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런던
London
London collage.jpg
왼쪽 위부터 시티 오브 런던, 타워 브리지, 런던아이, 웨스트민스터 궁전
 • 별명: 스모그, 더 그레이트 웬
Greater London in England.svg
잉글랜드 내의 그레이터런던의 위치
좌표 북위 51° 30′ 26″ 서경 00° 07′ 39″ / 북위 51.50722° 서경 0.12750° / 51.50722; -0.12750좌표: 북위 51° 30′ 26″ 서경 00° 07′ 39″ / 북위 51.50722° 서경 0.12750° / 51.50722; -0.12750
행정
나라 영국 영국
지역 그레이터런던
인구
인구 8,308,369명 (2012[1][2]년)
인구밀도 5,285명/km²
광역인구 15,010,295명
지리
면적 1,572.00km²
기타
시간대 GMT (UTC±0)
우편번호 E, EC, N, NW, SE, SW, W, WC, BR, CM, CR, DA, EN, HA, IG, KT, RM, SM, TN, TW, UB, WD
지역번호 020, 01322, 01689, 01708, 01737, 01895, 01923, 01959, 01992
웹사이트 www.london.gov.uk

런던(영어: London)은 잉글랜드영국의 수도이자 최대 도시이다. 인구는 2012년을 기준으로 약 8,308,369만 명으로 영국은 물론 유럽 전체 대도시권 중 가장 큰 권역이다.[주해 1] 런던은 템즈 강을 기반으로 2,000년 동안 발전해 왔으며 역사는 로마인들이 론디니움이라는 요새를 지은 것부터 시작되었다.[3] 시티 오브 런던은 고대 시대부터 런던의 핵심 지역인데, 크기는 1.12-마일(2.9 km2)로 중세 시대부터 변하지 않고 있으며 2011년을 기준으로 7,375명이 거주하고 있는 잉글랜드에서 가장 작은 도시이다. 적어도 19세기부터 "런던"이라는 용어는 주변 도시를 중심으로 개발된 대도시를 뜻했다.[4] 이러한 광역 도시권의 대부분은 런던 지역[5]그레이터 런던으로,[6][주해 2] 런던 시장과 런던 의회에서 통치한다.[7]

런던은 세계적인 글로벌 도시인데,[8][9] 예술, 경제, 패션, 엔터테인먼트, 금융, 의료, 매체, 전문산업, 연구와 개발산업, 관광, 교통 등 거의 모든 부문에 있어 중심 역할을 하고있다.[10] 특히 세계의 가장 중요한 금융 지구 중 한 곳으로,[11][12][13] 기관에 따라 세계 도시 GDP 순위 중 5위 또는 6위로 선정된다.[14][15] 또 세계의 문화 수도이다.[16][17][18][19] 국제 항공편 승객에 의하면 세계에서 가장 관광객이 많이 찾는 도시이고[20] 세계에서 가장 높은 여객 수송량을 담당하는 도시이다.[21] 런던은 유럽에서 가장 많은 대학을 보유하고있는 도시로, 43개의 대학이있다.[22] 런던은 1908년, 1948년, 2012년 하계 올림픽을 개최하면서 현대 도시 중 최초로 세 번의 하계 올림픽을 개최한 도시이다.[23]

런던에는 다양한 인종과 문화가 공존하고있으며 런던 행정 구역안에서 300개 이상의 언어가 사용되고있다.[24] 런던의 공식적인 인구는 8,174,100만 명으로 영국 인구의 12.5%를 차지하고있는[25] 유럽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지방 자치제이다.[26][27] 그레이터 런던 도시권은 2011년을 기준으로 9,787,426만 명으로[1] 유럽 도시권 중 두 번째로 인구가 많다. 런던 대도시권의 인구는 13,614,409만 명으로 유럽에서 가장 높고,[2][28] 그레이터 런던광역시는 2,100만 명이다.[29] 런던은 1831년부터 1925년까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인구를 보유했던 도시이기도했다.[30]

