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코스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홀로코스트(Holocaust, 그리스어 hólos(전체)+kaustós(타다)에서 유래) 또는 쇼아(히브리어: השואה, 이디시어: חורבן)는 제2차 세계 대전아돌프 히틀러가 이끈 나치당이 독일 제국과 독일군 점령지 전반에 걸쳐 계획적으로 약 6백만 명의 유태인을 학살한 사건을 의미한다. 그 당시 유럽에 거주하던 9백만 명의 유태인 중 약 2/3가 죽임 당했다.[1] 유태인 어린이 약 백만 명이 죽었으며, 여자 약 2백만 명과 남자 약 3백만 명이 죽은 것으로 파악된다.[2] 유태인과 기타 피해자들은 독일 전역과 독일 점령지의 약 4만여개의 시설에 집단 수용, 구금되어 죽게 되었다.

일부 학자들은 집시 및 장애인 대학살 또한 홀로코스트에 포함되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한다.[3] 또 일부 학자들은 “홀로코스트”를 일반명사화 하여 나치가 저지른 소련 전쟁포로, 소련과 폴란드 민간인, 동성애자 등의 다른 학살들을 지칭하는데 사용하기도 한다.[4][5] 최근 통계 자료에 따르면 약 천만 명에서 천백만 명 정도의 민간인과 전쟁 포로가 나치 정부에 의해 계획적으로 죽임을 당하였다고 한다.[6]

이러한 박해와 학살은 단계적으로 진행되었다. 먼저, 1935년 제정된 뉘른베르크 법을 비롯하여 유태인을 사회에서 배척하는 각종 법령들이 세계 대전 발발 전에 제정되었다. 또한 집단 수용소를 지은 후 수감자들을 각종 노역에 동원하였고, 이들은 대부분 과로사하거나 병사하였다. 동유럽 점령지의 경우, 특별행동부대라는 불법 무장 단체가 100만 명이 넘는 유태인과 정치사범을 총살했다고 알려졌다.

독일군은 유태인과 집시들을 게토에 수용한 후 화물 열차에 실어서 집단 학살 수용소로 이송했다. 화물 열차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죽었는데, 살아남은 이들은 차례대로 가스실에서 죽음을 맞이하였다. 이 학살에는 독일 관료제 전체가 관여했다고 알려져 있고, 한 홀로코스트 학자는 이 때문에 독일의 제3제국을 “학살국가”라고 칭하기도 하였다.[7]

어원과 개념[편집]

홀로코스트(Holocaust)는 그리스어 holókauston에서 유래하는데, 이는 고대 그리스에서 신에게 동물을(olos) 태워서(kaustos) 제물로 바치는 것을 의미한다. 1960년대 이전까지만 해도 홀로코스트는 대량 학살을 지칭하는 데 쓰였지만, 1960년대부터 학자들과 유명작가들에 의해 특별히 나치의 유태인 학살을 지칭하는 개념으로 쓰이기 시작하였다. 특히 1978년 방영되었던 TV 시리즈 Holocaust는 이 개념을 대중적으로 널리 알리는 계기로 평가받는다.

성서 히브리어로 재앙을 뜻하는 쇼아(Shoah(שואה), Sho'ah, Shoa라고도 표기됨)는 1940년대부터 유럽과 이스라엘에서 홀로코스트를 지칭하는 히브리어 단어가 되었다. 많은 유태인들은 홀로코스트보다 쇼아라는 표현을 더 선호하는데, 이는 종교학적으로 홀로코스트가 그리스 이교도의 문화에 어원을 두고 있다는 사실에서 기인한다.

나치당은 홀로코스트를 순화하여 완곡법을 통해 “유태인 문제의 궁극적 해결”(영어: Final Solution to the Jewish Question, 독일어: Endlösung der Judenfrage)이라고 표현하였고, “궁극적 해결(Final Solution)"이라는 표현은 유태인 학살을 지칭하는 개념으로 널리 쓰였다. 또한 나치당은 lebensunwertes Leben(살 가치가 없는 생명)이라는 표현으로 유태인 학살을 정당화하고자 하였다.

특징[편집]

2007년 국경(점선) 기준의 강제 수용소 위치 지도.

전국가적 동조[편집]

나치독일의 유대인 학살은 히틀러 한 사람만의 범죄가 아닌, 독일사회가 인종차별주의에 동조하는 구조에 따른 범죄였다. 미국인이자 유태인 역사학자 미셸 베렌바움(Michael Berenbaum)은 자신의 저서에서“국가(독일)의 정교한 관료제의 모든 부서가 학살 과정에 관여하였다. 독일교회와 내무부는 유태인들의 출생 기록을 제공하였고, 우체국은 추방과 시민권 박탈 명령을 배달했으며, 재무부는 유태인의 재산을 몰수하였고, 독일 기업들은 유태인 노동자해고하고 유태인 주주들의 권리를 박탈하였다”고 썼다.[7]

이와 더불어 대학교들은 유태인 지원자들을 거부하였고, 유태인 재학생들에게 학위를 수여하지 않았으며 유태인 교수들을 해고하였다. 교통부는 강제수용소로 이송할 기차편을 운영하였다. 독일 제약 회사들은 강제수용소에 수용된 사람들에게 생체실험을 행하였고, 기업들은 화장터 건설 계약권을 따기 위해 경쟁하였다. 또한 Dehomag(독일 IBM 지사)사의 천공 카드를 이용하여 사망 수치를 매우 정밀하게 측정하였다. 수용자들은 집단 학살 수용소에 들어가면서 모든 개인 소지품을 반납하였고, 이는 다시 재분류되어 독일로 보내져 재활용되었다. 또한 독일 중앙은행은 비공개 계정을 통해 유대인학살 피해자들에게 갈취한 재산을 세탁하는 데 일조하였다. 베렌바움은 저서에서 이러한 궁극적 해결책이 “가해자들의 눈에는...독일의 가장 큰 업적이었다.”라고 기술한다.[8]

이스라엘 역사학자 Saul Friedländer은 저서에서 “독일과 유럽 전역의 어떠한 사회적 집단, 종교 집단, 학술 기관 혹은 협회도 유태인과의 유대 관계를 인정하지 않았다”고 기술한다.[9] 그는 반유태주의적 정책들이 일반적인 대항 세력(기업, 교회, 기타 이해관계자 등)의 별다른 반대 없이 펼쳐질 수 있었다는 점에서 홀로코스트가 독특한 현상이라고 주장한다.[9]

배경 사상과 규모[편집]

다른 학살들의 경우, 학살 정책의 핵심은 영토와 자원의 통제 등 실리적 사항들이었다. 이에 대해 이스라엘 역사학자 Yehuda Bauer는

“(홀로코스트의) 기본적 동기는 순수하게 이데올로기적이었는데, 이러한 이데올로기는 아리아인이 지배해야 할 세상에서 국제적으로 유태인들이 반동을 일으킬 것이라는 나치의 허황된 상상에 기반을 두고 있다. 여태까지 알려진 어떠한 학살도 이렇게 전적으로 미신, 환상, 추상적이고 비합리적 이데올로기를 바탕으로-정작 실행은 매우 이성적이고 실리적인 수단을 통해 이루어졌다-하지 않는다”

고 주장한다.[10]

또한 독일 역사학자 Eberhard Jäckel는 1986년 저서에서 홀로코스트의 한가지 독특한 성격으로

“이렇게 국가가 지도자의 권한으로 노인, 여자, 유아를 포함한 특정 인간 집단을 속전속결로 죽일 것을 공포하고, 이를 모든 국가 권력을 동원해 실행한 사례를 유례가 없다”

는 것으로 꼽았다.[11]

학살은 독일 점령 지역 전역(현재는 35개의 국가)에 걸쳐서 조직적으로 자행되었다.[12] 가장 심했던 지역은 유럽 중부와 동부 지역이었다. 이 지역의 유태인 인구는 1939년에 700백만 명이 넘었는데 약 500백만 명이 학살당하였고, 특히 폴란드에서 300백만 명, 소련에서 백만 명이 죽었다. 또한 네덜란드, 프랑스, 벨기에, 유고슬라비아, 그리스 등지에서도 많은 수의 유태인이 죽었다. 반제 회의(Wannsee Protocol)에서는 나치당이 그들의 “궁극적 해결책(Final Solution)"을 영국과 아일랜드, 스위스, 터키, 스웨덴, 포르투갈, 스페인 등 중립 지역에서도 실행할 계획이었다고 밝혔다.[13]

3대 혹은 4대의 유태인 조부가 있는 사람은 누구나 예외 없이 말살 당하였다. 다른 학살들의 경우 사람들은 다른 종교로 개종하거나 다른 방법으로 동화되면 죽음을 면할 수 있었지만, 유럽 점령지역 유태인에게 이는 적용되지 않았다.[14] 그들의 조부가 1871년 1월 18일 이전에 개종한 것이 아니라면, 모든 유태인 혈통의 사람들은 독일 통치 지역에서는 말살당할 운명이었다.[15]

집단 학살 수용소[편집]

“유태인들은 하나의 인종인 것은 틀림없으나 인간은 아니다”

-아돌프 히틀러-[16] 사람들을 조직적으로 집단으로 말살시키려는 목적으로 가스실을 구비한 수용소를 지은 것은 홀로코스트의 특징이자 역사적으로 유례가 없는 현상이다. 즉, 집단 인간 살상이 유일한 목적인 장소는 이 전에는 존재하지 않았었다. 이러한 수용소는 아우슈비츠(Auschwitz)를 비롯해 Belzec, Chełmno, Jasenovac, Majdanek, Maly Trostenets, Sobibor, Treblinka 등에 세워졌다. Treblinka 수용소에서 90만명, Belzec 에서 60만명, 그리고 Sobibor 에서 25만명이 희생되었다.[17]

생체 의학 실험[편집]

나치 학살의 특징적 요소 중 하나는 인간을 대상으로 의학 실험을 자행했다는 점이다. 미국 정치학자 Raul Hilberg에 따르면 "독일 의사들은 다른 전문직에 비해 대단히 나치화되었다.“[18] 실험은 아우슈비츠를 비롯해 Dachau, Buchenwald, Ravensbrück, Sachsenhausen, Natzweiler 등지의 수용소에서 이루어졌다.

이러한 생체 실험을 거행한 의사 중 가장 악명 높은 사람은 아우슈비츠에서 근무한 요제프 멩겔레(Josef Mengele) 박사였다. 멩겔레 박사는 여러 가지 실험을 하였는데, 이 중에는 실험 대상자를 고압력 방 안에 집어넣는 실험, 얼음방 안에 집어넣는 실험, 약 임상 실험, 아이들의 눈에 염색약을 주사하여 눈 색깔을 바꾸는 실험 등이 포함되었고, 이외에도 수많은 잔인한 외과 실험이 있었다. 실험을 생존한 자들은 거의 즉시 죽임을 당한 후 해부되었다. 멩겔레 박사의 실험 기록은 현재 유실되었는데 이는 그가 기록을 보냈던 오트마 폰 페르슈어(Otmar von Verschuer) 박사가 기록들을 모두 파괴하였기 때문이다.[19]

멩겔레 박사는 특히 집시 아이들을 대상으로 많은 실험을 하였다. 그는 아이들에게 사탕과 장난감 등을 주면서 가스실로 데려갔다. 아이들은 그를 “멩겔레 삼촌(Onkel Mengele)"라고 불렀다고 한다.[20] 아우슈비츠 수용소에서 50쌍의 집시 쌍둥이를 돌보았던 한 유태인 수감자는 ”한 쌍의 쌍둥이가 특별히 기억에 남는다. 4살 정도 된 Guido와 Ina이다. 어느 날, 멩겔레는 그들을 데리고 갔고, 그들은 돌아왔을 때 끔찍한 상태였다. 그들은 샴쌍둥이처럼 등이 꿰매져 있는 상태였다. 상처는 감염되어 있었고 진물이 나왔다. 그들은 하루 종일 비명을 질렀다. 그러더니 그들의 부모-엄마 이름이 Stella였다-는 어딘가에서 모르핀을 구해왔고 아이들의 고통을 해방시켜주기 위해 아이들을 죽였다"고 회상했다.[20]

발달과 실행[편집]

유래[편집]

Yehuda Bauer와 Lucy Dawidowicz가 중세시대부터 이어왔으며, 독일 사회와 문화는 반유대주의로 뒤덮여왔다. 그리고 이것은 중세 대학살과 나치 수용소간의 이데올로기적 직접적인 연결이 되었다.[21]

19세기 후반 독일과 오스트리아, 헝가리 등에 휴스턴 스튜어트 체임벌린과 폴 드 라가르드와 같은 사상가에 의해 개발 된 Völkisch 운동이 출현했다. 이 운동은 의사 과학적, 생물학적기반의 인종 차별주의 이고 이는 유대인을 세계 지배를 위한 아리아 인종과 사투에 불과한 인종으로 여겼다. Völkisch의 반유대주의는 기독교적 반유대주의로부터 나왔지만, 유대인을 종교라기보다는 인종으로 여겼다는 점이 달랐다.[22]

1895년, 옛 독일 제국의 의회 이전에 행해진 연설에서 völkisch 지도자 Hermann Ahlwardt은 유대인을 “육식 동물”과 “콜레라균”이라 칭하며 독일 국민의 이익을 위해 처형해야한다고 말했다.[23] 그의 베스트셀러 1912 책 Wenn ich der Kaiser wär(내가 카이저라면)에서 하인리히 그룹, völkisch 그룹의 지도자 Alldeutscher Verband는 모든 독일 유대인들은 독일어 시민권을 박탈하고 Fremdenrecht (외계인 상태)로 감소 할 것을 촉구했다.[24] 이 그룹은유대인들이 소유지를 갖거나 공직에 임하거나 혹은 언론에 참여하거나 은행업무 그리고 자유로운 직업 활동 등이 모두 금지되어 독일 삶의 모든 측면에서 제외되어야 할 것을 촉구했다. 이 그룹은 1871년 독일 제국이 선포된 이래로 유대인이였던 적이 있거나 적어도 조부모님이 유대인이 였던 모든 사람을 유대인으로 명명하였다.[24]

독일 제국 동안 völkisch 관념과 의사 과학적 인종차별주의는 독일에서 매우 만연했다.[25] 특히 교육을 받은 높은 계층의 사람들이 이 인간 불평등적인 이데올로기를 받아들였기 때문이다.[26] 비록 völkisch 정당이 1912년에 Reichstag 선거에서 패배하였지만 반유대주의는 주요 정당들의 기반에 자리 잡았다. 국가사회주의자 독일 노동자 정당 (Nazi Party; NSDAP)은 völkisch운동에서 발전하여 1920년에 설립되었으며 반유대주의를 채택하였다.[27]

19세기후반부터 20세기 초 까지 독일의 복지수준의 발전과 함께 엄청난 과학적, 기술적 변화는 모든 사회문제의 해결이 멀지 않았다는 유토피아적 희망이 만연하게 했다.[28] 그와 동시에 몇몇 사람들은 다른 이들 보다 생물학적으로 더 가치 있다고 여기는 세계관을 가진 인종차별주의자, 사회 진화론자, 우생학자들도 만연했다.[29] 역사학자 Detlev Peukert는 반유대주의만가 유대인 대학살이 일어나게 된 유일한 이유가 아니라 굉장히 많은 양의 작은 흐름이 큰 흐름으로 이어졌고 이것이 대학살을 일으키게 된 축적된 과격화의 산물이라고 말했다.[30] 제 1차 세계대전이후에 전전의 낙관적인 분위기는 독일 관료들이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사회적문제가 더 해결될 수 없음을 알고 환멸로 변했다. 차례로 생물학적으로 맞지 않는 삶을 구제하는 것보다 생물학적으로 알맞은 삶들을 구제하는 것에 더욱 초점을 맞추게 되었다.[31]

경제 대공황의 경제적인 압박들은 독일 의학계가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 고칠 수 없는 사람들을 안락사 시키는 것이 고칠 수 있는 사람들을 위해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는 주장을 옹호하게 했다. 1933년에 나치는 힘을 얻게 되었고 그 때쯤 독일에는 이미 인종적으로 가치 있는 사람들을 구하는 반면 인종적으로 가치 없는 이들을 사회에서 없애자는 사회정책이 존재했다.

히틀러는 유대인에 대한 그의 증오를 공공연하게 드러냈다. 그의 책 Mein Kampf에는 그는 유대인들을 독일의 정치적, 교육적, 문화적 사회에서 배제시키고자 하는 그의 의도를 경고했다고 한다. 그는 그가 유대인들을 몰살시키고자 했다고는 쓰지 않았지만 사적으로는 매우 분명하게 얘기 되었다. 이미 1922년에 전해진 바에 따르면 그는 그 당시 저널리스트였던 Major Joseph Hell에게 말하기를

"내가 정말 힘 있는 사람이 되면, 나는 제일먼저 유대인을 몰살시킬 것이다. 내가 이것을 하게 될 만큼 힘이 생기자마자 나는 교통이 허락하 는한 뮌헨의 마리엔플레츠에 교수대를 차례로 지을 것이다. 그리고 나서 유대인들은 무차별적으로 교수형을 당할 것이고 위생에 문제가 없을 만큼만 오랜 시간, 악취가 진동할 때 까지 그들을 내버려둘 것이다. 그들이 교수대에서 내려오자 마자 다음 유대인이 교수형에 처해지고 뮌헨에 유대인이 없을 때까지 교수형을 행할 것이다. 다른 도시들은 이 관행을 따라 독일 전체의 유대인을 모두 몰살시킬 것이다. ".[32]

보수적인 반유대주의에 견주어, 독일의 가톨릭에 보다 조용한 반유대주의가 존재했는데 이는 학대에 반대하는 가톨릭신자들을 없애는데 영향력이 있었다. 따라서 학대에 반대하는 유명한 가톨릭의 시위는 유대인 대학살을 반대하는 시위와는 동반되지 않았다.

독일(그리고 다른 어디든)의 가장 독설에 찬 세 번째 반유대주의는 völkisch 반유대주의 혹은 인종차별주의라 불리고, 이는 가장 처음으로 폭력을 행사하는 것을 주장했다. 어떻게든 1938년이나 1939년에 히틀러가 독일 유대인들을 없애기 위해 강제로 이주하는 것을 알아차렸어야 한다. 그때는 아직 유대인을 죽이는 어떠한 행위도 일어나지 않았었다. 그러나 이것은 나치나 다른 곳에서 폭력적인 방식을 사용하는 것을 망설이지 않았다거나 유대인에 반하고 유대인의 상점에 침투하는 것을 망설이지 않았다는 것을 뜻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전쟁의 두 번째 해까지는 어떠한 공식적인 학살은 일어나지 않았었다. ‘reservation'프로젝트가 실패한 이후 진행되었다. 그러나 이는 이것들이 치명적인 요소를 포함하지 않았다는 것을 뜻하지는 않는다.

법적 탄압과 이주[편집]

나치의 지도자는 Volksgemeinschaft(사람들의 공동체)의 존재를 공표했다. 나치정책은 사람들을 두 가지 종류로 나누었는데 Volksgemeinschaft에 속하는 Volksgenossen (국가의 동료)와 그에 속하지 않는 Gemeinschaftsfremde(외계인 공동체)이다. 유탄압에 대한 나치의 정책은 사람들을 세 종류의 적으로 나누었다. 먼저 혈통으로 인해 인종적인 적으로 간주된 유대인과 집시가 있다. 맑스주의자, 진보주의자, 기독교 신도, 반동자와 같은 정치적인 적과 도덕적인 적으로는 동성애자, 일을 하기 싫어하는 사람 그리고 상습범들이 있었다. 이들 모두는 다루기 힘든 국가적인 동료로 간주되었다. 마지막 두 그룹은 재교육을 위해 강제 수용소로 보내졌는데, 이의 목적은 그들이 Volksgemeinschaft으로 흡수되기를 희망하는 것이였다. 하지만 도덕적인 적으로 간주된 몇몇 사람들은 불임시술을 받아야했고, 그들은 유전적으로 하등한 사람으로 여겨졌다.

