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한국프로야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2년 한국프로야구
주관 KBO
날짜 4월 7일 ~ 10월 6일
참가팀 수 8
정규 시즌
우승팀 삼성 라이온즈
최우수 선수 박병호 (히어로즈)
최우수 신인 서건창 (히어로즈)
포스트 시즌
준플레이오프 롯데 3 - 1 두산
플레이오프 SK 3 - 2 롯데
한국 시리즈
경기 삼성 4 - 2 SK
우승팀 삼성 라이온즈 (통산 6회)
최우수 선수 이승엽
시즌
Gtk-go-back-ltr.svg 2011년 Gtk-go-forward-ltr.svg 2013년

KBO 리그의 2012년 시즌은 31번째 시즌이며, 대한민국의 8개 프로 야구 구단들이 참가한다. 2012년 4월 7일에 개막전이 열렸다.

타이틀 스폰서[편집]

2012년 한국 프로 야구는 종합 식품 기업인 팔도가 당시 최대 규모 계약금으로 타이틀 스폰서를 맡게 되었다. 최재문 팔도 대표이사는 "최고의 인기스포츠인 프로야구 타이틀 스폰서를 맡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고객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프로야구가 700만 관중을 돌파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말하였다.[1]

달라지는 점[편집]

  • 2012년 한국프로야구 올스타전7월 21일한밭종합운동장 야구장에서 열린다.
  • 프로야구 전광판 표시가 신축 구장과 시설 교체가 가능한 구장부터 기존 스트라이크 - 볼 - 아웃의 S-B-O 표기에서 국제 기준에 맞게 볼 - 스트라이크 - 아웃의 B-S-O 표기 방식으로 바꿔서 시범 운영된다.
  • 시즌 MVP와 신인왕 수상 선정 기준을 페넌트레이스를 기준으로 한다.
  • 경기 개시 시간
    • 주중 18:30 / 주말 17:00
    • 개막 2연전과 5월 6일까지 편성되는 경기일요일과 공휴일에 열리는 경기는 오후 2시부터 치러진다.

신인 선수 지명[편집]

2차 드래프트[편집]

프로 야구 선수 2차 드래프트는 2년마다 한국 야구 위원회에서 개최하는 행사로 2차 드래프트라고도 불린다. 이는 NC 다이노스의 창단으로 새로운 선수 수급 방법을 모색한 결과 1차 드래프트 (신인 지명 회의)와 FA 영입 방법 외의 또 다른 방법으로써 채택되어 2011년 시즌이 끝난 후 처음 실시되었다. 1차 드래프트가 순수한 고졸, 대졸 신인 선수들로만 이루어진다면 2차 드래프트는 기존 프로 야구 구단에 소속된 선수들로 구성된다는 점이 다르다.

선수 이동[편집]

시즌 전[편집]

