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치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구치관(具致寬, 1406년 ~ 1470년(성종 1년) 9월 13일)은 조선 초기의 문신이다. 본관은 능성(綾城)이고, 는 이율(而栗), 시호(號)는 충렬(忠烈)이다.

1429년(세종 11년)에 생원시에 급제했다. 1434년(세종 16년)에 문과에 급제, 승문원정자, 예문관검열, 예조정랑, 호조좌랑 등을 지내고 동부승지, 좌승지, 이조참판, 예조참판, 병조참판을 거쳐 도승지, 대사헌을 지내고 이조판서를 거쳐서 우의정, 좌의정을 지냈다. 1466년(세조 12년)에는 영의정을 지내게 된다. 그리고 다시 호조판서, 병조판서, 이조판서, 예조판서도 겸임하였다. 1467년 건주위 토벌에 출정하여 공을 세워 그해 12월 군공 3등(軍功三等)에 녹훈되었다. 이후 1469년에서 1년 후 1470년 사망할 때까지 조선국 상급 국상을 지냈다.

가족 관계[편집]

  • 할아버지 : 개성부윤 구성로(具成老)
    • 아버지 : 아버지는 목사 구양(具楊)
    • 어머니 : 윤사영(尹思永)의 딸
      • 부인 : 이중부의 딸
        • 장남 : 구경(具慶)
          • 손자 : 구장손(具長孫)
        • 장녀 : 박휘(朴暉)에게 출가
        • 차녀 : 권영손(權永孫)에게 출가
        • 삼녀 : 조선(趙選)에게 출가
        • 사녀 : 유익후(柳益厚)에게 출가

사극에서[편집]

전임
박원형
조선의 상급 국상
1468년 12월 20일 ~ 1470년 2월 20일
후임
홍윤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