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범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범석
(吳範錫)
Oh Beom-Seok.jp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Oh Beom-Seok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출생 1984년 7월 29일(1984-07-29) (30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울산광역시

181cm
포지션 풀백 (오른쪽)
클럽 정보
현 소속팀 수원 삼성 블루윙즈
등번호 47
청소년 클럽
2000-2002 포항제철공업고등학교
클럽1
연도 클럽 출장수 (골)
2003-2007
2007
2008-2009
2009-2010
2011-
2013-2014
포항 스틸러스
요코하마 FC (임대)
크릴리야 소베토프 사마라

울산 현대
수원 삼성 블루윙즈
경찰 (군 복무)
700(3)
100(0)
280(0)
330(4)
670(0)
390(4)
국가대표팀2
2005- 대한민국 대한민국 420(2)

1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세며,
2014년 9월 27일 기준입니다.
2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13년 1월 1일 기준입니다.

오범석(吳範錫, 1984년 7월 29일 ~ )은 대한민국축구 선수로서 포지션은 오른쪽 풀백이다. 현재 수원 삼성 블루윙즈 소속으로 뛰고 있다.

개요[편집]

옥동초등학교, 학성중학교, 포항제철공업고등학교를 졸업하였다. 머리를 잘 써 상대 선수를 잘 피해 다니며 오버래핑을 하여 꾀돌이를 뜻하는 포르투갈어인 '사까나시(Sacanage, 사카나지)'라는 별명이 붙었다. 터프한 플레이로 지능적이고 꼭 필요한 상황에서 반칙을 많이 범하여 '반칙왕'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하였다.

축구인 생활[편집]

선수 생활[편집]

2003년 포항 스틸러스에 입단하여, 오른쪽 풀백과 중앙 미드필더 및 수비수를 오가며 팀 내에 없어서는 안 될 선수로 성장하여 2004년 K리그 준우승에 공헌하였다. 2007년 일본 J리그요코하마 FC에 임대되었으나,[1] 그 해 시즌 결과 팀은 최하위로 2부 리그로 강등되었다.

2008년 러시아 프리미어리그FC 크릴리야 소베토프 사마라로의 이적을 추진하였으나,[2][3] 그 과정에서 성남 일화 천마로의 이적을 추진하던 포항 스틸러스와 마찰을 빚었다.[4][5] 포항 스틸러스 측과 오범석 측은 각각 '임의탈퇴'와 '국제축구연맹 제소'라는 강경책을 내세워 대립하였고,[6][7] 결국 포항 스틸러스가 이적 동의서를 발급하면서 FC 크릴리야 소베토프 사마라로 완전 이적하였다.[8] 이 과정에서 포항성남의 팬들에게 많은 비난을 받기도 하였다.

FC 크릴리야 소베토프 사마라로 이적한 이후 데뷔전 상대로 FC 테레크 그로즈니를 맞아 '최우수 선수'에 선정되는 등[9] 주전 선수로 뛰며 좋은 활약을 펼쳤지만, 2009 시즌엔 로만 시스킨에게 주전 경쟁에서 밀리며 많은 기회를 잡지 못하였다. 결국 2009년 7월 K리그울산 현대로 이적하였다.[10]

2010년 1월 10일 강민수를 상대로 수원 삼성 블루윙즈에 트레이드되었다.[11]

2013년부터 경찰 축구단에 입대하여 군 복무하다가 2014 시즌 중 군 복무를 마치고 수원으로 복귀하였다.

국가 대표 생활[편집]

2005년 1월 16일 콜롬비아와의 친선경기에서 데뷔하여, 2007년 AFC 아시안컵에 참가하였다.

한때 2006년 FIFA 월드컵 이후 장기적으로 송종국을 이어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차세대 오른쪽 풀백을 맡을 적임자로 지목되고 있었다.[12]

이후 오범석은 2006년 아시안 게임, 2007년 AFC 아시안컵, 2010년 FIFA 월드컵 등 여러 메이저 대회에 출전했는데 특히 2007년 AFC 아시안컵일본과의 3-4위 결정전 승부차기에서 두번째 키커로 나가 성공했고, 스코어 6대 5 승리를 이끈 것과 동시에 대한민국의 다음 대회의 자동 출전권을 획득했다.

그리고 2010년 FIFA 월드컵 첫 경기에는 차두리의 백업 선수로 시작했지만, 허정무 감독은 아르헨티나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 오범석을 선발로 기용했다. 그러나 오범석은 상대 선수인 앙헬 디 마리아에게 반칙을 범하면서 동료 선수인 박주영의 자책골로 선제 실점하는 원인을 제공했을 뿐만 아니라, 상대 선수한테 집중적으로 공략당하면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오범석은 차두리에 선발 자리를 다시 내주었다.

그 외[편집]

오범석의 아버지는 오세권으로, 과거 축구선수로 활약했으며 포지션은 골키퍼였다. 은퇴 이후에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과 내셔널리그 사무국장을 역임하였으며 현재는 김희태축구센터에서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오범석의 누나인 오유미미스코리아 출신으로, 2003년 미스코리아 미(美) 출신이다.[13]

2007년에는 영국의 한 축구 전문 월간지에서 선정한 '이적시장에서 주목해야 할 선수 100인 명단'에 포함되기도 하였다.[14]

2009년 6월, 민수지와 결혼하였다.[15]

경력[편집]

선수 경력[편집]

국가 대표 경력[편집]

수상[편집]

개인[편집]

클럽[편집]

대한민국 포항 스틸러스[편집]

국가대표[편집]

주석[편집]

  1. 포항, 요코하마에 오범석 6개월 임대키로
  2. 오범석, 러시아 리그 진출… 바이아웃 금액 제시받아
  3. 오범석, 러시아 사마라 FC로 완전 이적
  4. 포항, '오범석 성남 이적' 공식 발표... 러시아행 급제동
  5. '이적 갈등' 오범석 "유럽서 뛰고픈 생각 뿐"… 23일 러시아 출국 강행
  6. 포항, 러시아 이적 오범석에 강수… '임의탈퇴' 고려
  7. ‘이적 진통’ 오범석 ‘FIFA 제소’ 초강수
  8. 오범석, 러시아 완전 이적... "유럽서 성공하겠다"
  9. 오범석, 러 데뷔전서 최우수 선수
  10. 러시아 사마라 FC 소속의 국가대표 오범석 영입
  11. "수원-울산, 강민수-오범석 맞트레이드", 《OSEN》, 2011년 1월 10일 작성.
  12. [1]
  13. 오범석의 특별한 가족 이야기 '누나는 미스코리아'
  14. 오범석, 英 <포포투> 선정 '유럽 진출 유력' 100人 선정
  15. 오범석, 2살 연하의 여대생과 결혼···제주도 신혼여행 후 소속팀 합류

바깥 고리[편집]