  • FA 이적 선수
    • 이대호: 롯데 자이언츠 → 오릭스 버펄로스(일본)
    • 송신영: LG 트윈스 → 한화 이글스
    • 이택근: LG 트윈스 → 넥센 히어로즈
    • 임경완: 롯데 자이언츠 → SK 와이번스
    • 조인성: LG 트윈스 → SK 와이번스
    • 이승호: SK 와이번스 → 롯데 자이언츠
    • 정대현: SK 와이번스 → 롯데 자이언츠
  • FA 영입에 따른 보상선수 이적 선수
    • 나성용: 한화 이글스 → LG 트윈스 (송신영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윤지웅: 넥센 히어로즈 → LG 트윈스 (이택근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경찰청 입대에 따라 2014년에 팀에 합류)
    • 임훈: SK 와이번스 → 롯데 자이언츠 → SK 와이번스 (임경완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했으나, 정대현의 보상선수로 SK에 재이적)
    • 임정우: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조인성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허준혁: 롯데 자이언츠 → SK 와이번스 (이승호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2차 드래프트에 따른 이적 선수
    • 조평호: 넥센 히어로즈 → NC 다이노스
    • 이재학: 두산 베어스 → NC 다이노스
    • 오정복: 삼성 라이온즈 → NC 다이노스 (경찰청 입대에 따라 2014년에 팀에 합류)
    • 정성철: KIA 타이거즈 → NC 다이노스
    • 문현정: 삼성 라이온즈 → NC 다이노스
    • 윤영삼: 삼성 라이온즈 → NC 다이노스
    • 허준: 넥센 히어로즈 → NC 다이노스
    • 최승환: 두산 베어스 → 한화 이글스
    • 임익준: 삼성 라이온즈 → 한화 이글스
    • 이학준: LG 트윈스 → 한화 이글스
    • 김일경: 넥센 히어로즈 → LG 트윈스
    • 윤정우: KIA 타이거즈 → LG 트윈스
    • 최동수: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오장훈: 롯데 자이언츠 → 두산 베어스
    • 김강: 한화 이글스 → 두산 베어스 (상무 입대에 따라 2014년에 팀에 합류)
    • 오성민: SK 와이번스 → 두산 베어스
    • 이두환: 두산 베어스 → KIA 타이거즈
    • 이경록: 삼성 라이온즈 → KIA 타이거즈
    • 백세웅: 롯데 자이언츠 → KIA 타이거즈
    • 유재웅: 두산 베어스 → SK 와이번스
    • 오수호: 롯데 자이언츠 → SK 와이번스
    • 김도현: 넥센 히어로즈 → SK 와이번스
    • 김성배: 두산 베어스 → 롯데 자이언츠
    • 박동욱: LG 트윈스 → 롯데 자이언츠
    • 신용운: KIA 타이거즈 → 삼성 라이온즈
    • 박정태: KIA 타이거즈 → 삼성 라이온즈 (지명후 박근홍으로 개명했다.)
    • 우병걸: KIA 타이거즈 → 삼성 라이온즈
  • 방출 후 이적 선수
    • 이승재: 롯데 자이언츠 → 고양 원더스
    • 이승엽: 오릭스 버펄로스 (일본) → 삼성 라이온즈
    • 박찬호: 오릭스 버펄로스 (일본) → 한화 이글스
    • 김태균: 지바 롯데 마린스 (일본) → 한화 이글스
    • 박준수: 넥센 히어로즈 → KIA 타이거즈
    • 최현종: 넥센 히어로즈 → LG 트윈스
    • 박정배: 두산 베어스 → SK 와이번스
    • 김병현: 라쿠텐 골든이글스 (일본) → 넥센 히어로즈

시즌 중[편집]

  • 트레이드 영입 선수
    • 최경철: SK 와이번스 → 넥센 히어로즈
    • 전유수: 넥센 히어로즈 → SK 와이번스
    • 용덕한: 두산 베어스 → 롯데 자이언츠
    • 김명성: 롯데 자이언츠 → 두산 베어스
    • 김희걸: KIA 타이거즈 → 삼성 라이온즈
    • 조영훈: 삼성 라이온즈 → KIA 타이거즈
    • 이성열: 두산 베어스 → 넥센 히어로즈
    • 오재일: 넥센 히어로즈 → 두산 베어스
  • 영입 선수
    • 이희성: 고양 원더스 → LG 트윈스
    • 김영관: 고양 원더스 → LG 트윈스
    • 강하승: 고양 원더스 → KIA 타이거즈
    • 안태영: 고양 원더스 → 넥센 히어로즈
  • 군제대 후 복귀 선수

시즌 후[편집]

