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빈 김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경빈 김씨
별칭
시호 경빈 (慶嬪)
신상정보
출생일 1832년 음력 8월 27일
출생지 조선 한성부 한사루동 유연당
사망일 1907년 6월 1일
사망지 대한제국
매장지 서삼릉 경내 경빈김씨묘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원당동)
왕조 조선 왕조, 대한제국
부친 김재청
모친 평산 신씨(신명하의 딸)
배우자 조선 헌종
자녀 없음

경빈 김씨(慶嬪 金氏, 1832년 음력 8월 27일 ~ 1907년 음력 4월 21일(양력 6월 1일))는 조선의 24대 왕 헌종의 후궁이다.

생애[편집]

조선 헌종의 후궁으로 본관은 광산이다. 아버지는 김재청(金在淸)이고, 어머니는 평산 신씨 신명하의 딸이다.

1832년(순조 32년) 8월 27일 한사루동 사제의 유연당(悠然堂)에서 탄생하였다. 1847년(헌종 13년) 순원왕후가 헌종이 나이가 많은데도 후사가 없자 정식으로 간택하여 들인 후궁으로 이 해 음력 10월 20일 경빈(慶嬪)으로 책봉되었고,[1] 궁호를 순화(順和)라 하였다.

헌종은 경빈 김씨를 위해 창덕궁 내에 낙선재(樂善齋)를 지어 자신과 경빈의 사랑채로 사용했으며, 같은 창덕궁 내에 석복헌(錫福軒)을 지어 경빈의 처소로 쓰게 하였다.

1849년(헌종 15년) 6월 6일 헌종이 승하함에 따라 순원왕후, 신정왕후를 정성을 다하여 받들었으며, 효정왕후에게 예를 다하면서 검소하게 생활하였다.

1907년(광무 11년) 6월 1일(음력 4월 21일) 향년 76세를 일기로 별세하자 고종은 깊이 애도하고 조문을 직접 지어 내렸다.[2] 이 해 7월 5일 양주 전 휘경원 천봉 국내 서록 손좌에 예장하였다. 현재 묘소는 서삼릉 내 귀인묘역에 있다.[3]

가족 관계[편집]

각주[편집]

  1. 《조선왕조실록》 헌종 14권, 13년(1847 정미 / 청 도광(道光) 27년) 10월 20일(병인) 1번째기사
  2. 《조선왕조실록》 고종 48권, 44년(1907 정미 / 대한 광무(光武) 11년) 6월 1일(양력) 1번째기사
  3. 조선왕조실록 헌종실록, 고종실록, 순종실록, 경빈김씨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