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 (불교)"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56 바이트 제거됨 ,  3년 전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설일체유부]]의 [[5위 75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와 [[대승불교]]의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 따르면, 5위 중 1가지 위(位)를 차지하는
[[색법]](色法)에
[[안근 (6근)|안근]](眼根){{.cw}}[[이근 (6근)|이근]](耳根){{.cw}}[[오근과 육근#비근|비근]](鼻根){{.cw}}[[오근과 육근#설근|설근]](舌根){{.cw}}[[오근과 육근#신근|신근]](身根)의 [[5근]](五根: 승의근)과
[[색경 (불교)|색경]](色境){{.cw}}[[오경 (불교)#성경|성경]](聲境){{.cw}}[[향경 (6경)|향경]](香境){{.cw}}[[오경 (불교)#미경|미경]](味境){{.cw}}[[촉경 (6경)|촉경]](觸境)의 [[5경]](五境)과
[[무표색]](無表色)이 있다. [[무표색]]은, 대체로 말해,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서 [[법처소섭색]](法處所攝色)에 해당한다.
[[색경 (불교)|색경]](色境)의
1가지 [[법계 (불교)|법]]이 [[유견유대색]]이다.
즉, [[색경 (불교)|색경]](色境)은 [[안근 (6근)|안근]](眼根)으로 볼 수 있으므로 [[유견]](有見)이며, 또 [[극미]](極微)로 조직되어 있어 다른 다른 물질[色]에 대하여 [[장애 (불교)|장애]]하는 [[대애]](對礙)의 [[불교 용어 목록/선#성질|성질]]을 가지므로 [[유대]](有對)이다.{{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C%9C%A0%EB%8C%80&rowno=1 可見有對色(가견유대색)]". 2011년 8월 31일에 확인}}{{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6212&DTITLE=%A5i%A8%A3%A6%B3%B9%EF%A6%E2 可見有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sfn|佛門網|loc="[http://dictionary.buddhistdoor.com/word/138140/%E5%8F%AF%E8%A6%8B%E6%9C%89%E5%B0%8D%E8%89%B2 可見有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
 
===무견유대색: 5근과 4경 (9가지) ===
[[설일체유부]]의 [[5위 75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와 [[대승불교]]의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 따르면, 5위 중 1가지 위(位)를 차지하는
[[색법]](色法)에
[[안근 (6근)|안근]](眼根){{.cw}}[[이근 (6근)|이근]](耳根){{.cw}}[[오근과 육근#비근|비근]](鼻根){{.cw}}[[오근과 육근#설근|설근]](舌根){{.cw}}[[오근과 육근#신근|신근]](身根)의 [[5근]](五根: 승의근)과
[[색경 (불교)|색경]](色境){{.cw}}[[오경 (불교)#성경|성경]](聲境){{.cw}}[[향경 (6경)|향경]](香境){{.cw}}[[오경 (불교)#미경|미경]](味境){{.cw}}[[촉경 (6경)|촉경]](觸境)의 [[5경]](五境)과
[[무표색]](無表色)이 있다. [[무표색]]은, 대체로 말해,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서 [[법처소섭색]](法處所攝色)에 해당한다.
 
이 11가지 [[#색온·색법|색법]] 중
[[안근 (6근)|안근]]{{.cw}}[[이근 (6근)|이근]]{{.cw}}[[오근과 육근#비근|비근]]{{.cw}}[[오근과 육근#설근|설근]]{{.cw}}[[오근과 육근#신근|신근]]의 [[오근과 육근|5근]](五根: 승의근)과
[[오경 (불교)#성경|성경]]{{.cw}}[[향경 (6경)|향경]]{{.cw}}[[오경 (불교)#미경|미경]]{{.cw}}[[촉경 (6경)|촉경]]의 4경(四境)의
9가지 [[법 (불교)|법]]이 [[무견유대색]]이다.
즉, 이 9가지 [[법 (불교)|법]]들은 [[안근 (6근)|안근]](眼根)으로 볼 수 없으므로 [[무견]](無見)이며, 또 [[극미]](極微)로 조직되어 있어 다른 것에 대하여 [[장애 (불교)|장애]]하는 [[대애]](對礙)의 [[불교 용어 목록/선#성질|성질]]을 가지므로 [[유대]](有對)이다.{{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C%9C%A0%EB%8C%80&rowno=3 不可見有對色(불가견유대색)]". 2011년 8월 31일에 확인}}{{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2288&DTITLE=%A4%A3%A5i%A8%A3%A6%B3%B9%EF%A6%E2 不可見有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sfn|佛門網|loc="[http://dictionary.buddhistdoor.com/word/38276/%E4%B8%8D%E5%8F%AF%E8%A6%8B%E6%9C%89%E5%B0%8D%E8%89%B2 不可見有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
 
