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한국프로야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0년 한국프로야구
주관 KBO
날짜 3월 27일 ~ 9월 26일
참가팀 수 8
정규 시즌
우승팀 SK 와이번스
최우수 선수 이대호(롯데)
최우수 신인 양의지(두산)
포스트 시즌
준플레이오프 두산 3 - 2 롯데
플레이오프 삼성 3 - 2 두산
한국 시리즈
경기 SK 4 - 0 삼성
우승팀 SK 와이번스 (통산 3회)
최우수 선수 박정권
시즌
Gtk-go-back-ltr.svg 2009년 Gtk-go-forward-ltr.svg 2011년

KBO 리그의 2010년 시즌대한민국의 8개 프로 야구 구단들이 참가하여 2010년 3월 27일부터 시작되었다. 아시안 게임월드컵의 영향으로 예년보다 일정을 1주일 정도 앞당겨서 개막하게 된다.[1] 이 날은 1982년 3월 27일 서울운동장(동대문야구장)에서 열린 삼성과 MBC의 프로야구원년의 개막전과 동일한 날짜이다.

달라진 규정[편집]

  1. 올해부터 개막전은 이전년도 순위가 아닌 2시즌 전 순위 기준으로 시행된다.
  2. 팀 당 133경기 중 2008년 1~4위 팀인 SK, 두산, 롯데, 삼성은 홈 66경기∙원정 67경기를, 5~8위인 한화, KIA, 넥센, LG는 홈 67경기∙원정 66경기를 치르게 된다. (2009년은 반대로 1~4위팀이 홈 67경기∙원정 66경기)
  3. 어린이날 경기 : 격년제 편성에 따라 KIA∙SK∙삼성∙LG의 홈구장에서 개최
  4. 올스타전 : 7월 24일, 1997년 이후 13년 만에 대구에서 개최
  5. 야구규칙 6.09(b) 원주 : 낫아웃시 타자주자의 진루의도 포기
    1. 제 3스트라이크를 포수가 잡지 못하여 타자가 주자가 된 뒤 타자가 주자의 의무를 포기하고 홈플레이트 주위의 흙으로 뒤덮인 원(Dirt Circle)을 벗어나 벤치 또는 자신의 수비위치로 가려는 행위를 했다고 심판원이 판단하면 심판원은 아웃을 선언할 수 있다.
    2. 낫아웃시 타자 주자의 진루의도 포기를 종전 덕아웃 진입에서 홈플레이트 주위의 흙으로 뒤덮인 원을 벗어나는 것으로 변경했다.
  6. 야구규칙 7.04(c) 원주 : 덕아웃 근처에서의 플라이볼 포구
    1. 덕아웃 근처에서 파울볼을 포구하려고 할 경우 덕아웃 안의 바닥으로 포구하려는 수비수의 어느 발도 들어 가서는 안된다.
    2. 종전 덕아웃 안에서 포구를 인정하였던 것을 덕아웃 안의 바닥에 수비수의 발 하나라도 있으면 포구로 인정하지 않기로 함.
  7. 경기스피드업 관련 변경 및 추가 내용
    1. 루상에 주자가 있을 때 투수가 타자 타이밍을 뺏는 지연 행위 시 주심이 판단하여 타임선언 후 첫 번째는 주의, 두 번째 경고, 세 번째는 보크로 판정함.
    2. 주자가 없을 때 투수가 12초 이내에 투구하지 않을 경우 주심은 첫 번째는 경고 두 번째부터 볼로 판정한다. 시간 계측을 위하여 2루심에게 초시계를 휴대시키며 2루심의 계측은 타자가 타석에서 준비되었을 때 시작되며 계측이 끝나는 시점은 투수가 자유족을 드는 순간으로 함.(이른바 12초룰)
    3. 투수가 로진을 과다하게 묻히는 행위에 대하여 첫 번째 경고, 두 번째 부터는 볼로 판정함.
    4. 대기 타자석에 나올 수 있는 선수는 타자석에 서있는 선수의 다음타자 만으로 제한함.
    5. 경기 중 불펜에 나와있는 인원은 최대 6명, 대기타석에 나와있는 인원은 타격코치를 포함하여 최대 3명으로 함 → 삭제
    6. 스트라이크존 확대 → 타자의 몸쪽과 바깥쪽에 공 반개 정도 확대
    7. 선수 교체시 감독이 주심에게 통보
    8. 타자석에서 너무 늦은 타임은 받지 말 것(투수가 자유족을 들었을 때, 주심은 타자석을 벗어나지 못하게 한다.)
    9. 비디오 판독 후 최종판정에 이의를 제기할 시 감독에게 퇴장을 명할 수 있음.
    10. 경기 중 1,3루 주루코치 스톱워치 사용금지
    11. 주심의 판단에 따라 투톤칼라 또는 색이 있는 글러브도 착용할 수 있음.
    12. 클리닝타임을 폐지하고 3,5,7회 간단한 그라운드 정리를 실시함.
    13. 감독, 코치, 선수들이 심판을 비난하는 행위에 강력 제재조치

