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순궁주 이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신순궁주
후궁(궁주)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출생지 조선
사망일 미상
사망지 조선
왕조 조선
부친 이직
모친 허씨
배우자 태종

신순궁주 이씨(愼順宮主 李氏, 1390년~?)는 조선 태종후궁이다.

생애[편집]

이직(李稷)의 차녀로, 본관은 성산(星山)이다. 이직의 장녀가 원경왕후의 동생 민무휼의 처이기 때문에, 신순궁주는 원래 태종과는 사돈간이다. 또 태종의 후궁이 되기 전 혼인한 적이 있으나, 일찍이 과부가 되었다[1].

1422년(세종 4년) 음력 1월 6일 33세의 나이로 당시 태상왕이던 태종의 후궁이 되었다. 한편 같은 날 이운로의 딸도 태종의 후궁이 되었는데, 역시 과부였다[1]. 이씨는 이 해 음력 2월 4일 신순궁주(愼順宮主)로 봉해졌으며, 이때 이직도 성산부원군에 봉해졌다[2]

기타[편집]

  • 신순궁주는 훗날 태종과 원경왕후, 소헌왕후 및 자신들의 부모의 명복을 빌기 위해 《상교정본자비도량참법》 권9~10을 발원하였다. 여기에는 그녀의 이름이 "신순궁주 정민(愼順宮主正敏)"으로 기록되어 있다[3].

가족관계[편집]

  • 아버지 : 이직(李稷, 1362~1431)
  • 어머니 : 허씨(許氏)
    • 남매 : 이사후(李師厚, 1382~1435)
    • 남매 : 이사원(李師元, 생몰년 미상)
    • 남매 : 이사순(李師純, ?~1455)
    • 언니 : 민무휼의 처
  • 시아버지 : 제1대 태조(太祖, 1335~1408)
    • 남편 : 제3대 태종(太宗, 1367~1422, 재위:1400~1418)

각주[편집]

  1. 《조선왕조실록》세종실록 15권, 세종 4년 1월 6일 갑자 2번째기사
  2. 《조선왕조실록》세종실록 15권, 세종 4년 2월 4일 신묘 1번째기사
  3. 《한국민족문화대백과》〈상교정본자비도량참법〉항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