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프란치스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프란치스코
원어이름 Jorge Mario Bergoglio
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직책 로마 가톨릭교회
대교구 로마 교구
관구 로마 관구
교구 로마 교구
전임자 베네딕토 16세
성직
사제서품 1969년 12월 13일
주교서품 1992년 1월 27일
추기경 2001년 2월 21일
개인정보
출생이름 Jorge Mario Bergoglio
출생 1936년 12월 17일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국적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1], 바티칸 시국 바티칸 시국
교파 로마 가톨릭교회
거주지 성녀 마르타 호텔
부모 마리오 호세 베르고글리오
레히나 마리아 시보리
사목표어 Miserando atque Eligendo
(자비로이 부르시니)
서명
문장

교황 프란치스코(라틴어: Franciscus PP., 이탈리아어: Papa Francesco, 1936년 12월 17일 ~ )는 제266대 교황(재위: 2013년 3월 19일 ~ )이다. 본명은 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스페인어: Jorge Mario Bergoglio)이다.

기독교 역사상 최초의 아메리카 대륙 출신 교황이면서, 최초의 예수회 출신 교황이다. 또한 최초의 남반구 국가 출신이기도 하다. 또한, 시리아 출신이었던 교황 그레고리오 3세 이후 1,282년 만에 즉위한 비(非)유럽권 출신이다.[2] 그리고 교황 요한 바오로 1세 이후 35년 만의 이탈리아계 교황이기도 하다. 프란치스코는 라틴어, 이탈리아어, 스페인어, 프랑스어[3], 독일어[4], 포르투갈어,[5] 영어[6], 우크라이나어[7]를 구사할 수 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태생으로 화공학자와 나이트클럽 경비원으로 잠시 일하다가[8] 신학교에 입학하여 신학생이 되었다. 1969년에 그는 사제 서품을 받았으며, 1973년부터 1979년까지 예수회의 아르헨티나 관구장을 지냈다. 1998년에는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으로 임명되었으며, 2001년에는 추기경에 서임되었다. 2013년 2월 28일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스스로 교황직을 사임한 후에 소집된 콘클라베에서 다수의 표를 얻어 같은 해 3월 13일 교황으로 선출되었다. 교황에 선출된 그는 교황으로서의 자신의 새 이름을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의 이름을 따서 프란치스코라고 명명하였다.

프란치스코는 공적으로나 사적으로나 항상 검소함과 겸손함을 잃지 않고 있으며, 사회적 소수자들, 특히 가난한 사람들에 대한 관심과 관용을 촉구하며, 여러 가지 다양한 배경과 신념, 신앙을 가진 사람들 사이에서 소통이 오갈 수 있도록 대화를 강조하는데 헌신적인 노력을 하는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9][10][11] 그는 소박하고 격식에 덜 얽매인 형식에 따르는 생활을 하고 있는데, 대표적인 예가 바로 과거에 전임자들이 사도 궁전에 거주했던 데 반해 프란치스코는 성녀 마르타 호텔을 자신의 거주지로 선택한 것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교황직에 선출될 당시에 전통적으로 교황 선출자가 전통적으로 착용하는 붉은색 교황용 모제타를 입지 않았으며, 전례를 집전할 때에도 입는 화려한 장식이 없는 검소하고 소박한 제의를 입는다. 그리고 전통적으로 순금으로 주조해왔던 어부의 반지를 도금한 은반지로 교체하였으며, 목에 거는 가슴 십자가는 추기경 시절부터 착용하던 철제 십자가를 그대로 고수하였다.[12][13]

프란치스코는 낙태, 피임, 동성애 등에 대해 강하게 반대하고 있는 가톨릭교회의 가르침을 고수하고 있다. 하지만 그는 동성애를 죄로 규정하는 교회의 전통적인 가르침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동성애자들을 사회적으로 소외시키거나 차별해서는 안 된다고 가르쳤다.[14] 추기경 시절에 그는 이미 아르헨티나 정부의 동성 결혼 합법화 시도에 대해서 반대한 적이 있었다.[15] 교회의 가르침에 관해서 ‘교회의 아들’로 자처한 그는 낙태에 대해서도 ‘소름이 끼치는 행동’이라고 언급하였으며, 교회 내에서 여성의 역할 확대를 강조했지만, 여성의 사제 서품 문제에 대해서는 교회가 이미 안 된다고 밝혔다며 교회의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16] 미혼모 자녀의 세례를 거부하는 사제들에게는 “사람들과 구원의 길 사이를 갈라놓는 위선자들”이라고 질책한 바 있다. 더불어, 그는 “예수님을 믿지만, 교회에는 가지 않겠다고 하는 것은 어리석은 것”이라고 말하였다.[17]

2014년 3월, 미국의 유력지인 《포춘》(Fortune)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리더 50인을 선정했고, 그 중 1위에 프란치스코 교황이 선정되었다.[18]

초기 생애[편집]

살레시오 학교에 출석할 당시 12세 시절의 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위에서 세 번째 줄의 왼쪽 방향에 네 번째 자리에 서 있는 소년).

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바리오 중 하나인 플로레스 태생이다.[19] 그는 이탈리아에서 이주한[20] 회계사 마리오 호세 베르고글리오와 그의 아내 레지나 마리아 시보리[21] 사이에서 태어난 5남매 중 장남이다.[22] 부친 마리오는 아스티 현 포르타코마로에서 태어났으며, 모친 레지나는 북이탈리아 태생이지만 고향은 부에노스아이레스이다.[23][24][25][26][27] 베르고글리오의 누이 마리아 엘레나는 그의 부친이 아르헨티나로 이주한 이유에 대해 당시 이탈리아에 파시즘이 출현하여 만연하였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녀는 현재 교황의 형제 자매 중에 유일하세 생존한 사람이다. 가장 최근에 사망한 형제는 알베르토인데, 그는 2010년 6월에 사망하였다.[28]

베르고글리오는 축구에 있어서 어린 시절부터 CA 산로렌소의 팬이었으며,[29][30] 2008년에는 클럽의 정식 회원으로 등록되었다.[31] 또한 그는 신사실주의탱고 춤에 관한 영화로 유명한 티타 메레요의 영화들을 좋아하는데, 이 영화들은 아르헨티나의 우루과이의 전통 음악으로 알려진 밀롱가에 대한 각별한 애정이 담겨 있다.[32] 6학년이 된 베르고글리오는 부에노스아이레스의 라모스메히아에 있는 살레시오회 학교(Wilfrid Barón de los Santos Ángeles)에 재학하였다.[33] 중학생으로 올라갈 무렵에는 기술학교(Escuela Nacional de Educación Técnica N° 27 Hipólito Yrigoyen)에 입학하여 화학 기술 자격증을 따고 졸업하였다.[34] 베르고글리오가 젊은 시절에 겪은 유일한 위기는 건강 문제였다. 21살이 되던 해에 그는 폐렴에 걸려 세 개의 낭종을 앓았는데, 결국 폐의 일부를 잘라내는 수술 덕분에 겨우 목숨을 건질 수가 있었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그는 이후 미사 중에 그레고리오 성가를 부르거나 운율에 맞추어 기도를 바치는 것을 못하게 되었다.[34][35]