신인 선수 지명[편집]

선수 이동[편집]

시즌 전[편집]

  • 신인 선수
    • KIA 타이거즈 : 심동섭, 임기준, 이인행, 임한용, 이제우, 김태훈, 홍재호, 이정훈, 이종환
    • SK 와이번스 : 문광은, 박종훈, 김정훈, 최윤석, 이상백, 조성우, 최원재, 안정광
    • 두산 베어스 : 장민익, 이재학, 정대현, 김상훈, 김준호
    • 롯데 자이언츠 : 홍재영, 이현준, 오승택, 김근호, 변용선, 황성웅, 정훈, 박시영
    • 삼성 라이온즈 : 임진우, 김현우, 정민우, 백상원, 김재우, 안성필, 이규대, 길태곤, 문선엽, 송주호
    • 넥센 히어로즈 : 김정훈, 정회찬, 김대유, 문성현, 이창섭, 안규성, 이해창, 임성학, 장종덕
    • LG 트윈스 : 신정락, 이승현, 유경국, 이태원, 백창수
    • 한화 이글스 : 김용주, 김재우, 안승민, 이상훈, 이태양, 김동빈, 김경태
  • 트레이드 영입 선수
    • 이대수 : 두산 베어스 → 한화 이글스
    • 조규수 : 한화 이글스 → 두산 베어스
    • 김창훈 : 한화 이글스 → 두산 베어스
  • 넥센 히어로즈의 트레이드 파동
    • 이현승 : 넥센 히어로즈 → 두산 베어스
    • 금민철 : 두산 베어스 → 넥센 히어로즈
    • 장원삼 : 넥센 히어로즈 → 삼성 라이온즈
    • 박성훈 : 삼성 라이온즈 → 넥센 히어로즈
    • 김상수 : 삼성 라이온즈 → 넥센 히어로즈
    • 이택근 : 넥센 히어로즈 → LG 트윈스
    • 박영복 : LG 트윈스 → 넥센 히어로즈
    • 강병우 : LG 트윈스 → 넥센 히어로즈
    • 마일영 : 넥센 히어로즈 → 한화 이글스
    • 마정길 : 한화 이글스 → 넥센 히어로즈
  • 신규 영입 외국인 선수
  • 방출 선수
    • KIA 타이거즈 : 김영수, 조동현
    • 두산 베어스 : 윤요한, 이승학, 이석만
    • 롯데 자이언츠 : 김이슬
    • 삼성 라이온즈 : 강희성, 김문수, 김동현, 이성훈, 조진호
    • 넥센 히어로즈 : 곽동성, 김종민, 이성재, 위대한, 전인환, 조성원
    • LG 트윈스 : 강창주, 박지철
    • 한화 이글스 : 강병수, 문용민, 양승학
  • 방출 후 재영입 선수
    • KIA 타이거즈 : 유승룡, 장태성
    • SK 와이번스 : 김동건, 허일상
    • 한화 이글스 : 신민기
  • 방출 후 이적 선수
    • 박진원 : 두산 베어스 → SK 와이번스
    • 전준호: 넥센 히어로즈 → SK 와이번스(코치)
    • 추경식 : 롯데 자이언츠 → SK 와이번스
    • 오현근 : SK 와이번스 → 두산 베어스 (신고선수)
    • 이병규 : 주니치 드래곤즈 → LG 트윈스
    • 이상열 : 넥센 히어로즈 → LG 트윈스
    • 정성훈 : 두산 베어스 → LG 트윈스
    • 전근표 : 넥센 히어로즈 → 한화 이글스
    • 정원석 : 두산 베어스 → 한화 이글스
    • 김경태 : LG 트윈스 → 카가와 올리브 가이너즈
    • 손지환 : SK 와이번스 → 코리아 해치
  • 방출 외국인 선수
  • 은퇴 선수
  • 재계약 포기 외국인 선수
    • 릭 구톰슨 : KIA 타이거즈
    • 로베르토 페타지니 : LG 트윈스
  • 해외 진출 외국인 선수
    • 브래드 토마스 : 한화 이글스 →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 FA 이적선수
    • 김태균 : 한화 이글스 → 지바 롯데 마린스 (해외진출)
    • 이범호 : 한화 이글스 →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해외진출)
  • 국군체육부대 입단 선수
    • KIA 타이거즈 : 박진영, 이호신, 임준혁, 진민호
    • SK 와이번스 : 윤길현
    • 두산 베어스 : 박민석, 최주환
    • 롯데 자이언츠 : 이동훈
    • 삼성 라이온즈 : 이지영
    • 넥센 히어로즈 : 박헌도, 장시환, 조용훈
    • LG 트윈스 : 윤찬수
    • 단국대 : 이창호
    • 성균관대 : 김영수
  • 경찰청 야구단 입단 선수
    • KIA 타이거즈 : 박정규, 오준형, 유용목, 임세업, 현승민
    • SK 와이번스 : 권영진
    • 두산 베어스 : 권영준, 최재훈, 허경민
    • 롯데 자이언츠 : 이웅한, 최혁권
    • 삼성 라이온즈 : 우동균, 조현근, 최원제
    • 넥센 히어로즈 : 전승윤, 유재신, 임창민, 전동수
