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준 (드라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허준
장르 팩션
방송 시간 월요일,화요일 밤 9시 50분
방송 분량 약 60분
방송 기간 1999년 11월 22일 ~ 2000년 6월 27일
방송 횟수 64회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문화방송
연출 이병훈
원작 이은성《소설 동의보감》
극본 최완규
출연자 전광렬, 황수정, 이순재, 김병세, 홍충민
음성 한국어
여는 곡 허준 OST - 지요일선도(只要一善道)
바깥 고리 허준 공식홈페이지

허준》(許浚)은 조선시대 최고의 명의 허준의 삶을 그린 퓨전 사극이다. 이은성의 《소설 동의보감》을 원작으로 문화방송이 제작했으며, 본방송은 1999년 11월 29일부터 2000년 6월 27일까지 방영되었다.

이 드라마는 신드롬 수준의 높은 인기를 끌면서 63.5%의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여, 한국방송공사의 《첫사랑》(65.8%), 문화방송의 《사랑이 뭐길래》 (64.9%), 서울방송의 《모래시계》(64.5%)에 이어 역대 최고 시청률 순위 4위에 올랐다[1]. 2000년 이후 방영된 드라마 가운데서는 2013년까지 유일하게 50%가 넘는 평균시청률(53%)을 기록해, 평균 시청률 1위 자리를 지키고 있기도 하다[2].

줄거리[편집]

유의태와의 만남[편집]

평안북도 용천군수 허륜(주현)의 서자인 허준(전광렬)은 미래가 없는 왈패 생활을 하다가 우연히 만나 목숨을 구해 준 대제학을 지낸 이정찬 대감의 여식 다희(홍충민)와 사랑하게 되고, 머나먼 경상도 산음(경상남도 산청)으로 함께 도망쳐 새로운 생활을 시작한다. 산음의 명의 유의태(이순재) 수하에서 물지게를 지게 된 허준은 유의태와 예진(황수정)의 도움으로 사람을 살리는 의술에 눈을 뜨게 되고, 스스로의 길임을 깨닫고 간절히 의술의 발전을 갈망하게 된다. 유의태 수하에서 의술을 지속적으로 익히던 허준은 유의태를 통해 병자를 긍휼히 여기는(환자의 고통을 자신의 고통으로 여기는 자비를 뜻함,비슷한 말 긍련히 여김)의원(의사)으로서의 기본 자세와 인간에 대한 경외의 마음 곧 인권의식에 눈을 뜨게 되고 유의태의 의술에 다시금 감복하게 되지만 이후 유의태는 당시 불치의 병으로 알려졌던 반위(위암)로 인해 사망에 이르게 된다. 유의태는 허준의 의학적 발전을 간절히 바라여 백성을 이롭게 하길 원하여 그 당시 조선의 성리학적 정세로 이해하기 힘든 해부를 유지로 남겨 허준으로 하여금 자신의 사체를 열어보게 한다.

의술공부[편집]

이후 허준은 유의태의 의술에 진정한 뜻을 깨닫고 더욱더 의술에 정진하게 되지만 그 뜻이 행함에 미치지 못함을 깨닫는다. 이윽고 허준은 조정에서 주관하는 내의원 의과에 응시하게 되고 내의원에 들어가게 된다. 그러나 뜻하는 바 대로 의술이 펼쳐지지 못함을 절감하게 된다. 반면, 허준을 내심 못마땅해 하던 유의태의 아들 유도지(김병세)는 내의원에서 나름의 지략과 술수로 높은 자리를 노리지만 그 의학적 실력이 그에 미치지 못한다. 그러나 허준은 자신의 스승인 유의태로 부터의 가르침과 누구도 따라올수 없는 놀라운 의술의 경지를 통해 험난한 고난을 이겨내고 결국 왕실의 인정을 받게 되고, 끊임없는 정진과 진정성이 투영되어 결국엔 정승의 반열에 오르게 된다. 이후, 허준은 어의의 책무를 다하다가 선대왕인 선조(박찬환)의 붕어(왕의 죽음)와 함께 유배를 떠나게 된다.

동의보감[편집]

이후 허준은 그동안 스승 유의태의 염원이었으며, 스스로의 바램을 해 나아가게 된다. 조선의 만 백성들이 중국에서 나고 중국에서 행해지는 중화적인 의서와 의술에 의지하는 대신에 우리 산천에서 나고 우리 백성에게 맞는 토양에서 나는 약재와 의술을 통하여 심신의 치료를 하는 꿈을 유배지에서 완성시켜 나가게 되고 이것은 현재에도 읽혀지고 있는 동양의학의 정수로 일컬어 지는 '동의보감'의 완성으로 귀결된다. 이 후 광해군(김승수)이 보위에 오르자 유배에서 풀려 난 어의 허준은 다시 관직에 오르는 대신에, 스승님과 자신의 본연이었던 경상도 산음(경상남도 산청군)으로 내려가 백성들을 돌보는데 전념한다. 그러나 이 후 남쪽 지방에 역병이 돌게 되고, 이를 막아내기 위해 허준은 갖은 노고를 기울이지만 역병은 쉬이 잡히질 않는다. 마지막 순간, 허준은 얼마 남아있지 않은 환약(약재를 알약의 형태로 뭉쳐 만든 약)을 역병으로 죽어가는 아이에게 나누어 준다. 하지만, 누가 알았을까? 허준 스스로도 스승의 길을 똑같이 밟아가고 있다는 것을... 허준 스스로도 역병에 걸린것이었다. 이내 숨이 다하는 허준... 허준은 오른손에 평생을 써왔던 침을 움켜쥔채 세상을 떠났다.

제작진[편집]

출연진[편집]

중심 인물[편집]

주변 인물[편집]

허준의 측근[편집]

허준 가족
구일서 가족

유의태 약방[편집]

유의태 가족
약방 사람들

내의원[편집]

왕실[편집]

그 외[편집]

주제곡[편집]

  • 〈불인별곡(不忍別曲)〉 - 임세현(林世賢)이 작사/작곡하고 조수미가 불렀다.

함께 보기[편집]

참고자료[편집]

주석[편집]

  1. 배국남 기자. "사랑과 의술을 남기고 허준은 떠났다", 《주간한국》, 2000년 6월 28일 작성. 2007년 12월 2일 확인.
  2. 뉴스엔 엔터테인먼트부. "전광렬 ‘허준’ 2000년 후 최고 드라마 50%대 시청률 유일", 《일간스포츠 (뉴스엔 인용)》, 2007년 10월 13일 작성. 2007년 12월 2일 확인.
문화방송 월화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