예수회에 입회하기 전에 베르고글리오는 나이트클럽 경비원과 청소 관리인, 화학 실험실의 연구원으로 근무한 적이 있었다.[36][37]

교황이 되기 이전[편집]

예수회원과 사제[편집]

베르고글리오는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에 소속된 원죄 없으신 잉태 신학교에 들어가 신학생이 되었으며, 그로부터 3년 후인 1958년 3월 11일 예수회에 입회하여 수련기를 시작하였다.[32] 젊은 신학생 시절에 그는 삼촌의 결혼식에 참석했다가 우연히 매혹적인 한 여인을 만나 그녀의 아름다움에 잠시 현혹된 적이 있었다고 고백하였다. 이후 일주일 동안 머릿속에서 계속 그 여인에 대한 생각이 떠올랐기 때문에 기도에 도저히 집중할 수가 없었다. 그래서 그는 잠시 신학생이자 예수회원으로 계속 남을지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기도 하였다.[38] 예수회 수련생 시절에 그는 칠레산티아고로 가서 인문학을 공부하였다.[39] 1960년 3월 12일 3년의 수련기를 마친 후 베르고글리오는 첫 서원을 하여 정식으로 예수회원이 되었다.[40]

1960년 베르고글리오는 부에노스아이레스 주 산미겔에 있는 산호세 대학원에서 철학 박사학위를 수료하였으며, 1964년에 원죄 없으신 잉태 대학원에서 철학을 가르쳤다. 그리고 1965년에는 아르헨티나 산타페 주 고등학교에서, 1966년에는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살바도르 대학원에서 역시 철학을 가르쳤다.[41]

1967년 베르고글리오는 신학교 과정을 마치고 1969년 12월 13일 라몬 호세 카스텔라노 대주교에 의해 사제 서품을 받았다. 사제가 된 그는 산미겔 신학교의 철학·신학 대학원에서 계속 공부하였다.[42] 그리고 예수회 입회자들을 관리 감독하는 수련장신학 교수가 되었다.

베르고글리오는 스페인 알칼라데에나레스에서 마지막 수련 과정인 제3수련기를 완료하고, 1973년 4월 22일 예수회원으로서 종신 서원을 하였다.[43] 1973년 7월 31일에 그는 예수회 아르헨티나 관구의 관구장이 되어 1979년까지 역임하였다.[44] 관구장 임기를 마친 후에 그는 산미겔 신학교의 철학·신학 대학원의 교수로 임용되었다.[45] 교수로 임용되기 전에 베르고글리오는 영어를 배우기 위해 1980년 3개월 동안 더블린에 있는 예수회 센터에서 지냈다.[46] 그리고 아르헨티나로 돌아온 그는 1986년까지 산미겔 철학·신학 대학원에서 교수로 재직하였다. 베르고글리오 신부는 수개월 간 독일 프랑크푸르트로 유학하여 성 제오르지오 철학·신학 대학권에서 공부하여 박사 학위를 마치고,[47] 다시 아르헨티나로 돌아와 코르도바에 있는 예수회 공동체의 고해 사제와 영성 지도자를 겸임하였다.[48] 한편 독일에서 유학하던 당시 아우크스부르크에 있는 매듭을 푸는 마리아 성화를 보고 깊은 감명을 받은 베르고글리오 신부는 성화의 복제품을 구입하고 아르헨티나로 돌아왔다. 이후로도 그는 매듭을 푸는 마리아에 대한 깊은 성모 신심을 간직하였다.[49][50] 2005년 베르고글리오는 교황 베네딕토 16세를 알현한 자리에서 매듭을 푸는 마리아를 새긴 성작을 선물하기도 하였다.[51]

주교[편집]

1992년 베르고글리오는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의 보좌 주교로 임명되어서 아우카의 명의 주교로 1992년 6월 27일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 안토니오 콰라시노 추기경에 의해 주교 수품을 받았다.[52] 주교가 된 그는 자신의 사목 표어로 ‘자비로이 부르시니’(Miserando atque eligendo)를 선택하였다.[53] 이는 성 마태오 사도가 그리스도의 제자로 부름을 받는 마태오 복음서 9장 9절-13절을 설명하는 성 베다의 강론 중 “Vidit ergo Iesus publicanum et quia miserando atque eligendo vidit, ait illi Sequere me(예수님께서 세리 한 사람을 보신 뒤, 사랑의 감정으로 그를 주목하셨기에, 선택하시며 나를 따르라고 말씀하셨다).”에서 나온 말이다.[54] 1997년 6월 3일에 베르고글리오는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의 교구장 승계권이 있는 부교구장 대주교로 임명되었다.

1998년 2월 28일 콰라시노 추기경이 재직 중에 선종하자 베르고글리오 대주교가 아르헨티나 교구장직을 승계하였다. 부에노스아이레스대교구 교구장이 된 베르고글리오 대주교는 새로운 본당들을 세우고, 대교구의 행정조직을 재편하였으며, 낙태 반대 운동을 지휘하였다. 그리고 별거 중인 부부를 담당하는 위원회를 신설하였다.[55]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으로서 베르고글리오가 추진한 주요 정책 중의 하나는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의 슬럼가의 복음화였다. 이를 위해 그는 강력한 지도력을 발휘하여 슬럼가에 주둔하는 사제의 수를 배로 늘렸다.[56]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으로 착좌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베르고글리오는 여러 은행에 분산되어 있던 대교구의 지분들을 전량 매각하였으며, 그 예금계좌들을 국제 은행의 일반 고객 명의로 전환하였다. 그리하여 은행의 일반 고객이 된 교회는 더 높은 재정 규율을 강요당하게 되었다.[57]

1998년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 시절, 베르고글리오는 아르헨티나의 동방 가톨릭교회를 방문하여 그들 고유의 전례에 참석하였다. 스비아토슬라프 세브추크 대주교의 말에 따르면, 베르고글리오는 동방 가톨릭교회의 전례와 영성에 대한 이해가 높고,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 시절에 아르헨티나에 있는 동방 가톨릭 신자들을 위해 신경을 많이 써줬다고 한다.

