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1년 한국프로야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1991년 한국 프로야구
개막일 1991년 4월 5일
리그 우승 팀 해태 타이거즈
최우수선수(MVP) 장종훈
(빙그레 이글스)
최우수신인 조규제
(쌍방울 레이더스)
올스타전 최우수선수(MVP) 김응국
(롯데 자이언츠)
참가 구단 해태 타이거즈
빙그레 이글스
삼성 라이온즈
롯데 자이언츠
태평양 돌핀스
LG 트윈스
쌍방울 레이더스
OB 베어스

1991년 한국프로야구는 한국프로야구가 열 번째 해를 맞는 순위 등을 올린 것이며, 경기 수는 작년보다 6경기 늘어난 126경기를 하였다.

1991년에 있었던 팀은, 해태 타이거즈, 빙그레 이글스, 삼성 라이온즈, 롯데 자이언츠, 태평양 돌핀스, LG 트윈스, 쌍방울 레이더스, OB 베어스이며, 그중 우승 팀은 해태 타이거즈이고 걸프전쟁에 따른 여파 탓인지 OB 쌍방울을 제외한 나머지 팀이 국내에서 전지훈련을 치뤘는데[1] 1988년 3년 만에 외국 전지훈련이 재개된 뒤[2] 1991년 이전까지는 OB MBC 빙그레(이상 1988년)[3] OB 태평양 빙그레(이상 1989년)[4] OB 삼성(야수들)(이상 1990년)[5][6]이 국내에서 전지훈련을 치뤘으며 1991년 이후 국내 전지훈련을 한 팀은 1998년 해태(야수들) OB 롯데 쌍방울[7][8] 2003년 한화[9] 2008년 히어로즈[10] 2021년[11] 2022년[12] 모든 팀이다.


쌍방울이 새로 창단되었고, 해태1990년에 우승을 빼앗긴 것을 다시 우승하게 되었다.

롯데가 최초로 한팀이 백만 관중이라는 기록을 세우게 되었고, 전체 관중은 3,825,409명을 기록하였다.

1991년 프로 야구 순위[편집]

연도 순위 경기 승률 승차 기타
1991 1위 해태 126 79 42 5 0.647 0.0
1991 2위 빙그레 126 72 49 5 0.591 7.0
1991 3위 삼성 126 70 55 1 0.560 11.0
1991 4위 롯데 126 61 62 3 0.496 19.0
1991 5위 태평양 126 55 69 2 0.444 25.5 제도에 따라 5~8위는 포스트 시즌에 진출하지 못함.
1991 6위 LG 126 53 72 1 0.425 28.0
1991 7위 쌍방울 126 52 71 3 0.423 28.0
1991 8위 OB 126 51 73 2 0.413 29.5

1991년 준플레이오프[편집]

삼성 2-1 승(무승부 1회)
9월 22일 - 롯데 3, 삼성 8
9월 23일 - 삼성 2, 롯데 10
9월 25일 - 롯데 3, 삼성 3
9월 26일 - 롯데 2, 삼성 10


1991년 수상 내역[편집]

연도 MVP 신인왕 올스타전 MVP 한국시리즈MVP
1991 장종훈 조규제 김응국 장채근

1991년 골든 글러브 수상자[편집]

연도 투수 포수 1루수 2루수 3루수 유격수 외야수 외야수 외야수 지명타자
1991 선동열 장채근 김성한 박정태 한대화 류중일 이순철 이정훈 이호성 장종훈

1991년 한국프로야구 관중 현황[편집]

연도 해태 빙그레 삼성 롯데 태평양 LG 쌍방울 OB 합계
1991 372,386명 377,017명 357,852명 1,001,920명 342,593명 776,953명 160,662명 436,026명 3,825,409명

1991년 진기록 명기록[편집]

  • 롯데LG전에서 연장전 최다 홈런(3개)을 기록했다.
  • LG쌍방울전에서 팀 최다 3루타(4개)를 기록하였다.
  • 쌍방울이 시즌 최다 보크(12개)를 기록하였다.

더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한국야구위원회
구단 홈페이지
  1. 박건만 (1991년 3월 7일). “開幕(개막) 한달앞둔’91프로야구"8色(색)의 새단장"4强(강)4弱(약)"단호거절". 경향신문.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2. 박건만 (1988년 2월 9일). “南(남)쪽나라 찾아 必勝(필승)의지 불태운다”. 경향신문.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3. “프로야구 시즌 오픈”. 매일경제. 1988년 3월 2일.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4. 신임호 (1989년 1월 10일). “頂上(정상)향한집념 겨울캠프 녹인다”. 매일경제.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5. 신임호 (1990년 1월 17일). "올 優勝(우승)은 우리의 것". 매일경제.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6. 권오중 (1990년 3월 1일). “삼성 체력보강에 혹독한 "담금질". 중앙일보.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7. 김종훈 (1998년 1월 10일). “온풍기…비닐하우스… IMF 국내서 실속전훈 '따뜻한 남쪽'하와이 안부럽다”. 경향신문.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8. 고석태 (1998년 2월 6일). "아무리 어려워도 연습은 해야지…". 조선일보.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9. 조상운 (2003년 1월 26일). “[프로야구] 한화 제주에 동계훈련 캠프”. 국민일보.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10. 장현구 (2008년 7월 8일). “<프로야구> 히어로즈, 내년 봄에는 '해외전훈'. 연합뉴스.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11. 장현구 하남직 김경윤 (2020년 12월 23일). “한화-거제·SK-제주…윤곽 정해진 프로야구 '국내 전지훈련'. 연합뉴스.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 
  12. 강주형 (2022년 1월 11일). “푸이그가 온다…10개 구단, 올해도 스프링캠프는 국내에서”. 한국일보. 2022년 5월 6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