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무괴(無愧, 산스크리트어: anapatrāpya, atrapā, 팔리어: anottappa, 영어: lack of propriety, disregard, shamelessness)는 설일체유부5위 75법에서 심소법(心所法: 46가지) 중 대불선지법(大不善地法: 2가지) 가운데 하나이며, 유식유가행파법상종5위 100법에서 심소법(心所法: 51가지)의 수번뇌심소(隨煩惱心所: 20가지) 중 중수번뇌심소(中隨煩惱心所: 2가지) 가운데 하나이다.[1][2]

무괴(無愧)는 (愧)의 반대인데, (戒) · (定) · (慧)의 3학(三學)의 공덕이 있는 사람, 즉 스승의 꾸짖음이나 죄과에 대해 부끄럽게 여기지 않는 마음작용, 또는 죄에 대해 두렵게 보지 않는 마음작용이다.[3][4][5]

부파불교설일체유부의 논서 《아비달마품류족론》 제3권에 따르면, 무괴(無愧)는 다음을 통칭한다.[6][7]

  • 불괴(不愧):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부등괴(不等愧): 그 모두에 대해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불각별괴(不各別愧): 각각 따로따로에 대해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불치(不羞):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부등치(不等羞): 그 모두에 대해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불각별치(不各別羞): 각각 따로따로에 대해 부끄러워하지 않음
  • 불염(不厭): 싫어하지 않음
  • 부등염(不等厭): 그 모두에 대해 싫어하지 않음
  • 불각별염(不各別厭): 각각 따로따로에 대해 싫어하지 않음
  • 불훼(不毀): 무너뜨리지 않음
  • 부등훼(不等毀): 그 모두에 대해 무너뜨리지 않음
  • 불각별훼(不各別毀): 각각 따로따로에 대해 무너뜨리지 않음
  • 불포죄(不怖罪): 를 두려워하지 않음
  • 불구죄(不懼罪): 를 무서워하지 않음
  • 어죄불견포(於罪不見怖): 에 대해 두렵게 보지 않음

함께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각주[편집]

  1. 星雲, "無愧". 2012년 10월 9일에 확인.
  2. 운허, "無愧(무괴)". 2012년 10월 9일에 확인.
  3. 권오민 2003, 69-81쪽.
  4. 세친 지음, 현장 한역, 권오민 번역, 181-182 / 1397 무괴(無愧)쪽
    "또한 모든 선사(善士)가 꾸짖고 싫어하는 법을 일컬어 죄(罪)라고 하는데, 이러한 죄에 대해 두렵게 보지 않는 것을 일컬어 무괴라고 한다. 그리고 여기서 '두렵다'는 말은 애호할 만하지 않은 과보를 나타내니, 그것은 능히 두려움을 낳기 때문이다. ... 그런데 유여사는 설하기를, '지은 죄에 대해 ... 다른 것(이를테면 이숙과, 애호할 만하지 않은 과보)을 관찰하고서도 부끄러워함이 없는 것을 일컬어 무괴라 한다'고 하였다."
  5. 세친 조, 현장 한역 T.1558, T29n1558_p0021a09 - T29n1558_p0021a18
    "為諸善士所訶厭法說名為罪。於此罪中不見怖畏說名無愧。此中怖言。顯非愛果。能生怖故。... 有餘師說。於所造罪...觀他無恥說名無愧。"
  6. 세우 조, 현장 한역 T.1542, 제3권. p. T26n1542_p0700c28 - T26n1542_p0701a02. 무괴(無愧)
    "無愧云何。謂不愧不等愧不各別愧。不恥不等恥不各別恥。不厭不等厭不各別厭。不毀不等毀不各別毀。不怖罪不懼罪於罪不見怖。是名無愧。"
  7. 세우 지음, 현장 한역, 송성수 번역 K.949, T.1542, 제3권. p. 50 / 448. 무괴(無愧)
    "무괴(無愧)는 무엇인가?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고[不愧] 평등하게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고[不等愧] 각각 따로따로 남에게 부끄러워하지 않으며[不各別愧], 부끄러워하지 않고[不恥] 평등하게 부끄러워하지 않고 각각 따로따로 부끄러워하지 않으며, 싫어하지 않고[不厭] 평등하게 싫어하지 않고 각각 따로따로 싫어하지 않으며, 무너뜨리지 않고[不毁] 평등하게 무너뜨리지 않고 각각 따로따로 무너뜨리지 않으며, 죄를 두려워하지 않고 죄를 무서워하지 않고 죄에 대하여 두렵게 보지 않는 것을 이름하여 ‘무괴’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