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라벌예술대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서라벌예술대학1953년에 개교한 대한민국의 예술 대학이다. 수많은 문인과 배우들의 산실로 잘 알려져 있다.[1] 1972년 중앙대학교에 인수됐다.

발자취[편집]

1953년 ‘서라벌예술학교’라는 이름으로 개교하였다.[2] 1955년 1월에 53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1956년에는 교사를 서울특별시 용산구 후암동에서 성북구 돈암동으로 이전했다. 이듬해 9월 초급 대학(지금의 전문 대학) 인가를 받아 ‘서라벌예술초급대학’이란 이름으로 신입생을 받기 시작했다. 총 정원 300명에 문예창작학과 100명, 연극영화과 80명, 음악과 60명, 미술과 60명 정원이었다. 1964년에는 4년제 정규 대학 인가를 받아 ‘서라벌예술대학’이란 이름으로 변경하였다. 1972년 2월 대학원 설치 인가를 받아 확장하였으나 재정난으로 인해 그 해 6월 학교법인 서라벌예술학원이 중앙대학교를 운영하고 있던 학교법인 중앙문화학원에 합병되었다. 그 해 10월에는 돈암동에서 동작구 흑석동에 위치한 중앙대학교 구내로 이전하였다.[3][4][5] 1973년 이후 졸업한 학생은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의 이름으로 졸업장을 받았다. 현재는 경기도 안성시 대덕면 내리에 있는 중앙대학교 제2캠퍼스에서 그 명성을 잇고 있다.[6][7][8] 단, 연극영화학과는 2007년 동문들의 재정적 지원으로 부지와 건물을 마련하여 다시 서울특별시에 있는 제1캠퍼스로 이전하면서 신문방송학과와 함께 '미디어 공연 영상 대학'으로 통합되었다.[9][10]

참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