2000년에 베르고글리오는 전직 주교였던 헤로니모 포데스타와 화해한 유일한 교회 관계자가 되었다. 헤로니모 포데스타는 1972년 아르헨티나 군사 독재 정부에 반대하다가 성무 집행을 정지당하였으며, 나중에 결혼까지 하게 되었다. 포데스타가 결혼했다는 소식에 진노한 바티칸이 강하게 질타하자, 베르고글리오는 포데스타의 아내를 감싸주었다.[58][59][60] 같은 해에 베르고글리오는 아르헨티아 가톨릭교회가 일명 더러운 전쟁으로 알려진 해인 1970년대 아르헨티나 군사 독재 시절에 자행한 죄에 대해 공개적으로 참회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였다.[61]

추기경[편집]

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의 문장

2001년 2월 21일 추기경회의에서 베르고글리오 대주교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 의해 로마교구의 산 로베르토 벨라르미노 성당의 사제급 추기경에 서임되었다. 추기경에 서임된 베르고글리오는 교황청의 산하 기구들인 경신성사성성직자성, 수도회성, 교황청 가정평의회, 교황청 라틴아메리카위원회의 위원으로 위촉되어 활동했다.

2005년 11월 8일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3년 임기의 아르헨티나 가톨릭 주교회의 의장에 선출되어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지냈다.[62] 그리고 임기가 완료된 2008년 11월 11일에 다시 주교회의 의장에 선출되었다.[63]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겸손한 성격과 보수적인 교리 해석 그리고 사회 정의에 대한 투신으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는데, 특히 그의 검소한 생활 방식은 그의 명성을 드높이는데 크게 기여하였다. 우선 그는 올리보스에 있는 화려한 주교 관저를 사양하고 작은 아파트에 거주하였다. 그리고 그는 요리사 없이 요리를 직접 했으며, 전용차를 이용하지 않고 대중교통을 이용하였다.[64] 또한,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성목요일에 세족 예식을 주로 노인들과 가난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교도소, 병원, 가정 등에서 거행하였는데, 하루는 갓 태어난 아이들과 임산부들의 발을 씻겨 주기도 하였다.[65]

2007년 교황 베네딕토 16세제2차 바티칸 공의회 이전 전례 거행에 대한 새로운 규칙을 담은 자의교서교황들》(Summorum Pontificum)을 반포하자 그로부터 이틀 후에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전통 라틴 미사를 사제들이 자유롭게 거행할 수 있도록 허용함으로써 자의교서에 따른 조치를 취한 최초의 주교들 가운데 한 사람이 되었다.[66][67] 그리하여 현재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에서는 전통 라틴 미사가 매주마다 거행되고 있다.[68]

교황 선출[편집]

프란치스코
의 경칭
Insigne Francisci.svg
공식 경칭 성하(Sanctitas Sua)
구어 경칭 성하(Beatitudo Vestra)

2013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고령으로 인한 직무 수행의 어려움을 이유로 스스로 교황직을 사임함으로써 콘클라베가 소집되었다. 그리고 다섯 차례의 투표 끝에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이 2/3의 표를 얻어 교황으로 선출되었다.[69] 성 베드로 대성전의 발코니에서 그의 하베무스 파팜 소식을 대중에서 알리는 일은 장 루이 토랑 추기경이 맡았다.

2013년 3월 13일 성 베드로 대성전 발코니에서 교황으로 선출된 후 처음으로 대중 앞에 나선 프란치스코

교황 선출 직후, 프란치스코는 교황 전용 의자에 착석한 채로 추기경들의 축하 인사를 받지 않고 일어서서 받았다. 이는 이전까지 바티칸에서 통용되었던 관례의 변화를 예고한 분명한 증표였다.[70][71] 하베무스 파팜이 선포된 후 그는 이전 교황들과는 달리 교황 전용 붉은색 모제타를 입지 않고 흰색 수단만을 착용한 채 , 성 베드로 대성전의 발코니에 교황으로서 처음 대중 앞에 나타났다.[70][72] 또한, 그는 전임자들처럼 순금으로 만든 가슴 십자가 대신에 부에노스아이레스 대교구장 시절부터 착용한 철제 가슴 십자가를 목에 걸었다.

프란치스코가 교황으로서 한 첫 활동은 성 베드로 광장에 모인 수천 명의 군중을 향해 인사하고 교황 강복인 우르비 에트 오르비를 준 것이었다. 군중에게 강복을 주기 전에 그는 먼저 그들에게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를 위해 같이 기도해 줄 것을 요청했으며, 또한 기도가 끝난 후에는 다시 자신을 위해 기도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73][74]

이름[편집]

2013년 3월 16일 프란치스코는 기자들과의 첫 회견에서 자신이 교황으로서 사용할 새 이름은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로부터 따온 것이라고 밝혔다. 그가 프란치스코라는 이름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는 가난한 사람들에 대한 자신의 관심을 드러내기 위해서라고 밝혔다.[75] 프란치스코의 설명에 따르면, 콘클라베 당시 개표가 진행되면서 당시 그 옆에 앉아 있었던 클라우디오 후메스 추기경이 “좋은 친구!” 하며 계속 격려하였다고 한다. 그리고 개표가 3분의 2쯤 진행되었을 때 새 교황이 결정되었다며 박수가 터져 나왔다. 그리고 후메스 추기경은 그에게 포옹과 입맞춤을 하면서 “가난한 사람들을 잊지 마십시오.”라고 말했다고 한다. ‘가난한 사람’이라는 그 말이 크게 다가왔던 그는 곧바로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를 떠올렸다. 그래서 그는 자신의 이름을 프란치스코로 결정했다고 밝혔다.[76][77] 교황으로 선출되기 전에 그는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에 대해 “당시 사람들의 사치와 교만, 허영심 그리고 교회의 권력에 반대되는 가난의 개념을 기독교에 도입하였다”고 설명하면서 “그는 역사를 바꾸었다”고 평가하였다.[78]

교황 프란치스코는 자신의 이름으로 프란치스코를 사용한 최초의 교황이며, 또한 교황 란도(913년 ~ 914년) 이후 이전까지 어느 교황도 사용하지 않은 이름을 가진 최초의 교황이기도 하다.[79] 교황청 대변인의 공식 발표에 따라, 프란치스코가 선종하고 이후 ‘프란치스코 2세’를 칭하는 교황이 나오기 전까지는 그의 이름 뒤에 ‘1세’를 붙이지 않는 것이 옳다.[80][81]

프란치스코는 또한 일부 추기경들이 자신에게 우스갯소리로 교회의 개혁자였던 교황 하드리아노 6세의 이름을 따서 하드리아노 7세라고 명명하거나 예수회를 탄압한 교황 클레멘스 14세에게 복수했다는 의미에서 클레멘스 15세라고 명명할 것을 주문했다고 말했다.[82][83]

문장[편집]

교황 프란치스코의 문장

교황 프란치스코의 문장은 추기경 시절의 문장과 차이가 거의 없다. 교황이 된 후의 문장이 추기경 시절의 문장과 다른 점은, 방패 위에 챙 넓은 붉은색 추기경 모자 대신에 교황의 세 가지 직무, 즉 통치권과 성품권, 교도권을 상징하는 금색 줄무늬가 새겨진 흰색 주교관과 붉은 줄로 연결된 금과 은으로 된 두 개의 열쇠가 있다는 것이다. 교황의 품위를 드러내는 이러한 상징물은 베네딕토 16세의 문장과 동일하다.