정의에 의해 인종적인 적으로 여겨지는 유대인들은 절대 Volksgemeinschaft에 속할 수 없었다. 그들은 철저히 사회로부터 배제되었다.[33]독일 역사학자 Detlev Peukert가 말하기를 국가 사회주의자들의 목표는 이상적인 Volksgemeinschaft를 만드는 것이였고, 완전한 경찰의 감시하에 모든 이단적인 행동과 그러한 모든 시도는 테러로 간주하는 것이다.[34]

1933년 3월 독일 의회의 선거에서, 나치는 반대파에 폭력을 동반한 캠페인을 더욱 심화시켰다. 지방 정부 당국의 협조와 함께 그들은 그들에 반대하는 이들을 사법절차에 의하지 않고 구속시키기 위한 강제 수용소를 설립한다. 1933년 3월, 다하우에 가장 먼저 설립되었다.[35] 이 수용소의 초기 목적은 Volksgemeinschaft에 따르지 않는 사람들에게 공포감을 심어주어 그들을 제지하는 것 이였다.[36]

1930년대에 유대인의 법적, 경제적, 사회적 권리는 꾸준하게 제한되었다.[37] 1933년 4월 1일 첫 국가적 유대주의 캠페인인 유대인 기업의 불매 운동이 일어났다. 처음에는 한 주를 계획하였으나, 지지자가 부족하여 하루 만에 끝이 나버렸다. 1933 년, 일련의 법률이 입법되었는데, 이 법률은 핵심 분야에서 유대인을 제외하는 것이였다. : 전문 공무 회복에 관한 법, 제 3제국에서 통과된 첫 번째 반유대주의 법 ; 의사의 법률 ; 그리고 농장을 소유하거나 농업에 종사하는 것을 금지하는 농사 법.

유대인 변호사는 자격을 박탈하고 드레스덴에서 유대인 변호사와 판사들은 그들의 사무실과 법정 밖으로 끌려나와 몰매 맞았다.[38] 히틀러는 공무원들 중 제1차 세계대전 참전용사이거나 그의 아버지나 아들이 참전했다면 면제해주고 사무실에 남아 재직할 수 있도록 했다. 히틀러는 1937년에 면제를 취소했다. 유대인들은 학교와 대학 (학교의 과밀을 방지하기 위한 법)에서 제외되었고, 기자 협회 소속에서도 제외되었으며 신문사를 소유하거나 신문사의 편집장이 되는것도 금지시켰다.[37]

1933년 7월, 유전적으로 병이 있는 자손을 낳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열등한 사람을 강제적으로 불임화 하는 법이 통과되었다. 이러한 우생정책은 200여개가 넘는 유전건강법원이 설립되게 했고, 나치통치하에 400,000명이 넘은 사람이 불임화 되었다.[39]

1935년, 히틀러는 뉘른베르크 법을 소개했는데, 이 법은 아리안이 유대인과 성적관계를 맺거나 결혼을 하는 것을 금지시키는 것이다. 비록 이 법이 나중에 집시와 흑인 그리고 그들의 사생아 또한 포함하게 되었지만( 독일 혈통과 독일 명예를 지키는 법)[40] 이 법으로 인하여 유대인들은 그들의 시민권을 박탈당했다. 이와 동시에 나치는 이러한 유대인 제한법을 정당화하기 위해 Rassenschande(인종 오염)개념을 널리 알리는 과장된 선전을 펼쳤다. 히틀러는 “혈통 법”을 문제에 대한 합법적인 규제가 미래에 일어나게 될 실패를 통해 법이 국가 사회주의 정당의 마지막 해결책이 될 것임을 말했다. 히틀러는 만약 유대인 문제가 이와 같은 법들로 해결되지 않는다면, 법에 의해 최후의 해결책을 위해 국가 사회주의자 정당에게 맡겨져야 한다고 말했다.[41]“최후의 해결책” 또는 “Endlösung”는 나치에게 유대인 몰살정책의 완곡한 표현 이였다. 1939년 1월, 그는 공개연설에서 이렇게 말했다.

“만약 유럽 ​​내부와 외부의 국제 금융 유대인이 또 다른 세계 전쟁에 빠지게 하는데 성공한다면, 그 결과는 세계의 적화가 아니라 유대인의 승리를 말하므로 유럽에서 유대인들은 몰살되어야한다."[42]

연설 중 이 장면은 유럽에서 유대인을 몰살 하기위한 합리적인 근거와 청사진을 제공하기 위해 1940년 나치 선전 영화인 영원한 유대인(Der ewige Jude)에 사용되었다.

유대인들 중 지성인들이 가장 먼저 떠났다. 철학자 월터 벤자민은 1933년 3월 18일 파리로 떠났다. 소설가 레옹 페츠바그너는 스위스로 떠났다. 지휘자 브루노 월터는 그가 베를린 필하모닉 홀에서 콘서트를 하면 그곳이 불타게 될 것이라는 얘기를 듣고 떠났다. : 프랭크펄터는 4월 6일 월터와 그의 동료 지휘자 오토 클램퍼러가 "예술적 유대 청산인"[43] 에 의해 불러 일으켜진 독일 대중의 분위기를 정부가 보호해 줄 수 없었으므로 떠나야 했다. 알버트 아인슈타인이 1933년 1월 30일 미국에 방문중이였다. 그가 벨기에의 오스텐드로 돌아왔고, 다시는 독일로 돌아갈 수 없었다. 그는 빌헬름 황제 협회와 프로이센 학술회에서 쫓겨났으며, 그의 시민권은 폐지되었다.[44] 1938년 독일이 오스트리아와 합병했을 때 지그문트 프로이트와 그의 가족은 비엔나에서 영국으로 도망가야 했다. 예술 프로이센 학술회의 명예로운 회장직을 맡은 맥스 리버만은 회장직을 박탈당하고 그의 동료 중 그 누구에게도 위로의 말을 들을 수 없었으며 2년 후 그가 죽을 때 까지 그는 철저히 외면당했다. 1943년 경찰이 85세의 자리를 보전하는 미망인을 강제 추방시키기 위해 들것을 들고 도착했을 때 그녀는 들것에 실려 나가기보다 바르비투르를 과다 복용하여 자살하는 것을 택했다.[44]

크리스탈나흐트(Kristalnacht)(1938)[편집]

1938년 11월 7일 미성년자 유대인 Herschel Grünspan은 파리에서 독일 나치의 외교관 에른스트 봄 레이스를 암살했다.[45] 이 사건은 유대인에 대한 법적 탄압을 넘어서는 대규모의 물리적 폭력구실 로 나치에 의해 사용 되었다. 나치가 주장한 자발적인 '공공의 분노 "는 사실 나치당에 의해 집단대학살을 선동하는 하나의 흐름 이였으며 이는 SA멤버와 오스트리아, 주데텐지방을 포함한 독일 나치와 연관된 사람들에 의해 행해졌다.[45] 이러한 집단 학살은Reichskristallnacht (“ 깨진 유리의 밤”, 문자 그대로 “ 크리스탈 밤”)혹은 11월 집단학살로 알려져 있다. 유대인들은 공격당했고, 유대인들의 공공재는 파손되었다. 7000개가 넘는 유대인상점과 1200채가 넘은 유대교회당은 피해를 입거나 파괴되었다.[46]

공식적으로 알려진 수인 91명의 사상자보다 더 많은 사상자가 발생했을 것으로 예상된다.[45] 약 30,000명이 Dachau, Sachsenhausen, Buchenwald, Oranieburg,[47] 등에 있는 강제 수용소에 수감되었다. 그들은 몇 주간 수감되었고, 곧 그들이 다른 곳으로 이주할 것이라는 것을 증명하거나 그들의 재산을 나치에 양도하면 풀려날 수 있었다.[48] 독일 유대인들은 총괄적으로 대학살로 인한 물질적 피해를 보상했는데 이는 수백 수천 마르크화였으며 이 뿐만 아니라 “속죄 세금”으로 10억 마르크화 가 넘는 돈을 지불해야했다.[45] 이러한 집단 학살 이후 독일로부터 유대인들의 이주는 가속화되었고, 독일에서 공개적인 유대인의 삶은 끝이 났다.[45]

재정착과 강제추방[편집]

전쟁 이전 나치는 유럽으로부터 독일 유대인을 대량 강제 추방하는 것을 고려했다. 1938~1939년 히틀러는 샤흐트 계획에 동의했고 사흐트 계획이 필요 없어지질 때까지 수천명의 유대인 강제추방이 이루어졌다. 이것은 히틀러가 그 때는 아직 일어나지 않았던 대학살에 대한 관심을 보여준다.

이전에 독일의 식민지였던 탄자니아, 사우스 웨스트 아프리카 등이 그들의 나라를 되찾고자 했던 계획은 히틀러에 의해 중단되었다. 그는 세상 어느 곳도 용감한 독일인의 피가 흘려지지 않은 곳이 없으며 그들의 식민지는 독일의 가장 악질적인 적을 위한 거주지로 사옹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른 식민지 지배 국가 (주로 영국과 프랑스 등)에 쫓겨난 유대인을 그들의 식민지에 살 수 있도록 하는 외교적인 노력 또한 행해졌다. 재정착이 허락된 지역으로는 영국의 팔레스타인, 이탈리아의 에디오피아, 영국의 로데시아, 프랑스의 마다가스카르, 호주가 포함되었다.

이 지역들 중 마다가스카르는 가장 심각하게 거론되었다. 하이드리히는 마다가스카르 계획을 “지역적인 최후의 해결책”이라 불렀다. : 마다가스카르는 외딴 곳에 위치했으며, 생존하기에 악조건을 갖추어 죽음을 재촉했다. 1938년 히틀러에 의해 승인된 재정착 계획은 아돌프 이치만의 사무실에서 시작되었으며, 1941년에 시작된 유대인 대량학살이 시작될 때 폐기되었다. 이 계획은 홀로코스트를 향한 중요한 심리적인 단계로 여겨졌다. 1942년 2월 10일 이 마다가스카스 계획이 중단되었음을 공표했다. 독일 외무부는 소비에트 연방과의 전쟁으로 인해 유대인을 동쪽으로 보냈다고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나치 관료들은 또한 유럽의 유대인을 시베리아로 이주하기 위한 계획도 세웠다. 오직 팔레스타인만이 나치의 재정착 계획에 대한 괄목할만한 결과를 냈기 때문에 독일의 시온주의 연방, 나치정부, 하바라 협정이 이 조약을 시작했다. 이 조약은 60,000명의 독일 유대인을 이주시켰고, 제 2차 세계대전 발발 까지 독일에서 팔레스타인에 1억달러를 수송했다.

강제 수용소와 노동 수용소(1933-1945)[편집]

제 3제국의 시작과 함께 강제수용소가 설립되었고, 처음부터 감금을 위한 곳으로 사용되었다. 강제 수용소에서 50%에 육박하는 사망률이 보이긴 했지만, 그곳은 사람을 죽이기 위한 곳으로 설계 된 것이 아니었다. (1942년 나치 지배하의 폴란드에 오직 많은 학살만을 위한 6개의 대규모 집단 처형장이 세워졌다.) 1939년 이후, 많은 수용소가 유대인과 전쟁포로들이 처형당하거나, 강제 노역을 하는 장소로 변했다. 15,000개의 수용소와 보조 수용소가 독일에 세워졌으며, 대부분 동부 유럽에 위치했다. 독일 내에도 많은 유대인과 폴란드 지식인, 공산당원 혹은 로마와 신티 인구를 수용하기 위한 새로운 수용소가 많이 세워졌다.

수감자들의 화물차에 의한 이송은 많은 이들이 도착지에 도착하기도 전에 죽어버리는 굉장히 공포스러운 분위기에 진행되었다.

노역을 통한 학살은 구조적인 학살의 정책이었다. -수용소의 수감자는 문자 그대로 죽을 때까지 일을 하거나, 체력적으로 일을 할 수 없게 되면 독가스에 의해 죽거나 총에 맞아 죽었다. 노역은 전쟁용품 생산에 사용되었다. 허락 하에 몇몇의 수용소는 수감자의 몸에 수감번호를 새겼다. 이것은 12시간에서 14시간을 교대로 일을 하게 하는데 편리했다. 노동 전후로 점호가 있었는데 이는 때때로 몇 시간 동안 이루어졌다.

게토(Ghetto)(1940-1945)[편집]

폴란드 침공이후, 나치는 편입된 영토에 유대인이 제한된 게토와 일반정부를 설립했다. 유대인들은 유럽으로부터 추방될 때까지, 이것들은 처음에는 일시적으로 보였다. 하지만 밝혀진 것처럼, 그러한 추방은 일어나지 않았고 게토의 주민들은 대신에 학살수용소로 보내졌다. 독일인들은 각각의 게토는 유대인들의 공동체 지도자들로 구성된 유대인 공동체(Judenrat)에 의해 운영되야 된다고 지시했고 그러한 위원회의 설립을 첫 번째 주문은 Heydrich에서 Einsatzgruppen의 상부에 1939년 9월 29일 편지에 포함되었다. 게토는 다른 시간들과 다른 이유들로 형성되었고 외부세계로부터 베제되었다.

그 위원회들은 게토의 매일 운영하는 것에 책임이 있었고, 그것은 살 곳 의료 난방 물 음식의 배급문제들을 포함했다. 또한 독일인들은 위원회에게 몰수를 착수하는 것과 강제된 노동력을 구성하는 것과 마지막으로 학살 수용소로 추방하는 것을 용이하게 하는 것을 위임했다. 그 운영회의 기본적인 전략은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었고, 나치정권 또는 그 대행자에 의해 주로 협력되었다. 증가하는 끔찍한 협정 뇌물수수와 청원을 받아들였는데 이는 더 나은 환경과 관대를 위해서였다. 전반적으로 여전한 잔인함과 죽음을 누그러뜨릴려고 시도하기 위해서 그 위원회는 언어, 돈, 노동력 그리고 마지막으로 그들의 삶을 제공했다.

각각의 Judenrat의 궁극적인 시험은 살해되어야할 추방자들의 이름들을 수집하는 요구를 하는 것이었다. 비록 그 주된 패턴은 이 마지막 과제를 준수하는 것이었지만, 몇몇 위원회 지도자들은 사형 이상에 범죄를 저지르지 않는 어떠한 한 사람도 넘겨지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리스트 작성을 거부한 Lviv에 Joseph Parnas와 같은 지도자들은 총에 맞았다. 1942년 10월 14일에 Buaroza의 전체 위원회는 추방을 협력하는 대신에 자살했다. 1942년7월 23일에 Warsaw에 Adam Czerniakow는 마지막 게토의 청산이 행해짐에 따라 그가 무엇인가 더 할 수 없을 때 그는 스스로 자살했다. Chaim Rumkowski와 같이 독재자에게 헌신하게된 사람들은 그들의 책임은 살 수 있는 유대인들은 살려야하고 그래서 다른 유대인들은 희생되어야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게토의 박해와 살인을 용이하게 하는 위원회의 중요성은 독일에서도 유지되었다. 한 사무실은 유대인 위원회의 권위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지지받고 강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또 다른 사무실은 유대인 위원회의 지시를 복종하지 않는 유대인은 파괴자로서 다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대인 전투 기관이 위원회의 권위를 떨어뜨린 후 Warsaw ghetto에서 발생한 듯이 그러한 협력관계가 부서졌으면 독일인들은 통제를 잃게 됐다.

Warsaw 게토는 380000명의 인원으로 가장 컸고 Łódź게토는 160000명의 인원으로 2번째로 컸다. 요컨대 느리고 수동적인 살인자로서 Michael Berenbaum이 표현하기를 그곳들은 거대하게 북적되는 감옥이었다. Warsaw 게토는 폴란드 수도인구의 30%를 포함했지만 그 곳은 폴란드 수도지역의 2.4%만큼만을 차지했고 한 방당 평균 9.2명의 사람들이 있었다.

1940년과 1942년 사이에, 기아와 질병 특히 장티푸스 때문에 수십만명의 사람들이 죽었다.

Warsaw 게토의 43000명 이상의 거주자들은 1941년에 그곳에서 죽었고 Theresienstadt에 10분의 1이상이 죽었고 1942년에는 그 거주자들의 반 이상이 죽었다.

"독일인들은 경찰이 되었고 그들은 집들을 두드리고 다니기 시작했다. “Raus, raus, raus, Juden raus” 한 아이가 울기 시작했다. 다른 아이도 울기 시작했다. 그래서 그 엄마가 그녀의 손에 오줌을 넣어서 그 아이를 조용히 시키기 위해 음료로 주었다. 그 경찰이 갔을때 나는 그 엄마들에게 나오라고 했다. 그런데 한 아이는 두려움 때문에 죽어있었고, 다른 엄마는 그녀 자신의 아이를 기절시켜 죽였었다."
-Abraham Malik이 Kovno게토에서 경험을 저술한 것에서.

히틀러가 1942년 7월 19일에 추방의 시작을 지시했고 그로부터 3일 후 7월 22일에 Warsaw 게토의 추방이 시작되었다. 9월 12일까지 300,000명에 사람들이 Warsaw부터 Treblinka 학살 수용소 까지 화물기차로 수송되었다. 많은 다른 게토들도 완전히 인구가 줄어들었다.

첫 번째 빈민가 폭동은 남동 폴란드 Łachwa의 작은 마을에서 1942년 9월 발생했습니다. 1943년 무장 저항 시도는 Warsaw 게토봉기와 Białystok 빈민가 반란과 같이 큰 게토들에 의해서 있었지만 모든 경우에 그들은 압도적인 나치 군대에 의해 실패했고 나머지 유대인들은 살해되거나 죽음의 수용소로 추방되었다.

유태인 대학살(1939-1942)[편집]

지역의 인구에 의한 수많은 치명적인 학살은 제 2차 세계 대전 나치의 격려와 일부는 자발적으로 발생했다. 이것은 1941년 6월 30일 루마니아 이아시의 학살을 포함하는데 그 학살은 14,000 유대인이 루마니아 주민과 경찰에 의해 사망하는 사건이다. 또한 1941년 7월의 Jedwabne pogrom을 포함하는데 이는 Nazi Ordnungspolizei의 존재가 있는 지역에서 300명 유대인이 불이 난 헛간에 잠기게 되는 사건이다. 독일인에 의해 같은 위치에서 40명의 유대인 남성이 처형되었다. 이러한이 발굴에 참여하는 고고학 및 인류학 팀에 의해 조사된 두개의 무덤에 있는 피해자의 숫자로 확인되었고 국립 추모 연구소에 의해 2000년에서 2003년 사이에 실시한 공식 조사로 최종 발견했다. 소문에 의한 이전보다 높은 추정을 반증했다.

암살단(1941-1943)[편집]

1941년 6월 소련의 독일침공은 새로운 국면을 열었다. 홀로코스트는 나치가 국가의 22만 유대인에 가까운 80%가 올해가 끝나기 전에 멸종된 리투아니아를 점령 한 후 심화되었다. 초기 1942년에 벨라루스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우크라이나, 몰도바와 대부분의 러시아 영토인 서쪽 라인 레닌 그라드 - 모스크바 - 로스토프에 의해 점령된 소련 지역이 대부분 러시아의 영토 전쟁의 시작에서 약 만명의 유대인이 포함되어 있었다. 수십 만명이 1939년에 폴란드를 탈출했다.

특정 점령된 소련 지역에서 지역 인구의 구성원들은 유대인과 다른사람의 살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궁극적으로는 홀로코스트에 있는 이 지역 참가자를 조직하고 표출하는 것은 독일인 이었다. 리투아니아, 라트비아와 우크라이나 서부 지역 주민들이 깊이 독일 점령의 처음부터 유대인의 살인에 참여했다. 라트비아 Arajs Kommando이 살인 사건에 관련된 보조 장치의 예였다. 또한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단위는 자신의 왼쪽 국가 및 벨라루스 유대인의 살인을 투입했다. 남쪽에, 우크라이나는 약 24,000 유대인을 죽였다. 우크라이나 사람들이 폴란드로 갔고 그 사람들은 집중력과 죽음의 수용소 경비원으로 재직했다. 크로아티아 지역의 Ustaše 군대에서는 또한 박해와 살인 행위를 수행했다.

대량 살인의 대부분은 이전 연습에서의 변화, 공공장소에서 수행하였다. 이러한 죽음의 독일인의 증인이 살해에 지역 주민의 참여를 강조했다.

독일은 일반적으로 안티 - 당파 또는 안티 산적 작업의 근거로 Einsatzgruppen 저지른 학살을 정당화하지만, 독일의 역사학자 안드레아스 Hillgruber는 단지 러시아에서 홀로 코스트에 있는 독일 육군의 많은 참여에 대한 변명이라고 썼다. 그는 용어 "전쟁 범죄"와 "인류에 대한 범죄" 실제로 무슨 일이 있었는지에 대한 정확한 지표였다고 1989년에 썼다. Hillgruber는 인종 차별적 이데올로기의 이유로 약 220만명 무방비 남자, 여자, 아이들을 학살을 어떤 이유로라도 정당화 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Einsatzgruppen이 필요한 반 당파적인 반응이었다고 주장하는 독일장군들은 거짓말을 하고 있었다.