  • NC 특별지명권
    • 이승호: 롯데 자이언츠 → NC 다이노스
    • 송신영: 한화 이글스 → NC 다이노스
    • 이태양: 넥센 히어로즈 → NC 다이노스
    • 고창성: 두산 베어스 → NC 다이노스
    • 김태군: LG 트윈스 → NC 다이노스
    • 조영훈: KIA 타이거즈 → NC 다이노스
    • 모창민: SK 와이번스 → NC 다이노스
    • 김종호: 삼성 라이온즈 → NC 다이노스
  • FA 영입에 따른 보상선수 이적 선수
    • 이승우: LG 트윈스 → 삼성 라이온즈 (정현욱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홍성민: KIA 타이거즈 → 롯데 자이언츠 (김주찬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김승회: 두산 베어스 → 롯데 자이언츠 (홍성흔의 보상선수 자격으로 이적)
  • 방출후 이적선수
    • 강귀태: 넥센 히어로즈 → KIA 타이거즈
    • 권용관: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김일엽: 롯데 자이언츠 → 한화 이글스
    • 조영민: SK 와이번스 → LG 트윈스
  • 트레이드 영입 선수
    • 김태형: NC 다이노스 → 넥센 히어로즈
    • 차화준: 넥센 히어로즈 → NC 다이노스
    • 임창민: 넥센 히어로즈 → NC 다이노스
    • 장성호: 한화 이글스 → 롯데 자이언츠
    • 송창현: 롯데 자이언츠 → 한화 이글스
    • 현재윤: 삼성 라이온즈 → LG 트윈스
    • 김효남: 삼성 라이온즈 → LG 트윈스
    • 손주인: 삼성 라이온즈 → LG 트윈스
    • 김태완: LG 트윈스 → 삼성 라이온즈
    • 정병곤: LG 트윈스 → 삼성 라이온즈
    • 노진용: LG 트윈스 → 삼성 라이온즈
  • 해외 진출 선수
    • 류현진: 한화 이글스 →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2012 프로야구 퇴장사례[편집]

1. 2012년 4월 7일 한화 이글스vs롯데 자이언츠 사직경기 한대화(감독) 퇴장
- 8회말 투수를 송창식에서 김광수로 교체를 하는 과정에서 전 타석에 심판판정에 대하여 손가락을 흔들다가 심판에게 적발 심판 바로 퇴장조치
2. 2012년 5월 20일 SK 와이번스vs한화 이글스 대전경기 송신영(투수) 퇴장
- 7회초 최정타석에서 초구, 2구 모두 빈볼성플레이가 나오면서 주심이 경고를 주지만, 송신영최정에게 몸에 맞는볼을 내주고 퇴장조치
3. 2012년 6월 19일 LG 트윈스vs한화 이글스 대전경기 김인호(주루코치) 퇴장
- 5회초 이병규의 타구가 1루에서 잡히는데, 이병규의 발이 공보다 빨랐다고 항의하던 도중 신체충돌이 생기면서 퇴장조치
4. 2012년 8월 7일 넥센 히어로즈vsKIA 타이거즈 광주경기 김시진(감독) 퇴장
- 7회초 박헌도의 타석에서 심판이 몸에 맞는 볼을 선언하자 KIA 선동열감독이 몸에 맞지 않았다고 항의하자 심판은 이를 번복하고 이에 김시진감독이 다시 나와서 항의를 하는 과정에서 심판의 몸을 밀치고 퇴장조치
5. 2012년 9월 16일 KIA 타이거즈vsSK 와이번스 문학경기 선동열(감독) 퇴장
- 8회말 이호준의 타구를 심판이 파울선언하자, KIA 선동열감독은 타구가 이호준의 발에 맞았다고 어필하지만, 번복되지 않아 선동열감독은 선수단을 철수한다. 15분동안 선수단 철수하고 결국 판정을 받아들이고 퇴장조치

시범 경기[편집]

순위 구단 경기 승률 연속 게임차
1 SK 와이번스 13 9 4 0 .692 6승 -
2 넥센 히어로즈 11 7 4 0 .636 1승 1
3 한화 이글스 11 5 4 2 .556 1패 2
4 LG 트윈스 13 6 5 2 .545 1패 2
5 두산 베어스 13 4 5 4 .444 1승 3
KIA 타이거즈 12 4 5 3 .444 2패 3
7 삼성 라이온즈 11 4 6 1 .400 1패 3.5
8 롯데 자이언츠 12 3 9 0 .250 6패 5.5

정규 리그[편집]

개막전은 2010년 상위 4개구단의 홈구장인 문학(KIA-SK), 대구(LG-삼성), 잠실(넥센-두산), 사직(한화-롯데)에서 2연전으로 치뤄진다.