방패는 밝은 푸른색 바탕에 중앙 위에는 IHS가 새겨진 불타는 태양이 있는데, IHS는 그가 속했던 예수회의 로고로서 ‘인류의 구세주 예수’라는 뜻의 라틴어 ‘Iesus Hominum Salvator’의 약어이다. IHS 아래 3개의 ‘못’은 그리스도를 십자가에 못 박은 못을 상징한다.

방패 왼쪽 아래에는 그리스도와 교회의 어머니인 성모 마리아를 나타내는 별이 있으며, 오른쪽 아래에는 성모 마리아의 배필이자 보편 교회의 수호자인 성 요셉을 나타내는 나르드 꽃이 있다. 방패 밑에는 주교 시절의 사목 표어인 ‘miserando atque eligendo’(자비로이 부르시니)가 새겨진 리본이 있다. 수세기 동안 교황 문장은 공통적으로 믿음과 희망과 사랑에서 기인하는 모든 이상에 전적으로 열려 있음을 의미하기 위해 사목 표어를 쓰지 않았지만, 프란치스코는 교황으로서는 유일하게 자신의 문장에 사목 표어를 그대로 유지하였다.[84]

즉위식[편집]

2013년 3월 19일 교황 프란치스코의 즉위식. 교황의 뒷편에 보이는 성모상은 ‘상지의 옥좌’라고 불리는 성모상이다. 이 성모상은 1960년대에 교황 바오로 6세브라질 대통령 움베르투 지 알렝카르 카스텔루 브랑쿠에게 선물받은 것이다.

교황 프란치스코의 즉위 미사는 2013년 3월 19일 오전 9시 30분(한국 시간 19일 오후 5시 30분)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에서 거행되었다. 그는 자신의 즉위식에 아무런 조건 없이 세계 여러 나라의 정치 및 종교 지도자들을 초대하였다.[85] 하지만 모국인 아르헨티나를 포함하여 주교들과 평신도들에 대해서는 바티칸에서 열리는 즉위 미사에 참석하기 위해 굳이 비싼 여행 경비를 사용할 바에는 차라리 그 돈으로 가난한 이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자선 단체에 기부할 것을 당부했다.[86] 교황청에 따르면 이날 즉위 미사에는 6개국 국왕과 31개국 대통령, 3개국 왕자, 11개국 총리가 참석했다. 대한민국에서는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사절단 대표로 참석했다. 종교계 인사 중에서 가장 주목받은 인물은 콘스탄티노폴리스 총대주교 바르톨로메오스 1세였다. 동방 정교회의 지도자가 교황의 즉위식에 참석한 것은 1054년 기독교가 동서방 교회로 분열된 이후 처음 있는 일이었다.

즉위 미사 중 강론에서 그는 성 요셉을 주제로 삼았는데, 그 이유는 그의 즉위 미사가 열린 3월 19일은 보편 교회의 수호자 성 요셉 대축일이었기 때문이다.[87] 이날 성 베드로 광장에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즉위 미사를 보기 위해 100만 명이 넘는 인파가 몰려들었다. 교황의 출신국인 아르헨티나를 비롯해 브라질과 멕시코 등 라틴아메리카 국가들의 국기를 흔드는 사람이 많았다. 바티칸에 100만 명이 넘게 모인 것은 2011년 5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시복식 이후 처음이었다.

거주지[편집]

프란치스코는 보다 많은 사람과 만남의 자리를 갖기 위해 자신의 거주지로 교황의 공식 관저인 사도 궁전 대신에 성녀 마르타 호텔을 선택하였다. 그리하여 프란치스코는 교황 비오 10세 이후 처음으로 교황의 관저 밖에서 기거하는 교황이 되었다.[88] 하지만 프란치스코는 또한 전임 교황들과 마찬가지로 주일마다 삼종 기도와 훈화를 위해 사도 궁전의 창 밖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89]

교황 선출 이후 행보[편집]

교황청 개혁[편집]

2013년 4월 18일 프란치스코는 교황청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때에 예측할 수 없는 일시 비용으로 예산에 부담을 주는 것은 가능하지도 않고 적절치도 않다면서 교황청 직원들에게 보너스를 지급하지 않기로 결정하였다. 본래 신임 교황이 선출되면 교황청 직원들에게 소액의 보너스를 지급했었던 것이 관례였으며, 2005년에는 직원 1인당 1500유로(한화 220만원)가 보너스로 지급됐다.[90] 더불어 그는 바티칸 은행 감독 위원회에서 매년 추기경들에게 25,000유로를 보너스로 지급하던 관례도 폐지하였다.[91]

2013년 4월 13일 프란치스코는 자신을 자문할 8인의 추기경 자문단을 만들었다. 이 자문단은 법적 지위를 가지는 것이 아니며, 교황의 일을 돕고 조언하는 역할을 부여받았지만, 주요 임무는 1988년 8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가 반포한 사도적 서한 《착한 목자》(Pastor Bonus)를 수정하는 개혁을 검토하는 것이다.[92] 《착한 목자》는 교황청의 각 부서 조직의 업무 지침을 정리한 행정법에 준하는 법령이다. 자문단은 모든 대륙에서 골고루 선정되었으며, 이탈리아주세페 베르텔로 추기경, 칠레하비에르 에라수에스 추기경, 인도오스왈드 그라시아스 추기경, 독일라인하르트 마르크스 추기경, 콩고로랑 몽센궈 파싱야 추기경, 미국션 오말리 추기경, 오스트레일리아조지 펠 추기경, 온두라스로드리게스 마라다아가 추기경으로 구성되었다. 8인의 추기경 자문단의 첫 회의는 10월 1일부터 3일까지 열렸다.[93]

금융 개혁[편집]

2013년 5월 7일 프란치스코는 바티칸 은행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교황청 금융정보국과 미국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단속네트워크(FinCEN) 사이에 양해각서를 체결, 의심스러운 금융거래 정보를 두 나라가 공유하기로 합의하도록 하였다. 교황청 금융정보국은 이어 벨기에와 스페인, 슬로베니아와도 비슷한 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교황청 금융정보국장으로 임명된 스위스의 금융범죄전문 변호사 렌 브루엘하트 국장은 “이번 협정 체결은 바티칸이 금융 규제를 강화하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말했다.[94]

