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호 (야구 선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장성호
Jang Seong-Ho
px

롯데 자이언츠 시절의 장성호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생년월일 1977년 10월 18일(1977-10-18) (38세)
출신지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신장 184 cm
체중 87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좌투좌타
수비 위치 1루수, 좌익수
프로 입단 연도 1996년
드래프트 순위 1996년 2차 1순위 (해태 타이거즈)
첫 출장 KBO / 1996년 4월 13일
광주쌍방울
마지막 경기 KBO / 2015년 8월 19일
수원넥센
획득 타이틀
연봉 1억 3,000만 원 (2012년)
경력

선수 경력

해설자 경력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올림픽 2000년 시드니
아시안게임 2002년·2006년
아시아선수권 2003 삿포로·2007 타이중
메달 기록
남자 야구
올림픽
2000 시드니 야구
아시안 게임
2002 부산 야구
2006 도하 야구
아시아 야구 선수권 대회
2003 삿포로 야구
2007 타이중 야구

장성호(張盛好, 1977년 10월 18일 ~ )는 전 KBO 리그 kt 위즈내야수이자 현 KBS N 스포츠의 해설 위원이다.

해태 타이거즈KIA 타이거즈 시절[편집]

충암고를 졸업하고, 1996년 2차 1순위 지명을 받아 해태 타이거즈에 입단해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프로 데뷔 첫 경기인 1996년 4월 13일 광주 쌍방울전에서 2루타 2개 포함, 4타수 3안타로 화려한 신고식을 치렀으며, 1998년부터 2006년까지 9년 연속으로 타율 3할대를 기록하였다.(2004년2005년에 타율 2할 9푼 9리 6모를 기록, 이를 사사오입하여 3할로 KBO에서 인정) 2005년 FA 자격을 얻어 내야수로서는 역대 2번째로 높은 액수인 38억 원(옵션 제외)을 받고 KIA 타이거즈에 잔류했다.(야수 역대 최고액 계약자는 심정수이다.) 이 기록은 2011년 이택근이 친정 팀 넥센 히어로즈에 총액 50억 원의 조건으로 복귀하면서 경신한다. 2007년1루수 최희섭해외파 특별 지명으로 입단한 뒤로 수비 위치가 겹쳐, 가끔 외야수로도 출전하고 있다. 그의 타격 자세는 독특하다. 항상 오른쪽 다리를 높이 들어 올려 치는데, 이는 레이더 역할을 한다고 한다. 하지만 2007년에 10년 연속 타율 3할대를 실패하게 됨에 따라 왼쪽 허벅지 부근까지 올리던 그의 트레이드 마크와 같은 다리 올리기를 최소화한다고 밝혔다.

2009년에는 조범현 감독과 크게 갈등을 빚어 조범현 감독이 그를 전력 구상에서 제외할 정도로 사이가 악화되었고, 시즌 후 2번째로 FA를 선언한 후 KIA에 잔류할 때까지 진통을 크게 겪었다.[1][2] 하지만 불씨는 여전히 남았고, 2010년 개막 전에 당한 부상까지 겹쳐 개막 이후에도 1군에 올라오지 못했으며, 여러 팀과 트레이드를 추진했으나 번번이 실패했다. 두산 베어스 투수 김상현과도 트레이드를 추진했으나, 김상현이 부상을 당해 트레이드가 무산되었다.

한화 이글스 시절[편집]

때마침 곧 군에 입대해야 할 선수가 특히 많아 전력 누수가 불가피해진 한화 이글스한대화 감독이 그에게 눈독을 들이게 되었고, 지지부진하였던 트레이드 논의 끝에 2010년 6월 8일 KIA 타이거즈한화 이글스 간의 3:3 트레이드로 이적하였다.(KIA 내야수 장성호, 투수 이동현, 외야수 김경언한화 투수 안영명, 박성호, 외야수 김다원) 이 트레이드 상대 중 안영명은 이듬해 이범호의 보상 선수로 한화 이글스에 돌아오게 되어 잠시 한솥밥을 먹게 된다. 트레이드된 첫날인 6월 8일 바로 1군에 등록했고, 잠실 LG전에서 7회에 대타로 이적 후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물러났다. 그 후 6월 16일 친정 팀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8회말 서로 트레이드된 투수 안영명을 상대로 헛스윙 삼진(시즌 첫 대결)으로 물러났다. 2010년 8월 8일 대전 롯데전에서 2회 말, 5번 타자로 나와 투수 장원준의 타구를 받아쳐 비거리 105m로 자신의 시즌 첫 홈런을 터뜨렸다. 2009년 9월 12일 이후 처음으로 쏘아 올린 홈런이었다. 2012년 9월 18일 포항 삼성전에서 5회 초, 1사 1루에서 2번 타자로 나와 브라이언 고든의 공을 받아쳐 KBO 리그 통산 3번째로 2,000안타를 기록하였으며, 최연소 기록이다. 2012년 10월 2일 대전 SK 와이번스전에서 SK 선발 채병용의 직구를 받아쳐 솔로 홈런을 쳤고 동시에 프로 통산 9번째로 1,000타점에 성공했다.