어린이날 경기는 격년제 편성에 따라 이번엔 대구, 문학, 광주, 잠실(LG 홈)에서 열린다.

팀 순위[편집]

순위 구단 경기수 승률 게임 차 포스트 시즌
1 삼성 라이온즈 133 80 51 2 .611 0 한국시리즈 승리
2 SK 와이번스 133 71 59 3 .546 8.5 플레이오프 승리, 한국시리즈 패배
3 두산 베어스 133 68 62 3 .523 11.5 준 플레이오프 패배
4 롯데 자이언츠 133 65 62 6 .512 13 준 플레이오프 승리, 플레이오프 패배
5 KIA 타이거즈 133 62 65 6 .488 15.5 진출실패
6 넥센 히어로즈 133 61 69 3 .469 18
7 LG 트윈스 133 57 72 4 .442 22
8 한화 이글스 133 53 77 3 .408 26

통계[편집]

타자 TOP[편집]

부문 선수 기록
타율(AVG) 김태균 .363
홈런(HR) 박병호 31
타점(RBI) 박병호 105
득점(R) 이용규 86
안타(H) 손아섭 158
출루율(OBP) 김태균 .474
장타율(SLG) 박병호 .561
도루(SB) 이용규 44

투수 TOP[편집]

부문 선수 기록
승리(W) 장원삼 17
평균자책(ERA) 나이트 2.20
탈삼진(SO) 류현진 210
세이브(SV) 오승환 37
홀드(HLD) 박희수 34
승률(WPCT) 탈보트 .824

시즌 기록[편집]

달성 기록[편집]

정규시즌 수상[편집]

정규시즌 신인왕: 넥센 히어로즈 서건창(삼성 라이온즈 이지영, KIA 타이거즈 박지훈, LG 트윈스 최성훈과 함께 신인왕 후보에 올랐고, 압도적인 지지(91표중 79표)를 받아 2012 팔도프로야구 신인왕으로 선정되었다.)
정규시즌 MVP: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삼성 라이온즈 장원삼, 넥센 히어로즈 나이트, 한화 이글스 김태균과 함께 MVP 후보에 올랐고, 압도적인 지지를 받아 2012 팔도프로야구 MVP로 선정되었다.)
투수 골든글러브: 삼성 라이온즈 장원삼
포수 골든글러브: 롯데 자이언츠 강민호
1루수 골든글러브: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
2루수 골든글러브: 넥센 히어로즈 서건창
3루수 골든글러브: SK 와이번스 최정
유격수 골든글러브: 넥센 히어로즈 강정호
외야수 골든글러브: 롯데 자이언츠 손아섭, KIA 타이거즈 이용규. LG 트윈스 박용택
지명타자 골든글러브: 삼성 라이온즈 이승엽

포스트 시즌[편집]

한국시리즈[편집]

최종순위[편집]

순위 구단 경기수 승률 게임 차
1 삼성 라이온즈 133 80 51 2 .611 0
2 SK 와이번스 133 71 59 3 .546 8.5
3 두산 베어스 133 68 62 3 .523 11.5
4 롯데 자이언츠 133 65 62 6 .512 13
5 KIA 타이거즈 133 62 65 6 .488 15.5
6 넥센 히어로즈 133 61 69 3 .469 18
7 LG 트윈스 133 57 72 4 .442 22
8 한화 이글스 133 53 77 3 .408 26

올스타전[편집]

2012년 한국 프로 야구 올스타전은 7월 21일 대전 한밭종합운동장 야구장에서 열렸다.

참고[편집]

경기 중계[편집]

MBC 라이프가 중계권을 포기한 대신에 2012시즌부터 XTM에서 프로야구를 중계하게 되었다.

개막전 중계
정규시즌 중계
준플레이오프 중계
플레이오프 중계
한국시리즈 중계

외부 링크[편집]

한국야구위원회
구단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