2014년 2월 24일 프란치스코는 교황청의 재무와 행정, 인사, 조달 등 재정과 관련한 모든 분야를 감독할 재무원을 신설하였다. 교황청은 이날 성명에서 “새로운 기구를 창설한 목적은 현재의 관리 구조를 단순화시켜 강화하고 감독 기능을 향상시켜 내부 통제와 투명성을 높이는 것”이라며 이를 통해 “가난한 이들을 위한 교황청 사업에 지원을 늘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재무원은 8명의 추기경과 7명의 재무전문가 등 15명의 위원으로 구성되며, 수장에는 조지 펠 추기경이 지명됐다. 펠 추기경은 교황과 교황청의 한 해 예산안을 마련하고 교황청 내 모든 기관에 대한 재무 기획과 내부 감독을 담당하게 된다. 또 교황청 재정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빈곤층을 위한 기금 조성도 주도할 것으로 알려졌다.[95]

바티칸 시국 형법 개정[편집]

2013년 7월 11일 교황청 바티칸시국위원회는 프란치스코가 바티칸 시국의 형법 개정을 승인, 최종 서명했다고 밝혔다. 새 법은 그해 9월 1일부터 시행되었다. 새로 개정된 형법은 UN 아동권리협약에 따라 아동 인신매매, 아동 성매매, 청소년 성범죄, 아동 포르노물 소지 등에 관한 형사처분 기준을 강화했다. 그동안 바티칸시국은 아동 관련 범죄를 따로 다루지 않고 일반 범죄에 적용되는 법으로 아동 범죄를 다뤘다.

이와 함께 금융테러와 돈세탁방지를 위해 유럽의회 돈세탁 감시기구 머니발 위원회 요구에 따라 금융거래 기준을 강화, 투명성을 높였다. 교황청 문서를 임의로 반출하거나 보안을 위반하는 경우에도 처벌을 강화했다.

또한 종신형 제도가 비인간적이고 효과가 없다는 지적에 따라 종신형을 폐지했고, 최고 형량을 35년으로 정했다. 형법 적용 대상은 교황청에 종사하는 모든 이들(성직자 포함)과 외국에 파견된 외교관도 해당된다.

프란치스코는 “오늘날 초국가적 테러와 시장경제의 부적절한 사용으로 공동선이 심각한 위협에 처해 있다”며 “바티칸은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범죄를 예방하고 범죄에 관해 국제법과 협력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96]

성찬 기도 개정[편집]

2013년 6월 18일 프란치스코는 경신성사성 교령 《아버지의 돌보심》(Paternas vices)을 통해 로마 미사 경본 제3판에 나와 있는 성찬 기도 제2양식과 제3양식, 제4양식에 성모 마리아 다음 순서에 성 요셉의 이름을 추가하기로 결정하였다. 이미 교황 요한 23세에 의해 로마 미사 경문(성찬 기도 제1양식)에 성 요셉의 이름이 추가하였는데, 프란치스코는 나머지 성찬 기도에도 모두 성 요셉의 이름을 추가하도록 한 것이다.[97]

교황 문서[편집]

2013년 6월 29일 프란치스코는 교황 회칙 《신앙의 빛》(Lumen Fidei)을 반포하였으며, 2013년 11월 24일에는 교황 권고 《복음의 기쁨》(Evangelii Gaudium)을 반포하였다. 2015년 6월 18일에는 더불어 사는 집, 곧 지구를 돌보는 데에 관한 교황 회칙인 《찬미받으소서》(Laudato Si’)를 반포하였다.[98]

몬시뇰 자격 조건 제한[편집]

2014년 1월 프란치스코는 교구 사제의 몬시뇰 임명을 제한하기로 결정하였다. 이에 따라 전 세계 각 교구장 주교들은 65세 이상의 사제에 대해서만 교황에게 몬시뇰 임명을 추천할 수 있게 되었다. 다만 교황청이나 각국 주재 교황 대사관 등 특정 기구 소속 사제에 대해서는 나이 제한을 적용하지 않고, 이미 몬시뇰로 임명된 65세 미만 사제도 칭호를 그대로 유지하도록 했다.[99]

미국과 쿠바 간 화해 기여[편집]

프란치스코는 미국쿠바의 외교적 친선관계로의 전환에 있어서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2014년 12월 17일 미국의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쿠바와의 관계정상화를 선언하고 현행 대(對)쿠바 봉쇄정책을 대폭 완화한다는 방침하에 수개월 내에 쿠바의 수도 아바나에 미국 대사관을 재개설하고 양국 정부의 고위급 교류와 방문을 담당하도록 했다. 미국이 쿠바와의 외교관계를 단절한 것은 1959년 1월 피델 카스트로가 혁명을 통해 쿠바 공산정부를 수립한 지 2년만인 1961년 1월이다. 오바마 대통령의 국교정상화 선언 직후 쿠바의 라울 카스트로 의장은 이날 전국 라디오방송으로 중계되는 특별 성명을 통해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전화 통화로 양국 관계 정상화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미국 정부의 한 관계자는 교황이 양국 지도자들에게 개인적으로 호소했던 것이 상당한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그는 지난 여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라울 카스트로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에 편지를 보내 상호 차이점을 해소하고자 인도적 해결책을 찾아 바티칸에 제시하라고 권유했다. 교황의 노력으로 지난 10월 바티칸이 주선한 양국 간 접촉에서 최종 협상안이 타결됐다. 블룸버그 통신은 미국 정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교황이 카스트로 의장에게 5년간 수감해온 미국개발원조청(USAID) 계약직원 앨런 그로스를 석방하라고 요청했고, 오바마 대통령에게는 1998년 플로리다에서 첩보 활동을 한 죄로 투옥된 쿠바 정보요원, 이른바 ‘쿠바인 5명’ 가운데 남아있는 라몬 라바니뇨와 헤라도 에르난데스, 안토니오 게레로를 석방하라고 설득했다고 보도했다. 프란치스코는 다음날 새로 임명한 외국 대사들을 만난 자리에서 미국과 쿠바의 관계 정상화에 대해 “외교는 평화를 끌어내는 값진 일”이라며 “오랜 기간 소원했던 둘이 어제 서로 한발짝 가까이 다가가는 모습을 봐서 행복하다”고 말했다.[100]

자비의 희년[편집]

성 베드로 대성전의 거룩한 문을 열어 자비의 특별 희년을 선포한 교황 프란치스코

프란치스코는 자신의 교황 선출 2주년을 기념하는 2015년 3월 13일, 성 베드로 대성전에서 ‘주님을 위한 24시간’ 참회 예식 강론을 통해 ‘자비의 특별 희년’을 선포했다. 강론에서 프란치스코는 “교회는 모든 이를 환대하며 그 누구도 거절하지 않는 집”으로서, 자비의 증인이 되고 하느님의 자비로 우리 시대의 모든 이를 위로하도록 부름받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한 달 뒤인 4월 11일 하느님의 자비 주일 전야에 희년 선포 칙서 《자비의 얼굴》(Misericordiae Vultus)을 반포했다.[101]

