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순록
Caribou.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VU.png
취약(VU: vulnerable)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소목
과: 사슴과
속: 순록속
(Rangifer)
종: 순록
학명
Rangifer tarandus
L., 1758
Rangifer tarandus map.png
순록의 분포

순록(馴鹿)은 사슴과동물이다. 아시아·유럽·북아메리카북극 지방에 서식하는 동물로 유목민에 의해 사육되거나 길들여져 왔다.

특징[편집]

몸길이 130-220cm, 꼬리길이 7-20cm, 어깨높이 80-150cm, 몸무게 60-315kg이다. 뿔은 수컷뿐만 아니라 암컷에도 있다. 순록의 몸은 추운 기후에 잘 적응하도록 되어 있다. 코끝은 털로 덮여 있어 보온과 눈 속에서 먹이를 찾는 데 도움이 된다. 발굽은 나비가 넓고 편평하게 퍼졌으며, 곁굽이 발달해 있어 눈 속에 빠지지 않게 해준다. 발굽 사이에는 긴 센털이 돋아 있어 눈 위나 눈이 녹아 질퍽거리는 곳을 걸어다니기에 편리하다. 모피는 아래에 양털모양의 솜털이 빽빽이 나 있고, 위에는 길이 2.5-2.8cm의 긴털이 돋아 있어 몸을 추위로부터 지켜준다. 또한 귀가 매우 작아 체열의 소모를 막는다. 암컷에도 뿔이 있는데, 이는 다른 사슴에는 없는 특징이다.

생활[편집]

보통 5-100마리가 무리를 지어 생활한다. 순록이끼 등의 지의류를 주식으로 하고, 그 밖에 마른 풀, 버드나무의 잎·새순··속새 등도 먹는다. 순록은 먹이가 적어지면 새로운 곳으로 이동하는데, 이때 수천 마리가 떼를 지어 이동함으로써 적으로부터 보호받는다. 순록의 천적은 늑대, 스라소니, 호랑이, 회색곰 등이다. 봄에는 수컷과 암컷이 따로 무리를 지어 생활하고, 10-11월의 번식기에는 수컷이 많은 암컷을 거느리는데 이것을 하렘이라고 한다. 임신기간은 227-229일이고, 5-6월에 한배에 한 마리의 새끼를 낳는다.

아종[편집]

순록은 크게 툰드라순록과 삼림순록으로 나뉜다. 툰드라순록은 6개 아종, 삼림순록은 3개 아종으로 나뉜다.

툰드라순록[편집]

몸은 작은 편이고 다리가 짧다. 뿔은 담갈색·황백색이고 원통형 모양을 이룬다. 암컷에도 뿔이 있다. 털은 길고 부드러우며 얼굴과 다른 옅은색이고 목은 흰색이다. 노르웨이 북부에서 시베리아 북부의 툰드라, 알래스카·캐나다 북부, 북극해의 여러 섬, 그린란드의 서안에 분포한다. 대부분 봄·가을에 큰 무리를 지어 장거리 계절이동을 한다. 이동거리는 600-800km인데, 1년의 이동거리가 1,900-2,400km에 달한 예도 알려져 있다.

삼림순록[편집]

몸집이 크고 다리가 길다. 뿔은 암갈색이고 모양이 편평하며, 암컷의 30-40%는 뿔을 가지지 않는다. 털은 짙은 밤색이다. 핀란드에서 시베리아 중남부, 캄차카 반도의 남반부, 아무르유역, 사할린과 캐나다·뉴펀들랜드 등에 분포한다. 침엽수림에 서식하며, 장거리 계절이동은 하지 않는다.

이용[편집]

순록은 북극권 주변의 툰드라지대타이가지대에서 사육 가능한 유일한 대형 짐승이다. 썰매를 끌거나 짐과 사람을 운반하기도 하고 젖은 음료·유제품으로 가공되기도 한다. 고기·내장·혈액은 식용하며, 가죽은 의복이나 텐트의 재료가 되고 뼈와 뿔은 골각기의 재료, 힘줄로는 끈을 만드는 등 이용 범위가 매우 넓다. 현재도 순록의 방목은 북극권 주변 지역의 주요 산업이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