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순숙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원순숙비
지위
원주, 비
이름
별호 경흥원주 (景興院主), 덕비 (德妃)
시호 원순숙비 (元順淑妃)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사망일 미상
능묘 미상
왕조 고려
부친 김인위 (金因渭)
배우자 고려 현종
자녀 경성왕후

원순숙비 김씨(元順淑妃 金氏, ? ~ 1055년 음력 12월 이전)는 고려의 제8대 현종의 제8비이다. 덕종의 제1비 경성왕후의 생모이다.

생애[편집]

가계[편집]

평장사를 지낸 김인위(金因渭)[1]의 딸이며, 그 출신지는 기록이 없어 알 수 없다[2]. 본관경주이며, 권신이었던 이자연의 처 계림국대부인과는 자매간이다[3]. 따라서 이자연의 딸들인 문종의 제2비 인예왕후, 인경현비, 인절현비와 이자연의 아들인 이석, 이호, 이정의 이모가 된다.

왕비 시절[편집]

언제 처음으로 입궁하였는지는 알 수 없으며, 다만 처음에는 그 를 경흥원주(景興院主)라고 하였다. 이후 1024년(현종 15년) 음력 1월 28일 덕비(德妃)에 책봉되었으며[4], 이 해 음력 9월 원순숙비의 아버지 김인위에게 상서좌복야 참지정사 주국 경조현개국남(尙書左僕射 叅知政事 柱國 京兆縣開國男)의 작위와 식읍 300호가 내려지고, 잉령치사[5]하게 하였다[2].

사망과 후손[편집]

고려사》에는 그녀가 언제 사망하였는지 기록이 남아있지 않다. 다만 《고려사》〈열전〉편의 원목왕후 항목에는 1057년(문종 11년) 음력 5월에 사망한 원목왕후의 장례에 대해 문종과 대신들이 의견을 나누는 모습이 등장하는데, 이 과정에서 "을미년 12월 판지에 경흥원주 귀비를 문화대비의 예에 의하여 장례하고, 그 능호를 제하게 하였다."[6]라는 말이 등장하는 것으로 보아[7] 원숙숙비는 적어도 을미년인 1055년(문종 9년) 음력 12월 이전에 사망한 것은 확실하며, 또한 그 능호도 없었음을 알 수 있다. 또한 그 장례는 성종의 제2비인 문화왕후(문화대비)의 예에 맞춰 진행된 것으로 보인다. 시호원순숙비(元順淑妃)이다.

남편 현종과의 사이에서 딸 하나를 낳았는데, 이 딸이 바로 훗날 덕종의 제1비인 경성왕후이다[2]. 경성왕후의 김씨 성은 원순숙비의 성을 따른 것이다[8].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김인위 (金因渭, 생몰년 미상)
  • 시부 : 추존왕 안종 (安宗, ? ~ 996년)
    • 남편 : 고려 제8대 왕 현종 (顯宗, 992년 ~ 1031년, 재위 : 1009년 ~ 1031년)
      • 딸 : 덕종의 제1비 경성왕후 김씨 (敬成王后 金氏, ? ~ 1086년)
      • 사위 : 고려 제9대 왕 덕종 (德宗, 1016년 ~ 1034년, 재위 : 1031년 ~ 1034년)

출처 및 각주[편집]

  1. 《고려사》에는 이름이 金因渭로 나오지만, 《이정 묘지명》과 《김지우 묘지명》에는 이름이 모두 金因謂로 나타난다.
  2. 《고려사》권88〈열전〉권1 - 원순숙비
  3.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김인위〉항목
  4. 《고려사》권5〈세가〉권5 - 현종 15년 1월 - 경흥원주를 덕비로 책봉하다
  5. 영에 따라서 그대로 벼슬에 머물게 하는 것을 말한다. 네이버 백과사전 〈잉령치사〉항목 참고
  6. 乙未十二月判旨, ‘景興院主貴妃, 依文和大妃例葬, 除其陵號.’
  7. 《고려사》권88〈열전〉권1 - 원목왕후
  8.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경성왕후〉항목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