    • LG 트윈스 : 우규민, 이승우
    • 한화 이글스 : 연경흠, 정대훈, 최연오
    • 탐라대 : 김민겸
    • 동국대 : 오현민
    • 한민대 : 최석
    • 연세대 : 김종찬
    • 경희대 : 신창명
    • 상원고 : 이성엽
  • 그 외 군입대 선수
    • KIA 타이거즈 : 이범석
    • SK 와이번스 : 김준, 채병용, 김기현, 김재현
    • 두산 베어스 : 이정민
    • 롯데 자이언츠 : 강승현, 김유신, 이상화, 최대성, 황진수
    • 삼성 라이온즈 : 김건필, 김동명
    • 넥센 히어로즈 : 노환수, 민성기, 임태준, 김남형
    • LG 트윈스 : 김용의
    • 한화 이글스 : 없음
  • 신고 선수
    • KIA 타이거즈 : 김웅비(기존, 前 동국대 투수), 한승엽(前 경찰청 투수), 박종모(前 고려대 투수),변선웅(前 대성고 포수),권희석(前 KIA 내야수), 유승룡(前 KIA 내야수), 장태성(前 KIA 내야수), 송승민(前 경찰청 내야수), 최병윤(前 성균관대 내야수), 주도성(前 효천고 내야수), 이명환(기존, 前 한양대 외야수), 서동수(前 대불대 외야수), 이준호(前 고려대 외야수)
    • SK 와이번스 : 지훈(前 SK 투수), 이장환(前 SK 투수), 황건주(기존, 前 SK 투수), 김상록(前 SK 투수), 윤석주(前 SK 투수), 이재인(2010 SK 2차 4번, 前 제주산업대 투수), 최경철(前 SK 포수), 김정남(前 SK 포수), 박상현(前 SK 내야수), 김문홍(2010 SK 2차 7번, 前 한성디지털대 투수), 박정환(기존, 前 성균관대 외야수), 윤중환(前 SK 외야수),방정우(前 인하대 외야수)
    • 두산 베어스 : 남궁훈(기존, 前 건국대 투수), 노경우(前 건국대 투수), 윤명운(前 제주고 투수), 김응민(前 중앙고 포수(투수)), 안동현(기존, 前 고려대 내야수), 신효철(기존, 前 서울고 내야수), 김동길(前 중앙대 내야수), 오정환(前 고려대 내야수),이창석(前 경찰청(롯데) 외야수), 오현근(前 SK 외야수), 김영재(기존, 前 건국대 외야수), 이현민(기존, 前 덕수고 외야수), 김현수(前 삼성 투수(외야수)), 전준홍(前 중앙고 외야수)
    • 롯데 자이언츠 : 김수완(기존, 前 제주관광산업고 투수), 최헌주(前 신일고 투수), 현천웅(前 건국대 포수), 유동근(前 원광대 포수), 김주현(前 KIA 내야수), 이상호(前 영동대 내야수), 이도윤(前 경찰청 외야수)
    • 삼성 라이온즈 : 김형준(前 영남대 투수), 전준호(前 경찰청(SK) 투수), 홍효의(前 영동대 투수), 김지훈(前 중앙고 투수), 화랑(前 상원고 투수), 김종화(前 경북고 투수), 김지호(기존, 前 호원대 포수), 이만기(前 동의대 내야수), 김선민(前 대구고 내야수), 이강혁(前 대구고 내야수)
    • 넥센 히어로즈 : 최경환(前 송원대 투수), 김종문(기존, 前 경기고 내야수), 김한상(前 경찰청 외야수)
    • LG 트윈스 : 송현우(前 LG 투수), 강창주(前 LG 투수), 원종현(前 경찰청(LG) 투수), 김태식(前 LG 투수), 김수형(前 LG 투수), 박정훈(기존, 前 탐라대 투수), 이재우(기존, 前 대구고 투수), 최성민(前 LG 투수), 강지광(前 LG 투수), 차기훈(前 경찰청 투수), 김지용(2010 LG 2차 9번, 前 영동대 투수), 전인환(前 히어로즈 투수), 배민관(2010 LG 2차 8번, 前 야탑고 투수), 이성진(2010 LG 2차 4번, 前 경남고 투수), 이경환(前 LG 포수), 채은성(기존, 前 효천고 내야수), 김창혁(2010 LG 2차 6번, 前 부산고 포수), 이학준(前 경찰청(LG) 내야수), 임도희(기존, 前 연세대 내야수),문선재(前 LG 내야수), 최우정(2010 LG 2차 10번, 前 천안북일고 내야수), 양영동(前 경찰청(삼성) 외야수), 유재호(2010 LG 2차 7번, 前 대구고 외야수)
    • 한화 이글스 : 김재현(前 LG 투수), 김동호(기존, 前 영남대 투수), 김지호(前 천안북일고 투수), 이성호(기존, 前 고려대 포수), 신석기(기존, 前 중앙고 내야수), 이동형(前 대전고 내야수), 김다원(기존, 前 성균관대 외야수)
  • 임의탈퇴 선수 현황
    • 김진우 : KIA 타이거즈 → 코리아 해치
    • 김태훈 : SK 와이번스
    • 백인식 : SK 와이번스
    • 최만호 : 롯데 자이언츠
    • 변시영 : LG 트윈스
    • 최종인 : LG 트윈스
    • 김백만 : 한화 이글스

