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회세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순회세자 이부(順懷世子 李暊, 1551년 7월 1일/음력 5월 28일 ~ 1563년 10월 6일/음력 9월 20일)는 조선 명종인순왕후의 아들이다. 이름은 이부(李暊), 초명은 이곤령(李崐齡), 본관전주(全州).

생애[편집]

순회세자는 조선 제13대 임금인 명종대왕 이환(李桓)과 인순왕후 심씨(仁順王后 沈氏)의 아들로 1551년 7월 1일(음력 5월 28일) 태어났다. 7세 때인 1557년왕세자에 책봉되었다.

1561년 윤원형의 인척인 황대임[1]의 딸을 세자빈으로 간택하여 책빈례(冊嬪禮)까지 마쳤으나 그녀에게 복병이 있다는 이유로 양제(良娣)로 강등시키고 다시 윤옥(尹玉)의 딸 공회빈(恭懷嬪) 윤씨(尹氏)와 가례를 올렸다.

그러나 가례를 치른 지 얼마 안 된 1563년 중병에 걸렸고, 명종은 대사면을 하라는 명까지 내렸으나,[2] 바로 그 날 13세의 나이로 요절하였다.[3]

묘는 경기도 고양시 서오릉 경역내에 위치한 순창원(順昌園)으로 부인인 공회빈(恭懷嬪) 윤씨(尹氏)와 함께 안장되었으나 그녀의 시신은 임진왜란 당시 행방불명 되었기 때문에 처음에는 신주(神主)로만 안장되었으며 그마저도 병자호란때 분실되자 현재는 빈 관만 안장되어 있다.

순창원은 지난 2006년, 문화재청에 의해 도굴 미수 현장이 발견돼 언론의 주목을 받기도 하였다.[4]

가족관계[편집]

  • 조부 : 제11대 중종대왕(中宗大王, 1488 ~ 1544, 재위 1506 ~ 1544)
  • 조모 : 문정왕후 윤씨(文定王后 尹氏, 1501 ~ 1565)
  • 외조부 : 청릉부원군 심강(靑陵府院君 沈鋼, 1514~1567)
  • 외조모 : 완산부부인 이씨(完山府夫人 李氏, 1512~1559)
    • 아버지 : 제13대 명종대왕(明宗大王, 1534 ~ 1567, 재위 1545 ~ 1567)
    • 어머니 : 인순왕후 심씨(仁順王后 沈氏, 1532 ~ 1575)
      • 정비 : 공회빈 윤씨(恭懷嬪 尹氏, ?~1592)
      • 후궁 : 양제 황씨 (良娣 黄氏, 생몰년 미상)

각주[편집]

  1. 황대임의 처남의 양자의 장인이 윤원형이다
  2. 《명종실록》 18년(1563) 10월 6일(음력 9월 20일) 1번째 기사
  3. 《명종실록》 18년(1563) 9월 20일 2번째 기사
  4. 문화재청, 서오릉 순창원(順昌園) 도굴 미수 현장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