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삼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진삼선(晋三線)은 경상남도 진주시에 있는 개양역삼천포시(현 사천시)에 있던 삼천포역을 잇던 철도이다. 본래 김천삼천포를 연결하는 김삼선의 일환으로 1953년 건설되었으나, 김천역~개양역 구간이 개통되지 못한 채 1980년 영업을 중지한 뒤 1990년 폐지되었다. 이후 개양-사천 구간이 개양역에 소속된 전용선으로 남아있다가, 2012년 개양역이 폐지되고 진주역이 이설되면서 새 진주역에서 분기하게 되었다.[1]

역사[편집]

진삼선의 계획은 1937년에 지역에서 요구한 진삼철도(晋三鐵道) 계획이 시초이다.[2] 1941년에 대전에서 진주를 지나 삼천포로 이어지는 212km 길이의 대삼선 계획이 확정되었는데[3], 해당 노선 중 진삼선과 동일한 개양 - 삼천포 구간이 같은 해에 착공하여, 1943년에 노반 공사가 준공되었다.[4] 그러나 전체 노선은 종전과 함께 완공되지 못하였다.

1953년 5월 25일에 사천 비행장의 군사 수송력을 철도와 연계하려는 목적으로, 개양역사천역을 잇는 노선이 사천선(泗川線)이라는 이름으로 개통되었다. 이후 1965년에는 김삼선과 연계하기 위해 종점이 삼천포까지 연장되며 진삼선으로 개칭하였다.

그러나 국도 제3호선의 개통으로 김삼선김천 - 개양 구간이 개통되지 못했고, 노선의 적자는 큰 폭으로 누적되었다. 결국 1980년에 여객 영업 취급을 중단했으며, 1990년 1월 20일 공식적으로 노선이 폐지되었다. 개양 - 사천 구간은 개양역에 배속된 사천선 이라는 공군 전용선으로 바뀌었으며, 사천 - 삼천포 구간은 국도 제3호선이 옛 노반으로 확장되며 철거되었다. 2012년 10월 23일에는 사천선이 개양역에서 진주역에서 분기하는 것으로 바뀌었다.

연혁[편집]

역 목록[편집]

역명 로마자 역명 한자 역명 접속 노선 소재지 현재 소재지
개양 Kaeyang 開陽 경전선 경상남도 진주시 경상남도 진주시
사천 Sach'ŏn 泗川 사천군 사천시
선진 Sŏnjin 船津
삼천포 Samch'ŏnp'o 三千浦 삼천포시

각주[편집]

  1. 차량 통로박스 기형적 설치로 잇단 사고, 《국제신문》, 2012.10.02.
  2. 진삼선철도촉진, 《동아일보》, 1936.01.30.
  3. 鮮交會 (1986). 《조선교통사 1》. 번역 최영수; 황세정. 서울: BG북갤러리 (2012에 출판됨). 416쪽. ISBN 9788964950357. 
  4. 鮮交會 (1986). 《조선교통사 1》. 번역 최영수; 황세정. 서울: BG북갤러리 (2012에 출판됨). 417쪽. ISBN 9788964950357. 
  5. 대한민국관보 철도청 고시 제186호(1965.12.01)
  6. 대한민국 관보 제11427호(1990-01-15), 80p

참고 문헌[편집]

  • 철도청장. 1999. 한국철도 100년사. 철도청(Page 550, 576 ~ 5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