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李善长.jpg

이선장(李善長, 1314년 ~ 1390년)은 중국 명나라 초기 정치가이자 개국공신이다. 자는 백실(百室)이며, 봉양현(鳳陽縣, 지금의 안휘성) 출신이다.

생애[편집]

1354년(원 지정 14년), 주원장이 궐기하자, 그 휘하에 들어가 뛰어난 계략을 내놓아 주원장의 존경과 신임을 얻었으며 1368년 명나라가 건국되자, 초대 승상에 취임, 한국공(韓國公)의 작위를 받았으며, 최고의 개국공신으로 권세를 누렸다.

그러나 1380년에 자신의 후임이자 후배였던 좌승상 호유용북원왜국과 내통을 했다 하여 호유용을 비롯한 많은 공신들이 대역죄로 죽게 되자, 이선장 역시 연좌의 의혹이 있었으나 홍무제는 이선장이 연로하며 최고의 개국공신인 점을 들어 연좌의 가능성을 배제하고 이 일을 묻어두었다.

하지만 1390년에 홍무제는 호유용의 옥을 재수사를 명하였는데 이선장의 조카 이존의가 호유용과 몰래 밀통한 것이 드러나자 자결했다. 이후 명나라의 재상제는 완전히 폐지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