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골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앙골라 공화국
포르투갈어: República de Angola
Flag of Angola.svg Coat of arms of Angola.svg
국기 국장
표어 없음
국가 앙골라여 전진하라
Angola on the globe (Zambia centered).svg
수도 루안다 남위 8° 49′ 48″ 동경 13° 19′ 59″ / 남위 8.83° 동경 13.333° / -8.83; 13.333
정치
공용어 포르투갈어
국민어 콩고어, 초퀘어, 움분두어, 킴분두어, 강겔라어, 콰냐마어
정부 형태 단일 국가 일당우위정당제
대통령제 공화국
대통령
부통령
조제 에두아르두 두스산투스
마누엘 비센테
역사
독립 포르투갈으로부터 독립
 • 독립 1975년 11월 11일
지리
면적 1,246,700km² (23 위)
내수면 비율 거의 없음
시간대 CET (UTC+1)
인구
2012년 어림 20,305,119명
2012년 조사 20,609,294명 (61위)
인구 밀도 13명/km² (199위)
경제
GDP(PPP) 2012년 어림값
 • 전체 $1,304억 (64위)
 • 일인당 $6,550 (115위)
HDI 0.508 (148위, 2012년 조사)
통화 콴자 (AOA)
기타
ISO 3166-1 024, AO, AGO
도메인 .ao
국제 전화 +244
앙골라의 주

앙골라 공화국(앙골라共和國, 포르투갈어: República de Angola), 줄여서 앙골라(포르투갈어: Angola 앙골라[*])는 아프리카 남서부에 있는 국가이다. 남쪽은 나미비아, 북쪽은 콩고 민주 공화국, 동쪽은 잠비아와 접한다. 서쪽은 대서양을 닿고 있다. 월경지인 카빈다는 콩고 민주 공화국콩고 공화국을 접한다. 포르투갈의 식민지 였던 앙골라는 원유다이아몬드 등의 자연 자원이 풍부한 나라다. 1996-2005년 기간 동안 연평균 8.5%의 경제 성장을 기록하였다.[1] 현재 대통령 조제 두스산투스가 31년째 집권하고 있다.또 현재 세계에서 2위로 빠르게 성장하는 나라이다.

행정 구역[편집]

다음은 앙골라의 주이다.

  1. 벵구 주
  2. 벵겔라 주
  3. 비에 주
  4. 카빈다 주
  5. 쿠안두쿠방구 주
  6. 쿠안자노르트 주
  7. 쿠안자술 주
  8. 쿠네느 주
  9. 우암부 주
  10. 우일라 주
  11. 루안다 주
  12. 룬다노르트 주
  13. 룬다술 주
  14. 말란즈 주
  15. 모시쿠 주
  16. 나미브 주
  17. 우이즈 주
  18. 자이르 주

역사[편집]

1975년, 포르투갈로부터 독립하였다. 1980년부터 1990년까지는 소비에트 연방의 원조를 받았다. 1992년에 소련의 해체와 1996년 소련군의 철수로 인해 경제적인 문제와 국방문제가 크게 부각되었고, 국민들이 기아상태에 놓여있었다.

90년대 중후반에 걸쳐 미국의 보호를 받는 "앙골라 완전 독립 민족 동맹(UNITA)"의 내란이 일어났다. 앙골라는 1992년 이전에는 '앙골라 인민민주주의 공화국'이었으나 1992년부터 '앙골라 공화국'으로 개칭되었다.

지리[편집]

면적은 1,246,700 km²이며 세계에서 23번째로 큰 나라다. 말리와 비슷한 크기 이며 미국 텍사스주의 두배이다. 남쪽으로는 나미비아, 동쪽으로는 잠비아, 북쪽으로는 콩고 민주 공화국, 서쪽으로는 남 대서양을 접한다. 대서양의 연안에 있는 루안다는 앙골라의 수도이며 나라의 북쪽에 있다.

기후[편집]

지구의 적도 주변에 있기 때문에 앙골라의 보통 기후는 매우 덥다. 바다에 가까워질수록 온도는 더 내려간다. 앙골라의 평균 여름 온도는 21° 이며 겨울 온도는 16° 이다.

사람과 언어[편집]

앙골라는 포르투갈어 사용국 공동체(CPLP)의 일원이다.

문화[편집]

앙골라는 포르투갈의 영향 때문에 두나라의 문화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앙골라인들이 포르투갈인이 아니기 때문에 반투(빵뚜)의 문화를 가지고 있다.

체육[편집]

2006년 독일 월드컵에 사상최초로 본선진출을 하였던 나라이기도 하다. 2010년에는 아프리카 컵 오브 네이션스를 개최하게 되나 1라운드에서 탈락하였다. 마누슈는 앙골라 최초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에 진출하는 쾌거를 누렸으나 리그컵 경기에서만 활약할 정도로 경기에서는 거의 활약하지 못했다.

대한관계[편집]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1976년 단독수교하였다가 1993년에는 대한민국과도 수교하였다. 1988년 당시 미수교국이었던 대한민국에서 개최된 서울 올림픽에는 IOC 회원국 자격으로 참가하였다. 수교 이후 1993년 대전직할시와 2012년 여수에서 열렸던 세계박람회에도 참가하였으며 대한민국은 1995년 평화유지군 자격으로 앙골라 현지에 참가하였던 적이 있다.

공휴일[편집]

앙골라는 주목할 만한 휴일이 13개 있다.

  • 1월 1일: 새해
  • 1월 4일: 독립 기념일
  • 1월 25일: 루안다의 날
  • 2월 4일: 무장 투쟁의 날
  • 3월 8일: 국제 여성의 날
  • 4월 4일: 평화의 날
  • 5월 1일: 노동의 날
  • 5월 25일: 아프리카의 날
  • 6월 1일: 국제 어린이 날
  • 9월 17일: 아고스티뉴 네투의 날 (국가 영웅의 날)
  • 11월 2일: 죽은 사람의 날
  • 12월 25일: 크리스마스
  • 12월 31일: 새해 이브

바깥 고리[편집]

주석[편집]

  1. ""아프리카 전환점 돌아..성장 국면으로 들어선 듯" [WB보고서] ", 《매일경제》, 2007년 11월 15일 작성. 2010년 5월 1일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