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라마다 호텔 화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천안 라마다 호텔 화재
날짜2019년 1월 14일
시간오후 4시 56분 (KST)
위치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최초 보고자김모 씨[1]
원인조사중
피해
전체 인원투숙객 15명과 직원 42명
사망자1명
부상자19명(소방관 포함)
실종자0명

천안 라마다 호텔 화재2019년 1월 14일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에 있는 라마다호텔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이다.[2] 불은 지하 1층에서 부터 시작되었다.

대응[편집]

천안서북소방서는 화재가 발생하자 대응2단계를 발령하고 인근 아산소방서, 공주소방서 등에서 인력과 장비를 지원 받았다. 소방장비 64대와 인원 230명을 긴급 투입, 화재 진화에 총력을 기울었다.[3]

논란[편집]

부상자 중 1명은 이날 YTN과의 인터뷰에서 "화재경보기를 틀기 위해 직원이 눌렀지만 경보음은 울리지 않았다"고 증언하였다.[4] 화재 발생 당시 건물 내부에 있던 일부 입주 상인들은 화재경보음를 듣지 못했다고 했고, 병원에서 치료 받고 있던 입주 상인도 화재경보음을 듣지 못했고 창가에 연기가 올라오는곳을 보고 화재가 발생했다는 사실을 알았다고 한다. 스프링클러 등 화재 대응 장치가 법적 규정에 맞게 설치되었는지는 정밀 감식을 통해서 확인 할 예정이다.[5]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