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의 불규칙 활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한국어에서 불규칙 활용 또는 벗어난끝바꿈용언활용할 때 어간 또는 어미의 모습이 달라지는 것을 말한다. 아래와 같은 것들이 있다.

어간이 바뀌는 활용[편집]

ㄷ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 받침 ''이 홀소리로 시작되는 어미 앞에서 ''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예)

  • 겯다 → 결어, 결으니
  • 긷다 → 길어, 길으니
  • 눋다 → 눌어, 눌으니
  • 붇다 → 불어, 불으니
  • 싣다 → 실어, 실으니

ㅂ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 끝소리 'ㅂ'이 '우'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워', '우니'의 형태로 결합되어 나타난다.

예)

  • 가볍다 → 가벼워, 가벼우니
  • 껄끄럽다 → 껄끄러워, 껄끄러우니(刺痒,刺撓;粗拉;難說話)
  • 부끄럽다 → 부끄러워, 부끄러우니
  • 쑥스럽다 → 쑥스러워, 쑥스러우니(難爲情,不知趣,无趣)
  • 줍다 → 주워, 주우니

※ '곱다(≒아름답다)'와 '곱디곱다', '돕다'는 '워' 대신 '와'로 바뀐다.

ㅅ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 끝소리 ''이 홀소리로 시작하는 어미 앞에서 사라지는 활용 형식이다.

예)

  • 긋다 → 그어, 그으니
  • 낫다 → 나아, 나으니
  • 잣다 → 자아, 자으니
  • 젓다 → 저어, 저으니
  • 짓다 → 지어, 지으니

르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의 끝 음절 '르'가 'ㄹ'로 줄고, 어미 '-아/-어'가 '-라/-러'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예)

  • 가르다 → 갈라(區分,分)
  • 거우르다 → 거울러(傾注)
  • 모르다 → 몰라
  • 누르다 → 눌러
  • 흐르다 → 흘러

우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 끝 '우'가 어미 '-어' 앞에서 사라지는 활용 형식이다. 이 형식을 따르는 용언은 '푸다'가 유일하다.

예)

  • 푸다 -> 퍼

어미가 바뀌는 활용[편집]

러 불규칙 활용[편집]

어미 '-어/-어서'의 '-어'가 '-러'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예)

  • 검푸르다 → 검푸르러(深藍)
  • 노르다 → 노르러(黃色)
  • 이르다(≒닿다) → 이르러
  • 푸르다 → 푸르러

여 불규칙 활용[편집]

어미 '-아'가 '-여'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하다'와 '-하다'로 끝나는 모든 용언은 여 불규칙 활용을 한다.

오 불규칙 활용[편집]

어미 '-아라/어라'가 어간 뒤에서 '오'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이 형식을 따르는 용언은 달다(어떤 것을 주도록 요구하다)가 유일하다.

예)

  • 달- + -아라 -> 다오

어간과 어미 모두 바뀌는 활용[편집]

ㅎ 불규칙 활용[편집]

일부 형용사에서 어간 끝 'ㅎ'이 어미 '-ㄴ'이나 '-' 앞에서 사라지고, 어미 '-아/-어' 앞에서 로 바뀌어 합쳐지는 활용 형식이다. '-ㅎ다'꼴의 형용사는 거의 예외 없이 이런 불규칙 활용을 한다.

예)

  • 까맣다 → 까매, 까만, 까마니, 까마면, 까맸다
  • 노랗다 → 노래, 노란, 노라니, 노라면, 노랬다
  • 빨갛다 → 빨개, 빨간, 빨가니, 빨가면, 빨갰다
  • 파랗다 → 파래, 파란, 파라니, 파라면, 파랬다
  • 하얗다 → 하얘, 하얀, 하야니, 하야면, 하얬다
  • 말갛다 → 말개, 말간, 말가니, 말가면, 말갰다
  • 멀겋다 → 멀게, 멀건, 멀거니, 멀거면, 멀겠다

KS X 1001 코드에는 '얬'이라는 글자가 없다.

논란[편집]

으 불규칙 활용[편집]

용언 어간 '으'가 어미 '-아/-어' 앞에서 사라지는 활용 형식이다. '통일 학교 문법'에서는 늘 생기는 음운 탈락 현상으로 보아 불규칙 활용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예)

  • 기쁘다 → 기뻐
  • 슬프다 → 슬퍼
  • 쓰다 → 써
  • 예쁘다 → 예뻐
  • 크다 → 커

ㄹ 불규칙 활용[편집]

어간 끝소리 'ㄹ'이 '', 'ㄹ', '', '오', '시' 앞에서 사라지는 활용 형식이다. 학교 문법에서는 어간 끝소리 'ㄹ'이 'ㄴ', 'ㄹ', 'ㅂ', '오', '시' 앞에서 늘 사라지므로 단순한 소리의 탈락으로만 본다.

예)

  • 갈다 → 가니, 가오, 가는(磨)
  • 날다 → 나니, 나오, 나는
  • 살다 → 사니, 사오, 사는
  • 쏠다 → 쏘니, 쏘오, 쏘는(咬)
  • 줄다 → 주니, 주오, 주는

거라 불규칙 활용[편집]

'가다'와 '가다'로 끝나는 동사 어간 뒤에 명령형 어미가 '-아라/-어라'로 되지 않고 '-거라'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가다'와 '-가다'로 끝나는 낱말은 모두 '가거라'로 바뀐다. '-거라'는 '-어라'보다 예스럽고 권위적인 느낌을 주는 명령법 종결어미로 분석할 수 있으며, '-거라'로 바뀐 동사의 어미를 '-아라/-어라'로 바꾸어도 어색하지 않다. 7차 교육과정부터는 '-거라' 불규칙을 규칙으로 처리하였지만, 국립국어원은 '가다'와 '가다'로 끝나는 동사의 명령형의 어미는'-거라' 꼴만 인정하고, 다른 동사에서는 '-거라' 꼴을 아니 인정한다.[1]

예)

  • 가다 → 가거라
  • 걸어가다 → 걸어가거라
  • 돌아가다 → 돌아가거라
  • 삼가다 → 삼가거라
  • 쫓아가다 → 쫓아가거라

너라 불규칙 활용[편집]

'오다' 또는 '오다'로 끝나는 동사 어간 뒤에 명령형 어미가 '-아라/-어라'로 되지 않고 '-너라'로 바뀌는 활용 형식이다. '오다'와 '-오다'로 끝나는 낱말은 모두 '오너라'로 바뀐다. '-너라'는 '-거라'와 마찬가지로 예스러운 느낌을 주는 종결어미로, '-너라'로 바뀐 동사의 어미를 '-아라/-어라'로 바꾸어도 어색하지 않다. 7차 교육과정부터는 '-너라' 불규칙을 규칙으로 처리하였지만, 국립국어원은 '오다'와 '오다'로 끝나는 동사의 명령형의 어미는 '-너라' 꼴만 인정하고, 다른 동사에서는 '-너라' 꼴을 아니 인정한다.[1]

예)

  • 오다 → 오너라
  • 가져오다 → 가져오너라
  • 돌아오다 → 돌아오너라
  • 들어오다 → 들어오너라
  • 들여오다 → 들여오너라

주석[편집]

  1. 해당 게시글에 링크가 불가능하므로 제목이 '오너라/와라, 가거라/가라 구분하기'인 것을 찾아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