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심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순심이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2
방송 기간 1988년 3월 5일 ~ 1988년 9월 11일
방송 시간 , 오후 7시 40분 ~ 8시 40분
방송 분량 1시간
방송 횟수 52부작
연출 운군일
각본 홍승연
여는 곡 최진희 - 순심이
닫는 곡 최진희 - 순심이

순심이》는 1988년 3월 5일부터 1988년 9월 11일까지 방영된 한국방송공사 주말연속극이다.

등장 인물[편집]

제작진[편집]

  • 기획: 이유황
  • 극본: 홍승연
  • 연출: 운군일
  • 기술감독: 김철규
  • 조명감독: 유용우
  • 영상: 최용철
  • 녹화: 안혁석
  • 음향: 엄재섭, 유병수, 심경수
  • 조명: 장현기, 김성술
  • 음악: 임택수
  • 효과: 박용기
  • 미술감독: 이석우
  • 무대 디자인: 황봉익
  • 타이틀: 김태준
  • 장치: 최형주
  • 작화: 권혁태
  • 소품: 윤재흠, 최용석
  • 의상: 유상선
  • 분장: 김유정
  • 미용: 김연순
  • 편집: 장영국, 이병희
  • 야외조명: 최광영, 한명주
  • 야외촬영: 최영수, 정성근
  • 카메라: 김형태, 박덕윤, 소팔영, 조남호
  • 주제가 작사: 박건호
  • 작곡: 최종혁
  • 편곡: 김명곤
  • 노래: 최진희
  • 의상협조: 트로아조
  • 조연출: 신정관, 김용규, 김진순

주제가[편집]

기타[편집]

  • KBS 영상자료실에 1회와 마지막회만 보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손영춘이 연기한 칠득이라는 캐릭터는 정신적으로 미성숙하거나 지능이 떨어지는 사람 배역 캐릭터를 통해 우리 사회가 웃음을 만들고 소화시킨 성숙하지 못한 시민의식을 만든 대표적 사례에 해당한다. 타인에게 칠득이 닮았다 칠득이 같은 놈 했을 때 상대방이 기분 나쁘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 하나의 우리 사회가 가졌던 천박한 비표준 비하 폭력행위 사례에 해당한다.
    굳이 칠득이라는 캐릭터가 드라마 흐름에 꼭 필요한지도 의문이고 단지 지능이 떨어지는 캐릭터를 보고 웃음을 만들었다면 방송을 통해 억지로 만든 그 당시의 어두운 면이자 천박한 면이 아니었다고 볼 수 없다. 이 캐릭터는 익년 엠비씨 드라마 행복한 여자의 호섭이 캐릭터로 이어지며 다시 한 번 우리 사회의 천박한 면을 그대로 보여줬다.
    이런 사고가 좀 완화된 것이 1995년 kbs 드라마 젊은이의 양지의 수철이(홍경인)캐릭터이다
KBS 2TV 주말 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타인
(1987년 9월 5일 ~ 1988년 2월 28일)
순심이
(1988년 3월 5일 ~ 1988년 9월 11일)
은혜의 땅
(1988년 9월 17일 ~ 1989년 4월 1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