런던에는 런던 탑, 큐 왕립식물원, 웨스트민스터 사원과 세인트 마가렛 성당으로 이루어진 웨스트민스터 궁전, 그리니치 천문대, 본초 자오선, 경도 0°, 그리니치 평균시 등이 있는 그리니치 유적지 총 네 개의 세계유산이 있다.[31] 다른 유명한 랜드마크로는 버킹엄 궁전, 런던아이, 피커딜리 서커스, 세인트 폴 대성당, 타워 브릿지, 트라팔가 광장, 더 샤드 등이 있다. 또 수 많은 박물관, 갤러리, 도서관, 체육시설, 문화회관이 있는데, 대영 박물관, 내셔널 갤러리, 테이트 모던, 대영 도서관, 웨스트엔드가 대표적이다.[32] 런던 지하철은 세계 최초이자 가장 오래된 철도망이다.[33][34]

역사[편집]

초기의 역사[편집]

기원(起源)은 로마 시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율리우스 카이사르브리타니아를 정복할 때에 지금의 런던 지역에는 켈트족들이 살고 있었다. 이 후, 로마인이 43년론디니움(Londinium)이라는 요새를 건설한 것이 그 시초이다. 200년대 초반에, 로마인들은 도시에 많은 벽을 세웠는 데 침입자들로부터 방어를 위해서였을 것이다. 410년민족 대이동이 시작되면서 로마군들이 본국으로 철수하였다.

중세 시대[편집]

게르만족의 부족인 색슨족, 앵글족, 유트족이 브리튼 섬의 동부를 공격하여, 결국 그곳에 정착하여 황국을 세운다. 그래서 런던은 새로운 도시로 번영하였다. 800년대에는 덴마크바이킹이 도시를 공격하였고, 후에 알프레드 대천황이 런던을 새로 설립하였다.

1000년대에는 앵글로색슨의 대천황인 에드워드 참회왕웨스트민스터 사원을 세웠다. 1066년에는 프랑스의 귀족인 기욤 (후에 윌리엄 1세)이 영국을 통치하였고,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황위에 올랐다. 윌리엄 1세는 런던 시민들을 자치 정부로 승인하였다. 중세기 동안에는 런던의 다른 건조물들이 건설되었는데, 1090년 쯤에 세인트 폴 대성당을 짓기 시작하여 200년 후에 완공되었다. 1209년에는 런던 브리지템스강에 첫 돌다리로 세워졌다. 후에 나무 다리로 변하였다가 가끔씩 재건하였다.

1100년대에는 런던의 공예와 상업의 길드가 발달하기 시작하였다. 길드는 각각 동업끼리 숙련공과 상인들을 상징하였다. 길드의 조합원들은 1190년대에 런던의 첫 시장을 뽑았다. 1215년 대천황이 런던이 자기 뜻으로 통치되는 것을 확립하였다. 역사가들의 주장으로는 1400년대에 런던의 인구가 약 75,000명이었다고 한다.

런던은 1500년대와 1600년대 초기에 빠르게 번영하였다. 헨리 8세의 통치 때에는 귀족들이 장벽들의 바깥인 서쪽에 사유지를 지었다. 헨리 8세가 사망한 1547년에는 웨스트민스터 궁전 이 의회의 회의 장소가 되었다. 헨리 8세의 딸 엘리자베스 1세 때 와서 런던은 세계 무역의 중심지로 발달하였다. 상인들이 부유해지면서, 화려한 집들을 짓기 시작하였다. 영국의 첫 극장들이 외곽 지역들에서 개장되었다. 윌리엄 셰익스피어가 활동한 시기가 바로 이때였다. 1600년대 중반에는 런던의 인구는 500,000명이었다. 많은 런던 시민들은 장벽의 밖에 있는 구역들에 살았다.

1642년찰스 1세와 의회 사이에 싸움이 벌어지자, 런던은 올리버 크롬웰과 다른 청교도들이 이끄는 의회편 쪽에 섰다. 신앙심이 깊은 청교도들이 1649년에 찰스 1세를 처형하고 권력을 잡자, 런던은 번영이 못 갔다. 크롬웰 정부가 극장들을 문닫는 등, 시민들의 인기를 잃었다. 찰스 1세의 아들 찰스 2세가 망명으로부터 돌아오자, 런던 시민들은 그를 환영하였고 왕정 복고를 이루었다.