제2차 바티칸 공의회가 폐막된 지 50년째 되는 날이기도 한 2015년 12월 8일 원죄 없이 잉태되신 동정 마리아 대축일, 프란치스코는 ‘자비의 문’으로 지정된 성 베드로 대성전의 거룩한 문을 열어 자비의 특별 희년 개막을 선포했다. 지역 교회들은 13일 로마 주교좌 성당인 산 조반니 인 라테라노 대성전과 순례지 성당들이 문을 여는 것과 동시에 각 지역 주교좌 성당과 교구장이 지정한 순례지에서 자비의 문으로 지정된 희년 성문을 열었다. 자비의 문은 보다 많은 순례자들이 거룩한 곳을 찾아 은총을 체험하고 회개할 수 있도록 자비의 희년이 끝나는 날까지 계속 열어두었다.[102] 프란치스코는 자비의 희년 기간 동안 신자들이 자비의 문이 열려있는 순례지와 전통적으로 대사를 얻도록 지정된 희년 성당에서 대사를 얻을 수 있도록 하였다. 아울러 자비의 희년 동안 전 세계 모든 사제들은 통회하는 마음으로 고해성사낙태에 대한 용서를 청하는 신자들에게 낙태의 죄를 사해 주는 권한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였다.[103]

교황청에서는 희년 기간 내내 봉헌생활자, 청소년, 부제와 사제, 병자와 장애인, 청년, 자원봉사자, 재소자 등 교황이 정한 이들을 위한 희년의 날이 이어졌다. 특히 프란치스코는 한 달에 한 번 금요일에 가난하고 소외된 이들을 찾아 나서는 ‘자비의 금요일’을 지냈다. 2016년 11월 13일 전세계 모든 교구의 주교좌 성당들이 1년 내내 열어놓은 자비의 문을 닫은데 이어서 11월 20일 그리스도 왕 대축일에 프란치스코가 성 베드로 대성전의 거룩한 문을 닫는 폐문 예식을 거행하면서 자비의 희년이 공식 종료되었다. 자비의 희년을 마치면서 프란치스코는 교황 교서 《자비와 비참》(Misericordia et Misera)을 발표하고, 사회의 취약계층과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다.[104] 또한 전세계 사제들에게 고해성사 때 신자들의 낙태죄를 사해줄 수 있는 권한을 영구적으로 부여하였다.[105]

시리아[편집]

시리아 북부 이들리브에서 발생한 화학무기 공격에 국제 사회의 비난 여론이 빗발치는 가운데, 프란치스코는 국제 사회를 향해 이 비극을 종식시키기 위해 나서라고 촉구했다. 그는 “많은 어린이를 포함해 아무 힘없는 사람들이 희생된 데 대해 통탄을 금할 수 없다”면서 이번 공격을 ‘용납할 수 없는 학살 행위’라고 규탄했다. 이어 “지역 사회와 국제 사회에서 정치적으로 책임이 있는 이들이 이 비극을 끝내고, 오랜 기간 전쟁에 시달린 사람들에게 구호의 손길이 닿도록 관심을 가져주길 호소한다”고 말했다. 또한 “시리아에서 위험과 고난을 무릅쓰고 구조 활동을 벌이는 이들을 격려한다”고도 말했다.[106]

각주[편집]

