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디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디베히 공화국
ހިވެދި ގުޖޭއްރާ ޔާއްރިހޫމްޖު
Flag of Maldives.svg Coat of arms of Maldives.svg
국기 국장
국가 ޤައުމީ ސަލާމ
Maldives on the globe (Afro-Eurasia centered).svg
수도 말레 북위 4° 10′ 30″ 동경 73° 30′ 32″ / 북위 4.175° 동경 73.508889° / 4.175; 73.508889
정치
공용어 디베히어
정부 형태 대통령제
대통령
부통령
의회 의장
수석 재판관
모하메드 와히드 하산
모하메드 와히두딘
압둘라 샤히드
아메드 파이즈
역사
독립 영국으로부터 독립
 • 독립 1965년 7월 26일
지리
면적 298km² (185 위)
내수면 비율 0%
시간대 (UTC+5)
DST 없음
인구
2005년 어림 329,000명
2006년 조사 298,842명 (176위)
인구 밀도 1,105명/km² (9위)
경제
GDP(PPP) 2005년 어림값
 • 전체 $25.69억 (162위)
 • 일인당 $7,675 (79위)
HDI 0.688 (104위, 2012년 조사)
통화 루피야 (MVR)
기타
ISO 3166-1 462, MV, MDV
도메인 .mv
국제 전화 +960

몰디브 공화국 (디베히어: ދިވެހިރާއްޖޭގެޖުމުޙޫރިއްޔާ 디베히 라제이제 줌후리야, 문화어: 말디브 제도)는 인도양 중북부에 있는 나라이며 수도는 말레이다.

역사[편집]

몰디브 제도에는 BC 1세기경 스리랑카인도로부터 싱할리인이 건너와서 살았다고 한다. 따라서 북부는 인도(드라비다)계 사람들이 많다. 그들은 처음에는 불교를 신봉하였으나 12세기 중엽부터 아랍인과의 교역이 활발해짐에 따라 아랍인에 의한 이슬람교 포교활동의 영향을 많이 받아 전 주민이 이슬람교도가 되었다.

16세기 들어 서구 열강의 침입이 시작되었다. 가장 먼저 포르투갈이 몇 번의 점령 실패 끝에 1558년에 몰디브를 점령하여 인도의 고아(Goa)로부터 총독을 파견하였다. 이후 인도 대륙을 장악한 영국이 몰디브를 식민지배화하기에 이른다. 포르투갈과 달리 영국은 몰디브 내정에 간섭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1887년에 몰디브를 보호령으로 선포했고, 스리랑카 식민지에 편입하여 관리하였다. 1948년에 스리랑카가 영국으로부터 독립하면서, 몰디브는 영국 직할의 보호국이 되었다.

그 후 일시적인 공화제를 거쳐 1965년 7월에 영국과의 손을 끊고 완전히 독립하였다.[1] 같은 해 9월에는 UN(United Nations:국제연합)에 가입하고, 1968년 11월에 신헌법을 시행하여 공화국이 되었다. 1985년 7월에 영국연방에 정식 가입하였다. 2008년 10월 8일에 치러진 선거에서 최장기 집권 대통령으로 알려진 마우문 압둘 가윰이 우세를 보였으나,[2] 10월 29일에 야당 후보였던 나시드가 대통령으로 당선되면서 정권교체가 이루어졌다.[3]

지리[편집]

개요[편집]

스리랑카의 남서 약 650km에 있으며, 8°선해협(Eight Degree Channel)에서 동경 73°선을 따라 적도 남쪽까지 남북으로 약 760km, 동서 128km의 해역에 흩어져 있는 1,192여 개의 작은 산호섬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그 가운데 202개 섬에서만 사람이 산다.

수몰 위기[편집]

몰디브는 가장 높은 지점이 해발 2m에 불과해 수몰 위기에 처해 있다. 2008년 11월 11일 대통령에 취임한 모하메드 나시드는, 국토가 바닷속으로 사라질 날에 대비해 새로운 국토를 살 수 있는 재원을 마련하겠다며 지구온난화에 따른 해수면 상승으로 수몰 위기에 처한 몰디브가 새로운 국토를 돈을 주고 사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하였다. 이미 여러 나라와 접촉했으며 수용 가능한 방안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몰디브와 기후조건이 크게 다르지 않은 인도, 스리랑카가 최우선적으로 검토되고 있으며 땅이 넓은 호주도 고려 대상에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지도[편집]

아시아의 주요 지리
몰디브 제도
v  d  e  h아시아의 주요 지리

기후[편집]

기후는 고온 다습한 열대성기후로 1년은 남서몬순계(5~10월)와 북동몬순계(11~4월)로 나뉜다. 남서몬순계에는 강한 바람이 불고 강우량이 많으나, 북동몬순계에는 공기가 건조하고 바람이 잔잔하여 비교적 견디기가 쉽다. 우계의 변절기에 해당하는 3~5월은 1년을 통해서 가장 더운 시기이다. 연평균 기온은 24~30℃이고. 연평균강우량은 1,869mm이다. 북태평양의 팔라우와 더불어 연교차가 가장 적은 지역(1C)이기도 하다.

주민[편집]

인구는 약 30만 명이다. 문자해독률(literacy)은 98%이고, 종교는 99.9%가 이슬람교이다.

언어[편집]

몰디브의 고유어이자 공용어인 디베히어는 인도-유럽어군에 속한다. 디베히어는 사용 인구가 30만 명에 불과해 소멸 위기에 처한 언어로 분류되고 있다.

몰디브에서는 영어가 널리 쓰이며, 관광지나 휴양지에서는 독일어, 이탈리아어도 사용한다.

종교[편집]

종교는 이슬람교수니파국교이다. 주민의 99.9%가 무슬림으로 세계의 나라들에서 국민의 99.9%가 이슬람교도인 나라는 몰디브와 오만, 사우디아라비아뿐이다. 소수종교로는 기독교가 있는데 극소수에 불과해, 기독교 매체가 제한받는 등 종교의 자유를 제한받고 있다.

문화[편집]

이슬람 문화가 주요 문화이다.

행정 구역[편집]

7개 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들 주는 다시 21개 행정 환초(20개 환초와 수도 [말레] 환초)로 나뉜다.

외교관계[편집]

대한민국과 1967년 수교하였으며, 몰디브는 한국관광객이 많이 방문하는 관광지이기도 하다. 주스리랑카 대사관이 공관을 겸임하고 있다. 북한과는 1970년에 수교하였다.[4]

같이 읽기[편집]

주석[편집]

  1. 두산백과_몰디브의 역사
  2. 亞 최장기 집권 몰디브 대통령 7선 성공할까
  3. 몰디브 정권교체…야당 나시드 후보 대통령 당선
  4. 관광 도착 통계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