조를 가지고 있다는 점이 다른 종류의 고기와 구분되는 점이다. 불고기 또한 한국에서 잘 알려진 고기구이이다. 불고기는 석쇠 위에 굽지 않고 팬으로 요리한다.

양념에 절이지 않은 고기구이[편집]

갈비살
갈비살

차돌박이는 소의 가슴고기를 얇게 설어 만든 양념되지 않은 요리를 말한다. 매우 얇아서 데워진 팬에 놓자마자 얼마 안 되어 요리된다. 이 요리는 불꽃 위에 굽지 않고 팬 위에 굽는다.

삼겹살은 기본적으로 소금에 절이지 않은 얇은 베이컨으로 생각하면 된다. 비계 부분이 많고 부드럽다. 한국에서 삼겹살은 상대적으로 값싼 돼지고기 값 때문에 차돌박이보다 더 많이 먹는다.

또 등심, 갈비살 또한 한국의 양념에 절이지 않은 고기구이로 잘 알려져 있다.

고기구이와 함께 대접하는 반찬[편집]

고기구이에는 다양한 반찬이 함께 나온다. 이를테면 파절이, 상추, 오이를 들 수 있다. 한국의 고기구이의 경우 파절이와 쌈장(된장고추장을 섞은 것)에 상추를 고기에 싸서 먹는 것이 대한민국에서 일상화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

  1. 소고기 갈비는 보통 갈비라고 줄여 부르지만, 갈비의 경우 돼지고기의 갈빗대나 닭고기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