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토골레즈 공화국
République Togolaise
Flag of Togo.svg Coat of arms of Togo.svg
국기 국장
표어 Travail, Liberté, Patrie
(트라바이으, 리베르테, 파트리)
노동, 자유, 조국
국가 우리 조상의 땅
Togo on the globe (Cape Verde centered).svg
수도 로메 북위 6° 08′ 16″ 동경 1° 12′ 45″ / 북위 6.137778° 동경 1.2125° / 6.137778; 1.2125
정치
공용어 프랑스어
정부 형태 공화정
대통령
총리
포르 냐싱베
퀘시 아후메이주누
역사
독립 프랑스으로부터 독립
 • 독립 1960년 4월 27일
지리
면적 56,785km² (122 위)
내수면 비율 4.2%
시간대 (UTC+0)
DST 없음
인구
2002년 어림 5,556,812명 (106위)
인구 밀도 98명/km² (143위)
경제
GDP(PPP) 2005년 어림값
 • 전체 $89.48억 (142위)
 • 일인당 $1,700 (191위)
HDI 0.459 (159위, 2012년 조사)
통화 프랑 (XOF)
기타
ISO 3166-1 768, TG, TGO
도메인 .tg
국제 전화 +228

토고 공화국(프랑스어: République Togolaise 레퓌블리크 토골레즈[*], 문화어: 또고)은 아프리카에 있는 공화국이며 수도는 로메이다. 기니만으로부터 50㎞의 폭으로 내륙으로 길게 뻗어 있는 나라이다. 기후는 열대 사바나성 기후이다. 대통령 중심제 국가이며 토고 인민연합이 유일정당이다. 주민은 어웨·카브레·미나 등 여러 부족이고 공용어는 프랑스어이다. 종교는 50%가 토속신앙이고 기독교도(18%)·회교도도 있다. 농업이 국내총생산(GDP)의 약 39%, 노동인구의 약 64%를 차지하는 농업국으로 커피·카카오가 전체의 50%를 차지하며, 인광석이 주요 수출품이다. 그 밖의 지하자원으로는 보크사이트·철광석이 유망하다. [1]

역사[편집]

토고는 제국주의의 식민지 점령이 한창이던 19세기 말 독일이 관심을 보여 1885년 베를린 회의에서 지배권을 가져갔으나 제1차 세계대전 이후 프랑스와 영국의 두 위임통치령으로 분할되었다.

1946년 서쪽 일부를 가나에 뺏긴 상황에서 국제연합의 신탁통치를 받게 됐고 1956년에 자치정부를 성립한 뒤, 프랑스령은 1958년 유엔 감시하의 총선에서 완전독립을 요구하는 토고 통일위원회가 승리해 1960년 4월에 공화국으로 독립했다.

이후 초대 대통령에 실바뉘 올랭피오가 취임했으나 1963년 급작스런 냐싱베 에야데마의 쿠데타로 암살당하고 에야데마는 1967년 군부독재를 시작해 2005년 2월 사망하기 전까지 38년간 집권하여 그의 아들 포르 냐싱베가 현 대통령으로 집권하고 있다.

포르 대통령은 토고가 2005년 10월 월드컵 본선진출을 확정짓자 직접 국경일을 선포하기도 했다. [2]

자연 환경[편집]

남부는 북부에 비해 강이 적기 때문에 인근국가와 달리 열대우림이 없다. 반면 북부는 강이 있어도 건조 사바나 기후를 보이고 있다. 또한, 남부해안지대는 고온다습한 동남 몬순계절풍 영향으로 북부는 연간 1,140mm, 토고산지 일대는 1,520mm, 남부 해안지방은 760mm의 비가 내린다. 12월에서 1월 사이에 불어오는 사하라의 열풍인 하마탄 영향으로 극심한 가뭄도 내습한다. 해안도시 로메의 최고기온은 31도, 북부의 만고는 35도를 보이며 최저 기온은 로메 23도와 만고는 13도이다.

외교[편집]

대한관계

손원일(당시 주서독 대사) 특사 일행은 1960년 7월, 토고를 친선 방문하고, 상호간의 이해증진과 외교관계 수립에 관하여 원칙적인 합의를 보았다. [3] 대한민국과 조기에 수교하였으나 1974년 국교단절하였다가 1991년 재수교하였다. 2006 FIFA 월드컵 대한민국과 토고의 경기를 통해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토고가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사회[편집]

언어[편집]

2003년 09월 16일자 헌법 1부 '국가와 주권에 대하여' 3조에 "토고 공화국의 공용어프랑스어이다."라고 규정했다. 약 40개의 부족어가 존재하는데, 대표적인 것으로는 에웨어카비예어다.

토고는 프랑스어사용국기구(프랑코포니)의 정회원국이고 500만명이 프랑스어를 모어로 사용한다.

주민[편집]

흑인인종이 인구의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으며, 각각 다른 부족 출신의 사람들이 함께 살고 있다.

문화[편집]

구전문학(기록이 아닌 입으로 전해지는)의 전통이 강하며 독립 후에는 많은 소설가와 극작가를 배출하였다.

그중 유명한 작가는 테테 미셸 크포마시로서 자서전적인 내용의 《초원 위의 아메리카인》로 유명하다.

각 부족은 춤을 추며 여가생활을 즐기고 음악은 전통음악과 현대음악을 모두 좋아한다.

종교[편집]

토고의 부족들은 기독교를 믿는 사람들이 많으며 전통 종교와 이슬람교를 믿는 사람들도 소수 존재한다.

출처[편집]

  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토고
  2. "토고는 어떤 나라", 《조선일보》, 2005년 12월 10일 작성. 2010년 5월 1일 확인.
  3. "阿洲六國과修交...孫親善特使合意報告", 《동아일보》, 1960년 7월 22일 작성, 석간 1면.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