안티 당파와 반유대 작업의 SS와 육군의 공동 작업을 가까웠고 집중했다. 중순 1941년에 "반 당파" Pripyat 늪에 작업의 과정 동안, 헤르만 Fegelein에 의해 명령된 SS 기갑 여단이 699 붉은 군대의 군인, 1,100 빨치산과 14,178 유대인을 죽였다. 그 일이 있기 전에 습지로 여성과 어린이를 데려가면서 모든 성인 유대인을 죽일 것을 명령했다. 그 일 후, 육군 그룹 센터의 후방 지역을 명령한 장군 맥스 폰 Schenckendorff는 반대로 당파 의무의 모든 독일군 보안부서가 Fegelein의 예를 모방해야 한다고 1941년 8월 10일에 명령하고, Mogilev에서 1941년 9월 24~26일 사이에 개최된 공동 SS-국방군 세미나에서 유대인을 죽이는 방법 등에 대한 것을 말했다. 당파의 인구를 막는 방법의 예로서, 그 세미나는 사무관들을 모으기전에 Knjashizy라는 마을에서 32명의 유대인이 322발의 총을 7번째 경찰 대대의 회사에게 맞음으로써 종료되었다.

322대대의 전쟁일기로서의 기록:

먼저 훈련으로 예약 된 작업은 마을 자체가 실제 조건 (ernstfallmässig)에서 실시하였다. 낯선 사람, 특히 빨치산은 찾을 수 없습니다. 인구의 심사는, 그러나 13명의 유대인과 27명의 여성유대인 그리고 11명의 유대인어린이들이 기록되었고 이중 13명의 유대인과 19명의 여성유대인은 보안서비스의 협력으로 총살되었다.

그들이 Mogilev 세미나 동안 배운 것을 바탕으로 한 독일군 장교는 “빨치산이 있는곳에 유대인이 있고 유대인이 있는 곳에 빨치산이있다.”고 말했다.

주문 번호 24 1941년 11월 24일 707번째 부문의 사령관 선언:

유대인과 집시...이미 명령된 바와 같이 유대인은 플랫 국가에서 사라져야하고 집시도 섬멸되어야 합니다. 큰 유대인 소송에서 장부는 부서 단위의 일이 아니다. 화이트 Ruthenia의 사령관으로 정렬 필요한 경우, 그들은 그가 자신의 처분에 특별한 장치가있는 경우, 또는 보안상의 이유로 집단적 처벌의 경우, 민간 또는 경찰 당국에 의해 수행된다. 유대인의 작거나 큰 그룹이 평평한 나라에서 이루어질 때, 그들은 부서 단위로 청산 될 수 있고 또는 그들이 민간 기관 또는 SD에 인계 할 수 있는 목적을 위해 지정된 큰 마을 근처에 유대인을 한 덩어리로 할 수 있다.

독일의 역사학자 위르겐 포스터, 국방군의 전쟁 범죄의 주제에 선도적인 전문가는 국방부가 홀로 코스트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것이 수동적이고 비난하는 방관자로서 국방군과 SS의 단독 작품으로 쇼아를 설명하는 잘못 되었다고 말했다.

1941년 12월 15일에서 17일까지 라트비아의 리에 파야의 도시 근처 해변에 2,749 유대인의 대량 학살에서 라울 Hilberg는 독일 Einsatzgruppen 지휘관은 일반시민이었다는 것을 기록합니다. 대다수는 대부분의 지식인이었다, 전문가 교수였고, 그들은 효율적인 살인자가되고 그들의 모든 기술과 훈련을 배워서 가져왔다.

소련지역에서 유대인의 대규모 학살은 하이드리히의 전반적인 지휘하에 Einsatzgruppen라는 SS 형성 ("작업 그룹")에 할당되었습니다. 이들은 1939년에 폴란드에서 제한된 범위로 사용했다, 하지만 훨씬 더 큰 규모에 소련 지역에서 조직되었다. Einsatzgruppe A는 발트지역에 Einsatzgruppe B는 벨라루스지역에, Einsatzgruppe C는 북중부 우크라이나 Einsatzgruppe D는 몰도바, 남부 우크라이나, 크림, 그리고 1942년 동안, 북 코카서스에 할당되었다.

그의 재판에서 오토 오렌돌프에 따르면, "Einsatzgruppen이 유대인, 집시, 공산주의자 functionaries, 활성 공산주의자, 그리고 보안을 위태롭게 수 있는 모든 사람을 죽임으로써 군대의 후방을 보호하는 임무를 가졌다. 실제로, 피해자는 (단 한명의 Einsatzgruppe 회원도 이러한 작업을 하는 동안에 사망하지 않았다.) 거의 모든 무방비 유대인 민간인이었다. 1941년 12월으로, 위에 나열된 네 개의 Einsatzgruppen은 각각 125,000, 45,000, 75,000 55,000 을 죽였다. 총 30만명의 사람들을 주요도시 외부의 대량학살 현장에서 총을 쏘거나 수류탄을 던짐으로써 죽였다.

독일인들이 1942년 4월 6일 Piryatin의 유월절의 둘째날 1,600명의 유대인을 살해했을때 미국 홀로 코스트 기념박물관은 Einsatzgruppen 우크라이나의 한 생존자의 설명을 제공했다.

"나는 그들이 살인하는것을 보았다. 오후 5:00 그들은 "구덩이를 채워라." 명령을 했다. 비명과 신음 소리는 구덩이로부터 나오고 있었다. 갑자기 나는 내 이웃 Ruderman 토양 아래에서 올랑는 것을 보았다. 그의 눈은 피가 흐르고 있었고, 그가 소리를 질렀다. "나를 끝내" .살해된 여자가 내 발에 누워있었다. 5살된 소년은 그녀의 몸 아래에서 기어 필사적으로 비명을 지르기 시작했다. "엄마!" 그것은 내가 본 모든 것이었다. 그 이후 나는 정신을 잃었다."

소련 유대인의 가장 악명 높은 학살은 키예프, 외부 바비 야르라는 계곡에 있었다. 그곳에서 33771명의 유대인 1941년 9월 29일에서 30일까지 단 한 번의 작업으로 사망했다. 키예프에 있는 모든 유대인을 죽이는 결정이 군부 정치 (주요 일반 프리드리히 에베)에 의해 되었다. 육군 그룹 사우스 (SS-Obergruppenführer 프리드리히 Jeckeln) 및 Einsatzgruppe C 사령관 오토 라쉬의 경찰 지휘관도 그 결정에 동참했다. SS, SD 및 보안 경찰의 혼합물은 우크라이나인 경찰의 도움으로 살인을 행했다. 그들이 살인에 참여하지는 않았지만, 6번째 육군의 남자는 키예프의 유대인 반올림과 바비 야르에서 총격당한 그들을 수송하는데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

"월요일에, 키예프에 유대인들은 명령받은 대로 공동묘지에 모여서 기차에 올라 탈 것으로 예상되었다. 군중은 너무 늦을 때까지 남자, 여자, 어린이의 대부분은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 수 없기에 충분했다. 그들은 기관총 의 총격소리를 들었을때 탈출 할 기회가 없었다. 모든 10 그룹으로 군인이 복도로 이동 한 후 총살 하였다."

트럭 운전사가 이 장면을 설명하였다.

"각각, 그들은 짐을 제거했다, 그들의 코트, 신발, 겉옷도 속옷 ... 일단 옷을 번은후 , 그들은 약 150 미터 길이 30 미터 폭 15 계곡으로 이끌어 졌다. 그들이 Schutzpolizei의 구성원에 의해 포위되었고 이미 총격당한 유대인의 위에 눕게되었다. 말 그대로 시체 층에 그대로 있었다. 경찰 사수는 가서 가각의 유대인에 목을 총으로 쏘았고 나는 이 경찰사수가 시체층 위에서 각각 하나하나를 쏘는 것을 보았다. 그 경찰사수는 처형된 유대인의 시체들을 밟으면서 건넜고 그러면서 그들을 쏘았다."

1941년 8월에서 히틀러는 Minsk로 여행을 갔다. 거기서 그는 개인적으로 마을에서 100명의 유대인이 마을 밖 구덩이에서 총살되는 것을 보았고, 칼 울프가 자신의 일기에서 설명 하였다:

“히틀러의 얼굴은 녹색이었다. 그는 자신의 손수건을 꺼내 그의 뺨에 있는 분출된 뇌 조각을 닦았다. 그리고 그는 구토했다. 자신의 평정을 회복 한 후 히틀러는 SS 남자들에게 그들의 작업을 수행하는데 있어서 "정당의 가장 높은 도덕적 법률"에 따라할 필요가 있다고 강의했다."

대량 살인의 새로운 방법[편집]

1939년 12월의 시작과 함께 나치는 가스를 이용한 다중 살인의 새로운 방법을 소개하였다. 첫째로, 가스 실린더를 장착한 실험용 가스차(gas van)와 밀폐된 트렁크 칸막이는 T-4 작전(나치의 인종정책 일환으로 안락사를 이용한 장애인 학살 계획)의 일환으로써 포메라니아, 동프로이센 그리고 점령된 폴란드의 요양원에 있는 정신 질환자들을 죽이는데 사용되었다. 작센하우젠 수용소에선 100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더 큰 가스차가 실린더 대신 엔진의 배기가스를 이용하면서 1941년 11월부터 사용되었다. 이 가스차들은 1941년 12월 헤움노 집단 수용소(Chełmno extermination camp)에 소개되었고 그것 중 15대는 점령된 소련에서 대량살상조직인 아인자츠그루펜에 의해 사용되었다. 이 가스차는 국가보안본부(SS-Reichssicherheitshauptamt)의 감독 아래에서 개발되었고 운영되었다. 또한 대략 50만명의 사람들을 죽이는데 사용되었는데 그 사람들은 주로 유대인이었지만 집시와 다른 나라 사람들도 포함되었다. 가스차는 신중하게 감독받았고 한달 동안의 관찰 후의 한 기록에서는 “기계에 어떠한 결함도 나타나지 않고 세 대의 가스차를 이용하여 9만7천번이 진행되었다” 라고 쓰여져 있다.

새로운 다중 살인 기법의 필요성은 군사정부의 통치자인 한스 프랑크(Hans Frank)에 의해서도 언급되었다. 한스 프랑크는 다수의 사람들을 간단히 쏘아 죽일 수는 없다고 말했다.

“우리는 그들을 제거할 방법으로 설계된 단계를 밟아야 할 것입니다.”이것은 나치친위대(SS)가 독성 가스를 이용하여 거대한 규모의 살인이 동반된 실험을 하게 만든 문제였다. 크리스티안 비르트(Christian Wirth)는 가스방을 발명한 사람으로 생각된다.

반제 회의(Wannsee Conference)와 최종해결법(Final Solution)(1942-1945)[편집]

반제 회의는 반제의 베를린 교외에서 1942년 1월 20일에 라인 하르트 하이드리히에 의해서 소집되었고 유대인 문제 와 관련된 정책에 책임이 있는 국가 사무총장, 고위 관리, 파티의 리더, SS 장교와 정부 부처의 다른 지도자의 숫자를 포함 약 15명의 나치 지도자들이 참석했다. 정책 회의의 초기 목적은 유럽안에서의 유대인 문제에 대한 전반적인 해결방법에 대한 계획을 논의하는 것이었다. 하이드리히는 히틀러의 명령에 의해 유럽내 유대인들을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서 다양한 점령 지역에서 대량 살인을 계획했다. 특히 장관급 관료들이 이 정책을 위한 지식과 책임을 모두 공유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었다.

아이히만에 의해 그려진 분의 사본은 살아있다, 하지만 하이드리히의 지시에, 그것들은 "완곡 어법 언어"로서 쓰여졌다. 따라서 회의에서 사용 된 정확한 단어는 알려져 있지 않다. 그러나, 하이드리히는 동쪽에 유대인 철수 정책에 의해 추방을 나타내는 회의는 대체되었다고 연설했다. 이는 독일에 의해서 통제 되는 지역뿐만 아니라 영국과 미국을 포함하는 나머지 나라들에 의해 통제되는 지역에 사는 11만 유대인들을 포함하는 임시적인 해결방법에서 궁극적인 해결방법까지 될 수 있는 것처럼 보였다. 그 해결방법이 무엇인가에 대해서는 의심할 여지가 없었다. "하이드리히는 또한 '최종 해결책'의 문구에 의해서 이해되되록 분명히 했다.” 최종해결책은 ‘유대인들이 강제 노동과 대량 학살의 조합에 의해 전멸할 것이다.’이다.

관계자는이 200만은 여전히 ​​소련의 통제하에 있었지만 230만 유대인은 일반정부, 850,000은 헝가리에, 다른 점령 국가에서 110만, USSR에서 안에 오백만까지 있었다고 들었다 - 총 약 650만. 이들은 모두 거의 모두가 한번에 가스로 죽을 폴란드에 있는 학살 수용소 (Vernichtungslager)로 기차에 의해 수송 될 것이다. 아우슈비츠 강제 수용소와 같은 일부 캠프에서는 일에 적합한 사람들은 잠시동안 살 수 있지만, 결국 모두 살해 될 것이다. 괴링의 대표, 박사 에리히 노이만은 산업 노동자들의 몇 가지 클래스에 대한 제한된 면제를 받았다.

반응[편집]

독일의 대중[편집]

그의 1983 책, 대중의 의견과 제 3제국의 정치적 반대에서, 이안 커쇼는 나치 기간 동안 바이에른에서 Alltagsgeschichte (일상 생활의 역사)를 조사했다. 대부분의 바이에른인의 태도를 묘사하면서, 커쇼는 가장 일반적인 관점은 유대인들에게 어떠한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에 대한 무관심이었다고 주장했다. 커쇼는 대부분의 바이에른인이 소아에 대해 막연하게 알고 있으나 “유대인 문제에 대한 마지막 해결책에” 관한 전챙에 대해서는 상당한 걱정을 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커쇼는 "아우슈비츠로 가는 길이 증오에 의해 만들어졌고 무관심에 의해 길이 닦였다"고 비유했다.

대부분의 바바리아, 그리고 함축적으로 대부분의 독일인은, 쇼아에 무관심 있다는 커쇼의 평가는 이스라엘 역사학자 오토 도브 Kulka, 나치 독일의 여론에 대한 전문가 및 캐나다 역사학자 마이클 케이타 비판에 직면했다. 케이타는 커쇼가 반유대주의의 인기 정도를 경시했다고 주장했고, 나치 독일의 "자연스러운" 반유대주의가 행해지고 있다고 인정할 지라도 이러한 작업은 독일의 상당한 수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위로부터 단독으로 오는 것으로서 나치의 과도한 반유대주의를 보는 것은 옳지 않다. Kulka는 대부분의 독일인은 커쇼가 그들을 대중의견과 정치적 반대에서 묘사한 것보다 더 반유대적이라고 주장했고 오히려 "무관심", "수동적인 공모"가 독일인들의 반응을 묘사하는 더 나은 용어가 될 수 있다.

나치정권에 반대 하는 유대인들 또는 독일인들에 관한 관점으로만 연구를 집중 시키면, 나치 독일의 역사 학자 크리스토프 디퍼가 그의 1983년 에세이 "Der Deutsche Widerstand und die Juden" (영어로 번역하면 “독일인의 정황과 유대인들” Yad Vashem의 저서 16권, 1984)에서 반 나치 민족 보수주의자들의 대부분은 반유대주의라고 주장했다. 디퍼는 민족 보수주의자들의 대부분이 “유대인의 관료적인 것과 의사 법적 박탈이 1938년에 여전히 받아들여질때까지 행해졌다고” 썼다. 디퍼는 어떠한 독일 저항자들도 홀로코스트를 지지했다고 쓴 적이 없었지만 그는 또한 민족 보수주의자들은 히틀러에 의해 그들의 계획이 엎어지고 나서 유대인들의 시민권을 회복시킬 의도는 아니었다고 말했다. 디퍼가 정권의 상대방에 의해 세워진 관점에서 보면 독일인들의 대부분이 유대인 문제는 존재했고 해결되어야 한다고 믿고 있다고 주장했다.

2012년에 실시한 연구에서 베를린에 다양한 기능의 3,000개의 수용소가 있고 또 다른 1,300개가 함부르크에 있다고 이야기했고 그것의 공동 연구원은 독일 인구는 그러한 유행을 고려하면 박해에 대해 알고있는 것을 피할 수 있는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결론을 내렸다. 로버트 Gellately는 대부분의 독일 민간인이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고 있다고 주장했다. Gellately에 따르면, 정부는 언론과 민간인을 통한 음모는 가스 챔버의 사용을 제외한 모든 측면에 대해 인식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반면에, 어떤 역사적 증거는 홀로 코스트 희생자의 대부분은, 이전의 강제 수용소에 추방당했고, 그들을 기다려온 운명을 알지도 못했고 거부 할 수도 없었다. ; 그들은 정직하게 그들이 다시 정착 할 수 있다고 믿었다.

동기[편집]

독일의 역사학자 Hans Buchheim이 프랑크푸르트뉘른베르크 재판에서 기소 측 전문 감정인으로서 활동했던 경험을 담아 1965년에 발간한 에세이 “Command and Compliance”에 따르면, 아우슈비츠 내에서 유대인을 비롯한 수감자들을 살해하는데 있어 가해자들의 자유의지를 침범하는 어떠한 강압적인 명령도 없었다고 한다.[49] Buchheim은 범죄나 다름없는 그 명령들은 충분히 회피할 기회가 있었다고 저술하며,[49] 이러한 명령을 이행하지 않은 SS친위대원들이 강제수용소에 수감되거나 처형당했다는 어떠한 증거도 찾을 수 없었다고 한다.[50] 게다가 Heinrich Himmler가 그의 대원들에게 ‘모범적이고 예의바른’ 모습을 갖추길 강조한 만큼 SS친위대는 불필요한 가학행위는 오히려 지양하고 있었으며, 가학행위는 그들 중 특별히 잔인한 성향을 지녔거나 국가 사회주의에 과도한 충성을 증명해보이려는 개인들의 돌출행동 정도로 여겼다.[49] 마지막으로 Buchheim은 결백한 사람들 중 그런 길로 빠져버린 이들 역시 소속감을 유지하기위해, 또는 명령을 거부할 경우 동료로부터 ‘약자’로 취급받지 않기 위해 그러한 선택을 한 것일 뿐 피할 수 없는 명령이 아니었다고 주장한다.[51]

1992년에 발간된 홀로코스트 사학자 Christopher Browning의 저서 “Ordinary Men: Reserve Police Battalion 101 and the Final Solution in Poland”에서 그는 유대인들을 체포하고 학살하며 수용소로 이송하던 임무를 수행한 경찰조직을 다뤘다. 101부대라 불린 이 경찰조직의 대원들은 대부분이 병역에 부적합한 함부르크 노동계급 출신의 동향 중년 남성들로, 학살에 대한 어떠한 교육도 받지 않았었다. 그리고 부대의 지휘관은 학살임무가 주어지면 이에 대해 불쾌감을 가지는 부대원들에게는 직접적으로 참여하지 않을 선택권를 주었다. 대신에 학살현장통제와 저지선형성 등의 간접적인 작업에만 참여하도록 하였다. 그리고 500여명의 부대원 중 15명 미만의 대원만이 이를 선택하였고 절대다수는 학살에 적극적으로 동참했다.[52]

후일 Stanley MilgramMilgram Experiment를 통해서, 응집력이 강력한 그룹 내에서는 인정받은 권위자가 내린 명령이 도덕적으로 적합하지 않다고 여겨진다 하더라도 대다수의 개인은 이에 복종하듯이 따른다는 가설을 도출해내었다. 그리고 이에 큰 영향을 받은 Browning은 위의 101부대의 사례가 단순히 개인과 집단의 광기와 폭력성보다는 권위에의 복종(obedience to authority)이나 동류집단 압력(peer groop perssure)에 의한 결과일 가능성이 크다고 주장한다.

