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여관 방화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종로 여관 방화 사건
2018 Arson at Seouljang Inn.jpg
서울장여관 (2018년 2월 1일)
날짜 2018년 1월 20일
시간 3시 6분 (KST)[1]
위치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2길 52[2]
좌표 북위 37° 34′ 17″ 동경 127° 00′ 18″ / 북위 37.571407° 동경 127.004904°  / 37.571407; 127.004904좌표: 북위 37° 34′ 17″ 동경 127° 00′ 18″ / 북위 37.571407° 동경 127.004904°  / 37.571407; 127.004904
최초 보고자 서울종로소방서
원인 방화
피해
사망자 7명
부상자 3명

종로 여관 방화 사건(鍾路旅館放火事件)은 2018년 1월 20일 오전 3시 6분[1]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2길 52 서울장여관에서 방화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7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당한 사고이다.[3]

전개[편집]

2018년 1월 20일 오전 2시경 중국집 배달원인 방화범은 만취해서 들어간 여관의 주인에게 성매매를 위해 “여자를 불러달라”고 하였으나 거절당하자, 오전 3시경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지르고 이러한 전말을 스스로 신고하였다.[4] 경찰은 방화범을 현행범으로 체포하였으며 서울혜화경찰서는 고의적인 방화에 의하여 일용직 근로를 하는 장기투숙자 등 10여명에 대한 사망 및 부상 등의 피해를 유발한 방화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였다.[5][6]

1월 21일 종전 5명이었던 사망자가 6명으로 늘어났고[7], 3월에서 4월 사이에 7명으로 증가하였다.[3] 사망자 중 3명은 전라남도 장흥군에 살았던 어머니와 두 딸로, 방학을 맞아 전국을 여행하던 중 서울에서 머무르던 숙소에서 사망하였다.[8] 또 한 명의 사망자는 전세계 비보잉 대회에서 많은 시상 경력을 지닌 비보이 포켓(김기주)의 아버지로 밝혀졌다.[9]

4월 23일 검찰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 여하 1심 공판에서 방화범에게 사형을 구형하였고[3], 5월 4일 서울중앙지법은 무기징역을 선고하였다.[10] 검찰은 항소하여 7월 12일 2심 공판에서 다시 사형을 구형하였으며, 8월 9일 선고가 이뤄질 예정이다.[11]

각주[편집]

  1. 행정안전부·소방청 (2018년 1월 20일). “1월 20일 오늘의 안전 상황”. 소방방재신문. 2018년 1월 21일에 확인함. 
  2. 채윤태 (2018년 1월 20일). “종로 여관 사상자는 '쪽방' 투숙객들…모녀 3명 사망도”. 뉴시스. 2018년 1월 22일에 확인함. 
  3. 김현섭; 김지현 (2018년 4월 23일). “검찰, '7명 사망 종로여관 방화 참사' 50대에 사형 구형”. 뉴시스. 
  4. 김유나 (2018년 1월 20일). “종로 여관 방화범, 성매매 요구 거절당하자 홧김에 불질러”. 국민일보. 2018년 1월 21일에 확인함. 
  5. 안홍석 (2018년 1월 20일). “경찰, '여관 참극' 피의자 현주 건조물 방화치사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연합뉴스. 2018년 1월 21일에 확인함. 
  6. '종로 여관 방화' 피의자 구속영장 신청”. MBC. 2018년 1월 21일. 2018년 1월 21일에 확인함. 
  7. 채윤태 (2018년 1월 21일). '여관 방화' 50대男 치료중 숨져…사망자 6명으로 늘어”. 뉴시스. 2018년 8월 1일에 확인함. 
  8. 채윤태 (2018년 1월 21일). '종로 여관 방화' 숨진 3모녀, '서울 구경' 왔다가 참변”. 뉴시스. 2018년 1월 22일에 확인함. 
  9. 배준우; 사공성근 (2018년 1월 23일). “[단독] 종로 여관 방화 참사가 앗아간 비보이 ‘포켓’의 아버지”. 동아일보. 2018년 8월 1일에 확인함. 
  10. 이혜리 (2018년 5월 4일). “‘종로여관 방화범’ 1심서 무기징역”. 경향신문. 2018년 8월 1일에 확인함. 
  11. 김현섭 (2018년 7월 12일). “검찰, '종로 여관 방화' 2심도 사형 구형…방화범 눈물”. 뉴시스. 2018년 8월 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