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남군 (1406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진남군 이종생(鎭南君 李終生, 1406년1470년)은 조선의 왕족으로 정종의 열한번째 서자이다.

생애[편집]

숙의 이씨 소생으로, 남심의 딸 의령 남씨(宜寧 南氏)와 혼인하여 4남 1녀를 두었다. 1444년(세종 26) 명선대부 진남정(明善大夫鎭南正)에 봉해지고 종학유사(宗學有司)에 임명되었으며, 1453년(단종 1)에 정의(正義)로서 진남군에 봉해졌다. 1455년(세조 1)에 경서대의(經書大義)에 통하였다는 이유로 취학(就學)을 면제받았으며, 특명으로 형 덕천군 후생(厚生)과 더불어 종친례(宗親例)에 의거, 예궐시위(詣闕侍衛)하였다. 1466년, 종실 중에서 최고로 어질다고 하여 특명으로 사옹원·장원서 제조에 임명되었다. 1468년 아들 진례군(進禮君) 형(衡)이 경상좌도절도사가 되었는데 그 아들 여의(如意)가 어머니를 따라 전라도 광주에 가서 병이 났기 때문에 아들이 가서 보살피며 치료할 수 있도록 청하였다. 1470년(성종 1) 연로하여 고기를 먹을 것을 명받았으나[1] 같은 해에 죽으니 예에 따라 조회를 중지하고 예장(禮葬)하였다. 시호는 이간(夷簡)이다.

가족 관계[편집]

  • 부 : 정종
  • 모 : 숙의 이씨
    • 정부인 : 의춘군부인 의령 남씨(宜春郡夫人 宜寧南氏) - 상호군(上護軍) 남심(南深)의 딸
      • 장남 : 거평군 복(居平君 復, 생몰년 미상)
      • 차남 : 진례군 형(進禮君 衡, 1426년 - 1498년)
      • 3남 : 봉성군 이(鳳城君 侇, 생몰년 미상)
      • 4남 : 금산군 연(金山君 衍, 1430년 - 1472년) - 중부 종의군(從義君)의 양자로 출계(出系)
      • 장녀 : 연안 김씨(延安金氏) 김승(金昇)에게 출가(出嫁)

참고자료[편집]

각주[편집]

  1. 복상 중에는 고기를 먹지 않는 습관이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