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항 (1409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최항(崔恒, 1409년 ~ 1474년)은 조선의 문신이자 학자이다. 자(字)는 정보(貞父), 호(號)는 태허정(太虛亭) ·동량(㠉梁), 시호(諡號)는 문정(文靖)이며, 본관은 삭녕(朔寧)이다.

생애[편집]

1426년(세종 8 병오(丙午))년 식년시 생원(生員)•진사(進士) 양시(兩試) 사마시(司馬試)에 합격하고, 1434년(세종 16년) 식년시(式年試) 알성문과(謁聖文科)에 장원(壯元) 급제(及第)하여 집현전 부수찬(副修撰)이 되었다.

1443년에는 집현전(集賢殿) 학사(學士)로 정인지 등과 훈민정음(訓民正音) 창제(創製)에 참여하고, 이어《훈민정음》 을 한글로 옮겨 풀었으며, 〈용비어천가〉에 주를 달아 풀이하였다.

1444년 집현전 교리(集賢殿校理)로서 오례(五禮)를 찬진, 1445년 집현전 응교(集賢殿應敎)로 용비어천가(龍飛御天歌)를 창제에 참여하고, 이어 동국정운(東國正韻) 훈민정음해례(訓民正音解例) 용비어천가보수(龍飛御天歌補修) 등을 찬진(撰進) 하였으며, 1448년 집현전 직제학(集賢殿直提學)에 올랐다. 1450년 선위사(宣慰使)가 되어 명나라 사신(使臣)을 맞이하여 접대를 하였으며 우사간대부(右司諫大夫)로 동지춘추관사(同知春秋館事)를 겸하여 세종실록(世宗實錄) 편찬에 참여하였다. 1451년 좌사간대부(左司諫大夫)로 수사관(修史官)을 겸하여 고려사(高麗史)를 개찬(改撰) 하고, 집현전 부제학(集賢殿副提學)에 올라 통감훈의(通鑑訓義)를 편찬하여 그 공으로 가자(加資)되었다. 이어 문종실록(文宗實錄)에 참여하였다.

1453년(단종 1년) 동부승지(同副承旨)로 있을 때, 절재 김종서를 제거한 수양대군을 맞이하여, 단종에게 보고한 공으로 정난공신(靖難功臣) 1등에 책록되었다. 이후 도승지(都承旨)가 되었다. 이듬해에 이조 참판(吏曹參判)이 되어 《공신연곡(功臣宴曲)》 4장을 지어 바쳤다. 연이어 대사헌, 우부빈객(右副賓客), 호조참판(戶曹參判)을 역임(歷任)하였다.

1455년(세조 1년) 좌익공신(左翼功臣) 2등에 책록되고 공조 판서(工曹判書)에 승진하였으며, 이후 1458년 공조판서, 형조판서를 하며 1459년(세조 5년) 《육전》(六典)의 편찬을 비롯하여 《관음현상기》, 《십이준도》 등을 찬하였고, 중추원사(中樞院事)로 《명황계감》의 가사(歌詞)를 한글로 번역하는 한편, 《동국통감》을 찬수 하였으며, 신숙주 등과 같이 《어제유장설》 3편을 주해하였다. 이후 중추원사, 세자빈객(世子賓客), 예문관 대제학(藝文館大提學)으로 대사성을 겸 하고, 1460년 이조판서우참찬을 하다가 1461년 양성지(梁誠之)의 잠서(蠶書)를 국문으로 번역하여 간행하고, 1463년 우참찬(右參贊) 좌참찬(左參贊)을 역임하고 동국통감(東國通鑑)을 찬수를 시작 하는 한편 어제유장설(御製諭將說)을 주해(註解) 하였다.

1464년(세조 10년) 사서오경(四書五經)을 구결(口訣)을 달았으며, 1466년 판병조사(判兵曹事)를 거쳐 좌찬성(左贊成)으로 어제구현재시(御裁求賢才試)에 1등으로 합격하고 가자(加資)를 받았으며, 《병장설주(兵將說注)》를 산정(刪定)하였다. 1467년에 우의정(右議政)·좌의정(左議政)을 지냈으며 영의정(領議政)에 이르러 영성군(寧城君)에 봉(封) 해졌다. 《소학》(小學), 《주역구결》(周易口訣), 《예기구결》(禮記口訣) 등을 정하고 세조의 행장을 초집하였다. 1467년에 영의정(領議政)에 이르렀으며 1470년 영성 부원군(寧城府院君)에 진봉(進封) 되었다.

