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경 (야구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김수경
Kim Soo-Kyeong
NC 다이노스 No.98
Baseball pictogram.svg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79년 8월 20일(1979-08-20)(43세)
출신지 대한민국 인천광역시
신장 183 cm
체중 90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투수
프로 입단 연도 1998년
드래프트 순위 1998년 고졸우선지명(현대 유니콘스)
첫 출장 KBO / 1998년 4월 17일
인천쌍방울전 선발
마지막 경기 KBO / 2012년 8월 1일
문학SK전 구원
획득 타이틀
계약금 2억 1,000만원
경력

선수 경력

코치 경력

프런트 경력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올림픽 2000년 시드니

김수경(金守經, 1979년 8월 20일 ~ )은 전 KBO 리그 고양 원더스투수이자, 현 KBO 리그 NC 다이노스의 투수코치이다.

선수 시절[편집]

한국 프로야구 시절[편집]

현대 유니콘스 시절[편집]

1998년 인천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고졸우선지명을 받아 입단하였다. 첫 해에 12승 4패, 2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해 당시 삼성 외야수 강동우를 물리치고 그 해 신인왕을 차지했다. 이 해에 기록한 168탈삼진은 김시진이 기록했던 154탈삼진을 경신하며 역대 신인 최다 탈삼진을 기록해 '닥터 K'라고 불렸다.[1] 1999년에는 선발로 8승, 구원으로 2승을 기록하며 두 자릿수 승을 거뒀다. 그 후 2000년에는 팀의 동료 투수 임선동, 정민태과 함께 최강의 선발진을 구축하며 54승을 합작하며 각각 18승 트리오를 결성해 공동 다승왕을 수상했고, 팀을 2000년 한국시리즈 정상에 올리는데 크게 기여했다. 그 해 시드니 올림픽에 참가했다. 2001년에는 6승, 5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2002년부터 2004년까지 3년 연속 두 자릿수 승 이상을 달성했다. 팀의 마지막 해였던 2007년에는 마지막으로 다시 12승을 거뒀다. 그 후 팀이 해체되고 인계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우리 히어로즈 선수가 됐다.

넥센 히어로즈 시절[편집]

2008년 창단 후 꾸준히 호투를 이어갔으나 전성기 때만큼의 실력이 나오지 않았다. 창단 첫 해에 선발로 16경기에 등판해 3승 6패의 성적을 거두고, 이듬해인 2009년에는 6승 11패, 6점대 평균자책점으로 부진했는데 2008년 첫 승(선발승)을[2] 역대 10번째 세 자릿수 선발승으로 장식했다. 그는 2010년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제구 난조로 강판당한 후 자진해서 2군으로 내려갔고, 2군에 있던 중 부상으로 시즌을 마감했다. 이후 2군에서 부활을 위해 성실히 도약 준비를 하였다. 2011년 6월 11일 무려 1년 2개월 만에 삼성 라이온즈전에 구원 등판해 3.2이닝 3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마침내 2011년 9월 28일에는 SK 와이번스를 상대로 6.1이닝 3피안타, 5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첫 승을 달성했다.[3]

한국 독립야구 시절[편집]

고양 원더스 시절[편집]

현역 연장 의지를 보였던 그는 잠깐 동안의 코치 생활을 접고 당시 감독이었던 김성근 밑에서 다시 출발한다는 취지에서 2013년 10월 18일 독립 야구단에 입단을 선언했고 1년 만에 다시 선수로 복귀했다.[4] 팀 해체 1년 후에 완전 은퇴를 선언했다.

야구선수 은퇴 후[편집]

은퇴 후 넥센 히어로즈의 불펜투수코치로 활동했다.

출신 학교[편집]

주요 기록[편집]

각주[편집]

  1. 김효경, '내년을 노린다 - FA 포기하고 히어로즈에 남은 투수 김수경, 《SPORTS 2.0》, 2008, 12, 1
  2. 고동현 (2008년 5월 4일). '김수경 시즌 첫 승' 히어로즈, SK 홈 13연승 저지”. 마이데일리. 2020년 6월 12일에 확인함. 
  3. 넥센 김수경, 노련미 빛난 745일 만의 승리 《OSEN》, 2011년 9월 28일
  4. 김도헌 (2013년 10월 19일). “100승 투수 김수경, 전격 현역 복귀 선언”. 스포츠 동아.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