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망의 세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야망의 세월
장르 드라마
방송 시간 토, 일요일 오후 7시 50분
방송 기간 1990년 10월 20일 ~ 1991년 10월 20일
방송 횟수 100부작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2
연출 이종수 -> 김현준
극본 나연숙
HD 방송 여부 SD 제작 · 방송

야망의 세월》은 대한민국한국방송공사에서 1990년 10월 20일부터 1991년 10월 20일까지 방영한 주말 연속극으로, 당시 현대건설 대표이사였던 이명박으로부터 모티브를 얻어 제작된 픽션 드라마이다.

줄거리[편집]

6·3 사태에 가담해서 단식 투쟁을 하기도 했던 주인공이 운동권에 회의를 느낀 후 건설 회사에 입사해서 세계 각국을 돌면서 경제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내용이다.

출연진[편집]

== 이모저모 ==[1]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 91년 11월 8일 열린 KBS 인사위원회에서 "특정기업을 미화했다"는 방송위원회의 사과명령 조치를 받아들여 해당 국장이었던 이해욱씨와 담당 PD 김현준씨한테 '경고'(이해욱) '견책'(김현준) 조치를 내렸다.
  • 이 징계에 대해 KBS 드라마 제작국 PD 60여 명은 " '야망의 세월'이 심의위원회의 심의와 편성책임자의 사전승낙 후에 방영됐다" "담당 PD가 상부 허락 없이 드라마를 중단시킬 수 없다" "담당연출자 김현준씨는 SBS로 스카우트된 이종수 PD 대신 중반부부터 기용됐다"는 점 등을 들어 징계조치를 철회할 것을 주장한 바 있었다.

바깥 고리[편집]

한국방송공사 주말연속극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야망의 세월
(1990년 10월 20일 ~ 1991년 10월 20일)
  1. “「야망의 세월」 징계에 PD들 반발”. 경향신문. 1991년 11월 15일. 2015년 7월 1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