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욱 (1938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정욱
본명정정길
출생1938년 5월 5일(1938-05-05) (82세)
직업배우
활동 기간1959년 ~
종교개신교
소속사맥스파워엔터테인먼트
학력서라벌예술초급대학 연극영화학과 전문학사
자녀정유찬(차남)

정욱(본명정정길, 1938년 5월 5일(1938-05-05) ~ )은 대한민국의 배우이다.[1]

생애[편집]

1959년에 서라벌예술대학 연극영화학과를 나왔고 같은 해 1959년 연극배우 첫 데뷔하였으며 1965년 MBC 문화방송 라디오 특채 탤런트로 정식 데뷔하였고, 1년 후 1966년 서울중앙방송(KBS TV의 전신) 공채 탤런트로 선발되었다. 텔레비전 배우 겸 라디오 성우 전운과는 서라벌예대 동기이며 차남은 시인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뉴클레온 대표이사 정유찬이다.

사건·사고 및 논란[편집]

2006년 7월 아들이 사장으로 있는 유사수신업체를 통해 다단계 방식으로 투자자를 모아 투자금을 유치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어[2]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받았으며, 이 과정에서 KBS·EBS·MBC 출연정지 연예인 명단에 올랐다.

출연작[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뮤직비디오[편집]

CF[편집]

특이사항[편집]

그는 삼성그룹 이병철 회장 전문배우이기도 하다.

각주[편집]

  1. “탤런트기독신우회 송년예배 “예배드리는 척, 거룩한 척 말아야””. 2013년 12월 17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3년 7월 16일에 확인함. 
  2. 최영진 (2006년 8월 17일). “유사수신행위 법률 위반으로 불구속 기소된 탤런트 정욱”. 레이디경향. 2016년 9월 2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