  1. 바티칸 시국은 교황의 본국적 포기를 원칙으로 하는데, 아르헨티나 정부는 국적 포기를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중복 국적으로 표기한다.
  2. Wagstyl, Stefan (2013년 3월 13일). “New Pope is an Argentine”. 《Financial Times》. 2013년 3월 13일에 확인함. 
  3. “Briefing di padre Lombardi”. 《News.va》 (이탈리아어). 2013년 3월 14일.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4. “Pope Francis: 13 key facts about the new pontiff”. 《The Guardian》. 2013년 3월 13일. 2013년 3월 13일에 확인함. 
  5. (이탈리아어) “Francis and those humble gestures by the Pope, he does not sit on a throne, paying the bill at the hotel”. 2013년 3월 14일. 2013년 4월 1일에 확인함. 
  6. Peter Walker, Paul Owen and David Batty (2013년 3월 14일). “Pope Francis, first day after election – live updates | World news”. guardian.co.uk.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7. “Ukraninian Catholics Welcome Pope Who Speaks Their Language”. 《유로뉴스. 2013년 3월 20일에 확인함. 
  8. “Pope Francis was a nightclub bouncer | Sky News Australia”. Skynews.com.au. 9 December 2013년 12월 9일. 2013년 12월 27일에 확인함. 
  9. Feiden, Douglas (2013년 3월 13일). “Pope Francis, the new leader of the Catholic Church, praised by many for practicing what he preaches, his humble nature and his empathy for the poor”. 《New York Daily News》. 2013년 6월 4일에 확인함. 
  10. Vallely, Paul (2013년 3월 14일). “Pope Francis profile: Jorge Mario Bergoglio, a humble man who moved out of a palace into an apartment, cooks his own meals and travels by bus”. 《The Independent》. 2013년 6월 4일에 확인함. 
  11. “Pope Appeals for More Interreligious Dialogue”. 2013년 3월 22일. 2013년 6월 16일에 확인함. 
  12. Willey, David (2013년 3월 16일). “Pope Francis' first moves hint at break with past, 2013년 3월 16일”. BBC. 2013년 12월 27일에 확인함. 
  13. Holy Mass In The Parish Of St. Anna In The Vatican, 2013년 3월 17일.
  14. http://worldnews.nbcnews.com/_news/2013/07/29/19751976-pope-who-am-i-to-judge-gay-people?lite
  15. “In West Hollywood, Pope Francis' stand on gays is unimpressive”. 《Los Angeles Times》. 2013년 3월 14일. 
  16. http://www.reuters.com/article/2014/01/13/us-pope-abortion-idUSBREA0C0ME20140113
  17. http://www.romereports.com/pg155610-pope-s-mass-it-s-absurd-to-say-you-follow-christ-but-reject-the-church-en
  18. http://money.cnn.com/gallery/leadership/2014/03/20/worlds-best-leaders.fortune/index.html?iid=F_F500M
  19. Claudio Iván Remeseira: Pope Francis: A humble and outspoken man, and technically also Italian NBCLatino, 2013년 3월 14일
  20. “Vatican Web site, from L'Osservatore Romano, Year LXIII, number 12: biography of the Holy Father Francis”. Vatican.va. 2013년 6월 18일에 확인함. 
  21. “La Nación newspaper: ... "Regina María Sívori, su mamá" ..., 2013년 3월 17일”. Lanacion.com.ar.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22. Garrido, J. (2013년 3월 16일). “Vida y trayectoria de Bergoglio en seis capítulos”. 《La Tercera》. 2013년 3월 24일에 확인함. 
  23. Stella, Gian Antonio (2013년 3월 14일). “Tango e battesimo, fidanzata e vangelo l'alfabeto misto di Papa Francesco”. 《Corriere della Sera》 (Italian).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Mio padre era di Portacomaro (Asti, ndr) e mia madre di Buenos Aires, con sangue piemontese e genovese 
  24. “Bergoglio Card. Jorge Mario, S.I.”. 《College of Cardinals Biographical notes》. Vatican.va. 2011년 11월 9일. 2013년 3월 1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25. Rice-Oxley, Mark (2013년 3월 13일). “Pope Francis: the humble pontiff with practical approach to poverty”. 《The Guardian (UK)》. 2013년 3월 13일에 확인함. 
  26. Donovan, Jeffrey (2013년 3월 13일). “Argentina's Cardinal Bergoglio Is Elected Pope Francis”. Bloomberg L.P. 2013년 3월 13일에 확인함. 
  27. Barney Henderson (2013년 3월 14일). “Pope Francis elected leader of Catholic Church: latest”. 《The Daily Telegraph》. 2013년 3월 4일에 확인함. 
  28. “Falleció el hermano del Cardenal Bergoglio”. 《Perfil》. 2010년 6월 17일. 2013년 3월 24일에 확인함. 
  29. CA 산로렌소 (2013년 3월 13일). “Francisco, Socio de San Lorenzo, es el Nuevo Papa” (스페인어).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30. CA 산로렌소 (2013년 3월 14일). “Pope Francis is a card-carrying San Lorenzo supporter”. 
  31. 교황 프란치스코 1세...알고보니 열혈 축구팬 2013-03-15 <골닷컴>
  32. “Bergoglio, sobre todo 'pastor', tanguero y simpatizante de San Lorenzo”. 《Agencia Informativa Católica Argentina》 (스페인어). 2013년 3월 13일.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33. “From fresh-faced schoolboy to leader of 1.2 billion Catholics: Charming images shed light on Pope Francis' early life growing up in Buenos Aires”. 
  34. “Jorge Bergoglio, un sacerdote jesuita de carrera” [Jorge Bergoglio, a career Jesuit priest]. 《La Nación》 (스페인어). 2013년 3월 13일. 
  35. Lifschitz, Alejandro (2013년 3월 13일). “Argentina's pope a modest man focused on the poor”. 《Reuters》.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36. Chua, Howard (2013년 12월 11일). “TIME's Person of the Year 2013 Pope Francis, The People's Pope | TIME.com”. Poy.time.com. 2013년 12월 27일에 확인함. 
  37. Anna Edwards (2013년 12월 3일). “Pope Francis reveals he used to be a BOUNCER before becoming pontiff | Mail Online”. Dailymail.co.uk. 2013년 12월 27일에 확인함. 
  38. Pope Francis spoke of being 'dazzled' by girl, possible change of celibacy rule.
  39. “En 1958, Bergoglio hizo su noviciado en Chile”. 《La Segunda》 (Spanish). 2013년 3월 13일.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40. David M. Cheney. “Pope Francis (Jorge Mario Bergoglio)”. Catholic Hierarchy. 2013년 4월 4일에 확인함. 틀:Better source
  41. “Pope Francis: Cardinal Jorge Mario Bergoglio named new Pope”. 《Baltimore News Journal》. 2013년 3월 13일. 2013년 3월 13일에 확인함. 
  42. Juan Manuel Jaime – José Luis Rolón. “Official website, Facultades de Filosofía y Teología de San Miguel”. Facultades-smiguel.org.ar.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43. Fernández, Henar (2013년 3월 14일). “Papa Francisco: biografía del jesuita Jorge Mario Bergoglio”. 《Madrid Actual》. 2013년 3월 18일에 확인함. 
  44. “The Cardinals of the Holy Roman Church – Biographies – A”. .fiu.edu.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45. [The Vatican Today, 13 Mar 2013, Biograpgy: who is Jorge Mario Bergoglio?, 2013년 4월 6일 확인.
  46. [The Irish Independent, 30 Mar 2013, [1], 2013년 11월 10일 확인.
  47. “Neuigkeiten 14.03”. 《Hochschule》. Philosophisch-Theologische Hochschule Sankt Georgen.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einige Monate in Sankt Georgen verbrachte, um sich mit einzelnen Professoren über ein Dissertationsprojekt zu beraten. Zu einem Abschluss in Sankt Georgen ist es nicht gekommen. 
  48. “Biografía de Jorge Bergoglio”. 《El Litoral》 (Spanish). 2013년 3월 14일.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49. “El Santuario”. Parroquia San José del Talar.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50. Baumann, Andrea (2013년 3월 15일). “Was Papst Franziskus in Augsburg machte”. 《Augsburger Allgemeine》 (독일어). 2013년 3월 20일에 확인함. 
