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용 임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소용 임씨
숙원, 소원, 소용
별칭
본명 임애영
별호 숙원 임씨
소원 임씨
신상정보
출생일 1598년
출생지 조선
사망일 1628년
사망지 조선
왕조 조선
부친 임몽정
모친 임몽정의 첩
배우자 광해군
자녀 없음

소용 임씨(昭容 任氏, 1598년 ~ 1628년)는 조선의 제15대 광해군후궁이다. 본명은 애영(愛英)이다.[1]

생애[편집]

풍천 임씨[2] 임몽정의 딸이자 임취정의 조카로, 어머니는 임몽정의 첩이다.[3] 한편 임수정의 딸이라는 말도 있다.[4] 광해군의 후궁으로, 품계는 정3품 소용이었다.

언제 소용이 되었는지는 알 수 없으나, 1613년(광해군 5년) 음력 12월 30일의 《광해군일기》 기사에 그녀를 “소용 임씨”로 지칭한 기록이 등장하는 것으로 보아 그 이전인 것은 분명한 듯 하다[5]. 한편 야사연려실기술》에는 그녀의 입궁에 대한 기록이 있는데, 본디 부모를 일찍 여의어 사실상 임씨 집안과는 연이 끊어졌었고, 임씨의 외조모가 연줄을 이용하여 1610년(광해군 2년) 임씨가 13살이던 때 궁중에 바쳤다고 한다. 당시 원주목사로 부임한 임취정은 이러한 사실을 듣고 깜짝 놀라 이를 중지시키려고 하였으나 결국 하지 못하였다. 또 이 일로 인해 임취정은 광해군의 미움을 샀고, 마침내는 일가가 화를 입게 되었다.[6]

임씨는 용모가 매우 뛰어나고 아첨을 잘 하여, 계략이 뛰어난 김개시 및 문서 처리 능력이 훌륭했던 소용 정씨 등과 함께 광해군의 총애가 “후궁에서 으뜸”이었다고 기록되어 있다.[5]

한편 임씨는 인조 반정이 일어나 광해군이 폐위되자, 인조의 명에 따라 광해군의 유배지에서 함께 있으면서 그 시중을 들었다.[7][8] 이후 그녀에 대해 폐주의 후궁이라 하여 사사가 논의되었으나, 광해군 재위 시절 이귀김자점이 고변을 당할 때 두 사람을 옹호한 공이 있어 죽음을 면하고 계속 해서 광해군의 곁에서 그 시중을 들 수 있었다.[3]

1628년에 유배지에서 광해군을 모시다가 잡혀 와 사형에 처해졌다[9]. 광해군과의 사이에서 자녀는 없었다.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임몽정(任夢正, 생몰년 미상)
  • 어머니 : 임몽정의 첩
  • 숙부 : 임취정(任就正, 1561~1628)
  • 시아버지 : 제14대 선조(宣祖, 1552~1608, 재위:1567~1608)
  • 시어머니 : 공빈 김씨(恭嬪 金氏, 1553~1575)
    • 남편 : 조선 제15대 왕 광해군(光海君, 1575~1641, 재위:1608~1623)

출처[편집]

  1. 《조선왕조실록》인조 18권, 6년(1628 무진 / 명 천계 8년) 1월 3일(을축) 6번째기사.
  2. 한국민족문화대백과 〈임취정〉
  3. 《조선왕조실록》인조 3권, 1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9월 14일(신축) 1번째기사
  4. 《조선왕조실록》광해군 70권, 5년(1613 계축 / 명 만력 41년) 9월 25일(경진) 4번째기사
  5. 《조선왕조실록》광해 73권, 5년(1613 계축 / 명 만력 41년) 12월 30일(계축) 2번째기사
  6. 《연려실기술》권21〈폐주 광해군 고사본말〉- 광해군의 난정
  7. 《조선왕조실록》광해 187권, 15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3월 13일(계묘) 8번째기사
  8. 《조선왕조실록》인조 1권, 1년(1623 계해 / 명 천계 3년) 3월 25일(을묘) 1번째기사
  9. 《속잡록》무진년 상 숭정 원년(1628년) - “임소원(任昭媛)을 잡아 사형에 처했는데 그는 폐주가 거느리던 사람”

외부 연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