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성래
Kim Seong-Rae
한화 이글스 No.70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61년 12월 3일(1961-12-03) (56세)
출신지 대한민국 경상북도 의성
신장 185 cm
체중 87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1루수, 2루수,3루수,유격수,좌익수
프로 입단 연도 1984년
드래프트 순위 1984년 1차 3순위(삼성 라이온즈)
첫 출장 KBO/1984년 4월 24일
대구삼미
마지막 경기 KBO/2000년 8월 13일
인천LG
획득 타이틀
  • 1986년 골든 글러브(2루수)
  • 1987년 홈런왕, 골든 글러브(2루수)
  • 1988년 골든 글러브(2루수)
  • 1993년 홈런왕, 타점왕, 최우수 선수
경력

선수 경력

코치 경력


김성래(金聲來, 1961년 12월 3일~)는 전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내야수이자, 현 KBO 리그 한화 이글스의 2군 타격코치이다. 1984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하여 주로 2루수활동하였다. 1987년 22홈런을 기록하면서 2루수 포지션 최초로 홈런왕을 차지한다. 이후 부상으로 하락세를 걷다가 1992년 0.292의 타율기록하면서 재기에 성공한다. 이듬해인 1993년 타율 0.300, 28홈런, 91타점으로 홈런왕·타점왕·최우수 선수 타이틀을 수상한다. 1996년 삼성 라이온즈에서 방출된 후 쌍방울 레이더스로 이적했고 SK 와이번스에서 은퇴했다.

선수 활동[편집]

삼성 라이온즈 시절[편집]

경북고등학교연세대학교를 졸업한 그는 1984년 1차 3순위 지명을 받아 연고 팀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했다. 신인 첫 해에는 별다른 활약을 보이지 않았지만 1985년 2할8푼3리 13홈런을 기록하며 두각을 드러내기 시작한다. 그는 1986년 2루수 부문 골든 글러브를 수상했고, 1987년에도 2루수 부문 골든 글러브를 수상했으며 22홈런으로 홈런왕 타이틀을 차지한다. 하지만 그는 부상으로 내리막길을 걷기 시작하는데, 1988년 시즌 막바지인 9월 6일 해태전에서 1루수 김성한충돌하며 부상을 입었다. 그는 무릎 십자 인대가 끊어졌고. 망가진 무릎은 제대로 달릴 수도, 단단히 을 딛고 방망이를 휘두를 수도, 그리고 그라운드에서 타구에 빠르게 반응해 을 날릴 수도 없게 만들었다. 그로부터 그의 내리막길은 시작되었다. 부상에서 복귀한 그는 2루수 강기웅1989년에 입단하면서 입지가 줄어들기 시작했고, 그 해로부터 3년 간, 그는 두 경기 건너 한 번쯤 대타로나 불려나왔다. 그는 도미하여 무사히 무릎 수술을 마친 후, 그가 부진했던 몇 년 사이 완전히 2루에 자리를 굳힌 강기웅을 피해, 그리고 이미 30대 중반으로 접어든 체력 부담을 피해 좌익수로 옮기게 된다. 그는 1992년 많은 타석은 아니었지만 0.292의 타율기록해 재기의 신호를 보냈다. 그 후, 다음 해인 1993년에는 1루수로 포지션을 변경한 후 5년 만에 3할 타율에 복귀했고, 28홈런 91타점을 기록하며 1루수 부문 골든 글러브와 정규 시즌 MVP를 차지하며 제 2의 전성기를 누리며 최고의 한 해를 보내게 된다. 하지만 부상이 또 그의 발목을 잡게 되는데, 이번엔 허벅지 근육통으로 고생하게 되고 결국 부진을 면치 못한 채 삼성 라이온즈에서 방출되어 1997년 쌍방울 레이더스로 이적한다. 그가 방출되었을 때 백인천 감독이 대대적으로 타자 진영에서 세대교체를 단행하던 시기였고, 이종두, 이정훈, 김성현, 강기웅 등도 방출 및 트레이드로 삼성 라이온즈 유니폼을 벗었다.[1]

쌍방울 레이더스 시절[편집]

쌍방울로 이적한 그는 쌍방울의 마지막 해였던 1999년, 그는 5년 만에 100경기 이상 붙박이로 출전해 0.272의 타율에 9홈런을 때려 냈다. 그리고 해체되고 SK 와이번스에 인계된다.