  51. Jiménez, Pablo (2013년 3월 14일). “The Pope's chalice: silver-made, austere and featuring Our Lady of Luján”. 《Buenos Aires Herald》.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52. “Bergoglio, Jorge Mario”. 《Breve biografía de obispos》 (스페인어). La Agencia Informativa Católica Argentina. 2013년 3월 15일에 확인함. 
  53. “Francis Toughened by Argentine Politics Ready for Papal Test”. 블룸버그. 2013년 3월 15일에 확인함. 
  54. Glatz, Carol (2013년 3월 15일). “Pope's episcopal motto comes from homily by English doctor of church”. Catholic News Service.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55. “Jesuit Argentine Cardinal Bergoglio elected pope, takes name Francis”. jesuit.org.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56. “Haley Cohen, "Slum Priest: Pope Francis' Early Year", ''The Atlantic'', 20 March 2013”. Theatlantic.com. 2013년 3월 20일. 2013년 6월 23일에 확인함. 
  57. Coday, Dennis (2013년 4월 4일). “John Allen, "Former aide says Francis may close Vatican Bank", ''National Catholic Reporter'', 2013년 4월 4일”. Ncronline.org. 2013년 6월 23일에 확인함. 
  58. Magister, Sandro (2002년 12월 2일). “Jorge Mario Bergoglio, Profession: Servant of the Servants of God”. 《L'espresso》.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59. Hebblethwaite, Margaret (2013년 3월 14일). “The Pope Francis I know”. 《The Guardian (UK)》.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60. Calloni, Stella (2013년 3월 13일). “Acusado de tener vínculos con la dictadura; la derecha lo defiende”. 《La Jornada》 (스페인어).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61. Magister, Sandro (2002년 12월 2일). “Jorge Mario Bergoglio, Profession: Servant of the Servants of God”. 《L'espresso》.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62. “Elige Sus Nuevas Autoridades La Conferencia Episcopal”. 《Mercedes Ya》. 2005년 11월 7일. 2013년 3월 21일에 확인함. 
  63. “El cardenal Bergoglio fue reelegido frente a la Conferencia Episcopal”. 《DERF》. 2008년 11월 11일. 2013년 3월 21일에 확인함. 
  64. Rubin, Sergio (2013년 3월 14일). 'El Jesuita,' biography of Jorge Bergoglio, tells of Pope Francis' humble beginnings in the church that he maintained throughout his cardinalship”. 《New York Daily News》. 2013년 3월 18일에 확인함. 
  65. “Pope to hold major Holy Week service in youth jail”. 《Reuters》. 2013년 3월 21일. 2013년 3월 22일에 확인함. 
  66. Rocca, Francis X. (2013년 3월 13일). “Next pope faces global challenges”. 《Catholic San Francisco》.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67. Rubin, Sergio (2007년 9월 17일). “Regresó la misa en latín, con mujeres cubiertas por mantillas” (스페인어). Clarin.com.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68. 틀:Sp “El latín volvió a las misas” (스페인어). Línea Capital. 2007년 9월 17일.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69. 이재윤 (2013년 3월 14일). “〈그래픽〉역대 교황 선출 '콘클라베' 현황”. 연합뉴스. 2013년 3월 14일에 확인함. 
  70. “Habemus Papam: New Pope, new lifestyle in the Vatican”. 《New Europe》. 2013년 3월 15일. 2013년 3월 15일에 확인함. 
  71. “Pope Francis shuns 'Vatican One' limousine”. 《The Times of India》. 2013년 3월 15일에 확인함. 
  72. Uebbing, David. “Pope Francis' personality begins to change routines”. 《Catholic News Agency》. 2013년 3월 15일에 확인함. 
  73. “VIDEO: Watch Pope Francis Deliver First Blessing”. Fox News Insider. 2013년 3월 13일.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74. “Pope Francis delivers first blessing, asks world for prayers | Reuters”. In.reuters.com. 2013년 3월 14일.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75. Michael Martinez, CNN Vatican analyst: Pope Francis' name choice 'precedent shattering', CNN (2013년 3월 13일).
  76. Laura Smith-Spark et al. : Pope Francis explains name, calls for church 'for the poor' CNN, 2013년 3월 16일
  77. “Pope Francis wants 'poor Church for the poor'. 《BBC 뉴스》 (BBC). 2013년 3월 16일. 2013년 3월 16일에 확인함. 
  78. Bethune, Brian, "Pope Francis: How the first New World pontiff could save the church", macleans.ca, 26 March 2013년 3월 26일.
  79. 1978년에 선출된 교황 요한 바오로 1세의 경우는 바로 전임자들이었던 교황 요한 23세교황 바오로 6세를 본받겠다는 취지에서 기존에 있던 이름인 요한과 바오로를 조합한 것이기 때문에 예외로 한다.
  80. "프란치스코 교황 이름 표기, 일정, 복장 설명", 2013-03-15, <천주교주교회의 보도자료>
  81. <교황선출> 즉위명 표기 '오락가락', 2013-03-14 연합뉴스
  82. Audience to Representatives of the Communications Media – Address of the Holy Father Pope Francis – Vatican.va – 바오로 6세 알현실 토요일, 2013년 3월 16일
  83. Marco R. della Cava, Pope Francis charms media in first press address, USA Today (2013년 3월 16일).
  84. 새 교황 문장에 숨은뜻, 천주교 이래서 더 흥미진진 2013-03-19, <뉴시스>
  85. “Pope Francis in plea for poor as inauguration Mass held”. 《BBC 뉴스》. 2013년 3월 19일. 2013년 3월 21일에 확인함. 
  86. "Pope tells Argentinians they do not have to come to Rome", 《AFP》, 2013년 3월 15일 작성, 2013년 3월 17일 확인.
  87. “Full Text of Pope Francis's Homily”. Vatican.va. 2013년 3월 19일. 2013년 3월 23일에 확인함. 
  88. Wooden, Cindy (2013년 3월 26일). “Pope Francis to live in Vatican guesthouse, not papal apartments”. 《National Catholic Reporter》. 2013년 3월 26일에 확인함. 
  89. Speciale, Alessandro, "Pope Francis ops for Vatican guesthouse instead of spacious papal apartment", Religion News Service, 2013년 3월 26일.
  90. 교황청 "경제 어려워 직원 보너스 못 줘" 2013-04-19, <뉴시스>
  91. Galeazi, Giacomo (2013년 4월 19일). “Ior: Cuts to the cardinals' "earnings". 《Las Stampa: Vatican Insider》. 2013년 4월 21일에 확인함. 
  92. Allen, Jr., John L. (2013년 4월 13일). “Pope taps eight cardinals to lead reform”. 《National Catholic Reporter》. 2013년 4월 13일에 확인함. 
  93. O'Connell, Gerard (203년 4월 13일). “Pope Francis sets up a group of eight cardinals to advise him”. 《La Stampa: Vatican Insider》. 2013년 4월 13일에 확인함. 
  94. 교황청, 미국과 금융 정보 공유 협정 , 2013-05-19 PBC뉴스
  95. 교황 프란치스코, 금융감독기구 창설하며 바티칸 개혁 속도내, 2014-02-24 연합뉴스
  96. 바티칸, 아동 관련 범죄 등 처벌 강화, 2013-07-21 PBC뉴스
  97. Pope adds name of St. Joseph to Eucharistic prayers, 2013-06-19 바티칸 라디오
  98.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회칙 '찬미받으소서' 발표,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보도자료, 2015. 6. 18.
  99. 몬시뇰 자격 65세 이상으로 제한, 2014-01-12, PBC뉴스
  100. 교황, 미국-쿠바 외교관계 정상화 협상에 큰 역할, 2014-12-18, 연합뉴스
  101. “[자비의 특별 희년, 무엇을 할 것인가] (1) 왜 자비인가?” (가톨릭평화신문). 2015년 12월 6일에 확인함. 
  102. “자비의 희년 시작…전국 교구 13일 개막 미사” (가톨릭신문). 2015년 12월 6일에 확인함. 
  103. “자비의 특별 희년, 한국교회는?” (가톨릭신문). 2015년 12월 6일에 확인함. 
  104. “2016 세계교회 10대 뉴스” (가톨릭신문). 2016년 12월 25일에 확인함. 
  105. “교황, 모든 사제들에게 낙태죄 사면권 영구 부여” (가톨릭신문). 2016년 11월 27일에 확인함. 
  106. "시리아 화학무기 학살, 국제사회 나서라" 교황 호소” (평화신문). 2017년 4월 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전임
베네딕토 16세
제266대 교황
Coat of arms of Franciscus.svg
2013년 3월 19일 ~
전임
버락 오바마
제87대 타임 올해의 인물
Time Magazine logo.svg
2013년
후임
에볼라 치료 의료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