한편 1461년(세조 7년)에는 왕명으로 《경국대전》 편찬에 착수하여 조선 초기의 법률과 제도를 집대성하였다.

1469년(예종 1년) 경국대전(經國大典) 상정소 도제조(詳定所都提調)로서 《경국대전(經國大典)》을 찬수하였으며, 이어 무정보감(武定寶鑑)을 찬수하였다.

1471년에서 이듬해 1472년까지 1년간 조선국 상급 국상 지위를 지낸 그는 1471년(성종 2년) 좌리공신(佐理功臣)의 호를 받아 좌의정이 되기도 하였고 《세조실록》, 《예종실록》을 찬수하였으며, 조선초기의 대학자로서 문물제도 정비에 큰 역할을 하였고, 역사·언어 분야에 정통 하였으며, 문장에 능하여, 당시 명나라(중국)에 보내는 사신(使臣)에게 보내는 표전문(表箋文)은 거의 그가 담당하여 썻다.

가계[편집]

  • 祖父: 증 의정부 우찬성 (贈 右贊成) 최윤문(崔潤文)
  • 祖母: 증 정경부인 (贈 貞敬夫人) 咸從魚氏 父 삼사좌윤(三司左尹) 백유(伯遊)
  • 父: 영의정(贈 領議政) 최사유(崔士柔)
  • 母: 증 정경부인 (贈 貞敬夫人) 海州吳氏 父 판종부시사(判宗簿寺事) 혁충(奕忠)
  • 配: 정경부인 (貞敬夫人) 達城徐氏 父 달천부원군(達川府院君) 미성(彌性) 外祖 文忠公 陽村 권근(權近)
  • 長子 : 최영린(崔永潾)
    • 孫 : 최수영(崔秀英) - 사직공파(司直公派)
      • 曾孫 : 최준철(崔濬哲)
        • 玄孫 : 최계종(崔繼宗)
    • 孫 : 최수호(崔秀豪) - 부전(不傳)
    • 孫 : 최수웅(崔秀雄) - 통례공파(通禮公派)
      • 曾孫 : 최준원(崔濬源)
        • 玄孫 : 최언수(崔彦粹)
    • 孫 : 최수걸(崔秀傑) - 사정공파(司正公派)
      • 曾孫 : 최준형(崔濬亨)
        • 玄孫 : 최 담(崔 曇)
  • 次子 : 최영호(崔永灝) - 찬성공파(贊成公派)
    • 孫 : 최수언(崔秀彦) - 광산파(光山派) = 판서공파(判書公派).
      • 曾孫 : 경립(崔卿立)
        • 玄孫 : 최응룡(崔應龍)
    • 孫 : 최수진(崔秀珍) - 영천부원군(寧川府院君) 수진파(秀珍派)
      • 曾孫 : 寧平府院君 최흥원(崔興源)
        • 玄孫 : 최산립(崔山立)
  • 처남: 서거광(徐居廣) - 본관은 달성서씨 경파, 후일 대구(大丘)
  • 처남: 서거정(徐居正) - 본관은 달성서씨 경파, 후일 대구(大丘)

평가[편집]

평소 겸손하고 과묵했으며 문장에 능하여 명에 보내는 표전문(表箋文)은 거의 그가 작성했다고 한다. 저서로 《태허정집》등이 있다.


참고문헌(參考文獻)[편집]

  • 국조방목(國朝榜目).
  • 사마방목(司馬榜目)

세종(世宗) 8년(1426) 병오(丙午) 식년시(式年試) 생원(生員)

세종(世宗) 8년(1426) 병오(丙午) 식년시(式年試) 진사(進士)

  • 시호(諡號) : 문충(文忠) 성종실록 273권 성종24년 1월28일 갑오 3번째기사.

부제학 안침 등이 김종직의 시호를 바꿀 수 없음과 유생에게 죄를 주는 것이 부당함을 아뢰다.

원문(原文)과 국역

후면(後面)에는....

원문.....前者申叔舟、崔恒、權近, 皆以文忠議諡.....