러시아의 역사가 Sergei Kudryashov는 죽음의 수용소에 필요한 간수들을 훈련하여 제공하던 SS친위대의 트라브니키 훈련소에 대해 연구해왔다. 이 트라브니키 간수들 중 일부는 포로수용소에서 벗어나기 위해 SS친위대에 자원한 공산권 출신 전쟁포로들도 있었다.[53] 사학자 Browning은 이러한 Hiwis(자원자)들은 반공의식과 반유대주의를 기준으로 선발되었으며 대부분이 우크라이나 혹은 발트 3국 출신이었다고 전한다.[54] 그리고 Kudryashov는 이들이 대게 실제로는 반유대주의나 국가 사회주의에 별다른 애착이 없었다고 주장하며(Browning에 의해 확정되진 않음) 여전히 공산주의자로서 살았다고 한다.[55]

그러나 트라브니키 간수들의 대다수는 반유대주의에는 관심도 관련도 없음에도 불구하고 SS친위대의 유대인 학살지침을 충실하게 이행했다. 이들의 유대인 학살은 “별다른 감정이나 목적은 없지만 체계적”이었다고 묘사된다.[55] 전부는 아닐지라도 일단 유대인 집단학살수용소에서 근무한 이 간수의 대다수는 기본적으로 각자 두 자리수 이상의 유대인을 살해했다.[56]

이 “트라브니키 사나이(Trawnikimänner)”들은 트라브니키(Trawniki)는 물론이고 아우슈비츠(Auschwitz)를 비롯해 베우제츠(Belzec), 소비버(Sobibór), 트레블링카 II(Treblinka II), 바르샤바(Warsaw)(3회), 쳉스토호바(Częstochowa), 루블린(Lublin), 리보프(Lvov), 라돔(Radom), 크라쿠프(Kraków), 비아위스토크(Białystok)(2회), 마이다네크(Majdanek) 등 “Final Solution"의 모든 주요현장에 파견되어 주도적으로 유대인 학살을 실시했다.[54][57]

집단 학살 수용소[편집]

각 수용소별 개략적인 사망자 수[58]
수용소 사망자 좌표 주석
Auschwitz II 1,000,000 북위 50° 2′ 9″ 동경 19° 10′ 42″ / 북위 50.03583° 동경 19.17833° / 50.03583; 19.17833 (Oświęcim (Auschwitz, Poland)) [59][60][61]
Belzec 600,000 북위 50° 22′ 18″ 동경 23° 27′ 27″ / 북위 50.37167° 동경 23.45750° / 50.37167; 23.45750 (Belzec (Poland)) [62][63]
Chełmno 320,000 북위 52° 9′ 27″ 동경 18° 43′ 43″ / 북위 52.15750° 동경 18.72861° / 52.15750; 18.72861 (Chełmno (Poland)) [64][65]
Jasenovac 58–97,000 북위 45° 16′ 54″ 동경 16° 56′ 6″ / 북위 45.28167° 동경 16.93500° / 45.28167; 16.93500 (Jasenovac (Sisačko-Moslavačka, Croatia)) [66][67]
Majdanek 360,000 북위 51° 13′ 13″ 동경 22° 36′ 0″ / 북위 51.22028° 동경 22.60000° / 51.22028; 22.60000 (Majdanek (Poland)) [68][69]
Maly Trostinets 65,000 북위 53° 51′ 4″ 동경 27° 42′ 17″ / 북위 53.85111° 동경 27.70472° / 53.85111; 27.70472 (Malyy Trostenets (Belarus)) [70][71]
Sobibór 250,000 북위 51° 26′ 50″ 동경 23° 35′ 37″ / 북위 51.44722° 동경 23.59361° / 51.44722; 23.59361 (Sobibór (Poland)) [72][73]
Treblinka 870,000 북위 52° 37′ 35″ 동경 22° 2′ 49″ / 북위 52.62639° 동경 22.04694° / 52.62639; 22.04694 (Treblinka (Poland)) [74][75]

1942년, 아우슈비츠와 5개의 수용소들이 집단학살 수용소(Vernichtungslager)로 지정되어 라인하르트의 유대인 학살계획(Operation/Aktion Reinhard)을 수행하게 되었다.[76][77] 이중 헤움노(Chełmno)[78]마이다네크(Majdanek) 두 수용소는 이미 충실한 노동 및 전쟁포로 수용소로서 기능하고 있었기에 단순히 학살기능만 추가하면 되었다. 그 외 베우제츠(Belzec), 소비버(Sobibór), 트레블링카(Treblinka) 세 곳의 수용소는 오로지 유대인들을 더 많이 더 빨리 살처분하기 위한 목적만으로 건설되었다.

그리고 동일한 목적의 일곱 번째 수용소는 벨라루스의 말리 트로스티네츠(Maly Trostinets)에 건설되었고, 발칸반도의 야세노바츠(Jasenovac) 수용소에서는 주로 세르비아 민족이 처리되었다.

이 집단학살 수용소는 나치정권의 눈엣가시(대개 공산주의자나 우생학적 불합격자)들이 유폐되고 노동착취를 당하던 다하우(Dachau)벨젠(Belsen) 등 독일 내부에 위치한 집단 수용소와 혼동되곤 한다. 하지만 이는 확실히 구분지어야 하며, 독일의 괴뢰국들에 설립되어 전쟁포로를 비롯한 수감자들의 노동력을 강제로 착취하던 수용소들과도 역시 확실히 구별해야 한다.

아우슈비츠 수용소로 향하는 철로

물론 모든 나치독일의 수용소에서는 기아와 질병 그리고 과로로 인해 굉장히 높은 사망률이 기록되긴 했지만, 기본적으로 집단학살 수용소는 기존의 수용소와는 달리 수감자의 대량학살만을 위해 설계된 수용소임을 명심해야 한다.

수용소의 화물적재램프로 기차가 유대인들을 실어온다. 하루에 한번, 많게는 다섯 번까지 불철주야 실어나른다. 사람들은 유럽의 가슴속에서 끊임없이 사라져가고, 앞서 도착했던 ‘화물’들의 운명을 알지 못한 채 이곳에 당도한다. 그리고 이 수라장에 놓인 이들은 - 나는 곧 일어날 일을 알고 있다 - 열에 아홉은 가스실에 놓일 것이다.

Rudolf Vrba, 1942.8.18에서 1943.6.7까지 아우슈비츠의 유태인수송램프에서 근무

이러한 집단학살 수용소는 SS장교에 의해 운영되었지만, 대부분의 간수와 기간병들은 위에서 언급되었다시피 반유대주의와는 별 인연이 없는 우크라이나발트 3국 출신이었다.

가스실[편집]

학살에 사용된 가스의 고형이 담겼던 빈 캔들과 아우슈비츠 박물관에 전시된 주인잃은 머리카락들

가스실을 구비한 모든 집단학살 수용소는 기차를 통해 모든 포로들을 받았다. 때로는 실려온 그대로 가스실로 보내지기도 했지만, 대개 수용소 군의관이 검사하여 강제노동 수용소로 보낼 극소수의 인부를 선별하곤 했다. 그리고 나머지는 접수 플랫폼으로 보내지고 여기서 모든 소유품들은 나치의 전쟁자금 마련을 위해 압수되었다. 그리고 알몸으로 가스실로 몰아넣어졌다. 간수들은 대개 방역을 위해 샤워를 시키는 것이라고 알리고는 입실이 완료되면 외부에서 ‘입욕’ 등과 같은 신호를 주고받는다. 가끔씩 입실 전에 비누나 수건을 쥐어주어 혹시 모를 유대인들의 공황상태를 예방하기도 했으며 심지어 긴 여정으로 인해 갈증을 호소하는 인원들에게는 샤워 후에 지급될 커피가 식고 있으니 빠르게 씻을 준비나 하라고 이야기하기도 했다.[79]

정찰기에 의해 촬영된 아우슈비츠-비르케나우 수용소, 1944년 9월 13일

아우슈비츠의 소장이었던 Rudolf Höss에 의하면, 벙커1은 800명을 벙커2는 1,200명을 한번에 ‘처분’할수 있었다고 한다.[80] 일단 가스실에 입실이 완료되면 모든 문은 잠기고 고체 알갱이상태의 Zyklon-B가 측벽의 환기구를 통해 투여되고 이는 곧 유독한 hydrogen cyanide을 내뿜는다. 1/3이 즉사하고 20분 이내에 환기구에 가까운 쪽부터 모든 입실자들이 사망하게 된다.[81] 가스실을 감독하던 SS군의관으로 근무했던 Johann Kremer는 “고함과 비명이 가스실의 모든 틈새를 통해 들려왔고, 이를통해 그들이 살기 위해 얼마나 몸부림쳤는지 알 수 있었다.”고 진술했다.[82] 희생자들이 모두 숨을 거두고 난 실내는 대개 아비규환의 흔적이 그대로 남아있었다. 뒤틀린 채 죽은 이들의 피부는 붉거나 푸른 반점들로 가득했고 일부는 거품을 물거나 귀에서 피를 흘렸다.[81]

잔여가스를 모두 제거하고 시신들을 모두 치우는 등 가스실의 사후처리 작업에는 최대 4시간이 걸렸으며, 화장하기 전 여성의 모발은 잘라내고 치과의사 포로를 이용해 금니들을 적출했다. [83]비워진 가스실의 바닥을 청소하고 벽은 흰색으로 덧칠했다.[82] 이 모든 작업은 유대인 포로 작업반인 Sonderkommando에 의해 수행되었다. 화장터 1과 2의 Sonderkommando는 화장시설의 다락에서 살았고 3과 4는 가스실에서 살았다.[84] 이들에 의해 시신 처리작업이 끝나면 SS대원이 적출된 금니의 개수와 시신의 구강상흔 수를 맞춰보고, 만약 금이 누락된 것으로 간주된다면 해당 포로는 그 자리에서 소각로에 던져졌다.[85]

초기에 시신들은 가스실에서 꺼내져 그대로 깊은 구덩이에 묻혀 석회로 덮혔지만, 1942년 9월에서 11월 사이에 Heinrich Himmler의 명령에 의해 다시 꺼내어져 소각되었다. 우리가 알고있는 가스실과 화장터는 1943년부터 유대인 학살이 본격화되면서 지어진 것들이다.[86]

우리는 트레블링카에서의 시행착오를 통해 많은 개선안을 얻게 되었다. 우선 한번에 2000명을 처분하더라도 200명을 수용하는 10개의 가스실을 쓰던 과거에 비해, 800명과 1200명을 수용하는 2개의 가스실을 운용하게 된 점이다. 따라서 포로의 처분을 결정하기 위해 검진하는 데에는 SS군의관 2명이면 충분했다. 포로들은 의사를 향해 줄줄이 걸어가고 의사는 그대로 걸어서 통과하는 포로들의 상태를 보고 노동력으로 활용할지 처형할지 즉석에서 판결하여 각기 다른 방향으로 보냈다. 수용소 아니면 가스실. 물론 유아들은 노동에 부적합하기 때문에 예외없이 가스실로 보냈다.
트레블링카를 통해 우리가 이룩한 또 다른 개선은 포로의 안정이었다. 트레블링카에서 포로들은 대부분이 자신이 곧 죽을 것이라는 사실을 알았지만 아우슈비츠에서는 포로들이 그러한 자각을 하지 못하도록 속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했다. 물론 가끔씩 그들이 우리의 진의를 알아채고 자잘한 말썽을 부리거나 폭동을 일으키기도 했다. 그리고 언제나 여성들은 치맛자락에 아이를 숨겼지만, 발견하는 즉시 남김없이 가스실로 보냈다.
이러한 상황에서 우린 언제나 비밀리에 작업을 수행해야 했지만, 당연하게도 반복적인 소각으로 퍼지는 악취와 구역질나는 시체 탄내는 근방 지역에 완전히 배어버렸고, 주민들까지 아우슈비츠에서 학살이 벌어진다는 것을 알아챘다.

Rudolf Höss의 뉘른베르크 증언[87]

유태인의 반발[편집]

- 저항의 정의와 평가[편집]

바르샤바 게토 봉기(1943.1)
체포되어 방공호에서 강제로 연행되어나가는 유대인들
-Heinrich Himmler에게 보고된
Jurgen Stroop의 Stroop Report에서
나치의 학살에 대한 유대인 공동체의 반응은 거의 완벽한 무저항으로 특징지을 수 있다. 실제로 넘쳐나는 나치독일의 프로파간다 자료와는 달리, 유대 공동체의 자체적인 저항운동에 대한 자료는 거의 전무하다시피 하다. 당시 유럽을 전체적으로 살펴보더라도 유대인들은 저항기구 수립이나 무장 활동에 대한 계획 자체가 없었고, 심리전에 대한 대비조차 없었다. 그들은 완전히 무방비 상태였었다.

...유대인과 관련한 독일군 측 사상자 자료를 분석해 보면, 유대인의 조직적인 무장저항은 없었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였다. 오히려 독일은 유대인을 체포하고 이송하는데 있어서 유대인 사회의 순종적인 참여에 상당부분 의존하는 경향까지 보였다. ...그나마 각 지역 Resistance 등에 산재하며 적극적으로 저항활동을 벌이던 유대인들은, 동족들이 집단적인 무력감과 타성에 빠져 순순히 나치의 명령에 이끌리는 것을 경고하며 “도살자에 이끌려가는 양떼가 되지 마십시오” 라고 호소하고 다니곤 했다. ...두 집단학살 수용소를 관리했던 Franz Stangl은 전후 서독 감옥에 투옥되고 받은 인터뷰에서 나치 치하의 유대인들과 그 처분에 대한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최근 나그네쥐에 관한 책을 읽었는데, 자신들이 어디를 가는 것인지 알지도 못한 채 집단적으로 벼랑을 향해 달려가는 이 쥐들에게서 트레블린카 수용소에 바글거리던 그들이 겹쳐 보였다.'[88]

-The Destruction of the European Jews, Raul Hilberg

Peter Longerich 역시 막대한 연구 끝에 “유대인들은 실질적으로 어떠한 저항도 하지 않았다”라고 결론지었다.[89] Hilberg는 이러한 순응적인 태도는 유대인 박해의 역사를 통해 설명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유대인들은 수세기동안 단순히 압제자들에게 애원하기만 할뿐, 명령에 복종하며 극적으로 치닫을 수 있는 상황은 되도록 피함으로써 자신들에 대한 박해가 수그러들 때까지 받을 수 있는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식을 선택해 왔다. 이 때문에 유대인 사회는 박해를 받는 시기에는 항상 수많은 피해를 받았지만, 마치 물이 빠지면 드러나는 바위와 같이 다시 재기하곤 했으며 사실상 이들이 지상에서 완전히 사라진 적은 없었다. 하지만 ‘이번만큼은 지금까지와 다르다’는 사실을 너무 늦게 깨달았다는 것이 문제였다. 결국 그들은 반복되어온 순종의 역사가 각인시킨 타성 속에 갇혀버린 셈이다.'[90]

하지만 Yehuda Bauer를 비롯한 동료 사학자들은 당시 유대인들의 저항정신을 단순히 겉으로 드러난 물리적 항쟁뿐만이 아니라, 그들이 존엄성과 인권을 지키기 위해 취한 모든 종류의 행동들까지 포함해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91]

"유대인들은 모든 게토, 강제송환 열차, 강제 수용소와 심지어 가스실 앞에서까지 온갖 형태로 저항을 표시했다. 조악한 무기를 들고 싸우는 자들과, 어떠한 상황에서도 항상 저항의 뜻을 밝히는 자들, 그리고 죽음의 위협을 무릅쓰고 물과 음식을 구하기 위해 용기를 짜내는 자들, 이 모든 행동들은 나치독일이 자신들의 죽음을 조소와 함께 감상하는 것만은 용인할 수 없었던 유대인들 마지막 자존심의 발로였다.

이중에서 무위와 순종이야말로 벗어날 수 없는 잔인무도한 폭력 앞에서 그들이 취할 수 있는 유일하고도 가장 숭고한 저항이었다. 짐승보다 못한 취급 속에 확정된 죽음을 목전에 두고도 인간으로서 마지막 품위를 지키려 애쓰고, 차라리 죽고 싶게 만드는 고문 속에서도 끝까지 생명의 끈을 놓지 않아 고문기술자를 곤혹스럽게 하는 것이야말로 그들의 저항이었다. 결국 모든 것이 끝나고 나서, 이들의 순응과 죽음은 전범재판에서 나치독일의 잔인무도함을 고발하는 가장 강렬한 증거가 되었다. 인간정신의 승리였다."

-The Holocaust: The Jewish Tragedy, Martin Gilbert[92]

한편 Hilberg는 위에 인용된 Gilbert의 평가처럼 과잉되고 범위조차 명확치 않은 정의를 통해 유대인 저항을 필요이상으로 과대평가하는 흐름을 경계하며 이렇게 말했다.

“평범하거나 순수했던 사람들이 전쟁 속에서 무자비한 학살을 자행하게 되어버린 케이스처럼 개인적이고 흔치않은 사례들을 당시의 보편적인 사례로 과장한다면 우리는 정작 나치독일이 취한 정책의 특성과 의도에 대해 명확하고 일관된 평가를 내릴 수 없게 된다.

마찬가지로 흔치 않거나 소규모의 개별적인 사례들을 당시의 시대상인 양 포장하면 실제로 벌어졌던 사건들의 의의와 기본성격까지도 왜곡시켜버릴 수가 있다. 실제로 저항의 정의를 끝없이 확장하고 사례들은 과장하다보니, 오히려 실제로 실행되었던 저항다운 저항운동들은 제대로 주목받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흐름대로 간다면 영웅적 정신은 유럽의 모든 유대인들과 그 공동체들의 기본 소양으로 치부되어버리고, 정작 저항을 행동에 옮겼던 소수 유대인들의 진정한 용기는 퇴색시키는 결과를 낳게 될 것이다.

여기서 우리는 유대사회의 이러한 ‘순응하는 대다수와 행동하는 극소수의 혼재와 불통’을 단순히 문제해결 과정을 흐리멍텅하게 만드는 맹탕 공동체로 치부하는데 그쳐서는 안된다. 이 구조는 사실상 자신들이 속한 공동체에 대한 생산적인 질문과 대안을 주고받는 것이 불가능하며, 이는 곧 공동체 스스로 추론능력과 생존전략을 포기하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이러한 문제를 외면한다면, 유대인의 역사는 더 이상 지속될 수 없을 것이다.”[93]

- 무력봉기 및 연합군/저항군과의 연계[편집]

연행되어온 유대인 레지스탕스, 바르샤바 게토, 1943

물론 무력저항이 아예 없었던 것은 아니다. 게토에서 비롯된 봉기의 일례로는 1943년 1월, 조악한 무장을 갖춘 유대인들이 SS부대를 4주나 지연시키다 독일 측 원군에 의해 패배했던 바르샤바 게토 봉기가 있다. 이 전투로 유대인 13,000명이 전사하고 57,885명이 추방되거나 집단학살 수용소로 보내졌다. 독일 측 피해는 진영별로 극명하게 갈리는데, 유대인 측 자료에는 독일군 수백명을 사살했다고 적혀있지만 독일 측에는 17명 사망에 93명 부상으로 적혀있다. 5월에는 비아위스토크 게토에서, 같은 해 9월에는 빌나 게토에서 단기간 봉기가 발생했다.

그 외에 가장 유명한 저항사례로는 바르샤바 봉기가 있다. 1944년 8월 1일부터 2달간 지속된 이 봉기는 Tadeusz Bór Komorowski 장군에 의해 주도되어 하루만에 바르샤바를 점령하고 해방지구를 형성하는데에 이르렀다. 하지만 또다른 대규모 봉기를 우려한 Heinrich Himmler에 의해 강경진압이 결정되어, 봉기군 전원과 더불어 20만명에 가까운 시민이 학살되었다. 결국 바르샤바는 1943년의 게토 봉기와 1944년의 무력봉기를 거치면서 초토화되었다.

독일군에 붙잡힌 유대계 소련군 전쟁포로, 1941.8월
대전중 50만명에 가까운 유대인들이 소련군으로 복역했다.

