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경 (축구 선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보경
Kim Bo Kyung.jp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Kim Bo-Kyung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출생 1989년 10월 6일(1989-10-06) (24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전라남도 구례군

178cm
포지션 윙어
클럽 정보
현 소속팀 웨일스 카디프 시티
등번호 13
청소년 클럽
2005-2007
2008-2009
대한민국 신갈고등학교
대한민국 홍익대학교
클럽1
연도 클럽 출장수 (골)
2010-2012
2010
2012-
일본 세레소 오사카
일본 오이타 트리니타 (임대)
웨일스 카디프 시티
380(15)
270(8)
490(3)
국가대표팀2
2007-2009
2009-
2010-
대한민국 대한민국 U-20
대한민국 대한민국 U-23
대한민국 대한민국
210(6)
90(2)
250(3)

1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세며,
2013년 8월 26일 기준입니다.
2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13년 7월 10일 기준입니다.

김보경 (金甫炅, 1989년 10월 6일 ~ 대한민국 전라남도 구례군)은 대한민국축구 선수로서 포지션은 윙어 이며, 공격형 미드필더로도 뛸 수 있다. 현재 챔피언십리그 카디프 시티 FC 소속으로 뛰고 있다.

생애[편집]

전라남도 구례군 광의면 지천리에서 태어난 김보경은 서울특별시 구로구의 오류초등학교에서 축구를 시작했으며, 용인 FC 산하 원삼중학교, 신갈고등학교에서 허정무 감독 등으로 부터 지도를 받았다. 그 후 홍익대학교를 거쳐 일본 J리그 세레소 오사카에 입단했다. 현재는 잉글랜드 챔피언십리그 팀인 카디프 시티 FC에 소속되어 있는 상태이다.

선수 생활[편집]

홍익대학교 중퇴 후 프로 진출을 계획하였으나, K리그 드래프트 제도로 인해 [1]결국 해외 진출로 진로를 바꿔 2009년 12월, J리그 세레소 오사카로 선회해 입단하였으나 당시 세레소 오사카의 외국인 선수 쿼터가 모두 차 있어, 황보관 감독이 지도하는 J리그 디비전 2 오이타 트리니타에 잠시 임대되었다가 1년만에 원 소속팀으로 복귀하였다. 그 뒤 세레소 오사카의 에이스로 활약하던 김보경은 올림픽이 끝난 후 2012년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풋볼 리그 챔피언십카디프 시티 FC로 이적하였다.

2013년 11월 2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극적인 동점골을 획득하며 골닷컴 독자들이 선정한 최우수 선수로 뽑히기도 하였다.[2]

국가대표 생활[편집]

대한민국 U-20 국가대표팀 소속으로 2009년 FIFA U-20 월드컵에 출전하여 대회에서 총 2골을 터뜨렸다.

2010년 1월 9일, 잠비아와의 친선경기에 출전하여 성인 국가대표팀 소속으로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2012년 6월 12일 레바논과의 2014년 FIFA 월드컵 예선전에서 2골을 넣으며 국가대표팀 데뷔골을 기록함과 동시에 대한민국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2012년 하계 올림픽 대한민국 U-23 축구 국가대표팀 미드필더로 맹활약하며 스위스전에서 역전골이자 결승골을 성공시켰고, 3·4위전이자 동메달 결정전인 일본전을 2:0으로 승리하며 동메달 획득에 기여했다.

2014년 FIFA 월드컵에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참가하였다.

평판[편집]

뛰어난 실력과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 선수로 평가받고 있으며, 포스트 박지성이라고 불리고 있다.

참고 자료[편집]

  1. "‘포스트 박지성’ 김보경, “지성 형이 보낸 메시지의 놀라운 힘”", 《이영미칼럼》, 2012년 6월 25일 작성.
  2. 김보경, FIFA 공식 홈페이지 장식…“김보경이 맨유를 가로막았다” - 동아일보 2013-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