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조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시언(李時言, 1557년 ~ 1624년)은 조선 중기무신으로 임진왜란 당시 경주읍성을 탈환하는 등 전공을 세웠으나 이괄의 난에 연루되어 처형되었다.

1579년 무과에 급제하였고 1589년 이산해의 천거로 오위사용에 등용되었고 그 뒤 사과를 거쳐 1592년 상호군으로 승진되었다.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정기룡, 권응수 등의 의병장과 합세하고 명나라의 원군과 연합해 제2차 경주 전투에서 경주성을 탈환하는 데 성공해 가선대부가 되었다.

1594년 전라도병마절도사로 나갔으며 1596년에 일어난 이몽학의 난을 진압하는 데 큰 기여를 했다. 임진왜란이 끝난 후 1599년 삼도수군통제사전라 좌수사이순신이 전라좌수영의 본영으로 사용하던 자리에 진남관을 건립하였다.

이어 경상우도수군절도사와 지중추부사 등을 지냈고 1605년 함경도순변사로 북방을 맡다가 1610년 공조판서에 올랐다. 1618년 전흥부원군에 봉해졌고 훈련대장도 지냈다.

그러나 1624년 이괄의 난에 연루되어 기자헌 등 35명의 연루자들과 함께 참수당했다.

전임
이순신
제4대 삼도수군통제사
1599년 1월 ~ 1601년 5월
후임
류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