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랜드의 국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솔저스 송(Soldier's Song)
더 클랜시 브라더스 앤드 토미 메이컴노래
음반 The Irish Uprising
발매일 1966년
포맷 LP
작사가 Peadar Kearney
작곡가 Peadar Kearney, Patrick Heeney

전사의 노래(아일랜드어: Amhrán na bhFiann 아우란 나 뷔안, 영어: The Soldier's Song 더 솔저스 송[*])는 아일랜드국가이다. 패트릭 히니(Patrick Heeney)가 작사, 피더 키어니(Peadar Kearney)와 패트릭 히니(Patrick Heeney)가 1907년에 작곡한 포크송이며, 아일랜드의 국가로 제정된 것은 1926년이다. 원래 포크송은 3절로 되어 있는데, 국가로 불릴 때는 각 절의 후렴구만 불린다.

아일랜드어 가사[편집]

Sinne Fianna Fáil
Atá faoi gheall ag Éirinn
Buíon dár slua
Thar toinn do ráinig chughainn
Faoi mhóid bheith saor
Sean-tír ár sinsear feasta
Ní fhágfar faoin tiorán ná faoin tráill
Anocht a théam sa bhearna bhaoil
Le gean ar Ghaeil chun báis nó saoil
Le gunna scréach faoi lámhach na bpiléar
Seo libh canadh Amhrán na bhFiann

영어 가사[편집]

Soldiers are we,
whose lives are pledged to Ireland,
Some have come
from a land beyond the wave,
Sworn to be free,
no more our ancient sireland,
Shall shelter the despot or the slave.
Tonight we man the "bearna baoil",
In Erin’s cause, come woe or weal,
’Mid cannon’s roar and rifles’ peal,
We’ll chant a soldier's song

해석[편집]

우리 전사들,
아일랜드에 생명을 약속했다네.
파도 너머 땅에서
건너온 자도 있네.
자유로우리라 맹세하리.
더 이상 우리 옛 조상의 땅에는
독재자나 노예를 두지 않으리.
오늘밤 우리들 "위험한 구덩이"에
아일랜드를 위해 모였으니, 재난이든 행복이든 오라
대포가 고함치고 라이플이 울리는 그 안에서
우리는 전사의 찬가를 부르리.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