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봉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오봉옥(吳奉玉, 1968년 7월 8일 ~ )은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 쌍방울 레이더스, KIA 타이거즈, 한화 이글스에서 활동했던 투수이다. 제주도 출신 최초의 프로 선수이다. 쌍방울 레이더스에서 내야수 박계원과 함께 트레이드된 후 해태 타이거즈KIA 타이거즈에서 1999년 ~ 2001년에 걸쳐 3년간 마무리 투수로 활약했다. 2004년 한화 이글스로 이적한 뒤 2006년 말 방출되어 은퇴한 후 고향으로 돌아가 현재는 제주제일중학교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데뷔 첫 해에 무패 승률왕에 올랐지만 교통사고로 물의를 빚어 1995년 시즌 후 삼성 라이온즈에서 방출된 이력이 있다.

출신 학교[편집]

등번호[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