동유럽에서는 약 2~3만의 유대인이 나치와 그 동맹들을 상대로 Partizan으로서 활발하게 활동했고,[94][95] 리투아니아에서만 3천이 넘는 독일군이 이들에게 사살되었다. 이들은 주로 게릴라전과 함께 독일군 기반시설에 대한 Sabotage를 벌였고, 이따금 게토의 봉기를 유도하거나 수용소의 탈출을 돕기도 하였다. 특히나 유대인 비중이 높은 리투아니아와 벨라루스에서는 집단학살 수용소의 비극에서 수천명의 유대인들을 구출하기도 했다. 암스테르담을 비롯한 네덜란드 전역에서도 활발히 게릴라를 벌였고 수많은 유대인들이 Dutch Resistance에 가담하여 활동했다.[96]

프랑스에서 유대인들은 저항군 참여 뿐 아니라 유대 공동체의 자체 저항조직에서도 활발히 활동했었다. 유대인 생존자들은 대부분 French Resistance로서 나치와 Vichy 괴뢰정부에 맞서 게릴라전을 벌였다. 이들의 참여율과 적극성은 상당히 높아서 당시 프랑스에서 유대인 비율은 1%가 채 안되었음에도 French Resistance의 유대인 비율을 20%에 육박할 정도였다.[97] 유대인 청년조직이었던 EEIF는 Vichy 괴뢰정부에 의해 해산되자 그대로 Resistance 조직에 흡수되어 정보와 자금지원을 담당했다. Zionist들 역시 Armee Juive를 결성하여 나치의 유대인 체포와 강제이송을 방해하고 국외로 탈출하는 작업을 수행했다. 위 두 조직은 1944년에 연합하여 파리, 리옹, 툴루즈, 그르노블, 니스의 해방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98]

많은 사람들이 유대인들은 도살장에 끌려가는 양처럼 죽음 앞에 소극적이었다고 생각하지만, 제가 아는 한 이는 절대 사실이 아닙니다. 저는 수많은 유대인들과 함께 레지스탕스 활동을 했고, 그들은 언제나 저보다 위험한 임무들을 도맡아 수행했습니다.

Pieter Meerburg, 레지스탕스 생존자[99]

그리고 140만에 가까운 유대인들이 연합군에 지원하여 참전했다. 이들은 각각 50만은 공산권의 붉은 군대에, 55만은 미군에, 10만은 폴란드군, 3만은 영국군에 소속되어 있었다.[100]

특이하게도 영국군에는 5천명의 팔레스타인 출신 유대인들이 모여 The Jewish Brigade을 결성하기도 했고, 독일어에 능통한 이들은 Special Interrogation Group에 자원하여 서부사막 전선 최전방에서 독일군에 Sabotage나 특공작전을 벌였다.

- 수용소 폭동과 탈출 시도[편집]

1943년 5월 트레블링카 수용소에서 200명이 탈출하면서 어수선해진 수용소 내부에서 폭동이 발생했다. 이때 상당수의 독일군 간수가 살해‧제압되고 수용소 건물들이 불에 탔지만 수감자 900명이 사살됐고, 600여명이 탈출에 성공했지만 이중 40명만이 종전의 기쁨을 맛볼 수 있었다. 1943년 8월, 소련군 전쟁포로를 포함한 600여명의 유대인 수감자들이 소비버(Sobibór) 집단학살 수용소에서 탈출을 시도하는 사건이 발생한다. 이로 인해 11명의 SS대원과 수많은 간수들이 사망했고, 발각되고 나서는 중화기까지 동원한 수용소 측의 공격으로 300명의 수감자가 사살되었다. 그나마 탈출한 인원의 대다수도 수용소를 둘러싼 지뢰밭을 통과하진 못하고 폭사하거나 사살되었다. 이들 중 60여명만이 탈출에 성공하여 소련의 Partizan에 합류했다. 1년 뒤, 1944년 8월 7일에 아우슈비츠 수용소에서 250명의 Sonderkommando들이 간수들을 공격하고 여성수감자들이 인근 공장에서 밀입해온 폭약으로 4번 화장터를 폭파하는데 성공한다. 3명의 간수가 살해되었고 이중 하나는 오븐 속에 구겨진 채 발견되었다. Sonderkommando들은 이어서 바로 탈출을 시도했지만 곧 전원 사살되었다.

사실 대다수의 유대인들은 저항활동과는 관련이 없는 수동적인 태도를 보였었지만, 그들 역시 강제이주라는 명분에 순순히 응하기보다는 탈출과 협상, 공무 방해와 때때로는 뇌물까지 제공하면서 저항정신과는 별개로 나치독일의 유대인 사냥을 지연시켰다.

하지만 나치와 RHSA(국가보안본부)는 이들의 순종과 수동성을 노리고, 오히려 유대 공동체가 자체적으로 구성원들의 복종을 강제하게 유도했다. 이 계획의 대표적인 타겟조직이 독일의 Reichsvereinigung der Juden(라이히 유대인 정부)와 폴란드 게토의 Judenräte(유대 의회)였다. 나치는 이들에게 유대인 권익보호와 Zionist에 대한 지원책 등 거짓 공약을 제시해, 이들의 협조를 얻는 데 성공했다. 결국 이 두 공동체는 유대인들에게 라이히 정부(나치독일 정부)에 대한 순종과 협조를 강권하여, 도피에 전념하던 유대 사회에 혼란을 가중하고 희생자를 더욱 불리는 결과를 낳게 된다.

"유대인들은 2천년에 가까운 세월동안 박해받으며, 저항은 구원이 아닌 죽음을 몰고 온다는 냉혹한 현실에 부딪혀 왔다. 이러한 역사의 반복 속에서 그들의 논리와 전승, 문화와 사회구조, 언어까지도 타협과 설득, 애원으로 가득차게 되었고 거기에 저항과 대결의 자리는 이미 사라지고 없었다."
-Paul Johnson, 작가 및 사학자[101]

절정[편집]

1942년 6월, Reinhard Heydrich가 암살되었고 그 뒤를 이어 SS소속 장성인 Ernst KaltenbrunnerRHSA(국가보안본부)의 수장이 되었다. Heinrich Himmler의 감수 아래, 그는 Final Solution(유대인 말살계획)을 착실히 전개해나가며 1943년부터 1년간 독일의 영향권 아래에 있는 모든 유대인들을 체포하여 수용소로 보내는 데 전념했다. 유대인 학살이 절정에 달했던 1944년 봄, 아우슈비츠가스실에서는 하루에 8천명의 사람들이 목숨을 잃었다.[102] 사실 나치 정부의 일반 부문 중 유대인 게토의 강제노동에 기반한 군수산업의 생산성은 손에 꼽을 정도로 높은 편이었다. 하지만 Final Solution의 실행으로 인해 1943년 모든 게토의 생산은 중단되고 유대인들은 집단학살 수용소로 보내지게 되었다. 이 일환으로 1943년 초, 바르샤바 게토에서 1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강제 이송되어 학살되었고 이로 인해 바르샤바 게토 봉기가 발생했지만 무자비하게 진압되었다. 1943년 11월 3일 단 하루만에, 마이다네크(Majdanek) 수용소와 인근 캠프들에서는 추수감사 작전(Aktion Erntefest)라는 이상한 작전명 아래 4만2천명에 달하는 유대인들이 사살되었다. 러시아 점령지에서 잡힌 유대인들도 실려오는 족족 그 자리에서 사살한 이 작전은, 나치독일이 자행한 최대의 유대인 단일 학살작전로 기록되었다.[103]

1944.8.20-22, 헝가리 부다페스트.
붙잡힌 유대인 여성들

독일에서 유대인 수송차량은 철로 상에서 가장 우선권을 가졌었다. 심지어 1942년 끝자락에 스탈린그라드 전투로 지독한 소모전이 벌어지고, 기반시설과 철도에 대한 연합군의 폭격이 가중되던 시점에도 이 철칙은 지켜졌다. 이 때문에 군수품의 우회와 연착이 빈번하게 발생해 육군 사령관들의 빈축을 사기도 했다. 물론 숙련된 유대인 기술자들과 고학력자들이 처형이 예약된 상태로 이 차량들 속에 실려있었기 때문에 경제 부처와 경영인들의 눈길도 고울 순 없었다. 더군다나 전쟁이 막바지에 치닫을 수록 패전의 기색이 역력해졌기 때문에, 사실상 나치의 광신도가 아니라면 누구나 전후 전범처리에 대해 신경이 쓰이지 않을 수 없었다. 하지만 Hitler의 권한을 쥐고 흔드는 Himmler와 강력한 SS의 억제력 때문에, 기본적인 군사적, 경제적 우선순위 따윈 안중에도 없는 Final Solution를 지켜보면서도 정작 반발을 표하는 사람은 없었다.

당시 Himmler가 얼마나 이 소명에 미쳐있었는지는 나치 고위당원들의 공식 집회에서 한 연설의 녹취록 일부를 보면 알 수 있다.

지금 저는 일생일대의 난제와 마주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저와 이토록 가까이 마주앉은 여러분들 중에는 이미 이것을 당연하게 여기고 있거나, 혹은 아예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을 분도 있을것 입니다. 그 문제란 바로 유대인들입니다. (중략)

이제부터 제 입에서 나오는 이야기가 부디 여러분 이외의 사람들의 입에서 나오는 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중략)

남은 것은 하나입니다. 이들에게 처자식이 있으면 대체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 결국 이 자리에 와서야 명쾌한 해답을 얻은 것 같습니다.
저는 이것들을 박멸하는데 있어서 후환이 남는 것은 용납할 수 없습니다. 물론 그 후환이 어린아이의 탈을 쓰고 있더라도 말입니다. 우리는 지구상에서 이것들을 멸종시키기 위해서 약간은 꺼림칙한 결정을 내려야만 합니다.

Heinrich Himmler, 1943.10.4. 폴란드 포젠의 나치 고위당원 모임에서

1944,봄. 체코 동부에서 붙잡혀 아우슈비츠로 보내진 유대인 여성과 아이들

이 모임에는 해군 제독 Karl Dönitz와 전시 군비 장관 Albert Speer도 참석했었다. 이들 중 Dönitz는 전후 뉘른베르크 전범재판에서 Final Solution이라는 계획의 존재 자체도 모르고 있었다고 주장했고, 이는 재판에서 인정 되었다. 재판이 벌어지던 당시에는 Himmler의 녹취록의 존재는 아무도 모르고 있었기 때문이다. 반면 Speer는 재판과 뒤이은 인터뷰에서 “만약 제가 모르는 사건이 있었다면, 그것은 제가 보지 못한 게 아니라 보고 싶지 않았기 때문일 겁니다.”[104]라고 선언했다.

1944년 봄, 폴란드의 게토들이 공터가 되기 시작해서야 학살의 규모도 줄어들기 시작했다.

그러던 중 유대인 문제로 마찰이 빈번하던 헝가리에 대해 Hitler는 일찌감치 배신의 기미를 파악하여 3월 19일에 선제공격했다. 공격 하루 전, Hitler는 개인적으로 헝가리의 섭정이자 제독인 Miklós Horthy에게 다음과 같이 불만을 표시했었다.

"헝가리는 유대인 문제에 대해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았고, 결국 난민으로 인해 폭증한 유대인 인구를 해결할 준비가 전혀 되지 않았다.”[105]

마침내 점령이 완료된 헝가리에서 80만의 유대인들이 대량학살 수용소로 강제 이송되었고, 이를 감독하기 위해 Eichmann부다페스트로 파견되었다. 이들 중 절반 이상이 아우슈비츠 수용소로 이송되었고 세 달에 걸쳐 40만명 전부 살해되었다. 수용소장 이었던 Rudolf Höss는 이후 전범재판에서 이 사실을 자백했다.

-Blood for Goods 협상

헝가리 출신 유대인들을 학살하는 작전은 나치 내부에서도 강한 반발을 샀고, Hitler에게 그냥 학살하느니 차라리 이들에게 평화로운 정착지를 제공해주는 대신 연합국들에게 대가를 요구하라는 제안까지 나왔었다.

실제로 헝가리 출신 유대인들을 관리하던 Eichmann이 유대인 100만명과 트럭 1만대 분의 물품을 교환하는 거래를 발의했고, 이에 대해 이스탄불에서 Himmler와 영국, 유대인 단체의 대리인들이 모여 비공식 협상을 진행한 적이 있었다. 하지만 이런 성격과 규모의 거래가 제대로 성사 될 가능성은 애초에 없었다.

죽음의 행군(1944-1945)[편집]

1944년 중순 쯤 되었을 때 “최종 해결법(Final Solution)"은 거의 실행이 완료된 상황이었다. 나치 정권에게 접근이 용이하였던 유태인 공동체의 대부분은 말살 당하였는데, 프랑스는 약 25%가 제거된 반면 폴란드는 파괴된 공동체 비율이 약 90%에 달하였다. 나치 친위대장 하임리히 힘러(Heinrich Himmler)는 5월 5일 연설에서 ”독일과 독일 점령지 내의 유태인 문제는 전반적으로 해결되었다“고 선포하였다.[106] 1944년에는 이 임무가 점차 어려워졌는데, 독일군이 러시아, 발칸 반도, 이탈리아 등지에서 후퇴하기 시작하였고 전투에서도 연합군에게 패전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6월에 연합군은 프랑스에 상륙하였고, 연합군의 공습과 게릴라 전투는 독일군의 철도 운영에 엄청난 차질을 빚게 만들었다. 이에 따라 기차의 일부를 죄수 운송에 쓰는 것에 할애하는 데에 대한 독일군의 반발도 무시할 수 없게 되었다.

이 당시 소련군이 점점 진격해오자 폴란드 동쪽에 있던 수용소들은 모두 폐쇄되었고 생존해있던 수감자들은 독일에 가까운 서쪽 수용소-처음에는 아우슈비츠로, 이후에는 실레지아(Silesia)에 있는 Gross Rosen으로-로 이송되었다. 마지막 13명의 죄수-모두 여성이었다-는 1944년 11월 25일 아우슈비츠 II에서 죽임을 당하였는데, 기록에 의하면 그들은 “전면적 죽음(unmittelbar getötet)"을 당하였다고 되어있어, 가스실에서 죽었는지 다른 방법으로 죽었는지는 불분명하다.[107]

암울한 전쟁 형세에도 불구하고 수용소에서 있었던 일들을 은폐하기 위한 노력은 끊이지 않았다. 가스실은 해체되었고, 화장터는 폭파되었으며, 집단 매장지를 뒤엎고 시체들은 화장시켰다. 또한 폴란드 농부들에게 그 자리에 식물 씨앗을 키우도록 강제하여 그러한 장소가 존재하지 않았다는 인상을 주고자 하였다. 그러나 지역 지휘관들은 전쟁이 끝날 때까지 계속해서 유태인들을 죽이고 또 강제된 “죽음의 행군(Death March)"을 통해 수용소 간 이동을 시켰다.[108]

수 년 간의 폭력과 굶주림으로 피폐해진 수감자들은 수용소에서 기차역까지 눈발을 뚫고 장거리를 걸어갈 것을 강요받았고, 이후 며칠씩 음식 없이 화물열차 안에 갇혀서 운송되었고, 내린 후에 또다시 수용소로 행군해야만 했다. 이 과정에서 뒤처지는 사람은 즉시 총살되었다. 이 행군 중에 죽은 유태인은 약 25만 명 정도로 추정된다.[109]

이러한 죽음의 행군 중 가장 규모가 크고 잘 알려진 행군은 1945년 1월 폴란드에서 일어났다. 소련군이 아우슈비츠에 도착하기 9일 전이었는데, 수용소 경비대는 약 6만 명의 수감자들은 수용소에서 56km 떨어진 Wodzislaw(독일어: Loslau)까지 걸어가게 시켰다. 이 곳에서 수감자들은 화물열차를 통해 다른 수용소들로 이송되었는데, 여기까지의 행군 도중 약 15,000명이 죽었다고 알려졌다.

해방[편집]

첫 번째 주요 수용소였던 Majdanek 수용소는 진격하는 소련군에 의해 1944년 7월 23일에 발견되었다. Chelmno 수용소는 소련군에 의해 1945년 1월 20일에 해방되었고, 아우슈비츠 수용소 또한 소련군에 의해 1945년 1월 27일에 해방되었다.[110] Buchenwald 수용소는 미군에 의해 4월 11일,[111] Bergen-Belsen 수용소는 영국군에 의해 4월 15일,[112] Dachau 수용소는 미군에 의해 4월 29일,[113] Ravensbrück 수용소는 같은 날 소련군에 의해, Mauthausen 수용소는 미군에 의해 5월 5일,[114] Theresienstadt 수용소는 소련군에 의해 5월 8일에 해방되었다.[115] Treblinka, Sobibor, Belzec 수용소는 해방되지 못하고 1943년에 나치에 의해 파괴되었다. 미7군 William W. Quinn 대령은 Dachau 수용소에 대해 “우리 부대는 그 곳에서 믿기 힘들 정도로 끔찍한 광경, 소리, 악취를 목격하였다. 도저히 일반적인 상식으로는 이해할 수 없는 엄청난 잔인함이었다”라고 회고한다.[116][117]

소련군에 의해 발견된 수용소들의 대부분은 이미 죄수들을 이송하여 몇 천명만이 살아있었다. 아우슈비츠에서는 실험 대상이 되었던 180명의 아이들을 비롯해 7,600여 명의 수감자들이 발견되었다.[118] Bergen-Belsen 수용소에서는 60,000여 명의 수감자들이 영국군 11사단에 의해 발견 되었는데,[119] 13,000여 구의 시체가 매장되지 않은 채 발견되었고, 10,000여 명은 몇 주 후 티푸스나 영양실조로 사망하였다.[120] 영국군은 남아있던 수용소 경비대를 시켜 시체를 모아서 집단 묘지를 만들게 하였다.[121]

피해자와 사망 통계[편집]

피해자 수에 대한 통계치가 홀로 코스트(Holocaust)란 단어에 대한 정의에 따라 다르다. Donald Niewyk하고 Francis Nicosia는 이 단어가 500만 명 유럽 유태인에 대한 큰 규모의 학살을 의미하며 Holocaust란 단어가 정확한 정의가 없다고 지적했다. [122]Martin Gilbert에 측정치에 따르면 총 피해자 인원수은 600만 명 이하이며 그때 유럽 유태인의 78%를 차지하다고 말했다. Timothy D. Snyder가 Holocaust란 단어가 두 가지 의미로 나눠 보았다. 하나는 독일군이 전쟁했을 때 모든 학살행위이며 하나는 나치가 유태인에 대한 모든 압박행위이다

광의적으로 서구에서 Holocaust로 인해 피해된 인원수는 200만~300만 명 소련 전로(戰虜), 200만 명 폴란드인, 150만 명 롬(Rom) 20만 명 장애인, 정치인이나 종교가 틀린 사람, 15000 명 동성연하고 5000명 Jehovah's Witnesses를 포함하여 총 사망인원수는 1100만 명 좌우이다. 더 넓은 통계범위에 따지면 600만 명의 소련서민을 포함하여, 총 사망인원수는 1700만 명에 달했다. 미국유태인학살기념관에서 전시된 수치에 따르면 1500~2000만 명의 사람이 사망하거나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R.J.Rummel가 Holocaust로 인해 사망된 사람 수는 2100만 명이라고 측정하고 또 다른 사람의 측정치에 따르면 소련서민의 사망 수와 합치면 2600만 명이 사망했다고 한다. [123]

피해자 사망자수 출처
유태인 590만명 [124]
소련군 전쟁포로 2–3백만명 [125]
폴란드인 1.8–2백만명 [126]
집시 220,000–1,500,000명 [127][128]
장애인 200,000–250,000명 [129]
프리메이슨 80,000–200,000명 [130][131]
슬로베니아인 20,000–25,000명 [132]
동성애자 5,000–15,000명 [133]
여호와의 증인들 2,500–5,000명 [134]
스페인 공화주의자들 7000명 [135]

유태인[편집]

1945년에서 지금까지 흔히 나온 학살을 당한 유태인사망인원수에 대한 측정치는 600만 명이다.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유태인대학살기념관에 이런 말이 전시되어 있다.[136] 살해를 당한 유태인은 정확하게 통계할 수 없고 문서에서 300만 명의 유태인의 이름을 찾았고 , 유객센터에서 전시되어 있고, 인터넷을 통해 중심데이터베이스에서도 찾을 수 있다. 600만 명의 숫자는 당위군 장관을 맡은 Adolf Eichmann가 말한 것이다. 당위군 장관 Wilhelm Höttl의 증사에 따르면 1944년 8월에 Adolf Eichmann가 그한테 600만 명의 유태인이 학살을 당하고 ,400만 명이 강제수용소에서 죽었고 나머지 200만 명이 총사나 질병으로 죽었다고 말했다. 1953년에 Gerald Reitlinger가 쓴 《최종해결방안》이 피해자인원수에 대해 측정했다. 인원수는 4,200,000-4,500,000 명의 사이이었다. 이외에도 Raul Hilberg가 측정한 5,100,000하고 Jacob Lestschinsky측정한 5,950,000인 측정치가 있다. Yisrael Gutman와Robert Rozett가 쓴《유태인대학살백과전서》중에 측정한 사망 인원수는 5,590,000~ 5,860,000명의 사이였다. 베를린 공업대학의 교수 Wolfgang· lBenz 연구한 결과는 피해자인원수가 5,290,000-6,200,000명 사이인 것이다. 이스라엘유태인대학살기념관이 전시된 수치의 근거는 전쟁 전후의 인구통계대조하고 강제송환과 학살의 문서에서 온 것이다.

