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찌개(흔히 '찌게'로 오기, 문화어: 남비탕)는 육수를 이나 보다 적게 잡아 고기, 채소, 어패류 등 각종 식재료를 넣어 끓인 반찬이다. 한국의 밥상에서는 이나 , 또는 찌개가 기본적으로 포함된다.

찌개의 종류[편집]

찌개는 국물이 위주인 국에 비해 국물이 적고 건더기와 국물을 반반으로 한 요리로 간이 센 편이다. 조미하는 재료에 따라 토장 찌개, 젓국 찌개 등으로 나뉜다. 젓국 찌개는 맑은 찌개라 하기도 한다.[1]

찌개는 그 재료에 따라 다음과 같은 종류로 나뉜다.

  • 김치찌개 - 김치와 돼지 고기나, 햄에 야채, 두부, 버섯 등을 넣고 끓인 찌개
  • 된장찌개 - 육수에 된장을 풀어 넣고, 각종 야채 등을 넣어 끓인 찌개
  • 순두부찌개 - 순두부를 넣어 끓인 찌개
  • 부대찌개 - 고추장 등의 양념을 푼 국물에 햄, 소시지 등을 넣고 끓인 찌개로, 한국전쟁 이후 생겨났다.
  • 청국장찌개 - 청국장과 채소, 쇠고기, 두부, 북어 등을 넣고 양념을 해서 만든 찌개

출처[편집]

  1. 윤서석 외, 한국음식대관 제1권:한국음식의개관, 한국문화재 보호재단, 2008, 330쪽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