흑사병1655년에 도시를 황폐시키기 시작하였다. 들이 빈민가를 들끓면서 도시로 번져가서 생겼는데, 100,000명의 생명을 빼앗았다. 1666년 9월 2일에 대화재가 일어났다. 다행히도, 사망자의 수는 적었다. 그러나 세인트 폴 대성당과 80개의 다른 교회들, 44개의 길드 회관들 등 과 13,000채의 주택들이 불에 타 재가 되고 말았다.

현대[편집]

런던 시민들은 목재 대신, 벽돌 등을 이용하여 도시를 재건하였다. 새 도시의 위대한 건축인은 크리스토퍼 렌 경이었다. 그는 화재로 인하여 파괴된 많은 건물들을 재건하였다. 많은 상인들도 웨스트 엔드로 옮겨갔다. 런던의 비지니스들은 곧 회복되었다. 1700년대 초반에는 런던 증권거래소가 열렸고, 신문업계들도 생겼다.

18세기 이후 산업혁명기를 거치며 급속히 성장했으며, 1800년에는 인구가 대략 1,000,000명이었다. 1800년대에는 런던이 세계에서 가장 큰 도시로 알려졌다. 산업혁명기동안의 런던의 주요 역할은 공업 제품을 파는 시장들을 발달시키는 것이었다. 도시의 상인들과 은행가들은 막대한 행운을 만들었다. 부자인 런던 시민들은 도시에서 돈을 벌기는 하나, 웨스트 엔드 지역에서 시간을 보냈다. 1800년대 중반에는 웨스트 엔드는 유행적인 사회 생활지역으로 유명해졌다. 산업혁명은 런던에 번영은 물론 고통을 끼치기도 하였다. 부두, 공장, 창고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가난한 사람들이었고, 복잡하고 병이 옮는 빈민굴에서 살기 시작하였다. 후에 슬럼 분위기는 서서히 나아지기 시작하였다.

1800년대에는 수많은 런던 시민들이 도시의 외딴 지역들로 옮겨가기 시작하였다. 교통의 발달과 함께, 외곽의 번영이 시작되었다. 1750년에는 웨스트민스터 다리가 세워졌고, 그 후에 수많은 다리들이 세워졌다. 19세기에는 마차가 도시의 중요한 교통 수단이었고, 1800년대 중반에는 철도 서비스가 급격히 발달되었다. 런던 정부의 첫 개혁은 1888년에 세워졌다. 그레이터런던이 그해에 성립되었고, 다음 해에 28개의 자치구가 생겼다.

제1차 세계 대전 동안에 독일 공군이 런던에 폭탄 투하를 한 적이 있는데, 제2차 세계 대전에는 더 심한 피해를 입었다. 전쟁이 끝나자, 런던의 수많은 지역이 무너졌고, 15,000명 ~ 50,000명의 런던 시민들이 사망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곧 런던은 재건되어 영국의 정치,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발달하였다.

1946년에는 1차 국제 연합 총회가 런던에서 열렸고, 2년 후인 1948년에는 하계 올림픽을 개최하였다. 20세기 동안에 식민지들이 독립되자, 그 나라들로부터 들어오는 이민들이 급증하였다. 2005년에는 2012년 하계 올림픽의 개최가 결정되어, 세 번 올림픽을 개최한 유일한 도시가 되었다.

기후[편집]

런던은 온화한 해양성 기후이다. 겨울은 춥고 눈은 12월에서 2월 사이에 약 4~5번 정도 내린다. 3,4월에는 2~3년마다 드물게 눈이 내린다. 겨울 기온은 -4℃이하로 내려가거나 14℃ 이상 오르는 일은 거의 없다.

여름은 보통 온난하고 종종 덥다. 도심지역은 열섬 현상으로 인해 다른 교외지역보다 5℃ 정도 온도가 높게 올라간다. 일 년에 7일 정도 30℃ 이상으로 기온이 올라가고 2일 정도는 기온이 32℃를 넘는다. 여름에 런던에서는 10일중 2일 정도 비가 오며 여름 평균 기온은 24℃이다.