Raul Hilberg가 측정한 5,100,000명의 피해자가 보수적인 측정으로 여긴다. 왜냐하면 Raul Hilberg가 찾을 수 있는 사망기록만 참조하면서 측정한 수치이기 때문이다. 《유럽유태인의 멸망》제3판에서 800,000명이 유태인 격리 구역에서 죽임을 당하고, 1,400,000명이 총사로 사망하고 2,900,000명이 강제수용소에서 죽었다고 쓰인다. 그는 폴란드 유태인의 사망인수 300만 명에 달한다고 측정했다. Martin Gilbert가 최소 5750000 명의 유태인을 살해당한다고 측정하고, 그 중에 Oświęcim에서 독약을 복용하게 함으로써 죽은 200만 명도 포함이 된다. Lucy Dawidowicz 전쟁 이전의 통계수치를 통해 5,934,000명의 유태인이 사망되었다고 지적했다.

각 강제수용소의 사망인원수가 3800000명을 넘고 그중에 80~90% 모두 유태인이다. 강제수용소에서 죽은 유태인이 나치 대학살로 인한 총 유태인피해자인원수의 반에 달했다. 폴란드의 유태인 거의 이런 수용소에서 죽임을 당했다. 이외에도 최소 50만 명의 유태인 기타 강제수용소에서 죽었고, 그중에 독일의 몇 개의 주요한 수용소 포함된다. 많은 유태인을 징역하고, 특히 전쟁의 마지막 1년 동안 나치가 폴란드에서 철수한 후, 약 100만 명의 사람이 이런 강제수용소에서 죽었다. 그중에 최소 50%가 유태인이고 구체적인 숫자도 알 수가 없다. 이외에도 80~100만 명의 유태인이 독일이 점령한 구역에서 살해를 되었다. 많은 사람들이 질병이나 영양불량으로 송환되기 전에 폴란드에 있는 유태인 격리 구역에서 죽었다.[137]

이하 수치는 Lucy Dawidowicz에 의해 제공된 전쟁 전 유럽 국가 내 유태인 인구의 학살을 잘 드러낸 수치다:[124]
국가 전쟁전
유태인 인구
(추정)
사망인구
(추정)
사망비율
폴란드 3,300,000 3,000,000 90
발트해 국가들 253,000 228,000 90
독일과 오스트리아 240,000 210,000 90
보헤미아와 모라비아 90,000 80,000 89
슬로바키아 90,000 75,000 83
그리스 70,000 54,000 77
네덜란드 140,000 105,000 75
헝가리 650,000 450,000 70
벨로루시안 연합 375,000 245,000 65
우크라이나 연합 1,500,000 900,000 60
벨기에 65,000 40,000 60
유고슬라비아 43,000 26,000 60
루마니아 600,000 300,000 50
노르웨이 2,173 890 41
프랑스 350,000 90,000 26
불가리아 64,000 14,000 22
이탈리아 40,000 8,000 20
룩셈부르크 5,000 1,000 20
러시아 연방 975,000 107,000 11
덴마크 8,000 52 <1
합계 8,861,800 5,933,900 67

국가별[편집]

독일 간접 또는 직접 통제된 구역에서 약 800~1000만 명의 유태인이 있었다. 유태인대학살로 피해된 600만 명이 전부의 60%~75%를 차지했다. 폴란드에서 3300000명의 유태인 중에 90% 살해를 당했다. Latvija하고 리투아니아의 유태인 피해비율 무려 90%에 달했다. 하지만 에스토니아의 유태인이 다행히 모두 안전하게 철수했다. 1933년의 독일과 오스트리아에서 사는 750,000명 중에 1/4의 생존자만 있었다。1939년 이전 많은 독일유태인 안전하게 독일을 떠나고 체코슬로바키아, 프랑스, 네덜란드로 도망했지만, 나중에 여전히 강제송환을 당하여 학살되었다. 체코슬로바키아, 그리스, 네덜란드, 유고슬라비아의 유태인 중에 70%가 피해되었다。 루마니아, 벨기에, 헝가리의 피해자 비율은 50%-70%에 달했다. 벨로루시하고 우크라이나에서 피해된 유태인 비율이 비슷하지만 정확한 사망자 인원수를 알 수 없다. 유태인피해비율 상대적으로 낮은 국가는 불가리아, 덴마크, 프랑스, 이탈리아, 노르웨이이었다. 알바니아는 1945년의 유태인인수가 1939년의 인수보다 많아지는 유일한 독일 점령국가다. 약 200명의 토종 유태인과 1000명 이상의 난민이 가짜 신분증을 통해 떠나거나 60%의 이슬람교도 중에서 숨어 있었다.

1990년대 동유럽정부문서가 개방된 이후 Hilberg, Dawidowicz, Gilbert가 사망인원수에 대한 통계수치를 다시 수정했다。Wolfgang Benz가 몇 년 간의 계속 피해자인수를 업데이트를 해 왔고 그는 1999년 이런 말을 했다.

“1942년 1월 만호회의에서 제출한 모든 유럽 유태인을 인종청소를 한다는 임무는 달성하지 않았다. 하지만 600만 명의 피해자를 죽인 대학살은 이미 인류 역사 상의 제일 큰 폭행이 되었다. 피해자 인원수는 일일이 알려 주지 못하고 아주 보수적인 측정수치는 이하와 같다. 숫자는 대개 측정한 수치고 이런 폭행이 전 세계에게 아려 줘야 한다. 대학살 피해자 중에 독일에서 165,000명, 오스트리아에서 65,000명, 프랑스하고 벨기에에서 32,000명、 네덜란드에서10만 명을 넘고, 그리스에서 60,000명, 유고슬라비아에서 사망인원수는 그리스와 같고, 140,000 넘는 피해자 체코슬로바키아에서 왔고, 50만 명이 헝가리에서 왔고、220만 명이 소련에서 왔고、270만 명이 폴란드에서 왔다. 이외에도 루마니아와 Transnistria 종족의 피해자인원수(200,000이상), 그리고 알바니아, 노르웨이 이탈이아, 룩셈보르크, 불가리아에서 피해된 인원수를 더해야 한다."

[138]

-Wolfgang Benz,《대학살:독일 역사학자 연구하는 대학살》

이디시어(Yiddish)에 대한 영향[편집]

대학살은 이디시어에 큰 영향을 끼쳤다. 2차 세계 대전이전, 약 1100~1300만 명의 사람들이 이디시어를 쓰고 있었다. [139]대학살은 유태인을 멸망하게 만들었다. 그들의 종교, 일상생활을 파괴하여 이디시어의 상용자가 급격히 줄어들었다. 피해자 중에 약 500만 명이(85%)이디시어를 쓰고 있었다. 이디시어를 쓰지 않은 사람들인 그리스하고 발칸지역에서 쓰는 언어도 파괴되었다. 이러한 ‘유태-스페인어’ 거의 사라졌다.

비유태인[편집]

슬라브인[편집]

1942년 여름에,Heinrich Luitpold Himmler의 《동부전체계획》이(Generalplan Ost)히틀러의 허락을 받았다. 구체적인 내용은 슬라브인을 그들의 고토에서 소멸하거나 유방시키거나 노예로 시킨다는 것이다. 목적은 그 땅에서 독일인이 살도록 할 것이다. 원래 계획은 20–30년의 장기에 걸쳐 추진한 것이다. 작가이며 역사학자인 Doris·L·Bergen 이런 말을 쓰었다. “다른 나치문헌과 마찬가지로 《동부전체계획》이 사용한 어휘가 완곡하지만 아무래도 그의 근본적인 의도는 분명하다'. 이 계획은 나치독일이 다민족정치관계에 대한 기본방침을 명확히 제기했다. 슬라브인에 대한 학살, 유태인에 대한 학살은 모두 같은 계획의 구성부분이다[140]. 다른 역사학자Williams·W·Hagen 이런 말을 하였다. “《동부전체계획》는 동유럽 인구에 대해 소멸할 인원수까지 예측했다. 구체적으로 말하면 폴란드인– 85%;벨라루스인 – 75%;우크라이나인 – 65%;체코인 – 50%, 이러한 거대한 감원하는 규모는 노예로 시키거나 질병에 걸리게 하거나 출산통제 등 조치로 달성하겠다는 내용이 있다[141]. Heinrich Luitpold Himmler“이런 문제가 존재하는 것이 잔인한 인종주의와 편견이고, 2000~3000만 명의 슬라브인과 유태인은 군사적인 조치나 식량부족위기로 죽을 것이다 ”라고 말했다[142].

폴란드인[편집]

폴란드의 역사는 주변 강대국들에 의한 고난의 역사였다. 특히 독일은 폴란드의 이웃으로서 기회만 있으면 영토를 넘보았다. 히틀러의 나치는 유럽에서 폴란드의 지도를 없애고 독일의 땅으로 만들고자 했다.[143] 그렇게 하여 독일인들을 폴란드 땅에 재정착 시킨다는 생각이었다. 폴란드인에 대한 인종청소는 폴란드의 유태인만큼 완벽하지는 않았다. 폴란드에 살고 있던 유태인들은 홀로코스트 기간 중에 90%이상이 죽임을 당하여 사라졌지만 폴란드의 기독교인들은 잔인한 독일 점령 하에서도 94%가 살아남았다[144]. 1939년 11월, 나치 독일은 폴란드에 대한 인종청소 정책을 수립하였다. 간단히 말해서 폴란드인을 완전히 말살한다는 정책이었다. 하인리히 히믈러는 ‘폴란드인은 이 세상에서 완전히 사라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독일이 점령한 폴란드 서부지역의 정부(일반정부라고 부름)는 폴란드인을 완전히 제거하고 그 땅을 독일의 식민지로 만드는 책임을 맡았다. 계획에 의하면, 1952년까지 폴란드 서부지역에는 3-4백만 명의 폴란드인만을 남겨놓아 독일인들의 노예로 삼아 부려 먹는다는 것이었다. 다만, 이들 폴란드인들은 자녀를 갖지 못하도록 결혼을 금지하며 독일로부터 의료지원을 중지하는 것으로 계획되어 있었다. 그러면 자연적으로 일정 기간이 지나면 폴란드인들이 종적을 감추게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히틀러는 폴란드 침공을 1주일 앞두고 실제로 이런 말을 했다. “동부지역(폴란드를 말함)에서 폴란드 민족의 후손이거나 폴란드 말을 사용하는 사람은 남자, 여자, 아이들을 구분하지 모두 제거해야 할 것이다. 우리의 군대는 이들에게는 절대로 자비를 보일 필요가 없다. 그래야 우리가 필요로 하는 땅을 얻을수 있을 것이다”

전쟁 기간 중에 도합 1백80만에서 2백10만명에 이르는 비유태계 폴란드인이 독일에 의해 제거되었다. 그중 5분의 4가 폴란드 민족이었으며 나머지는 우크라이나와 백러시아의 소수민족이었다. 거의 모두 민간인들이었다. 이들 중 최소 20만 명은 강제수용소에서 희생되었고 그중 14만 6천명은 아우슈비츠에서 죽임을 당하였다. 나머지 폴란드인들은 여러 경로로 집단 학살되었다. 예를 들면 바르샤바 봉기 때에 12만에서 20만의 폴란드 민간인이 살해되었다. 독일은 폴란드인을 자연소멸하기 위해 여러 수단을 강구하였다. 예를 들면 철저한 식량배급으로 많은 사람들을 굶주려 죽게 만들었으며 위생시설을 개선하지 않고 그대로 두어서 전염병 등에 걸려 죽게 만들었고 의료서비스를 중단함으로써 병을 고치지 못하고 죽게 만들었다. 결과, 사망률이 급격히 증가하였다. 1천 명당 13-18명이었다[145]. 2차 대전의 희생자중 5백 60만 명이 폴란드인이었다. 이에는 물론 폴란드에 살던 유태인도 포함되지만 비유태인도 포함되어 있다. 폴란드는 2차 대전으로 인하여 16%의 인구를 잃었다. 전체 유태인 3백30만 명중 3백 10만 명이 희생되었고 비유태인의 민간인은 3천1백70만 명중 2백만 명이 독일의 손에 죽임을 당하였다[146]. 이들 희생자중 90%는 전쟁과는 관련 없이 죽임을 당하였다. 나치 독일도 폴란드인의 청소에 앞장섰지만 후방의 소련도 폴란드인의 제거에 많은 기여를 했다.

서부 슬라브인[편집]

서부 슬라브인도 마찬가지로 살해를 당했다. 측정한 수치에 따르면 약 345,000명 체코슬로바키아 사람을 살해를 당하고, 수많은 사람들이 강제수용소로 보내고 노예를 시킨다고 했다. [147]나치가 남김없이 Lidice마을하고 Ležáky마을을 파괴하고 나이가 16살 넘는 남자를 모주 죽여 버렸다. 나머지 사람들이 다 나치수용소로 보내고, 여성하고 아이가 거기를 떠났다. Sorbian인도 살해를 당했다.

세르비아인과 유고슬라브인[편집]

나치는 히틀러의 의중에 따라 발칸에서 58만 1천명의 유고슬라브인을 학살했다. [148][149][150]이에는 크로아티아의 파치스트 동맹으로 반유고슬라비아 분리주의자인 유스타세(Ustase)가 합세하였다. 히틀러는 발칸에서 유고슬라브인을 모두 학살하라는 직접적인 명령은 내리지 않았지만 ‘세르비아인들은 인간이하(Untermensch)’라고 표명함으로써 간접적인 학살명령을 내린 것이나 마찬가지였다. 그리하여 유고슬라비아에서도 세르비아인들이 가장 많이 희생되었다. 나치의 동조자인 유스타세는 별별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여 나치의 유고슬라비아 점령지역 괴뢰정권으로서 세르비아인들을 체포하는데 앞장섰다. 보스니아인과 크로아티아인도 상당수가 희생되었다. 주로 야세노바크(Jasenovac)강제수용소에서 죽었다. 유고슬라비아의 우스타세 당국은 1941년부터 45년 사이에 크로아티아에 여러 곳의 강제수용소를 설치하였다. 이곳에서 세르비아인, 유태인, 집시, 무슬림(보스니아인), 그리고 가톨릭교도가 아닌 소수민족들이 끌려와 죽임을 당하였다. 물론 크로아티아의 정치범들과 반종교인들도 희생되었다.

니아드 할릴베고비치(Nihad Halilbegovic)가 주도한 최근 연구인 ‘야세노바크 강제수용소의 보스니아인’(Bosniaks in Jasenovac Concentration Camp)에 의하면 약 10만 3천명의 보스니아 무슬림 슬라브인들이 홀로코스트 기간 중에 나치와 크로아티아 분리주의운동인 유스타세에 의해 야세노바크 강제수용소에서 희생되었다고 한다. 보스니아인들은 집시라는 명목으로 죽임을 당하였다.

동부 슬라브인[편집]

벨로루시(Belarus)가 가장 큰 희생자였다. 나치는 벨로루시에 괴뢰정부를 세우고 이들로 하여금 온갖 만행을 자행토록 부추켰다. 결과, 9천개의 마을에 불에 탔으며 38만명이 강제노동을 위해 이송되었고 수만 명의 민간인이 학살당했다. 카틴(Khatyn)과 같은 마을은 마을을 불태울 때에 주민들도 모두 불에 타서 죽었다. 그런 마을이 벨로루시에 6백개나 있었다. 동구에서 벨로루시로 이전한 슬라브인들이 만든 정착촌은 5,295개소가 나치에 의해 파괴되었다. 이들 정착촌의 주민들은 거의 모두가 살해되었다. 그리하여 도합 1백 67만명의 민간인이 3년 동안의 독일 점령기간에 죽임을 당했다. 이는 전체 인구의 18%에 해당하는 것이었다. 그중에서 24만 5천명은 유태인으로서 벨로루시 시민들로 구성된 아인자츠그루펜(Einsatzgruppen)에 의해 살해되었다.[151]

소련 전쟁 포로[편집]

독일은 소련과의 전투에서 초기에 승승장구하여 수많은 소련군 포로들을 잡았다. 독일에게 잡힌 소련군 포로들은 대략 2-3백만 명으로 보고 있다. 전체 포로들의 57%가 1941-45년간에 굶주림과 학대로, 또는 처형당하여 죽었다. 다니엘 골드하겐(Daniel Goldhagen)은 소련군 전쟁포로 중 2백 80만 명이 1941-42년간의 8개월 동안에 죽었으며 1944년 중반까지는 3백30만 명이 죽었다고 주장했다[152]. 이들은 모두 독일군 포로수용소에서 생명을 잃었다. 1943년에는 독일군에게 잡힌 소련군 포로들의 사망률이 감소하였다. 이는 상당수 소련군 포로들이 강제노동을 위해 다른 곳으로 이송되었기 때문이었다. 한편, 영국군이나 미군에게 잡힌 소련군 전쟁포로는 도합 23만 1천명이었는데 그중에서 여러 사정으로 8천3백 명만이 죽었다.[153]

집시[편집]

로마니(Romani)와 신티(Sinti)라고도 불리는 집시들은 전통적으로 기록문화가 거의 없기 때문에 얼마나 많은 집시들이 희생되었는지는 정확히 모른다. 나치는 집시들이 위생상 불결한 생활을 하고 있으며 더구나 섹스에 있어서도 문란하다고 생각하여 혐오하였다. 솔직히 말해서 집시들은 아우슈비츠에 끌려 와서도 불결하고 불건전한 생활을 했다. 나치는 이들을 그대로 두었다가는 순수 아리안들이 피해를 입을수도 있다는 생각에서 청소키로 결정했다. 나치가 점령한 유럽에서 집시의 수는 약 1백만에 달했다. 그중 13만 명이 홀로코스트 기간 중에 희생되었다. 하지만 미국 홀로코스트기념박물관의 역사학자였던 시빌 밀튼(Sybil Milton)은 희생당한 집시의 수가 22만 명에 이를 것이라고 주장했다. 영국의 마틴 길버트(Martin Gilbert)는 유럽에 70만 명의 집시가 있었으며 그중에서 나치에 의해 희생된 수는 22만 명이 훨씬 넘을 것이라고 주장했다[154]. 그러나 앞에서도 언급했듯이 집시에 대한 통계자료가 없기 때문에 과연 얼마나 많은 집시들이 죽임을 당했는지는 확실치 않다. 심지어 오스틴의 텍사스대학교 집시문제연구소장인 이안 핸코크(Ian Hancock)는 '모르면 몰라도 집시희생자의 수가 유태인희생자의 수와 맞먹을 것'이라고 보았다. 집시들은 집단으로 강제수용소에 끌려오거나 요행으로 게토로 집어넣어 지지만 어떤 경우에는 아인자츠그루펜(현지인 나치 동조자)들이 집시들의 야영지를 급습하여 현장에서 모조리 학살하는 경우도 부지기수였다. 나치 점령지의 괴뢰정부들도 집시말살에 한몫을 거들었다. 예를 들면 크로아티아의 괴뢰정부인 우스타세는 집시들을 대거 야세노바크 강제수용소로 끌고 와서 집단 학살하였다. 1942년부터 집시들은 유태인들과 동등한 법적 처우를 받았으며 동등한 강제노역에 동원되었다. SS 책임자로서 나치 인종청소의 설계자인 하인리히 히믈러는 ‘집시 잡종(Mischlinge), 로마니(Romani: 유럽 각지에 흩어져 살고 있는 집시), 독일 혈통이 아닌 발칸 출신의 종족들은 이들이 독일 국방군에 복무하지 않는한 모두 아우슈비츠로 보내라’고 명령했다. 1943년 1월에는 독일에 있는 모든 로마니를 색출하여 아우슈비츠로 보내라는 명령이 발표되었다. 독일의 일부 학자들은 집시(로마니)들이 원래는 아리안족이었으나 비(非)아리안족들과의 교합으로 불순한 혈통이 생겨났다고 주장했다.

