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암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철암
역사
역사
승강장과 선탄시설
승강장과 선탄시설
개괄
관할 기관 한국철도공사 물류본부 중부권물류사업단
소재지 강원도 태백시 동태백로 389
좌표

북위 37° 6′ 46.39″ 동경 129° 2′ 13.04″ / 북위 37.1128861° 동경 129.0369556°  / 37.1128861; 129.0369556

개업일 1940년 8월 1일
종별 보통역
등급 3급
승강장 구조 2면 3선 (혼합식)
비고 한국철도 100주년 기념 스탬프 비치역
노선
영동본선
영주 기점 87.0 km
동점
(4.0 km)
백산
(4.3 km)
태백 철암역두 선탄시설
(太白 鐵岩驛頭 選炭施設)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등록문화재 제21호
(2002년 5월 31일 지정)
면적대지면적 51,703m2
시대일제강점기
소유대한석탄공사
관리강원도 태백시
주소강원도 태백시 철암동 356-1 외 18필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철암역(鐵岩驛)은 강원도 태백시 철암동에 위치한 영동선철도역으로, 한국철도공사 강원지사의 관리역이다. 과거 태백 지역의 무연탄대한민국 각지로 발송하는 역할을 하던 매우 큰 역이었으나, 석탄산업 합리화에 따라 대다수의 탄광이 문을 닫은 탓에 옛날에 비해서 위상이 떨어져 있다. 모든 영동선 무궁화호 열차가 정차하며, 과거에는 태백선을 거쳐 청량리역으로 가는 열차의 시종착역이였으며, 현재는 백두대간협곡열차의 시종착역이기도 한다. 중부내륙순환열차가 운행되기 이전에는 태백선과 직결되는 일반 여객열차가 운행하지 않아 서울특별시중앙선, 태백선 연선 지역으로 이동하기 위해선 시내버스를 이용하여 인접한 동백산역이나 태백역으로 가서 열차를 이용해야 했다. 역무실에서 한국철도 100주년 기념 스탬프를 날인할 수 있다.

역명 유래[편집]

철도 개통이후, 철암역에서 묵호방면 약 4km 부근에 쇠돌바위라는 기암괴석이 형성되어 그 경치가 훌륭한 바 그 이름을 따서 동명을 철암(鐵岩)이라고 칭한데서 비롯되었다.

연혁[편집]

승강장[편집]

동백산
| 32 | |
석포
1 영동선 무궁화호, O-train 강릉·영주 방면
2 무궁화호, V-train 영주 방면
3 무궁화호 동해·강릉 방면

미디어[편집]

  • 스카이TV : 레일로드 백두대간의 협곡 편에 소개

사진[편집]

인접한 역[편집]

영동본선
석포
부전 · 동대구 방면
무궁화
영동선
동백산
강릉 방면
석포
부산 방면
무궁화
경북선
도계
강릉 방면
승부
서울 방면
O-train 시·종착역
승부
영주 방면
V-train 시·종착역

각주[편집]

  1. 문화재청장 (2002년 5월 31일). “문화재청고시제2002-24호(문화재등록)” (PDF). 《행정자치부 전자관보》. 관보 제15114호. 92-96쪽. 2017년 1월 3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