===무견무대색: 무표색 (1가지)===
[[설일체유부]]의 [[5위 75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와 [[대승불교]]의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 따르면, 5위 중 1가지 위(位)를 차지하는
[[색법]](色法)에
[[안근 (6근)|안근]](眼根){{.cw}}[[이근 (6근)|이근]](耳根){{.cw}}[[오근과 육근#비근|비근]](鼻根){{.cw}}[[오근과 육근#설근|설근]](舌根){{.cw}}[[오근과 육근#신근|신근]](身根)의 [[5근]](五根: 승의근)과
[[색경 (불교)|색경]](色境){{.cw}}[[오경 (불교)#성경|성경]](聲境){{.cw}}[[향경 (6경)|향경]](香境){{.cw}}[[오경 (불교)#미경|미경]](味境){{.cw}}[[촉경 (6경)|촉경]](觸境)의 [[5경]](五境)과
[[무표색]](無表色)이 있다. [[무표색]]은, 대체로 말해, [[유식유가행파]]의 [[5위 100법]]의 [[법체계 (불교)|법체계]]에서 [[법처소섭색]](法處所攝色)에 해당한다.
 
즉, [[무표색]](無表色) 또는 [[법처소섭색]](法處所攝色)은 [[안근 (6근)|안근]](眼根)으로 볼 수 없으므로 [[무견]](無見)이며, 또 [[4대종]]에서 생겨났으나[所生] [[극미]]로 조직된[所成] 것은 아니어서 다른 것에 대하여 [[장애 (불교)|장애]]하는 [[대애]](對礙)의 [[불교 용어 목록/선#성질|성질]]을 가지지 않으므로 [[무대]](無對)이다.{{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B%B6%88%EA%B0%80%EA%B2%AC&rowno=1 불가견무대색(不可見無對色)]". 2011년 8월 31일에 확인}}{{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2289&DTITLE=%A4%A3%A5i%A8%A3%B5L%B9%EF%A6%E2 不可見無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sfn|佛門網|loc="[http://dictionary.buddhistdoor.com/word/38277/%E4%B8%8D%E5%8F%AF%E8%A6%8B%E7%84%A1%E5%B0%8D%E8%89%B2 不可見無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
 
[[일여 (명나라)|일여]](一如) 등의 《[[삼장법수]]》에 따르면, [[무표색]](無表色)은 [[색경 (불교)|색경]]{{.cw}}[[오경 (불교)#성경|성경]]{{.cw}}[[향경 (6경)|향경]]{{.cw}}[[오경 (불교)#미경|미경]]{{.cw}}[[촉경 (6경)|촉경]]의 [[5경]](五境)이 [[시간 (불교)#3세: 과거·현재·미래|과거]]로 [[낙사]]한 것으로, [[의근]]을 [[소의]]로 하는 [[의식 (6식)|의식]]은 이 [[시간 (불교)#3세: 과거·현재·미래|과거]]의 물질들을 [[분별]]하고 [[요별]]할 수 있다. 그러나 [[안근 (6근)|안근]]을 [[소의]]로 하는 [[안식 (6식)|안식]]은 이 [[시간 (불교)#3세: 과거·현재·미래|과거]]의 물질들을 [[요별]]하지 못한다. 이러한 이유로 [[무견]](無見)이며 또한 밖으로 표시된 것 즉 [[외적인]] [[법 (불교)|사물]]이 아니므로 [[무표]](無表)이고 [[무대]](無對)이다.{{sfn|佛門網|loc="[http://dictionary.buddhistdoor.com/word/38277/%E4%B8%8D%E5%8F%AF%E8%A6%8B%E7%84%A1%E5%B0%8D%E8%89%B2 不可見無對色]". 2013년 5월 23일에 확인}}
 
==같이 보기==

편집

1,384,424

둘러보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