2003년 8월에 런던의 큐 지역에서 38.1℃의 최고 기온을 기록했고, 1962년 7월에는 런던 노스홀트 지역에서 -16.1℃의 최저 기온을 기록했다.

봄과 가을은 쾌적한 날씨가 나타난다.

주민[편집]

영국인이 다수를 차지하지만, 인도,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서인도 제도, 아프리카 등의 전 식민지들에서 온 이민들이 늘어났다. 최근에는 폴란드인들도 돈벌이를 위해 런던에 들어오기 시작하였으며, 오스트레일리아뉴질랜드의 젊은이들도 그 목적으로 들어오는 편이다. 중국인들도 많이 살고 있다. 또한 영어학습을 목적으로 하는 단기체류자들도 많은 편이다. 대체로, 한국인들은 킹스턴어폰템스 뉴몰던과 그 주변에 많이 거주한다.

종교[편집]

기독교[편집]

런던 기독교인들은 영국 성공회(Church of England),개신교(감리교, 구세군, 침례교, 연합개혁&감리제 교회(United Reformed&Methodist,URC 등), 로마 가톨릭 등에 걸친 기독교인들이다. 한국교회에서는 흔히 영국교회하면 죽어가는 교회라고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는 신앙, 인격, 학문이 공정한 선발과정과 엄격한 신학교육으로 검증된 성직자들과 지역 공동체에 드러내지 않고 봉사하는 기독교 정신이 있는 교회라는 것이 영국살이를 경험한 한국 기독교인들의 말이다.[35][36]

기타 종교[편집]

또한 이민자들에 의하여 불교, 힌두교, 시크교, 이슬람교 등의 다양한 종교들이 존재하는 편이다.

도시의 구획[편집]

시티 오브 런던의 파노라마. 왼쪽 뒤에는 카나리 워프도 보인다.

인근 지역[편집]

도시의 런던의 주요 인근 지역은 다음과 같다. 인근 지역은 복합적인 구역으로 서로 이어져 있다.

주요 지역[편집]

런던 시 자치구의 범위 내, 또한 도시 지역의 바깥 범위를 포함한다.

행정 구역[편집]

런던은 28개의 구(區)를 관할한다. 근래에는 진행이 빠르게 발전하여 도시화가 진행된다. 또한 런던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28개 구를 가지고 있다. 때문에 런던은 정치, 문화 중심의 정립, 경제 중심 도시로 점차 변하고 있다.

경제[편집]

금융[편집]

런던 증권거래소뉴욕 증권거래소도쿄 증권거래소와 함께 세계 경제의 3대 중추(中樞)이다. 또한 중앙 은행인 잉글랜드 은행의 본사이기도 하다.

공업[편집]

런던에서 제일가는 공업은 출판업이고, 섬유, 기계, 약품 등의 제조업이 발달하였다.

교통[편집]

런던 시내 지도

런던 지하철은 세계 도시의 지하철 중에서는 최초로 개통된 것이다. 런던 부근에는 6개의 공항(空港)이 있으며, 그 중 런던 히드로 공항은 국제적인 주요 허브 공항이다. 센트럴 런던 지역으로 진입하는 차량에는 혼잡통행료가 부과된다. 세인트 판크라스(St. Pancras)역에서는 해저터널을 통하여 프랑스벨기에로 갈 수 있는 유로스타를 이용할 수 있다.

스포츠[편집]

런던에서 가장 인기있는 스포츠는 축구이며, 아스널 FC, 웨스트 햄 유나이티드 FC, 찰턴 애슬레틱 FC, 첼시 FC, 퀸즈 파크 레인저스 FC, 크리스털 팰리스 FC, 토트넘 홋스퍼 FC, 풀럼 FC, 밀월 FC 등 다수의 축구팀을 보유하고 있다.

지역 교류[편집]

런던은 다른 많은 나라의 도시들과 우호적 관계를 맺고 있다.

