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한민국 현행 통화

통화(通貨)는 유통화폐(流通貨幣)의 준말로, 민간이 보유하고 있는 현금과 유통 수단이나 지불 수단으로서 기능하는 교환 수단이다. 국가가 공식적 지정하여 쓰는 , 다시 말해 지불 및 상업적 유통 단위를 뜻한다. 모든 국가가 고유의 통화를 갖고 있지는 않으며, 드물게 다른 이웃 나라의 통화를 빌려 쓰는 경우도 있다. 일반적으로 한 국가의 통화는 경제적으로 고유의 가치를 갖고 있을 뿐만 아니라 또한 나름대로의 이름을 갖고 있는데, 이를 화폐 단위로도 부른다. 세계의 통화는 ISO 4217의 규정에 따라 국제적 표준 이름(약칭)을 갖고 있다.

오늘날 일반적인 유통 수단으로 세계 각국에서 일반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통화는 그 외형상의 형태에 따라 크게 두 종류로 나누어 볼 수 있다.

  • 지폐(紙幣): 대개 은행권을 나타내며 일반적으로 통화의 큰 단위를 구성한다.
  • 동전(銅錢) 또는 주화(鑄貨): 오늘날은 지폐의 보조 단위로 사용된다. 재료로는 황금을 비롯하여 니켈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특히 동서양을 막론하고 매우 일찍 고안된 가치의 교환 수단으로서 시대에 따라 생산된 동전들을 수집하고 연구하기도 한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