유색인종[편집]

나치시대에 독일 안에 사는 흑인 약 5000~25000명[155]이 있다. 이 수치는 아시아 사람을 포함하는지 알 수가 없다. 미국대학살기념관의 기술에 따르면 1945년 그 쪽의 흑인들이 격리, 살해, 의학실험, 징역, 폭력을 모두 겪었다고 했다. 하지만 유태인을 멸종시키는 것처럼 체계적인 학살을 안 했다. 이외에는 아프리카너, 베르베르인 ,이란인 , 인도인을 아리아인으로 인식하기 때문에 압박을 당하지 않았다. 돌궐족, 아라비아인, 남아메리카인에 대한 종족의식이 그렇게 심하지 않았다.[156] 그래도 일부는 독일군을 위해 일을 시켰다.

신체장애인/정신장애인[편집]

"우리의 시발점은 개인적인 것이 아니다. 우리가 배고픈 사람에게 식물을 주거나 목이 마른 사람에게 물을 주거나 옷이 없는 사람에게 옷을 제공하는 것에 신경을 안 쓴다. 우리의 목적은 색다른 것이다. 한 마디로 말하면 우리가 꼭 건강한 인간으로 세계를 만들어야 한다.

요제프 괴벨스, 1938년.[157]

T-4 작전은 1939년부터 시작했다. 그의 목적은 독일의 유전자를 건강하게 만들어 주는 것이다. 정신병을 앓는 사람이나 장애인들을 강제로 불임하게 하거나 살해했다.

1939년 ~ 1941년 동안, 나치가 정신병원에서 총 80,000 ~ 100,000명의 정신장애인들을 죽였다. 그 중에 아동은 5,000명이고 유태인은 1,000명이다.[158] 또 다른 측정치도 있지만 보편적으로 200,000명의 정신병자가 사망했다고 여긴다. 하지만 이 숫자는 역사적으로 별로 중시를 받지 않았다. 많은 신체장애인과 정신장애인들이 실험도구로 사망했다. 독일 천주교개신교가 이를 강력히 반대했기 때문에, 히틀러는 1941년 8월 24일 이 프로그램을 중지시켰다,

좌익분자[편집]

독일공산당원, 사회주의자 또한 공희주의자는 나치들이 독일국내에서 최초의 적이었으며[159], 최소로 수용소로 옮긴 사람이었다. 히틀러가 공산주의는 유태인의 학설(学说)이라고 말한 적이 있다. 히틀러는 그들이"유태인의 볼셰비키"라고 언급했다.

1933년, 나치즘들이 반공산주의를 명분으로 전권위임법을 선포했다. 이 법안을 통해 히틀러가 독재정권을 장악했다. 이후, 헤르만 괴링이 뉘른베르크 전범 재판에서 말한 것에 따르면“나치들이 독일 공산당을 압박함으로써 힌덴브르크 대통령과 독일 엘리트 계급 사람들이 나치즘하고 손을 잡았다. 독일 좌파의 많은 리더들이 유태인 출신이다. 유태인 출신 리더들이 1919년에 일어난 스파르타쿠스단 혁명 운동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히틀러는 맑시스트하고 볼셰비키들이 “국제적 유태인”이라고 하였으며 ”이들이 종족의 순결성”과 북유럽사람의 생활을 파괴했다고 언급했다. 이외에도 사회계급간에 모순되어 반정부세력들이 수용소에서 독일공산당이 유태인보다 많은 특권을 누렸다. 바로 공산당들이 유태인 종족보다 더 순결하기 때문이다. 나치즘이 점령한 지역에서 항상 공산주의자, 사회주의자, 무정부주의자들이 먼저 구류를 받거나 처형을 당한 사람이 있다. 예를 들면, 히틀러가 독일군에 포로로 잡힌 소련군 정치위원은 독일이 점령한 모든 곳에서 처형한 적이 있다. 특별행동부대가 동부전선에서 이 명령을 실시하였다.[160]

프리메이슨[편집]

<나의 투쟁(Mein Kampf)>에서 히틀러는 프리메이슨이 유대인들에게 복종해 왔고, 상류층들을 자신들의 아젠다로 유혹하는 "뛰어난 도구"[161]였다고 말했다. 1930년대 중반, 나치독일은 프리메이슨이 아주 큰 위협이라고 여긴다. 나치가 권력을 잡은 뒤, 히틀러는 프리메이슨을 불법화했고, 많은 로지lodges들을 폐쇄했다. 많은 형제들Brethren이 체포되었고, 집중 캠프로 보내졌다. 로지에서 훔친 물건들은 그 동업자들을 향한 두려움과 적대감을 일으킬 목적으로, 독일 전역에서 메이슨 반대 전시회를 개최하는 데에 사용되었다. 프리메이슨들도 처형되었고, 그들의 재산도 침략하고 점령한 나라(노르웨이, 덴마크, 네덜랜드, 벨기에, 프랑스, 폴랜드, 헝가리, 그리스 등)에서 나치가 훔쳤다. 역사가들은 적어도 8 만 명의 메이슨들이 유럽 전역에서 살해되었다고 말한다. 미국대학살기념관에서 제시된 자료에 따르면 많은 잡힌 프리에이슨 맨버들이 유태인 신분이나 반대파 신분을 갖고 있었다고 했다. 아직까지 프리에이슨 신분을 갖고 있는 원인으로 나치수용소에 보내는 사람 수가 얼마나 있는지 정확하게 알 수가 없다[162].

여호와의 증인[편집]

약 12,000명의 여호와의 증인 교인들이 나치한테 선서하거나 군대에 가는 것을 거절해서 수용소에 들어가게 되었고, 이중 약 2500 ~ 5000명이 살해되었다.[163]

각주[편집]

  1. Dawidowicz (1975), p. 403.
  2. Fitzgerald (2011), p. 4; Hedgepeth & Saidel (2010), p. 16.
  3. Friedlander (1995), pp. xii–xiii; Niewyk (2012), p. 191.
  4. Davies, Norman; Lukas, Richard C. (2001). 《The Forgotten Holocaust: The Poles under German Occupation, 1939–1944》. New York: Hippocrene. ISBN 0-7818-0901-0
  5. Wytwycky, Bohdan (1980). 《The Other Holocaust: Many Circles of Hell》. The Novak Report
  6. Eric Lichtblau. "The Holocaust Just Got More Shocking", 1 March 2013 작성. 2 March 2013 확인.
  7. Berenbaum (2005), p. 103.
  8. Berenbaum (2005), p. 104.
  9. Friedländer (2007), p. xxi.
  10. Bauer (2002), p. 48.
  11. Maier (1988), p. 53.
  12. "Holocaust Map of Concentration and Death Camps", History1900s, About.com. 16 June 2010. Retrieved 31 July 2010.
  13. Dear & Foot (2001), p. [쪽 번호 필요].
  14. For a summary of this point, see: Bauer, Yehuda (27 January 1998). "Address to the Bundestag". Israeli Ministry of Foreign Affairs. Retrieved 21 September 2012.
  15. Bauer (2002), p. 49.
  16. 아트 슈퍼갤만, 쥐
  17. 최호근, 서양현대사의 블랙박스 나치 대학살, 2006, 푸른역사
  18. Hilberg (1995), p. 66.
  19. Müller-Hill (1998), p. 22.
  20. Berenbaum (2005), pp. 194–195.
  21. Dawidowicz (1975), p. 47; Bauer (1982), p. [쪽 번호 필요];
  22. Gramel (1992), pp. 53–4.
  23. Gramel (1992), p. 61.
  24. Friedländer (1997), p. 76.
  25. Evans (1989), p. 69.
  26. Friedlander (1994), pp. 495–6.
  27. Fischer (2002), pp. 47–51.
  28. Peukert (1994), pp. 280–284.
  29. Peukert (1994), pp. 279–280.
  30. Peukert (1994), p. 280.
  31. Peukert (1994), p. 288.
  32. Fleming (1987), p. 17.
  33. 인용 오류: <ref> 태그가 잘못되었습니다; No.26Pr_1983_499라는 이름을 가진 주석에 제공한 텍스트가 없습니다
  34. Peukert (1987), p. 220.
  35. Gilbert (1986), p. 32.
  36. Longerich (2012), p. 155.
  37. Friedländer (1997), p. 33.
  38. Friedländer (1997), p. 29.
  39. Proctor (1988), p. 108.
  40. Gellately (2001), pp. 216, 231
  41. Kershaw (1998), p. 570.
  42. Berenbaum (2005), p. 57.
  43. Friedländer (1997), p. 1.
  44. Friedländer (1997), p. 12.
  45. Benz (2007), p. 97.
  46. Diamant (1998).
  47. Benz (2007), p. 97 (26,000 to Dachau, Buchenwald, Sachsenhausen); Buchholz (1999), p. 510 (Pomeranian Jews to Oranienburg).
  48. Buchholz (1999), p. 510.
  49. Buchheim (1968), pp. 372–373.
  50. Buchheim (1968), p. 381.
  51. Buchheim (1968), pp. 386–7.
  52. Browning (1992), p. 57.
  53. Kudryashov (2004), pp. 232–32.
  54. Christopher R. Browning (1992; 1998). Arrival in Poland (PDF file, direct download 7.91 MB complete). 《Ordinary Men: Reserve Police Battalion 101 and the Final Solution in Poland》 52, 77, 79, 80. Penguin Books. 1 May 2013에 확인. “Also: PDF cache archived by WebCite.
  55. Kudryashov (2004), p. 234.
  56. Kudryashov (2004), pp. 234–5.
  57. Mgr Stanisław Jabłoński (1927–2002). Hitlerowski obóz w Trawnikach (Polish). 《The camp history》. Trawniki official website. 2013년 4월 30일에 확인.
  58. Source: Yad Vashem. Retrieved 7 May 2007
  59. Memorial and Museum Auschwitz-Birkenau
  60. Per Yadvashem.org[깨진 링크], Auschwitz II total numbers are "between 1.3M–1.5M", so we use the middle value 1.4M as estimate here.
  61. Coordinates from: Auschwitz concentration camp
  62. Belzec, Yad Vashem.
  63. Coordinates from: Belzec extermination camp
  64. Chelmno, Yad Vashem.
  65. Coordinates from: Chełmno extermination camp
  66. Jasenovac, Yad Vashem.
  67. Coordinates from: Jasenovac concentration camp
  68. Majdanek, Yad Vashem.
  69. Coordinates from: Majdanek
  70. Maly Trostenets, Yad Vashem.
  71. Coordinates from: Maly Trostenets extermination camp
  72. Sobibór, Yad Vashem.
  73. Coordinates from: Sobibór extermination camp
  74. Treblinka, Yad Vashem.
  75. Coordinates from: Treblinka extermination camp
  76. Aktion Reinhard (PDF). Yad Vashem.
  77. Chełmno 수용소는 1941년 11월부터 집단학살을 개시했다.Yadvashem.org
  78. Chełmno, 이 수용소는 Euthanasia Program으로 이미 가스 트럭으로 장애인 학살을 실시하던 곳이었다. Montague 2012, pp. 9–48.
  79. Piper (1998), p. 173.
  80. Piper (1998), p. 162.
  81. Piper (1998), p. 170.
  82. Piper (1998), p. 163.
  83. Piper (1998), p. 163
    See also Goldensohn (2005), p. 298, quoting Rudolf Höss: "We cut the hair from women after they had been exterminated in the gas chambers. The hair was then sent to factories, where it was woven into special fittings for gaskets." Höß said that only women's hair was cut and only after they were dead. He said he had first received the order to do this in 1943.
  84. Piper (1998), p. 172.
  85. Piper (1998), p. 171.
  86. Piper (1998), p. 164.
  87. Pelt (2002), p. 4.
  88. Hilberg (2003), pp. 1104–1105, 1111.
  89. Longerich (2010), p. 341.
  90. Hilberg (2003), pp. 1112–1118.
    • Bauer, Yehuda. Forms of Jewish Resistance During the Holocaust. In The Nazi Holocaust: Historical Articles on the Destruction of European Jews. Vol. 7: Jewish Resistance to the Holocaust, edited by Michael R. Marrus, 34–48. Westport, Connecticut: Meckler, 1989.
    • Bauer, Yehuda, They chose life: Jewish resistance in the Holocaust, New York, The American Jewish Committee, 1973.
    • Jewish Resistance During the Holocaust by Israel Gutman. Yad Vashem.
    • Resistance During the Holocaust U.S. Holocaust Memorial Museum
    • Jewish Resistance. A Working Bibliography. The Miles Lerman Center for the Study of Jewish Resistance. Center for Advanced Holocaust Studies. U.S. Holocaust Memorial Museum
  91. Gilbert (1986), p. 828.
  92. Hilberg (1996), pp. 126–137.
  93. Kennedy (2007), p. 780.
  94. "Resistance During the Holocaust".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95. Klempner (2006), pp. 145–146.
  96. Suhl (1987), pp. 181–3.
  97. Zuccotti (1999), p. 274.
  98. Klempner (2006), p. 145.
  99. "Jewish veterans of Soviet Red Army suffering in solitude". Haaretz. May 5, 2013.
  100. Johnson (1988), p. 506.
  101. "Killing Centers".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02. "Aktion 'Erntefest' (Operation 'Harvest Festival')".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03. Fest (1999), p. 329.
  104. Evans (2002), pp. 102–3.
  105. Longerich (2012), p. 695.
  106. Czech 1989, p. 920, 933, which uses information from a series called Hefte von Auschwitz, and cited in Kárný 1998, p. 564. The original German is: 25. November Im KL Auschwitz II kommen 24 weibliche Häftlinge ums Leben, von denen 13 unmittelbar getötet werden.
  107. "Maps of the Death Marches". Holocaust Encyclopedia. ushmm.org. Retrieved 27 September 2012.
    According to Krakowski 1989, p. 476, death marches were a frequent occurrence throughout the war. The inaugural one commenced on 14 January 1940 in occupied Poland, when the SS escorted 800 Jewish POWs from the Polish army to Biała Podłaska from Lublin—a distance of 100km in a matter of days in the depths of Polish winter. Massacred all along the way, less than 5% of the 800 survived the journey.
  108. Friedländer (2007), p. 649.
  109. Hitchcock (2009), p. 283.
  110. Hitchcock (2009), p. 297.
  111. Hitchcock (2009), p. 340.
  112. Gilbert (1986), p. 798.
  113. Gilbert (1986), pp. 808–9.
  114. Stone, Dan G.; Wood, Angela (2007). 《Holocaust: The events and their impact on real people, in conjunction with the USC Shoah Foundation Institute for Visual History and Education》, 144쪽. ISBN 0-7566-2535-1
  115. OSS Section, Seventh Army (1945). 《Dachau》. United States Army, 2쪽. 27 September 2012에 확인.
  116. A film with scenes from the liberation of Dachau, Buchenwald, Belsen and other Nazi concentration camps, supervised by the British Ministry of Information and the American Office of War Information, was begun but never finished or shown. It lay in archives until first aired on PBS's Frontline on 7 May 1985. The film, partly edited by Alfred Hitchcock, can be seen online at Memory of the Camps.
  117. Hitchcock (2009), p. 289.
  118. "The 11th Armoured Division (Great Britain)".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19. "Bergen-Belsen".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20. Wiesel (2002), p. 41.
  121. Niewyk & Nicosia (2000), pp. 45–52.
  122. Snyder (2010), p. 412.
  123. Dawidowicz, Lucy. The War Against the Jews, Bantam, 1986.p. 403
  124. Berenbaum (2005), p. 125.
  125. 1.8–1.9 million non-Jewish Polish citizens are estimated to have died as a result of the Nazi occupation and the war. Estimates are from Polish scholar, Franciszek Piper, the chief historian at Auschwitz. Poles: Victims of the Nazi Era at the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126. "Genocide of European Roma (Gypsies)".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The USHMM places the scholarly estimates at 220,000–500,000. According to Berenbaum 2005, p. 126, "serious scholars estimate that between 90,000 and 220,000 were killed under German rule."
  127. Hancock (2004), pp. 383–96.
  128. Ryan & Schuchman (2002), p. 62.
  129. GrandLodgeScotland.com. GrandLodgeScotland.com. 31 July 2010에 확인.
  130. Freemasons for Dummies, by Christopher Hodapp, Wiley Publishing Inc., Indianapolis, 2005, page 85, sec. Hitler and the Nazis
  131. The number of Slovenes estimated to have died as a result of the Nazi occupation (not including those killed by Slovene collaboration forces and other Nazi allies) is estimated between 20,000 and 25,000 people. This number only includes civilians: Slovene partisan POWs who died and resistance fighters killed in action are not included (their number is estimated at 27,000). These numbers however include only Slovenes from present-day Slovenia: it does not include Carinthian Slovene victims, nor Slovene victims from areas in present-day Italy and Croatia. These numbers are result of a 10-year long research by the Institute for Contemporary History (Inštitut za novejšo zgodovino) from Ljubljana, Slovenia. The partial results of the research have been released in 2008 in the volume Žrtve vojne in revolucije v Sloveniji (Ljubljana: Institute for Conetmporary History, 2008), and officially presented at the Slovenian National Council ([File:http://www.ds-rs.si/?q=publikacije/zborniki/Zrtve_vojne]). The volume is also available online: [File:http://www.ds-rs.si/dokumenti/publikacije/Zbornik_05-1.pdf]
  132. The Holocaust Chronicle, Publications International Ltd., p. 108.
  133. Shulman, William L. A State of Terror: Germany 1933–1939. Bayside, New York: Holocaust Resource Center and Archives.
  134. Pike, David Wingeate. Spaniards in the Holocaust: Mauthausen, the horror on the Danube; Editorial: Routledge Chapman & Hall ISBN 9780415227803. London, 2000.
  135. The Central Database of Shoah Victims' Names. Yad Vashem. 8 November 2013에 확인.
  136. About: The Central Database of Shoah Victims Names, Yad Vashem web site.
  137. Benz, Wolfgang (1999). 《The Holocaust: A German Historian Examines the Genocide》. New York: Columbia University Press, 152–153쪽. ISBN 0-231-11214-9
  138. Jacobs (2005), p. 3.
  139. Bergen (2009), p. 168.
  140. Hagen (2012), p. 313.
  141. Cesarani (2004), p. 366.
  142. Gellately (2001), p. 153.
  143. Israel Gutman, Unequal Victims Holocaust Library 1985
  144. Nurowski, Roman. 1939–1945 War Losses in Poland, Warsaw 1960,
  145. Poland-World War II-casualties, Piotrowski, Tadeusz. "Project InPosterum: Poland WWII Casualties"
  146. Stephen A. Garrett (1996). "Conscience and power: an examination of dirty hands and political leadership". Palgrave Macmillan. p.60. ISBN 0-312-15908-0
  147. Žerjavić, VladimirYugoslavia manipulations with the number Second World War victims, Zagreb: Croatian Information center,1993 ISBN 0-919817-32-7 HIC.hr and Vojska.net
  148. Kočović, Bogoljub-Žrtve Drugog svetskog rata u Jugoslaviji 1990 ISBN 86-01-01928-5
  149. Tomasevich, Jozo. War and Revolution in Yugoslavia, 1941–1945: Occupation and Collaboration. Stanford: Stanford University Press, 2001. ISBN 0-8047-3615-4
  150. Snyder (2010), pp. 250–251.
  151. Soviet Prisoners of war.
  152. "Nazi Persecution of Soviet Prisoners of War |work= Holocaust Encyclopedia".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53. Gilbert, Martin (2002). 《The Routledge Atlas of the Holocaust》. Routledge, London & New York. ISBN 0-415-28145-8 (ref Map 182 p 141 with Romani deaths by country & Map 301 p 232) Note: formerly The Dent Atlas of the Holocaust; 1982, 1993.
  154. Lusane (2003), pp. 97–98.
  155. "Blacks During the Holocaust".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56. Burleigh & Wippermann (1991), p. 69.
  157. Lifton (2000), p. 142.
  158. "Non-Jewish Resistance". Holocaust Encyclopedia.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Retrieved 27 September 2012.
  159. Jeffery (2010), p. 302.
  160. Mein Kampf, p. 315, 320.
  161. Cooper (2010), p. [쪽 번호 필요].
  162. Garbe (2001), p. 251.

