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Annapurna Naan.jpg
종류
원산지
관련 나라별 요리
주 재료

(페르시아어·파슈토어·우르두어: نان, 힌디어: नान)은 서아시아와 남아시아납작빵이다. 밀가루 반죽효모팽창시켜 만들며, 탄두르에 굽는다.[1] 중앙아시아의 ""도 이름을 공유하지만, 모양과 맛이 다르다.

이름[편집]

어원은 ""을 뜻하는 페르시아어 "난(نان)"이다. 다른 이란어파 언어의 "난(파슈토어: نان‎)" 이나 "논(타지크어: нон)" 또는 튀르크어족 언어의 "(카자흐어·키르기스어: нан, 위구르어: نان)"이나 "(우즈베크어: non)" 또한 "빵"을 뜻하는 말이다.

한국이나 영어권 등, 아시아 스텝 바깥 지역에서 쓰이는 "난(naan)"이라는 낱말은 힌두스탄어 "난(힌디어: नान, 우르두어: نان)"에서 빌려온 말로, 주로 인도 요리파키스탄 요리에서 "난"이라 일컫는 납작빵을 일컫는다.

종류[편집]

서아시아[편집]

남아시아[편집]

난은 로티차파티와 달리 아타(통밀가루)가 아닌 마이다(정제밀가루)를 쓰며, 버터마늘을 발라 굽기도 한다.

미얀마에서는 난이 난뱌(버마어: နံပြား)라 불리는데, 이는 힌디어 "난(नान)"에서 빌려온 "난(နံ)"에 "납작한"이라는 뜻의 "뺘(ပြား)"를 더한 말이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아리 (2017년 12월 14일). “알면 알수록 더 끌리는 인도 음식”. 《한겨레. 2019년 1월 1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