시즌 중[편집]

  • 영입
    • 매트 라이트 : 오마하 로열스 → KIA 타이거즈
    • 로만 콜론 : 캔자스시티 로열스 → KIA 타이거즈
    • 필 더마트레 : 톨레도 머드 헨스 → LG 트윈스
    • 크리스 니코스키 : 넥센 히어로즈
    • 팀 레딩 : 스크랜턴/윌크스-배러 양키스 → 삼성 라이온즈
    • 프랜시슬리 부에노 : 한화 이글스
  • 트레이드 영입선수
    • 장성호 : KIA 타이거즈 → 한화 이글스
    • 이동현 : KIA 타이거즈 → 한화 이글스
    • 김경언 : KIA 타이거즈 → 한화 이글스
    • 안영명 : 한화 이글스 → KIA 타이거즈
    • 박성호 : 한화 이글스 → KIA 타이거즈
    • 김다원 : 한화 이글스 → KIA 타이거즈
    • 황재균 : 넥센 히어로즈 → 롯데 자이언츠
    • 김민성 : 롯데 자이언츠 → 넥센 히어로즈
    • 김수화 : 롯데 자이언츠 → 넥센 히어로즈
    • 권용관 : LG 트윈스 → SK 와이번스
    • 최동수 : LG 트윈스 → SK 와이번스
    • 이재영 : LG 트윈스 → SK 와이번스
    • 안치용 : LG 트윈스 → SK 와이번스
    • 박현준 :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윤상균 :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김선규 :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방출
    • 매트 라이트 : KIA 타이거즈
    • 에드가르 곤살레스 : LG 트윈스
    • 덕 클락 : 넥센 히어로즈
    • 김민기 : LG 트윈스
    • 정성훈 : LG 트윈스
    • 브랜든 나이트 : 삼성 라이온즈
    • 호세 카페얀 : 한화 이글스
  • 은퇴 선수
    • 박종호 : LG 트윈스
    • 구대성 : 한화이글스
    • 김종국 : KIA 타이거즈
    • 양준혁 : 삼성 라이온즈
    • 안경현 : SK 와이번스

시즌 후[편집]

  • 은퇴
    • 김재현 : SK 와이번스
    • 가득염 : SK 와이번스
    • 홍세완 : KIA 타이거즈
  • 방출
    • 신철인, 조용준 : 넥센 히어로즈
  • 트레이드 영입 선수
    • 고원준 : 넥센 히어로즈 → 롯데 자이언츠
    • 박정준 : 롯데 자이언츠 → 넥센 히어로즈
    • 이정훈 : 롯데 자이언츠 → 넥센 히어로즈

시범 경기[편집]

시범 경기 일정 역시 아시안 게임월드컵의 영향을 받아 예년보다 1주일 정도 앞당겨졌다.

