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용 정씨 (광해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소용 정씨
지위
숙원, 소용
이름
별호 숙원 정씨 (淑媛 鄭氏)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출생지 조선
사망일 1623년 음력 3월 13일
사망지 조선
왕조 조선
부친 정상헌
배우자 광해군
자녀 없음

소용 정씨(昭容 鄭氏, ? ~ 1623년 음력 3월 13일)는 조선의 제15대 광해군후궁이다.

생애[편집]

언제 태어났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조선 중기의 문신 정사룡의 서손녀이자 정상헌의 딸로, 출신은 천인이다[1][2][3]. , 본관동래이다[4]. 조선 제15대 왕 광해군의 후궁으로, 품계는 정3품 소용에 이르렀다.

정씨가 언제 입궁하여 후궁이 되었는지는 기록이 없다. 다만 《조선왕조실록》 1613년(광해군 5년) 음력 12월 30일 기사에서 그녀를 "소용 정씨"로 언급하고 있으며, 더불어 광해군이 마지막까지 함께 한 후궁 5명 중 1명이라고 기록하고 있다. 특히 정씨는 교태를 잘 부리고, 왕에게 출입하는 행정 문서를 잘 관리하고 처리하여 광해군이 총애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정씨는 외모가 뛰어났던 소용 임씨, 머리가 비상했던 상궁 김개시와 함께 왕의 총애가 "후궁 중에 으뜸"이었다고도 기록되어 있다[5]. 한편 정씨는 원래 종4품 숙원이었다가 훗날 소용으로 진봉되었다[6].

그러나 1623년(인조 원년) 음력 3월 13일 인조 반정으로 광해군이 폐위되자[7], 정씨는 그날 바로 자결하여 생을 마감했다[8]. 광해군과의 사이에서 자녀는 없었다.

가족 관계[편집]

정씨에게는 오빠가 1명 있었는데, 이름은 정지산이다. 그러나 다른 기록에는 정씨의 남동생이라고도 한다[9]. 정지산은 정사룡의 손자이나, 출신은 서자인데다가 천민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후궁으로 책봉된 정씨 덕에 특별히 관직을 받아 빙고별좌가 되고, 1617년(광해군 9년) 음력 9월 2일에는 광해군의 친형 임해군의 기생 환어사(喚御史)를 체포하는 공을 세웠다[1][2][6]. 그러나 정지산은 이 해 음력 10월 21일에 사망하였다[10].

  • 조부 : 정사룡(鄭士龍, 1491~1570)
    • 아버지 : 정상헌(鄭象獻)
    • 어머니 : 미상
      • 남매 : 정지산(鄭之産, ?~1617)
      • 남편 : 제15대 광해군(光海君, 1575~1641, 재위:1608~1623)

출처[편집]

  1. 《조선왕조실록》광해 99권, 8년(1616 병진 / 명 만력 44년) 1월 27일(무술) 7번째기사
  2. 《조선왕조실록》광해 120권, 9년(1617 정사 / 명 만력 45년) 10월 21일(임자) 2번째기사
  3. 신명호 외 (2013년 12월). 《조선왕실 왕비와 후궁의 생활》. 국립고궁박물관. 73쪽.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 〈정사룡〉
  5. 《조선왕조실록》광해 73권, 5년(1613 계축 / 명 만력 41년) 12월 30일(계축) 2번째기사
  6. 《조선왕조실록》광해 119권, 9년(1617 정사 / 명 만력 45년) 9월 2일(갑자) 4번째기사
  7. 《조선왕조실록》인조 1권, 1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3월 13일(계묘) 1번째기사
  8. 《조선왕조실록》광해 187권, 15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3월 14일(갑진) 2번째기사
  9. 《조선왕조실록》인조 3권, 1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9월 14일(신축) 1번째기사
  10. 《조선왕조실록》광해 120권, 9년(1617 정사 / 명 만력 45년) 10월 21일(임자) 2번째기사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