SK 와이번스 시절[편집]

SK 와이번스 유니폼을 입은 그는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하고, 1군 29경기에만 출전했으며, 시즌 중 현역 은퇴를 선언하여 17년 간의 선수 생활을 마감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개인 통산 1,000안타를 달성하였다.

선수 은퇴 후[편집]

현역 은퇴 후 2001년 SK 와이번스의 타격코치로 부임하여 2009년까지 SK의 타격코치로 활약하였다. 2009년 시즌 중 2군 타격코치로 잠깐 내려갔다. 2009년 시즌2010년 일본으로 건너가 오릭스 버펄로스에서 지도자 연수를 받았다. 2010년 시즌 후 LG 트윈스에서 먼저 타격코치 제의를 받았으나 10월에 친정 팀 삼성 라이온즈의 타격코치로 임명되었고, 2011년 시즌 후 수석코치로 보직 변경됐다. 2012년에는 수석코치와 타격코치를 겸임했다. 2016년 시즌 후 재계약에 실패하여 수석코치에서 물러났다.[2] 이후 한화 이글스의 2군 타격코치로 자리를 옮겼다.[3]

등번호[편집]

출신 학교[편집]

통산 기록[편집]

















2

3



















O
P
S












4
1984 삼성 23 39 70 59 6 11 2 0 1 3 0 1 8 13 .186 .290 .271 .561 16 0 1 1 1 0
1985 24 103 359 300 40 85 16 0 13 51 5 3 41 39 .283 .390 .467 .857 140 8 13 3 2 1
1986 25 102 391 344 47 99 22 1 8 48 3 1 34 42 .288 .362 .427 .789 147 7 7 4 2 1
1987 26 99 385 334 59 111 11 1 22 70 2 5 45 38 .332 .413 .569 .982 190 8 3 0 3 3
1988 27 96 386 314 54 110 18 2 10 54 7 4 58 43 .350 .459 .516 .975 162 6 7 5 2 2
1989 28 39 87 77 7 19 3 0 2 13 0 0 6 12 .247 .314 .364 .678 28 2 2 1 1 1
1990 29 54 164 141 20 28 3 0 6 20 0 0 13 23 .199 .303 .348 .650 49 2 8 2 0 0
1991 30 30 68 51 7 8 1 0 3 5 0 1 11 10 .157 .328 .353 .681 18 2 3 1 2 0
1992 31 86 266 226 31 66 13 0 11 50 1 2 34 38 .292 .392 .496 .887 112 4 3 3 0 0
1993 32 124 521 436 64 131 18 2 28 91 2 1 69 72 .300 .395 .544 .939 237 17 5 2 9 0
1994 33 105 349 276 39 68 10 1 14 43 3 1 56 54 .246 .395 .442 .837 122 5 14 0 3 1
1995 34 44 144 124 13 32 4 0 3 17 0 2 11 26 .258 .345 .363 .708 45 1 6 2 1 0
1996 35 22 42 37 5 6 2 0 1 3 0 0 4 11 .162 .262 .297 .559 11 0 1 0 0 0
1997 쌍방울 36 99 325 266 27 68 14 0 9 45 0 1 34 53 .256 .348 .410 .758 109 10 8 9 8 3
1998 37 93 281 238 21 55 14 3 5 26 0 0 28 54 .231 .314 .378 .692 90 6 2 9 3 5
1999 38 113 401 346 43 94 19 0 9 48 1 2 41 73 .272 .363 .405 .768 140 9 10 2 2 3
2000 SK 39 29 75 64 7 17 0 0 2 8 0 0 9 19 .266 .373 .359 .733 23 1 2 0 0 0
KBO 통산 : 17년 1277 4314 3633 490 1008 170 10 147 595 24 24 502 620 .277 .376 .451 .827 1639 88 95 44 39 20
  • 시즌 기록 중 굵은 글씨는 해당 시즌 최고 기록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