참조 문헌[편집]

Bauer, Yehuda (1982). 《A History of the Holocaust》. New York: Franklin Watts
——— (1989). 〈Rescue by negotiations? Jewish attempts to negotiate with the Nazis〉, Michael R. Marrus: 《The Nazi Holocaust, Part 9: The End of the Holocaust》. Walter de Gruyter, 3–21쪽
——— [1994] (1998). 〈Gypsies〉, 《Anatomy of the Auschwitz Death Camp》.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441–455쪽
——— (2002). 《Rethinking the Holocaust》. New Haven, CT: Yale University Press
Benz, Wolfgang (2007). 《Die 101 wichtigsten Fragen- das dritte Reich》, 2nd, C.H. Beck
Berenbaum, Michael (2005). 《The World Must Know: The History of the Holocaust as Told in the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United States Holocaust Memorial Museum, Johns Hopkins University Press. ISBN 978-0801883583
Bergen, Doris (2009). 《The Holocaust: A Concise History》. Rowman & Littlefield
Berghahn, Volker R. (1999년). Germans and Poles, 1871–1945. 《Yearbook of European Studies》 13: 15–36.
Black, Edwin (2001). 《The Transfer Agreement: The Dramatic Story of the Pact Between the Third Reich and Jewish Palestine》. New York, NY: Carroll & Graf Publishers
Bloxham, Donald (2000). 《'Extermination through work: Jewish Slave Labour under the Third Reich》. Holocaust Educational Trust Research Papers, vol vol.1, no. 1, pp. 01-37
Brechtken, Magnus (1998). 《Madagaskar für die Juden: antisemitische Idee und politische Praxis 1885–1945》, 2nd, Munich: Oldenbourg Wissenschaftsverlag
Breitman, Richard (1991). 《The Architect of Genocide: Himmler and the Final Solution》. New York: Knopf
Browning, Christopher (1986년). Nazi Ghettoization Policy in Poland: 1939–41. 《Central European History》 19: 343–368. JSTOR 4546081.
——— (1992). 《Ordinary Men: Reserve Police Battalion 101 and the Final Solution in Poland》. New York: HarperCollins
——— (2004). 《The Origins of the Final Solution: The Evolution of Nazi Jewish Policy, September 1939 – March 1942》. Jerusalem: Yad Vashem
Buchheim, Hans (1968). 〈Command and Compliance〉, 《The Anatomy of the SS State》. New York: Walker and Company, 303–396쪽
Buchholz, Werner (1999). 《Pomern》, Deutsche Geschicte im Osten Europas. Berlin: Siedler
Burleigh, Michael (2000). 〈Psychiatry, Society and Nazi 'Euthanasia'〉, Omer Bartov: 《The Holocaust: Origins, Implementation, Aftermath》. London: Routledge, 43–62쪽
(1991) 《The Racial State: Germany 1933–1945》. Cambridge: Cambridge University Press
Cesarani, David (2004). 《Holocaust: From the Persecution of the Jews to Mass Murder》. London: Routledge
——— (2005). 《Eichmann: His Life and Crimes》. London: Vintage
Cooper, Robert (2010). 《The Red Triangle: The History of the Persecution of Freemasons》. Bungay: Lewis Masonic
Courtois, Stéphane (1999). 〈Introduction: The Crimes of Communism〉, 《The Black Book of Communism: Crimes, Terror, Repression》.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1–32쪽
Czech, Danuta (1989). 《Kalendarium der Ereignisse im Konzentrationslager Auschwitz-Birkenau 1939–1945》. Rowohlt, Reinbek
Dawidowicz, Lucy (1975). 《The War Against the Jews》
——— (1981). 《The Holocaust and the Historians》.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2001) 《The Oxford companion to World War II》.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1998) 《Zerstörte Synagogue vom November 1938: Ein Bestandaufnahme》. Frankfurt-am-Main: Selbstverlag
Domarus, Max (2004). 《Hitler: Speeches and Proclamations (4 volumes)》. Wauconda, IL: Bolchazy-Carducci Publishers
Evans, Richard J. (1989). 《In Hitler's Shadow》. New York, NY: Pantheon
——— (2005). 《The Third Reich in Power》. New York: Penguin
——— (2002). 《Lying About Hitler: The Holocaust, History and the David Irving Trial》. London: Verso
——— (2008). 《The Third Reich at War》. London: Allen Lane
Farbstein, Esther (1998년). Diaries and Memoirs as a Historical Source: The Diary and Memoir of a Rabbi at the 'Konin House of Bondage'. 《Yad Vashem Studies》 26: 87–128.
Fest, Joachim (1999). 《Speer: The Final Verdict》. San Diego, CA: Harcourt
Finkelstein, Norman [2000] (2003). 《The Holocaust Industry: Reflections on the Exploitation of Jewish Suffering》. London & New York: Verso Books
Fischer, Conan (2002). 《The Rise of the Nazis》. Manchester: Manchester University Press
Fitzgerald, Stephanie (2011). 《Children of the Holocaust》. Mankato, MN: Compass Point Books
Fleming, Gerald (1987). 《Hitler and the Final Solution》. Berkeley & Los Angeles, CA: 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Fogelman, Edith (1994). 《Conscience and Courage: Rescuers of Jews During the Holocaust》. Doubleday
Förster, Jürgen (1998). 〈Complicity or Entanglement?〉, 《The Holocaust and History》.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266–283쪽
Frank, Anne [1947] (2007). 《The Diary of a Young Girl》. London: Penguin Books
Friedlander, Henry (1994년). Step by Step: The Expansion of Murder, 1939–1941. 《German Studies Review》 17 (3): 495–507. doi:10.2307/1431896. JSTOR 1431896.
——— (1995). 《The Origins of Nazi Genocide: From Euthanasia to the Final Solution》. Chapel Hill, NC: University of North Carolina Press
{{Cite journal|author=———|year=1997|title=Registering the Handicapped in Nazi Germany: A Case Study|journal=Jewish History|volume=11|issue=2|pages=89–98|jstor=20101303|doi=10.1007/BF02335679|ref=CITEREFFriedlander1997
Friedländer, Saul (1997). 《The Years of Persecution: Nazi Germany and the Jews 1933–1939》. London: Weidenfeld & Nicolson
——— (2007). 《The Years of Extermination: Nazi Germany and the Jews 1939–1945》. London: Weidenfeld & Nicolson
Garbe, Detlef (2001). 〈Social Disinterest, Governmental Disinformation, Renewed Persecution, and Now Manipulation of History?〉, Hans Hesse: 《Persecution and Resistance of Jehovah's Witnesses During the Nazi-Regime 1933–1945》. Bremen: Edition Temmen, 251–265쪽
Gellately, Robert (2001). 《Backing Hitler: Consent and Coercion in Nazi Germany》.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 (2001). 《Social Outsiders in Nazi Germany》. Princeton University Press
Gerwarth, Robert (2011). 《Hitler's Hangman: The Life of Heydrich》. New Haven & London: Yale University Press
Gilbert, Martin (1986). 《The Holocaust: The Jewish Tragedy》. London: Collins
——— (1988). 《Atlas of the Holocaust》
Giles, Geoffrey J. (1992년). The Most Unkindest Cut of All: Castration, Homosexuality and Nazi Justice. 《Journal of Contemporary History》 27 (1): 41–61. doi:10.1177/002200949202700103. JSTOR 260778.
Goldensohn, Leon (2005). 《Nuremberg Interviews》. New York, NY: Vintage
Gramel, Hermann (1992). 《Antisemitism in the Third Reich》. London: Blackwell
Hagen, William W. (2012). 《German History in Modern Times: Four Lives of the Nation》. Cambridge: Cambridge University Press
Hancock, Ian (2004). 〈Romanies and the Holocaust: A Reevaluation and Overview〉, Dan Stone: 《The Historiography of the Holocaust》. New York, NY: Palgrave-Macmillan, 383–396쪽
Harran, Marilyn J. (2000). 《The Holocaust Chronicles: A History in Words and Pictures》. Lincolnwood, IL: Publications International
(2010) 《Sexual Violence against Jewish Women During the Holocaust》. Lebanon, NH: University Press of New England
Hilberg, Raul (1980년). The Ghetto as a Form of Government. 《Annals of the American Academy of Political and Social Science》 450: 98–112. JSTOR 1042561.
——— [1992] (1995). 《Perpetrators Victims Bystanders: The Jewish Catastrophe 1933–1945》. London: Secker & Warburg
——— (1996). 《The Politics of Memory: The Journey of a Holocaust Historian》. Chicago, IL: Ivan R. Dee
——— [1961] (2003). 《The Destruction of the European Jews (3 volumes)》. New Haven, CT: Yale University Press
Hildebrand, Klaus [1984] (2005). 《The Third Reich》. Routledge
Hitchcock, William I. (2009). 《Liberation: The Bitter Road to Freedom, Europe 1944–1945》. London: Faber and Faber
Jacobs, Neil G. (2005). 《Yiddish: A Linguistic Introduction》. Cambridge: Cambridge University Press
Jeffery, Keith (2010). 《MI6: The History of the Secret Intelligence Service, 1909–1949》. London: Bloomsbury
Johnson, Paul (1988). 《A History of the Jews》. Harper Perennial
(2010) 《Genocide: A Comprehensive Introduction》, 2nd, Abingdon: Routledge
Karski, Jan (2012). 《Story of a Secret State: My Report to the World》. London: Penguin Classics
Kats, Alfred (1970). 《Poland's Ghettos at War》. New York, NY: Twayne Publishers
Kárný, Miroslav [1994] (1998). 〈The Vrba and Wetzler Report〉, 《Anatomy of the Auschwitz Death Camp》.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553–568쪽
(2007) 《The Library of Congress World War II Companion》. New York, NY: Simon & Schuster
(1968년) Emmanuel Ringelblum's Notes, Hitherto Unpublished. 《Yad Vashem Studies》 7: 173–183.
Kershaw, Ian (1998). 《Hitler 1889–1936: Hubris》. London: Allen Lane
——— (2000). 《Hitler 1936–1945: Nemesis》. London: Allen Lane
——— (2008). 《Hitler, the Germans, and the Final Solution》. New Haven, CT: Yale University Press. ISBN 978-0-300-15127-5
Klempner, Mark (2006). 《The Heart Has Reasons: Holocaust Rescuers and Their Stories of Courage》. Cleveland, OH: The Pilgrim Press
(1993) 《Nazi Mass Murder: A Documentary History of the Use of Poison Gas》. New Haven, CT: Yale University Press
Krakowski, Shmuel (1989). 〈The Death Marches in the Period of the Evacuation of the Camps〉, Michael R. Marrus: 《The Nazi Holocaust, Part 9: The End of the Holocaust》. Walter de Gruyter, 476–490쪽
Krausnick, Helmut (1968). 〈The Persecution of the Jews〉, 《The Anatomy of the SS State》. New York, NY: Walker and Company, 1–125쪽
Kudryashov, Sergei (2004). 〈Ordinary Collaborators: The Case of the Travniki Guards〉, 《Russia: War, Peace and Diplomacy Essays in Honour of John Erickson》. London: Weidenfeld & Nicolson, 226–239쪽
Kwiet, Konrad (1998년). Rehearsing for Murder: The Beginning of the Final Solution in Lithuania in June 1941. 《Holocaust and Genocide Studies》 12 (1): 3–26. doi:10.1093/hgs/12.1.3.
Lador-Lederer, Joseph (1980년). World War II: Jews as Prisoners of War. 《Israel Yearbook on Human Rights》 10: 70–89.
Leff, Laurel (2005). 《Buried by The Times: The Holocaust and American's Most Important Newspaper》. New York, NY: Cambridge University Press
Lemkin, Raphael (2005). 《Axis Rule in Occupied Europe: Laws of Occupation, Analysis of Government, Proposals for Redress》. New York, NY: Lawbook Exchange
Lévy-Hass, Hanna [1946] (2009). 《Diary of Bergen Belsen: 1944–1945》. Chicago, IL: Haymarket Books. ISBN 978-1-931-85987-5
Lewis, Jon E. (2002). 《The Mammoth Book of Heroes》. London: Constable & Robinson
Lichten, Joseph L. (1984년). Adam Czerniakow and His Times. 《The Polish Review》 29: 71–89. JSTOR 25778050.
Lifton, Robert J. [1986] (2000). 《The Nazi Doctors: Medical Killing and the Psychology of Genocide》. New York: Basic Books
Linn, Ruth (2004). 《Escaping Auschwitz: A Culture of Forgetting》. Ithaca, NY: Cornell University Press
Longerich, Peter [2001] (2003). 《The Unwritten Order: Hitler's Role in the Final Solution》. Stroud: Tempus Publishing
——— (2010). 《Holocaust: The Nazi Persecution and Murder of the Jews》.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 (2012). 《Heinrich Himmler》.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Lower, Wendy (2006). 〈The {{'reibungslose틀:' Holocaust? The German Military and Civilian Implementation of the 'Final Solution' in Ukraine, 1941–1944}}
Lumsden, Robin (2002). 《A Collector's Guide To: The Allgemeine — SS》. Ian Allan Publishing, Inc. ISBN 0-7110-2905-9
Lusane, Clarence (2003). 《Hitler's Black Victims: The Historical Experience of Afro-Germans, European Blacks, Africans and African Americans in the Nazi Era》. London; New York: Routledge
Maier, Charles S. (1988). 《The Unmasterable Past》.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Mann, Michael (2005). 《The Dark Side of Democracy: Explaining Ethnic Cleansing》. New York: Cambridge University Press
Marrus, Michael R. (1995년). Jewish Resistance to the Holocaust. 《Journal of Contemporary History》 30: 83–110. JSTOR 260923.
——— (2000). 《The Holocaust in History》. Toronto: KeyPorter
Mason, Tim (1995). 《Nazism, Fascism and the Working Class》. Cambridge: Cambridge University Press. ISBN 978-0-521-43212-2
Matthäus, Jürgen (2004). 〈Operation Barbarossa and the Onset of the Holocaust, June–December 1941〉, 《In Christopher Browning. The Origins of the Final Solution: The Evolution of Nazi Jewish Policy, September 1939 – March 1942》. Jerusalem: Yad Vashem, 244–308쪽
Mazower, Mark (2008). 《Hitler's Empire: Nazi Rule in Occupied Europe》. London: Allen Lane
(2002) 《Nazi-Deutsch/Nazi-German: An English Lexicon of the Language of the Third Reich》. Greenwood Press
Milton, Sybil (1990년). The Context of the Holocaust. 《German Studies Review》 13 (2): 269–283. doi:10.2307/1430708. JSTOR 1430708.
Mojzes, Paul (2011). 《Balkan Genocides: Holocaust and Ethnic Cleansing in the 20th Century》. Rowman & Littlefield Publishers, Inc.. 23 December 2012에 확인.
Montague, Patrick (2012). 《Chelmno and the Holocaust: A History of Hitler's First Death Camp》. London: I.B.Tauris
Möller, Horst (1999). 《Der rote Holocaust und die Deutschen. Die Debatte um das 'Schwarzbuch des Kommunismus'》. Munich: Piper Verlag
Mommsen, Hans (2003). 〈The New Historical Consciousness〉, Ernst Piper: 《Forever in the Shadow of Hitler?》. Humanities Press, Atlantic Highlands, 114–124쪽
(2002) 《Hitler's War in the East, 1941–1945: A Critical Assessment》. New York & Oxford: Berghahn Books
Müller-Hill, Benno (1998). 《Murderous Science: Elimination by Scientific Selection of Jews, Gypsies, and Others in Germany, 1933–1945》. Plainview, NY: Cold Spring Harbor Laboratory Press
(2000) 《A War To Be Won》.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Naimark, Norman M. (2001). 《Fires of Hatred》.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Neugebauer, Wolfgang (1998년). Racial Hygiene in Vienna 1938. 《Wiener Klinische Wochenschrift》 (Special Edition).
Nicosia, Francis R. (2000). 《The Third Reich & the Palestine Question》. New Brunswick, NJ: Transaction Publishers
Niewyk, Donald L. (2012). 〈The Holocaust: Jews, Gypsies, and the Handicapped〉, 《Centuries of Genocide: Essays and Eyewitness Accounts》. New York, NY: Routledge, 191–248쪽
(2000) 《The Columbia Guide to the Holocaust》. New York, NY: Columbia University Press
(1983) 《Nazism: A History in Documents and Eyewitness Accounts, 1919–1945》. Schocken Books
Novick, Peter (1999). 《The Holocaust in American Life》. New York, NY: Houghton Mifflin
Pelt, Robert Jan van (2002). 《The Case for Auschwitz: Evidence from the Irving Trial》.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Petrie, Jon (2000년). The Secular Word 'HOLOCAUST': Scholarly Myths, History, and Twentieth Century Meanings. 《Journal of Genocide Research》 2 (1): 31–63. doi:10.1080/146235200112409.
Peukert, Detlev (1987). 《Inside Nazi Germany: Conformity, Opposition and Racism In Everyday Life》. London: Batsford
——— (1994). 〈The Genesis of the 'Final Solution' from the Spirit of Science〉, David F. Crew: 《Nazism and German Society, 1933–1945》. London: Routledge, 274–299쪽
Phayer, Michael (2000). 《The Catholic Church and the Holocaust, 1930–1965》.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Pinkus, Benjamin (1990). 《The Jews of the Soviet Union: The History of a National Minority》. Cambridge: Cambridge University Press
Pinkus, Oscar (2005). 《The War Aims and Strategies of Adolf Hitler》. Jefferson, NC: McFarland & Company
Piotrowski, Tadeusz (1998). 《Poland's Holocaust: Ethnic Strife, Collaboration With Occupying Forces and Genocide in the Second Republic, 1918–1947》. Jefferson, NC: McFarland & Company
Piper, Franciszek [1994] (1998). 〈Gas chambers and Crematoria〉, 《Anatomy of the Auschwitz Death Camp》.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157–182쪽
Poprzeczny, Joseph (2004). 《Odilo Globocnik: Hitler's Man in the East》. Jefferson, NC: McFarland & Company
Porat, Dina (2002). 〈The Holocaust in Lithuania: Some Unique Aspects〉, David Cesarani: 《The Final Solution: Origins and Implementation》. London: Routledge, 159–174쪽
Proctor, Robert (1988). 《Racial Hygiene: Medicine Under the Nazis》. Cambridge, MA: Harvard University Press
Rosefielde, Steven (2009). 《Red Holocaust》. Oxford: Routledge
(2002) 《Deaf People in Hitler's Europe》. Washington, DC: Gallaudet University Press
Samuels, Simon (2001). 〈Applying the Lessons of the Holocaust〉, Alan S. Rosenbaum: 《Is the Holocaust Unique?》. Boulder, CO: Westview Press, 472–494쪽
Sereny, Gitta [1974] (1995). 《Into That Darkness: From Mercy Killing to Mass Murder》. London: Pimlico
Snyder, Timothy (2010). 《Bloodlands: Europe Between Hitler and Stalin》. London: The Bodley Head
Steinweis, Alan E. (2001년). The Holocaust and American Culture: An Assessment of Recent Scholarship. 《Holocaust and Genocide Studies》 15 (2): 296–310. doi:10.1093/hgs/15.2.296.
Strous, Rael D. (2007년). Psychiatry during the Nazi Era: Ethical Lessons for the Modern Professional. 《Annals of General Psychiatry》 6 (8): 8. doi:10.1186/1744-859X-6-8.〉, 《{{{title}}}》. PMID 17326822
Suhl, Yuri (1987). 《They Fought Back》. New York: Schocken. ISBN 978-0-8052-0479-7
Swiebocki, Henryk [1994] (1998). 〈Prisoner Escapes〉, 《Anatomy of the Auschwitz Death Camp》. Bloomington, IN: Indiana University Press
Tooze, Adam (2006). 《The Wages of Destruction: The Making and Breaking of the Nazi Economy》. London: Allen Lane
Trunk, Isaiah [1972] (1996). 《Judenrat: The Jewish Councils in Eastern Europe under Nazi Occupation》. Lincoln, NE: University of Nebraska Press
Vrba, Rudolf [2002] (2006). 《I Escaped from Auschwitz》. London: Robson Books
Wiesel, Elie (2002). 《After the Darkness: Reflections on the Holocaust》. New York, NY: Schocken Books
——— [1960] (2012). 《Night》. London: Penguin Books
(1994) 《Karski: How One Man Tried to Stop the Holocaust》
Yahil, Leni (1991). 《The Holocaust: The Fate of European Jewry, 1932–1945》.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Zuccotti, Susan (1999). 《The Holocaust, the French, and the Jews》. Lincoln, NE: University of Nebraska Press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