국역.....전에 신숙주(申叔舟)·최항(崔恒)·권근(權近)은 모두 문충(文忠)이라고 시호를 의정하였으니.....

  • 출생연월일(出生年月日) : 1409년 양력(陽曆) 11월24일 출생(음력(蔭曆) 十二月 임진일(壬辰日) 출생(出生))
  • 졸 연 월 일(卒 年月日) : 1474년 음 4월 29일卒(蔭 四月二十九日癸未日卒)
  • 예 장 일(禮 葬 日) : 1474(成宗 5 甲午 成化10)年 蔭閏 6월 임인일(壬寅日)
  • 출생거주지(出生居住地) : 전라북도 정읍시 옹동면(甕東面)에서 태어남(출신出身)
  • 한글(訓民正音) 창제(創製)는
  • 집현전 학사(集賢殿學士)들 중에는 친명(親明)을 주장하며 한글을 반대하는 최만리(崔萬理) 등 연장 학사들과, 한글을 창제(創製)를 주장하며 비밀리에 연구하는 권채(權採), 최항(崔恒), 안의(安誼)등의 소장 학사들로 구분된다.
  • 한글창제 빌상 근원지는 권채(權採), 최항(崔恒), 권제(權題), 안의(安誼), 정의공주(세종의 둘째 딸)등이 전라도 정읍 상두산 자락을 중심으로 사찰에서 은거하며 비밀리에 한글을 연구 하다
  • 세종대왕은 집현전 학사 최항(崔恒) 등에게 비밀리에 특지를 내려 한글을 연구 하도록 특명을 내린다.
  • 당시 시대적 배경으로는 한글을 만든다는 것은 성패에 있어 목숨이 위태로운 위험한 모험이었을 것이다. 그러므로 세종대왕은 집현전 학사들을 보호하기 위하여 은밀히 왕족출신인 수양대군과, 세종대왕의 둘째 공주 정의공주를 후원자로 삼아 보냈다, 또한 정의공주는 전라도 정읍 부근 태인현(泰仁縣) 시댁에서 시부모와 함께 살고 있었다. 그래서 학사들을 정읍 상두산 사찰(미륵당)로 보낸것이다. 수양대군은 칠보면(七寶面)의 송현수(宋玹壽) 친구 집에서 집현전 학사들을 보호하기 위하여 은거하며 생활 하고 있었다.
  • 수양대군이 왕자시절 왕명으로 민족음악을 채집하면서 가무여인 박씨(후일 후궁 근빈박씨) 처녀와 세조와의 사이에서 두 아들(덕원군, 창원군)을 낳았다. 그리고 윤씨 왕비에서 두 아들을 산외면 도원에서 낳아 도원군(인수대비 남편) 평남정에서 낳아 평남군(예종왕)을 낳아 예종대왕 태실묘를 모악산에 세웠다.
  • 수양대군은 왕자시절 상두산 미륵당 가무기예 무녀(無比身)으로 보이는 근빈박씨가 여기서 두 왕자를 낳은후에 윤씨왕후로 도원군과 평남군(平南)인데 산외면 도원마을과 평남정 마을이름으로 왕자의 아명이 지명으로 불린듯하다. 수양대군이 자주 목욕하는 목욕소(목욕리)마을이 있고 그 산외면(山外面) 목욕 마을에 근빈박씨 두 왕자(덕원군, 창원군) 들이 왕이 되려고 명당으로 왕자산과 태자봉을 신봉하자 예종왕이 불러서 금지시켰다.
  • 옹동면 사람 : 권채(權採), 최항(崔恒), 안의(安誼) : 옹동면(瓮東面:瓮池面+東村面) 거주(居住).
  • 최항(崔恒)의 부친(父親) 최사유(崔士柔)는 외직(外職)으로 두 고을 의성현령(義城縣令)과 용담현령(龍潭縣令)을 지냈다, 용담현령(龍潭縣令) 당시 옹동면(瓮東面)에서 출생(出生) 거주(居住)한 것으로 문헌(文獻)에서 확인(確認)된다.
  • 편집자 : 최현일(崔鉉馹)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양반관료의 대립과 분열"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전임
한백륜
조선의 상급 국상
1471년 5월 31일 ~ 1472년 5월 23일
후임
신숙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