주해[편집]

  1. 유로스타트를 따른 것이다.
  2. 참조: Independent city#National capitals.

각주[편집]

  1. 2011 Census - Built-up areas. ONS. 29 June 2013에 확인.
  2. Metropolitan Area Populations. Eurostat (30 August 2012). 4 May 2013에 확인.
  3. Roman London (영어). Museum of London (No date). 2008년 6월 22일에 보존된 문서.
  4. Mills (2001), p. 140
  5. Government Offices for the English Regions, Fact Files: London. Office for National Statistics. 4 May 2008에 확인. [깨진 링크]
  6. Elcock, Howard (1994). 《Local Government: Policy and Management in Local Authorities》. London: Routledge, 368쪽. ISBN 978-0-415-10167-7
  7. Jones, Bill, Kavanagh, Dennis; Moran, Michael; Norton, Philip (2007). 《Politics UK》. Harlow: Pearson Education, 868쪽. ISBN 978-1-4058-2411-8
  8. Adewunmi, Bim. "London: the everything capital of the world", 2013년 3월 10일 작성.
  9. What'S The Capital Of The World? (영어). More Intelligent Life. 2013년 7월 3일에 확인.
  10. Global Power City Index 2009. Institute for Urban Strategies – The Mori Memorial Foundation. 14 December 2010에 확인.
  11. Worldwide Centres of Commerce Index 2008. Mastercard.
  12. Global Financial Centres 9. Z/Yen (2011).
  13. "World's Most Economically Powerful Cities", 15 July 2008 작성.
  14. "/ The Most Dynamic Cities of 2025", September/October 2012 작성. 28 September 2012 확인.
  15. Global city GDP rankings 2008–2025. PricewaterhouseCoopers. 19 May 2011에 보존된 문서. 16 November 2010에 확인.
  16. Calder, Simon, "London, capital of the world", 22 December 2007 작성.
  17. Teodorczuk, Tom. "London is the world capital of the 21st century ... says New York", 20 March 2007 작성.
  18. London is world capital of culture says LSE expert. London School of Economics (11 March 2008).
  19. Cultural Strategy. Greater London Authority (6 September 2010). 10 February 2012에 확인.
  20. "London tops ranking of destination cities", 1 June 2011 작성. 12 June 2012 확인.
  21. Beijing to overtake london as world's largest aviation hub (영어). Centre for Aviation. 2012년 6월 12일에 확인.
  22. Number of international students in London continues to grow. Greater London Authority (20 August 2008). 19 May 2011에 보존된 문서.
  23. IOC elects London as the Host City of the Games of the XXX Olympiad in 2012.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6 July 2005). 3 June 2006에 확인.
  24. Languages spoken in the UK population. National Centre for Language. 19 May 2011에 보존된 문서. 6 June 2008에 확인.
  25. Focus on London – Population and Migration | London DataStore. Greater London Authority. 10 February 2012에 확인.
  26. July 2010 Population estimates for UK, England and Wales, Scotland and Northern Ireland. 3 July 2011에 확인.[깨진 링크]
  27. Largest EU City. Over 7 million residents in 2001. Office for National Statistics. 26 July 2007에 보존된 문서. 28 June 2008에 확인.
  28. Metropolitan Area Populations. Eurostat (30 August 2012). 4 May 2013에 확인.
  29. The London Plan - Introduction - Positioning London. Greater London Authority. Retrieved 12 July 2013.
  30. London: The greatest city. Channel 4. 19 May 2011에 보존된 문서. 12 October 2008에 확인.
  31. Lists: United Kingdom of Great Britain and Northern Ireland. 유네스코. 26 November 2008에 확인.
  32. "West End Must Innovate to Renovate, Says Report", 25 January 2008 작성. 15 November 2010 확인.
  33. "Oyster card celebrates 150th Tube anniversary", 10 December 2012 작성. 10 January 2013 확인.
  34. "Shanghai now the world's longest metro", 4 May 2010 작성. 4 May 2010 확인.
  35. 대구성서아카데미에 기고한 신완식 목사의 칼럼
  36. 대구성서아카데미에 기고한 더럼 님의 칼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