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공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여의도공항
汝矣島空港
Yeouido Airport
IATA: noneICAO: none
개요
공항종별 민간
시간기준 한국 표준시
지역 서울특별시
위치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건립시기 1916
좌표 북위 37° 31′ 33″ 동경 126° 55′ 19″ / 북위 37.52583° 동경 126.92194° / 37.52583; 126.92194
지도
여의도공항 (대한민국)
여의도공항
여의도공항 (대한민국)
활주로
방향 면적(m*m) ILS 표면
길이
패쇄 1,969 600 아스팔트

여의도 공항 또는 여의도 비행장1916년부터 1958년까지 서울 여의도에 있던 공항이다. 이후에도 공군기지로 쓰이다가 1971년에 폐쇄되었다. 현재는 그 터에 여의도 공원, KBS, MBC 등 방송사, 한국거래소 등 여러 금융기관 건물과 여의도고등학교 등 여러 학교가 있다.

역사[편집]

1970년대에 여의도를 개발하면서 당시 대통령 박정희의 지시로 기존의 활주로 자리에 5·16 광장(여의도 광장)을 만든 것은 유사시에 활주로로 쓸 수 있게 하기 위해서였다고 한다.[1]

개요[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4년 11월 24일에 문단의 출처가 요청되었습니다.)

여의도는 원래 불모지로, 군사 훈련장으로 쓰이기도 했다. 일제는 표면상으로는 민간항로 개설에 사용한다는 명분을 내세웠으나, 실제로는 중국 대륙 침략의 교두보로서 한반도에 유사시 사용할 비행장이 필요했기 때문에 여의도에 비행장을 만들었다.

1916년 개장 당시, 여의도 비행장에는 활주로와 격납고만 있었다. 당시에는 무선시설이나 각종 계기가 발달하지 못했고, 비행기가 뜨고 내릴 수만 있으면 족했기 때문에 다른 부대 시설이 필요하지 않았다.

개장 초기에 여의도 비행장은 매우 한산했다. 1913년 용산 연병장에서 일본이 개최한 순회 공개 비행대회에서 처음으로 비행기를 접한 주민들의 비행기에 대한 호기심은 대단했으나, 여의도 비행장에서 비행기를 볼 수 있는 경우는 드물었기 때문에 구경 나왔다가 실망하기 일쑤였다.

  • 1917년 5월 세계적인 곡예 비행사인 미국인 아트 스미스가 곡예 비행을 선보였는데, 순회 공개 비행대회 때 일본 해군 기술장교 나라하라가 겨우 30초 정도 공중 비행에 매우 신기해 했던 조선인들에게 곡예 비행에 대한 경이감은 대단했다. 당시 서울 시민 20만여 명 가운데 5만여 명이 아트 스미스의 비행을 보기 위해 여의도 비행장에 모였다고 한다.
  • 1922년 12월 10일, 한국 최초의 비행사로 알려진 안창남이 이곳에서 시범비행을 보였다.

출처[편집]

  1. "汝矣島(여의도)광장 문화공간 활용 바람직"-동아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