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관 (불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지관(止觀, śamatha-vipaśyanā)은 불교의 수행법인 지(止)와 관(觀)을 통틀어 말하는 것으로, 지(止)는 산스크리트어 사마타(śamatha, 팔리어: samatha)를 뜻에 따라 번역한 것이고, 관(觀)은 산스크리트어 비파사나(विपश्यना vipaśyanā 비파스야나, 팔리어: vipassanā)를 뜻에 따라 번역한 것이다.[1] (止)는 모든 망념(妄念)을 그치게 하여 마음을 하나의 대상에 기울이는 것이며, (觀)은 지(止)로써 얻은 명지(明知)에 의해 사물을 올바르게 보는 것을 말한다.[1]

즉, 지관(止觀)은 선정(禪定)과 지혜(智慧)에 해당되며, 지(止)와 관(觀)의 양자는 마치 수레의 두 바퀴 같은 상호의존 관계에 있다.[1] 그리고 지(止)와 관(觀)은 (戒)와 아울러 불교도의 중요한 실천 항목이다.[1]

특히 중국 천태종의 개조인 지의는 《마하지관》을 저술하여 지관을 상세히 분류 · 고찰하였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세계사상 > 사 상 용 어 > 동양사상 관계 > 불교 관계 > 지관,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