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현터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율현터널(栗峴터널)은 수서평택고속선에 위치한 길이 50,250m의 터널이다. 고속철도 수서역지제역을 연결하며 수서평택고속선의 82%를 차지하는 터널이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가장 긴 터널로 터널 구간 내 동탄역이 위치하며 절연구간 3곳이 있다. 스위스고트하르트 베이스 터널(57km), 일본세이칸 터널(53.9km), 영국-프랑스채널 터널(50.45km)에 이어 세계에서 4번째로 길다. 참고로 고속철도 규격에 해당하는 터널로는 고트하르트 베이스 터널에 이어 두 번째로 길고, 여객고속철도 전용으로써 최고시속 300km/h의 영업 최고속도를 갖는 터널로는 가장 긴 터널이다. 향후에는 동탄-수서 구간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A선과 공용할 예정이다.

단점[편집]

율현터널은 사고 등 비상시에 차량이 들어올 수 있는 소방 통로가 1곳 뿐이어서, 화재나 테러 등 각종 재난 사고가 발생할 때 매우 취약할 수도 있다. 또한 활성단층대인 신갈단층을 통과함으로써 지진이 발생하면 균열이 생길 수 있다.[1]

피난 및 방재시설[편집]

  • 50m 간격으로 비상구까지의 거리를 표시하는 비상구 표시등이 설치되어 있다.
  • 500m 간격으로 소화기, 비상전화가 있다.
  • 비상시 외부로 대피할 수 있는 수직구 16곳, 차량이 들어올 수 있는 사갱 1곳이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