롯데 자이언츠 시절[편집]

2012년 11월 27일 롯데 자이언츠 신인 투수 송창현과 1:1로 트레이드되어 롯데로 이적하였다. 김태완의 제대로 인한 1루수 포지션 중복이 한화에서 생겼고, 롯데에서는 FA로 홍성흔이 이적하여 김시진 감독이 지명 타자 보강 차원에서 권영호 수석코치와 논의한 끝에 성사되었다.[3]

kt 위즈 시절[편집]

2014년에 장성호는 롯데에서 보류선수에서 제외되어 방출된뒤 kt 위즈에 이적했다. 롯데 자이언츠와의 퓨처스리그 경기 도중 kt 덕아웃을 찾아가 인사를 하고 화해를 한 조범현 감독의 품으로 5년 만에 돌아가게 되었다.[4]

넥센과의 경기 도중 부상을 당해 시즌을 마감한 그는 2015 시즌 후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해설자로의 변신[편집]

이후 코치 제의를 받았으나, 야구를 보는 눈을 넓히겠다는 의사를 밝혀 KBS N 스포츠와 해설위원으로 계약했다.[5] 2016년 1월 26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KBS N 스포츠의 해설위원으로 새로운 출발을 하게 되었음을 밝힌다.

경력[편집]

대한민국 야구 국가대표팀 활약[편집]

주요 기록[편집]

기록 날짜 상대팀 장소 경기 내용 종전 기록 기타
통산 2,100안타 2015, 8, 19 넥센 수원 9회 , 중전 안타 (상대 투수 : 한현희) 2번째

통산 기록[편집]

















2

3



















O
P
S












4
1996 해태 19 71 211 189 16 39 9 0 2 11 0 1 21 35 .206 .286 .286 .571 54 3 0 1 0 0
1997 20 103 334 314 36 84 14 1 4 35 2 2 13 46 .268 .305 .357 .662 112 7 4 3 0 0
1998 21 125 529 465 76 145 23 1 15 49 5 0 44 53 .312 .381 .462 .843 215 12 9 9 2 6
1999 22 129 559 485 110 166 32 1 24 62 5 3 61 71 .342 .420 .561 .981 272 9 8 0 5 2
2000 23 115 546 450 90 146 30 1 14 48 6 5 88 57 .324 .436 .489 .925 220 7 3 2 3 4
2001 KIA 24 133 591 489 86 152 32 4 23 97 6 4 90 53 .311 .422 .534 .956 261 11 6 3 3 5
2002 25 133 586 481 82 165 29 0 19 95 7 3 86 53 .343 .445 .522 .967 251 15 9 2 8 14
2003 26 130 571 476 93 150 36 2 21 105 13 4 84 52 .315 .417 .532 .949 253 7 3 3 5 7
2004 27 130 561 474 78 142 29 0 19 80 11 7 76 61 .300 .401 .481 .882 228 11 7 0 4 5
2005 28 123 533 464 70 139 23 1 16 74 4 1 61 48 .300 .382 .457 .839 212 12 3 1 4 10
2006 29 126 540 445 62 136 24 2 13 79 6 3 83 38 .306 .413 .456 .870 203 5 3 3 6 10
2007 30 116 464 395 55 111 22 0 11 62 9 4 63 30 .281 .382 .420 .802 166 10 3 0 3 3
2008 31 85 352 293 39 89 17 1 7 46 15 5 53 25 .304 .412 .440 .852 129 11 3 0 3 6
2009 32 88 312 271 39 77 11 3 7 39 7 5 40 42 .284 .378 .424 .803 115 8 1 0 0 0
2010 한화 33 74 279 237 34 58 8 0 4 29 0 2 35 35 .245 .344 .329 .673 78 9 2 3 2 1
2011 34 116 478 390 53 95 13 0 8 37 0 6 81 66 .244 .379 .338 .717 132 9 4 3 0 2
2012 35 130 501 429 57 113 28 0 9 52 2 3 67 63 .263 .364 .392 .756 168 11 2 1 2 1
2013 롯데 36 83 278 241 21 64 10 1 4 27 0 1 35 36 .266 .363 .365 .729 88 5 2 0 0 4
2014 37 5 5 2 0 0 0 0 0 0 0 0 3 0 .000 .600 .000 .600 0 1 0 0 0 1
2015 kt 38 49 114 94 11 29 4 0 1 16 1 0 17 15 .309 .421 .383 .804 36 3 2 0 1 0
KBO 통산 : 20년 2064 8344 7084 1108 2100 394 18 221 1043 99 59 1101 879 .296 .394 .451 .845 3193 166 74 34 51 81
  • 시즌 기록 중 굵은 글씨는 해당 시즌 최고 기록

각주[편집]

  1. FA 미아 '둥지 잃은' KIA 장성호, 일요신문
  2. 장성호, 도장은 찍었지만 갈등 불씨 여전 - 한국일보
  3. 한화-롯데 ‘전화 한 통’으로 성사된 깜짝 트레이드 - 스포츠동아
  4. [1]
  5. 장성호 "코치 대신 해설위원의 삶을 선택한 이유는..." - 스포츠서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