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부처(불타; 붓다, 산스크리트어: बुद्ध, Buddha)는 불교에서 깨달음을 얻은 사람을 부르는 말이다. 불교에서 모든 생물은 전생의 업보를 안고 살며 그 업보가 사라질 때까지 윤회하는데 해탈에 이르러 완전한 깨달음을 얻으면 윤회를 벗어난다고 한다. 석가모니 부처는 누구나 부처가 될 수 있다고 설하였으며 이 부처가 됨을 성불(成佛)이라 한다. 석가모니 부처는 소승불교 교리에서의 28부처 중 하나인데 일반적으로 부처라 하면 석가모니를 가리킨다.

어원[편집]

부처는 산스크리트어 “붓다”(산스크리트어: बुद्ध, Buddha)가 중국어 “佛體”를 거쳐서 들어온 말이다.

여러 부처[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