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두 개설서인 《유서필지

이두(吏讀, 문화어: 리두)는 한자에 의한 한국어 표기법의 한 가지이다. ‘이서(吏書)’, ‘이도(吏道·吏刀)’, ‘이토(吏吐)’라고도 불린다. 삼국 시대부터 시작하여 19세기 말까지 사용되었다. 고대 한국어를 분석하기 위한 자료의 하나이다.

개요[편집]

Chinese characters logo.jpg
한자
서체
신석기 상형문 · 갑골문자
금문 · 전서
예서 · 해서
행서 · 초서
서예
글꼴
송조체 · 명조체 · 청조체 · 고딕체 · 굴림체 · 교과서체
분류법
 · 필순 · 육서 · 부수
한자의 표준화
표준
강희자전
상용한자
문자 개혁
간체자
번체자
일본 약자
한국 약자
한자의 주음및 표음화
반절 · 주음부호(관화합성자모· 한어병음
나라별 사용
중국
한국(한국 한자음)
일본(일본 한자음 · 류큐 한자음)
베트남(한월어 · 고한월어)
파생문자1
한국제 한자(이두,향찰,입겿) · 일본 국자 · 쯔놈 · 방언자·측천 문자·방괴장자· 방괴동자
파생문자2
히라가나 · 가타카나 · 만요가나 · 여서문자 · 서하 문자 · 거란 문자 · 여진 문자

v  d  e  h

광의의 이두는 구결, 향찰 등을 포함하여 한자를 빌려 이뤄진 한국어 표기법 전체를 가리킨다. 협의의 이두는 이두문에 나타나는 한국어의 한자 표기를 이른다. 이두문이란 이서(吏胥)들이 행정 문서를 작성할 때 사용한 한자 표기의 산문을 이르는데 같은 문체로 쓰인 민간의 글도 이두문이라 부른다. 여기서는 협의의 이두에 관해 언급한다.

이두의 성립 시기는 명확하지 않지만 대강 삼국 시대에 시작하여 남북국 시대에 확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문헌 자료에는 신라의 설총이 이두를 만들었다는 기술이 나옴.

표기법[편집]

이두문에서는 명사, 동사 어간 등 단어의 실질적 부분에서 주로 한자어가 사용되고, 조사(助詞)나 어미(語尾) 등 문법적 부분에서 주로 이두가 사용되었다.(명사, 동사 부분에서 이두가 사용되는 경우도 있음) 한반도에서는 한자를 도입한 뒤에 한동안은 정규 한문만 사용되었다고 추측되는데, 그 후 한국어 어순에 맞춰 글을 쓴 서기체(誓記體)와 같은 의사한문(擬似漢文)이 나타난다. 이두는 이와 같이 한국어 어순으로 쓰인 의사한문에 문법적 요소가 더 보완되어 성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두는 한자의 음(音)과 훈(訓)을 이용하여 한국어를 표기하는데, 한자 독법은 옛날부터 있는 관습적인 독법이 내려와 있다. 그 중에는 중세 한국어와도 다른 독특한 것도 있다. 예) 처격 ‘良中(-아ᄒᆡ)’에 대해 중세국어 ‘-애/-에’

아래는 양잠경험촬요(養蠶經驗撮要, 1415년)에 나타나는 이두의 예이다.(밑줄이 이두 부분)

한 문 蠶陽物大惡水故食而不飲
이두문 陽物是乎等用良水氣厭却桑葉叱分喫破爲遣飲水不冬
한글표기 陽物이온들쓰아 水氣 厭却 桑葉 喫破하고 飲水안들
현대어 누에 양물이므로 물기 싫어해 뽕잎 물을 마시지 않는다

낱말의 예[편집]

  • 件記(발기) : 발긔. 궁중에서 자주 쓰이던 말로 물건의 목록, 일람표
  • 刀子(칼자) : 숙수(熟手), 관청에서 일하는 요리사
  • 召史(조이) : 일반 상민의 아내, 결혼한 양인 여자 (양반의 아내를 지칭하는데는 사용하지 않음)
  • 斗洛只(마지기) : 씨 한 을 뿌릴 만한 땅 ( 升洛只:되지기, 洽洛只:홉지기 )
  • 侤音(다짐) : 죄인의 공술서. 범죄 사실을 추궁당한 뒤 자기의 진술이 사실임을 못박고, 만일 허위로 드러나면 벌을 받겠다는 진술서
  • 內人(나인) : 궁궐에서 일하는 여인

같이 읽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 남풍현(2000) “吏讀研究”, 태학사
  • 李基文(1998) “新訂版國語史概説”, 태학사
  • 小倉進平(1929; 1974) ‘鄕歌及び吏讀の硏究’, “小倉進平博士著作集(一)”, 京都大学国文学会
  • 안길정, 관아를 통해서 본 조선시대 생활사 하권 53쪽, 2000년, 사계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