순위 구단 경기 승률 연속 게임차
1위 롯데 12 10 2 0 .833 1승 -
2위 삼성 13 8 5 0 .615 2승 2.5
3위 KIA 12 6 6 0 .500 1승 4.0
4위 두산 13 6 7 0 .462 1패 4.5
5위 SK 11 5 6 0 .455 2패 4.5
6위 넥센 12 5 7 0 .417 4패 5.0
7위 LG 11 4 7 0 .364 1패 5.5
8위 한화 10 3 7 0 .300 1승 6.0

지난 시즌에 이어 롯데 자이언츠가 시범경기 1위를 차지하였다. 롯데는 팀 타율, 평균자책점, 득점, 홈런 1위, 최소 실점 기록하였다. 김태균, 이범호 등의 주축 선수가 빠진 한화 이글스는 8위를 기록하였다.

총 47경기에 17만 702명의 관중이 운집하여 지난 시즌의 50경기 6만 7500명에 비하여 관중 수가 3배 가량 증가하였다.[2]

정규 리그[편집]

개막전은 2008년도 상위 4개구단의 홈구장인 문학(SK-한화) / 잠실(두산-KIA) / 대구(삼성-LG) / 사직(롯데-넥센).

어린이날 경기는 격년제 편성에 따라, 2010년엔 광주, 문학, 대구, 잠실(LG홈)으로 열렸다. 올스타전은 7월 24일로 13년만에 대구구장에서 열렸다.

순위[편집]

순위 경기수 타율 평균자책점 승률 승차
SK 와이번스 1 133 84 47 2 0.274 3.71 0.632 0.0
삼성 라이온즈 2 133 79 52 2 0.272 3.94 0.594 5.5
두산 베어스 3 133 73 57 3 0.281 4.62 0.549 10.5
롯데 자이언츠 4 133 69 61 3 0.288 4.82 0.519 14.5
KIA 타이거즈 5 133 59 74 0 0.260 4.39 0.444 26
LG 트윈스 6 133 57 71 5 0.276 5.23 0.429 25.5
넥센 히어로즈 7 133 52 78 3 0.262 4.55 0.391 34
한화 이글스 8 133 49 82 2 0.244 5.43 0.368 35

타자 TOP[편집]

부문 선수 기록
타율(AVG) 이대호 0.364
홈런(HR) 이대호 44
타점(RBI) 이대호 133
득점(R) 이대호 99
안타(H) 이대호 174
출루율 이대호 0.444
장타율 이대호 0.667
도루(SB) 이대형 66

타자 타이틀 부분에서는 롯데 자이언츠이대호가 도루를 제외한 타격 7개 부분을 독식하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으며 도루왕은 이대형이 차지했다.

투수 TOP[편집]

부문 선수 기록
승리(W) 김광현 17
평균자책(ERA) 류현진 1.82
탈삼진(SO) 류현진 187
세이브(SV) 손승락 26
홀드(HLD) 정재훈 23
승률 차우찬 0.833

평균 자책점 부분에서는 류현진이 1.82의 평균 자책점으로 1998년 이후 12년만에 1점대 평균자책점으로 1위을 차지했으며 손승락차우찬은 데뷔 처음으로 타이틀 홀더를 차지했다.

시즌 기록[편집]

달성 기록[편집]

포스트시즌[편집]

준플레이오프에서 격돌한 롯데 자이언츠두산 베어스는 5차전까지 가는 끝에 두산이 2연승을 먼저 달성한 롯데에게 내리 3연승을 거두며 리버스 스윕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플레이오프에서는 2위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이스가 격돌했다. 플레이오프에서 두산과 삼성은 5차전 연속 한 점 차로 치열하게 승부했다. 삼성이 1승 2패의 상황에서 4, 5차전을 승리하며 한국시리즈에 진출했다.

한국시리즈[편집]

한국시리즈에서 시즌 1위 SK 와이번스는 혈투를 치르고 올라온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내리 4연승을 거둬 역대 6번째 한국시리즈 4승 전승으로 통합 우승하였다. 한국시리즈 MVP로는 SK의 박정권이 선정되었다.

올스타전[편집]

참조[편집]

  1. 프로야구 시범경기 3월6일 플레이볼 《한국일보》
  2. 시범경기 결산 ③ 작년 3배 17만, 구름관중의 의미는? 《마이데일리》
  3. “프로 야구 사상 최초로 정규경기 강설 취소”. OSEN. 2010년 4월 14일. 2010년 4월 14일에 확인함. 
  4. “롯데 장원준, 2년 연속 시즌 첫 완봉승 주인공”. 노컷뉴스. 2010년 4월 15일. 2010년 4월 15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한국야구위원회
구단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